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기타] 애플의 실수와 실패의 역사, 그냥 버리기엔 너무 아까운 실패들 [12]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12
    1
     댓글


    (IP보기클릭)121.164.***.***

    BEST
    기사에서 예시로 나온 것 중에 터치바는 진짜... 애플 특유의 "정성스럽게 똥 빚어내기"의 정수같은 물건임. 펑션키를 터치식 인터페이스로 대체하는 시도는 이미 레노버가 한 번 시도했다가 슬며시 다음 세대에서 바로 원상복귀시켰지. 물리적인 피드백이 하나도 없으니 무의식적으로 타건할 때 이게 눌린건지 안눌린건지 확인도 안되고 ㅋㅋㅋ.
    23.11.24 17:21

    (IP보기클릭)218.41.***.***

    BEST
    예전에 회사컴이 2018 맥북 프로 13인가 그랬는데 터치바+c단자 두개뿐+나비 키보드로 인해 개발일에 매우 스트레스를 준 물건을 썼던 기억이... 게다가 인텔시절 성능도 개판이라 인내의 끈이 자주 끊어지게 만들던 물건이었져 터치바는 펑션키를 대체하는 게 아니라 공존시키고 물리피드백도 있었다면 꽤 쓸만했을 텐데 아쉬운 녀석임
    23.11.24 17:34

    (IP보기클릭)172.226.***.***

    BEST
    솔직히 시도 자체는 좋았고 저도 잘 썼어요. 다만 펑션키를 그대로 두고 한칸을 더 만들지… 그게 좀 아깝네요. 타임라인 왔다갔다 거릴때 개꿀이었는데…
    23.11.24 17:54

    (IP보기클릭)220.94.***.***

    BEST
    저도 2016년형 맥북을 구매해서 지금까지도 쓰고있는지라 터치바 잘 쓰긴 했는데 이게...처음 나왔을 때는 ESC조차 터치식이 되어버리는 바람에 좀 어색했죠. 개인적으로 펑션 키 위에 올려줬으면 이정도는 아니었을 것 같아요. 화면 밝기, 음량 조절은 터치바가 좀 더 직관적이고 더 빨랐다는 생각이 들긴하네요. 그 외에 아쉬운 점은 백라이트를 바로 OFF를 할 수 있는 방법이 없어서 맥북으로 어두운 곳에서 영상 하나 보고 있으면 터치바가 계속 빛이 나고 있는데 이게 꼭 영화보는데 내 앞자리에서 누가 슬쩍 슬쩍 폰 꺼내서 시간 확인하는 느낌이라고 해야하나 ㅋㅋㅋ
    23.11.24 18:59

    (IP보기클릭)121.164.***.***

    BEST
    기사에서 예시로 나온 것 중에 터치바는 진짜... 애플 특유의 "정성스럽게 똥 빚어내기"의 정수같은 물건임. 펑션키를 터치식 인터페이스로 대체하는 시도는 이미 레노버가 한 번 시도했다가 슬며시 다음 세대에서 바로 원상복귀시켰지. 물리적인 피드백이 하나도 없으니 무의식적으로 타건할 때 이게 눌린건지 안눌린건지 확인도 안되고 ㅋㅋㅋ.
    23.11.24 17:21

    (IP보기클릭)172.226.***.***

    BEST
    라스트리스
    솔직히 시도 자체는 좋았고 저도 잘 썼어요. 다만 펑션키를 그대로 두고 한칸을 더 만들지… 그게 좀 아깝네요. 타임라인 왔다갔다 거릴때 개꿀이었는데… | 23.11.24 17:54 | | |

    (IP보기클릭)121.164.***.***

    타오나
    저도 맥북쓸 때 요긴하게 쓰긴 했던 인터페이스인데 그 이상으로 물리적인 펑션키 날려버린 게 더 불편하더라고요. 그냥 무의식적으로 손가락 댈 때 키보드 말고 유리판때기가 느껴지니 ㅋㅋㅋㅋ | 23.11.24 17:55 | | |

    (IP보기클릭)220.94.***.***

    BEST
    라스트리스
    저도 2016년형 맥북을 구매해서 지금까지도 쓰고있는지라 터치바 잘 쓰긴 했는데 이게...처음 나왔을 때는 ESC조차 터치식이 되어버리는 바람에 좀 어색했죠. 개인적으로 펑션 키 위에 올려줬으면 이정도는 아니었을 것 같아요. 화면 밝기, 음량 조절은 터치바가 좀 더 직관적이고 더 빨랐다는 생각이 들긴하네요. 그 외에 아쉬운 점은 백라이트를 바로 OFF를 할 수 있는 방법이 없어서 맥북으로 어두운 곳에서 영상 하나 보고 있으면 터치바가 계속 빛이 나고 있는데 이게 꼭 영화보는데 내 앞자리에서 누가 슬쩍 슬쩍 폰 꺼내서 시간 확인하는 느낌이라고 해야하나 ㅋㅋㅋ | 23.11.24 18:59 | | |

    (IP보기클릭)59.14.***.***

    라스트리스
    펑션키 냅두고 했으면 성공했을 거예요. 터치패드를 숭상하는 애플 입장에선 패드 크기를 줄일 수 없었기에 이루어질 수 없었지만 | 23.11.27 02:33 | | |

