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디아] 디아블로4 게임 특징 및 시스템 소개 [51]





[광고]
글꼴


part1-1 게임특징.png

P1.png

     

  다시 예전의 악몽으로...

 

디아블로 시리즈의 초심에 걸맞게 디아블로IV는 전편에서의 다소 밝은 이미지를 탈피하고 다시 예전의 어둡고 섬뜩한 분위기로 돌아왔습니다. 또한 본능적인 전투, 섬뜩하고 다채로운 괴물, 전설 전리품을 향한 장대한 모험, 무한에 가까운 플레이 까지 놀라운 가능성과 진척도를 선사합니다.

 

플레이어들은 독특한 생태계 속에서 살아가는 소름끼치는 적수들 속에서 평생을 바쳐도 될 법한 수많은 모험을 경험할 수 있으며, 디아블로 시리즈가 자랑하는 로그라이크(Rogue Like)형태의 다양한 무작위 던전을 탐험하며 상상을 초월하는 보물을 획득할 수 있을 것입니다.

 

J.알렌 브랙 블리자드 사장은 "암울하고도 원초적인 디아블로의 게임 플레이로 돌아가게 되어 무척 기쁘다. 하루 빨리 더 많은 이들이 디아블로IV를 체험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P2.png

 

 

  시리즈 최초 오픈월드 시스템

 

디아블로IV는 오픈월드로, 단독 및 파티플레이를 온전히 지원하는 한편, 하나로 공유되는 세계에서 많은 플레이어들이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서로 협력해 거대한 악에 맞서 싸우거나, 혹은 서로의 목숨을 노리는 PvP 전투도 가능합니다.

 

 

 

World07-Dry-Steppes-Large.f9f5618683104b1bd0ddf351d71e7669.jpg

 

 

  다양한 지역과 독특한 몬스터

 

식인을 일삼는 악마 숭배 교단부터 해안가에 출몰해 희생양을 바다의 무덤으로 끌고 가는 익사한 언데드까지, 디아블로IV에는 다채로운 악마들은 물론 괴물, 적 세력까지 만나볼 수 있으며 이 온갖 부정한 악의 헌신을 격파하고 세상에 다시 희망을 불어넣는 사명을 완수해야 합니다.

 

또한 성역은 매끄럽게 서로 이어져 있는 하나의 영토로 등장해, 케지스탄의 작열하는 사막은 물론, 스코스글렌의 늑대인간이 들끓는 푸르른 삼림, 메마른 평원의 거칠고 투박한 황야까지 다양한 지역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3 CLASS-2-side.jpg

 

 

  세 명이(?) 오리라

 

디아블로IV에는 더 많은 필멸자(네팔렘)가 존재하지만, 우선적으로 3종류의 클래스만이 공개됩니다. 드루이드, 원소술사, 야만용사로 구성된 이들은 디아블로 세계관에서 매우 상징적인 유산을 기리는 클래스입니다. 디아블로 특유의 다크 판타지 세계관을 계승해온 전통적인 클래스들인 만큼, 먼저 소개를 함에 있어 부족함이 없을거라 생각합니다.

 

드루이드(The Druid) :새로운 플레이 스타일을 통해 늑대인간, 곰인간 등 인간과 동물의 형상 간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변신술사일 뿐 아니라, 자연의 힘을 다루는 것에도 능숙해 불타는 지옥의 군세를 자연의 분노로서 제압합니다.

 

원소술사(The Sorceress) : 디아블로2 시절의 모습 그대로 날카로운 얼음송곳으로 적을 꿰뚫거나, 번개 화살로 감전시키거나, 하늘에서 불타오르는 유성우를 떨어뜨리는 등 원소의 힘을 자유자재로 다뤄 적을 말살합니다.

 

야만용사(The Barbarian)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힘과 무자비한 근접 전투술로 명성을 떨치고 있으며, 일명 '아스날'이라 명명된 새롭고 강력한 시스템을 활용합니다. 이를 통해 야만용사는 한번에 각기 다른 4개의 무기를 소지하고 빠르게 교체하며, 개별 공격에 지정해 사용할 수 있습니다.

