본문

[갤러리] 한여름, 도쿄 여행 5부 (귀를 기울이면) [18]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18
    1
     댓글


    (IP보기클릭)118.39.***.***

    귀를 기울이면은 지금도 가끔씩 꺼내 보는 작품입니다. 넷플릭스에도 있어서 이제 손쉽게 볼 수 있어서 좋아졌네요.
    23.12.05 15:28

    (IP보기클릭)39.124.***.***

    시즈마루
    저도 가끔식 보는데 어릴 때 봤을 때와 또 느낌이 완전히 다르더라구요. | 23.12.05 21:27 | |

    (IP보기클릭)175.197.***.***

    와 보자마자 그 풍경들이 떠오르네요
    23.12.05 16:13

    (IP보기클릭)39.124.***.***

    푸레양
    처음 갔을 때는 사전 정보가 충분하지 않았는데도 풍경만 보고 '여기가 혹시'라고 생각할 정도로 비슷했었죠 | 23.12.05 21:30 | |

    (IP보기클릭)211.63.***.***

    하야오 외 감독들 작품 중에서 가장 좋아하는 영화인데 영화 속에서도 마을이 참 감성있고 예뻤는데 실제로도 참 예쁘네요. 마을 사진 보고 있으니까 걷고 싶게 만들어요.
    23.12.05 17:37

    (IP보기클릭)39.124.***.***

    sylphe
    마을이 아담하고 깔끔하고 굉장히 일본스러워서 성지 순례가 아니라도 한 번 더 오고 싶었던 곳이었죠. 다음에는 봄에 와서 마을 이름답게 벚꽃을 제대로 구경하고 싶어요. | 23.12.05 21:32 | |

    (IP보기클릭)182.228.***.***

    한여름 도쿄 돌아다니면 죽음인데 대대한 애정이시네요
    23.12.05 19:50

    (IP보기클릭)39.124.***.***

    루리웹-6030627534
    나름 체력에 자신이 있는데 진짜 1시간 이상 제대로 걷기가 힘들 정도로 더웠었죠. 그것 때문에 이번 여행에서 물이랑 커피를 제일 많이 마신 거 같아요. | 23.12.05 21:34 | |

    (IP보기클릭)59.14.***.***

    1부부터 5부까지 재밌게 봤습니다 올해에 도쿄를 가려했는데...개인 사정으로 못 가게 되어 매우 아쉬워하고 있었는데, 멋진 사진과 이야기로 대리 만족이라도 느낍니다!
    23.12.05 21:53

    (IP보기클릭)39.124.***.***

    vOWOv
    감사합니다. 도쿄 여행 마무리인 6부도 올렸으니 재미있게 봐주세요~~~ | 23.12.05 23:14 | |

    (IP보기클릭)14.54.***.***

    여름은 무서워서 못가는 도쿄인데 사진 잘봤습니다. 덥고 습해서 힘드셨을텐데 대단하세요. 혹시 숙소가 신주쿠 카부키쵸 도요코인 였나요? 창문 방음이 안되서 저기 야구공 치는 소리에 잠을 못자서 원망스러웠거든요 ㅋㅋㅋ 11월인데도 도쿄는 참 덥더군요.
    23.12.05 23:20

    (IP보기클릭)39.124.***.***

    Daniel♥
    맞아요. 정확합니다. 가부키쵸에 있는 도요코인입니다. 그런데 한여름이라 그런지 배팅하는 사람을 한 번도 못 봤어요. 사실 배팅장인 것도 지금 댓글 보고 알았어요. | 23.12.05 23:32 | |

    (IP보기클릭)110.12.***.***

    간만에 귀에 "콘크리트 로드~ 코노미치~ " 하고 들리는 기분이네요 ㅎㅎ
    23.12.06 00:02

    (IP보기클릭)39.124.***.***

    루리웹-22001601
    저도 그 노래 좋아하죠^^ | 23.12.06 00:12 | |

    (IP보기클릭)59.20.***.***

    계단 사진을 보니까 확실히 그 장면이 떠오르네요. 요절한 콘도 요시후미가 안타깝긴 하지만 설령 그가 살아 있었어도 지브리는 미야자키의 것이었을 겝니다. 예전에는 저도 후계자가 없어서 저러나 싶었는데 그대들은 어떻게 살 것인가를 보고 생각이 바꼈어요. 저 양반은 자신의 예술혼이 식지 않는한 지브리의 터줏대감 자리를 결코 누구에게도 양보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23.12.06 03:15