    (IP보기클릭)219.117.***.***

    실패인지 성공인지 애매하지만(실패에 가깝기는 할듯), 맥세이프 배터리팩 같은 경우는 저는 아주 잘 사용하고 있는데 단종이라 아쉽게 생각중.
    23.11.24 17:31

    (IP보기클릭)61.74.***.***

    터치바에 물리 피드백이라도 넣어줬으면 나름 쓸만했을지도.. 뭐 하드웨어를 떠나서 뭐 대단하게 활용한게 없다는게 진짜 패인일지도
    23.11.24 17:34

    (IP보기클릭)218.41.***.***

    BEST
    예전에 회사컴이 2018 맥북 프로 13인가 그랬는데 터치바+c단자 두개뿐+나비 키보드로 인해 개발일에 매우 스트레스를 준 물건을 썼던 기억이... 게다가 인텔시절 성능도 개판이라 인내의 끈이 자주 끊어지게 만들던 물건이었져 터치바는 펑션키를 대체하는 게 아니라 공존시키고 물리피드백도 있었다면 꽤 쓸만했을 텐데 아쉬운 녀석임
    23.11.24 17:34

    (IP보기클릭)121.164.***.***

    퇴근후 술타임
    씽크패드 7열키보드마냥 펑션키 위에 들어갔으면 오히려 대호평을 받았을 인터페이스였음. 문제는 펑션키를 대체하려고 한 시점에서 답도 없는 트롤짓이 되버린거. | 23.11.24 17:44 | | |

    (IP보기클릭)211.234.***.***

    인공지능 시리도 대실패
    23.11.24 19:11

    (IP보기클릭)58.122.***.***

    맥북프로 터치바는 어찌보면 참 괜찮은 기능인데... 왜 F키 배열을 삭제하고 넣어서 원..
    23.11.25 12:32

    (IP보기클릭)59.14.***.***

    제이C
    ???: 광활한 터치패드 못잃어 | 23.11.27 02:34 | | |


    1
     댓글





    읽을거리
    [게임툰] 섀도 타임이 뭔데, 페르소나 3 리로드 (54)
    [PS5] 파이널 판타지 7 리버스, 추억을 넘어 다시 태어난 최종환상 (25)
    [게임툰] 나 사실 격겜에 재능있는 거 아니야? 철권 8 (51)
    [MULTI] 이 한 몸 슈퍼 민주주의를 위해, 헬다이버즈 2 (69)
    [MULTI] 여전히 안개 속을 표류하는 해적선, 스컬 앤 본즈 (23)
    [MULTI] 더 친절해진 한국 인기 격투게임, 철권 8 (89)
    [MULTI] 누굴 죽이냐보다 어떻게 죽이냐가 중요하지, 수어사이드 스쿼드 (30)
    [MULTI] 용과 같이8, 긴 여로의 끝과 새로운 출발이여 Bon Voyage! (56)
    [MULTI] 소년 만화 감성과 끝 없는 육성, 그랑블루 판타지 리링크 (77)
    [게임툰] 어려운 건 여전하네, 페르시아의 왕자: 잃어버린 왕관 (111)
    [MULTI] 여전한 울림의 세기말 쥬브나일 판타지, 페르소나 3 리로드 (86)
    [MULTI] 길이 친절하고 연출이 맛있어요, 페르시아의 왕자 : 잃어버린 왕관 (61)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18 전체공지 업데이트 내역 / 버튜버 방송 일정 8[RULIWEB] 2023.08.08
    2248118 VR ???? 2 583 16:39
    2248115 아이패드 불꽃남자 쟈기만 1 2585 15:56
    2248111 VR 불꽃남자 쟈기만 3 994 15:28
    2248098 VR 사쿠라모리 카오리P 13 12195 08:59
    2248081 기타 사쿠라모리 카오리P 2 2720 2024.02.23
    2248070 아이패드 요트맨470 8 5257 2024.02.23
    2248055 VR 시무라오바상 7 4900 2024.02.23
    2248052 아이패드 요트맨470 2967 2024.02.23
    2248037 VR 사쿠라모리 카오리P 982 2024.02.23
    2248026 아이폰 시무라오바상 3 1761 2024.02.23
    2248025 아이폰 시무라오바상 1 1270 2024.02.23
    2248014 기타 라스트리스 5 2444 2024.02.22
    2247995 VR 헤롱싀 18 6157 2024.02.22
    2247972 아이폰 Landsknecht™ 4 3885 2024.02.22
    2247944 기타 요트맨470 3 2854 2024.02.22
    2247943 애플TV 사쿠라모리 카오리P 1 1158 2024.02.22
    2247942 기타 사쿠라모리 카오리P 3001 2024.02.22
    2247941 기타 요트맨470 2 2520 2024.02.22
    2247932 기타 사쿠라모리 카오리P 11 5948 2024.02.21
    2247931 아이패드 요트맨470 2 6893 2024.02.21
    2247925 VR 돼지 저금통 25 13557 2024.02.21
    2247916 아이폰 Landsknecht™ 5 7728 2024.02.21
    2247913 아이패드 요트맨470 8 8586 2024.02.21
    2247889 아이폰 불꽃남자 쟈기만 1 3756 2024.02.21
    2247884 기타 사쿠라모리 카오리P 1 1385 2024.02.21
    2247883 기타 사쿠라모리 카오리P 1954 2024.02.21
    2247880 아이폰 스텔D 4 2557 2024.02.21
    2247879 아이패드 요트맨470 2083 2024.02.21
    글쓰기 39312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