 

 

 

Barbarian_Legendaries.png

 

 

  룬워드의 부활과 다양한 아이템

 

디아블로의 모든 시리즈의 장점들을 한데 섞어놓은 듯한 이번 시리즈에서는 3에서의 기술 시스템과 유사한 특성 트리를 제공하며, 전설 및 세트 아이템이 가득한 심층적인 전리품 시스템도 제공합니다.

 

특히 이번 시리즈에서 새로 소개되는 열쇠 던전(Keyed Dungeons)은 플레이어 스스로 자신의 운명에 대한 통제권을 갖고 도전하는 컨텐츠이며, 까다로운 던전의 탐험 환경 유형을 직접 지정할 수 있는 시스템입니다.

 

또한 과거 디아블로2 시절 가장 핵심적인 컨텐츠 중 하나였지만 차기작인 디아블로3으로 오면서 소멸된 룬과 룬어(룬워드)시스템이 부활해, 이를 통해 무수히 많은 캐릭터 빌드를 시험하고 발견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Mounts.jpg

 

 

  시리즈 최초 탈 것과 이동기의 등장

 

폐쇄형 RPG의 정석을 보여주던 디아블로가 오픈월드로 제작된 만큼, 넓은 대륙을 이동함에 있어 필수적인 탈 것이 디아블로에도 추가되었습니다. 탈것의 종류는 다양하게 나올것으로 예상되며, 세계관과 어울리는 다양한 탈 것을 통해 성역과 지옥 곳곳을 누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또한, MMORPG에는 거의 들어가 있는 캐릭터의 이동 스킬(혹은 회피스킬)이 디아블로IV에도 존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기술

 

디아블로IV는 최신 기술을 통해 디아블로 시리즈를 더욱 더 깊은 심연으로 이끌게 됩니다. 캐릭터의 자연스러운 모션과 물 흐르듯 이어지는 이펙트들은 물론, 섬세하게 표현된 지역과 오브젝트들, 더욱 섬뜩하고 오싹하며, 현실적으로 다가오는 생동감 있는 사운드까지. 진보된 기술로 만나는 어둠의 땅은 한층 더 깊은 공포를 선사하기에 충분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part2-1 시스템.png

part2-2 이미지.png

 

 

  더 폭넓어진 인종 성별 선택

 

유저 커스터마이징쪽은 안보이지만, 한 직업에 여러개의 인종과 양쪽 성별이 모두 존재하는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종족 성별.png

 

 

 

 

 

  간소화된 스탯과 아이템 옵션

 

스탯의 설명이 이전보다 더욱 더 간소화되었고 직관적으로 변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이템에는 기본적인 옵션으로 공격력과 방어력이 달려있으며, 등급에 따라 여기에 조금씩 추가옵션이 붙게 되는 원리입니다.

 

스탯 시스템.png


인벤토리 내에 보이는 캐릭터의 스탯부분도 공격력, 방어력, 체력 세 가지로 매우 단조로운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마치 디아블로2의 능력치를 보는 듯한 느낌도 줍니다.

 

장비 아이템 역시 옵션이 매우 간결해졌고 등급 상승에 따른 추가 옵션 역시 직관적으로 변했습니다. 등급이나 아이템 레벨이 올라갈수록 공격력, 방어력 수치가 올라가고, 등급이 상승하면 추가로 무작위 옵션이 하나 추가되는 형태입니다.

 

 

  사라진 어깨와 허리띠, 그리고 손목

 

디아3인벤-side.png
총 13부위가 있는 디아블로3(좌측), 10부위가 있는 디아블로4(우측)


전작에서 존재했던 어깨와 허리띠, 손목 부위가 사라졌습니다. 디아블로3에서 총 13부위에 장비를 낄 수 있었다면, 이제는 총 10부위에만 아이템을 장착할 수 있습니다. MMO로 변화를 시작하면서 장비슬롯의 감소를 느낀건지, 아니면 흔히 교복이라고 불리는 아이템의 획일화라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뭔가 다른 방안을 선택한 건지는 미지수입니다.