    (IP보기클릭)39.124.***.***

    웃는남자2
    저도 그럴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합니다. 귀를 기울이면 작업할 때도 감독이 콘도 요시후미인데도 불구하고 미야자키 하야오가 엄청 간섭했으니까요. 그래도 중간에 누군가 한 명이 있어 중재하는 것과 직접 하야오의 간섭을 받는 것과는 차이가 생기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어쩌면 그 작은 변화가 현재 지브리와는 다른 결과를 가져올지 모른다는 생각을 떨칠 수가 없더라구요. | 23.12.06 21:58 | |

    (IP보기클릭)183.106.***.***

    [귀를 기울이면]은 제 인생 애니메이션이여서 지금도 종종 다시 보곤 합니다. 일본 살던 때 집에서 그리 멀지 않아 저도 다녀왔었는데 오랜만에 이렇게 보니 좋네요.
    23.12.06 08:17

    (IP보기클릭)39.124.***.***

    내팔꿈치세개
    집근처라니 좋으셨겠어요~~~ 저도 집근처였다면 봄여름가을겨울 풍경을 모두 사진에 담고 싶은데 말이죠. | 23.12.06 22:04 | |


    1
     댓글





    읽을거리
    [게임툰] 섀도 타임이 뭔데, 페르소나 3 리로드 (89)
    [PS5] 파이널 판타지 7 리버스, 추억을 넘어 다시 태어난 최종환상 (56)
    [게임툰] 나 사실 격겜에 재능있는 거 아니야? 철권 8 (56)
    [MULTI] 이 한 몸 슈퍼 민주주의를 위해, 헬다이버즈 2 (78)
    [MULTI] 여전히 안개 속을 표류하는 해적선, 스컬 앤 본즈 (23)
    [MULTI] 비로소 하나가 된 두 개의 이야기, 어나더 코드 리컬렉션 (8)
    [MULTI] 더 친절해진 한국 인기 격투게임, 철권 8 (89)
    [MULTI] 누굴 죽이냐보다 어떻게 죽이냐가 중요하지, 수어사이드 스쿼드 (35)
    [MULTI] 용과 같이8, 긴 여로의 끝과 새로운 출발이여 Bon Voyage! (56)
    [MULTI] 소년 만화 감성과 끝 없는 육성, 그랑블루 판타지 리링크 (78)
    [게임툰] 어려운 건 여전하네, 페르시아의 왕자: 잃어버린 왕관 (111)
    [MULTI] 여전한 울림의 세기말 쥬브나일 판타지, 페르소나 3 리로드 (86)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18 전체공지 업데이트 내역 / 버튜버 방송 일정 8[RULIWEB] 2023.08.08
    30564641 수기 지팀장 1 218 10:12
    30564640 잡담 니모세모 483 2024.02.27
    30564639 질문 메탈맨mk2 454 2024.02.27
    30564638 잡담 레트롤링어태쿠 21 5516 2024.02.26
    30564637 질문 주말노숙자 392 2024.02.26
    30564636 질문 뚱땡이너구리 601 2024.02.26
    30564635 잡담 늑대-낭인 9 2097 2024.02.25
    30564634 잡담 루리웹-7053411330 3 553 2024.02.25
    30564632 잡담 늑대-낭인 4 795 2024.02.24
    30564631 질문 루리웹-7756503861 389 2024.02.23
    30564630 질문 영혼약탈자 674 2024.02.22
    30564629 질문 만약에 충 758 2024.02.21
    30564628 수기 리링냥 12 2538 2024.02.19
    30564627 잡담 리이앗 1 678 2024.02.18
    30564626 수기 리링냥 10 2823 2024.02.17
    30564623 잡담 우르토라망 3 1435 2024.02.16
    30564622 수기 리링냥 36 16077 2024.02.15
    30564621 잡담 타이족 3 1108 2024.02.14
    30564620 소감 똥오줌죄수 2 929 2024.02.13
    30564619 잡담 타이족 3 1326 2024.02.13
    30564618 수기 공허의서지수 73 26634 2024.02.13
    30564617 잡담 B.K. 45 14570 2024.02.12
    30564616 수기 지나가던 러브라이버 34 15059 2024.02.09
    30564615 정보 Quasar1.1 2 1307 2024.02.08
    30564614 질문 메가엘라 942 2024.02.07
    30564613 잡담 제네온 1 621 2024.02.06
    30564612 질문 수호황문 796 2024.02.06
    30564611 잡담 루리휍-777777777 12 3027 2024.02.04
    글쓰기 998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