 

 

  룬과 소켓

 

디아블로3에선 아이템에 보석을 박아 넣어 능력치를 강화하거나 부가 옵션을 붙였습니다. 디아블로4에서는 2시리즈의 룬이 다시 아이템 장착으로 바뀌었습니다. 룬은 활성 룬(정삼각형 모양), 효과 룬(역삼각형 모양) 이렇게 두가지가 존재하며, 두 룬을 모두 장착 했을 시에만 그 효과가 제대로 발동되게 됩니다.

 

룬과 소켓.png

 

다르게 말하면, 룬을 두개만 박으면 룬의 특수 옵션을 발동시킬 수 있습니다. 그렇기 떄문에 장비의 소켓도 최대 2개로 제한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또한 장비를 살펴보았을 때 룬 외에 보석을 넣을 자리는 없는 것으로 보이며, 아마도 4에서 3의 보석 시스템은 삭제가 된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물약 시스템의 변화

 

물약도 약간의 변화가 있었습니다. 디아블로 2에선 중첩이 되지 않는 대신 쿨타임 없이 여러개의 물약을 쓰는 시스템이었다면, 디아블로3에서는 영구적으로 사용이 가능하지만, 매우 긴 시간 단위로 한번씩만 먹을 수 있는 물약을 쓰는 시스템이었습니다.

 

물약.png

 

디아블로4에서는 조금 더 온라인게임 스럽게 중첩이 되는 다수의 물약으로 변경되었습니다. 쿨타임은 약 15초정도로 디아블로3보단 확실히 짧은 편입니다.

 

 

  맵

 

맵 역시도 변화가 있었습니다. 오픈월드로 구현된 만큼 맵이 조금 더 보편적인 온라인 RPG게임과 유사한 형태로 바뀌었습니다. 이전의 맵이 계속적으로 변화하는 여러 지형 박스를 랜덤으로 조합하며 생성시킨 느낌이라면, 디아블로4의 맵은 오히려 로스트아크의 맵을 떠올리게 합니다.

 

맵3.png

 

또한 밝혀지지 않은 지형은 아래의 지도처럼 백지 상태로 보이게 됩니다.

 

맵1.png

  

추가로 확인한 부분으로, 맵에서 가기를 원하는 지형을 클릭 하면, 아래의 스크린샷처럼 희미한 흰색 선으로 루트가 표시됩니다. 아마도 길 네비게이션 기능이 장착된 것 같습니다.

 

맵2.png

 

 

그 외에 레이드같은 시스템도 존재하지만 이미 다른 자료로 많이 퍼져있으니 생략하도록 하겠습니다.



댓글 | 51
1


(5239303)

116.43.***.***

BEST
2년내로 나올확률도 희박하면서 몇년동안 계속 이런식으로 정보풀려는건가
19.11.20 19:04
BEST
블리즈컨 데모를 바탕으로 루리웹에서 정리한거 아님?
19.11.20 19:08
(572819)

119.198.***.***

BEST
20년에 베타라도 해봣으면 좋겟네요
19.11.20 18:56
(5273760)

119.197.***.***

BEST
대체 무슨 정보를 풀었다는거임 ㄷㄷ? 전부 옛적에 다 공개된 정보인데
19.11.20 19:28
BEST
루리웹 컨텐츠로 올라온거 보면 저번 블컨때 나온 정보 쭉 정리해서 올린거인듯
19.11.20 19:25
(572819)

119.198.***.***

BEST
20년에 베타라도 해봣으면 좋겟네요
19.11.20 18:56
그래픽은 진짜 이쁘던데
19.11.20 19:00
(743398)

121.135.***.***

그래서 언제 나오는데
19.11.20 19:01
언제 나오길래 이런저런 정보가 자꾸 나오는거지 생각보다 빨리 나오는건가
19.11.20 19:03
개인적으로 장비부위는 많은게 재밋는데 아쉽네
19.11.20 19:03
(5239303)

116.43.***.***

BEST
2년내로 나올확률도 희박하면서 몇년동안 계속 이런식으로 정보풀려는건가
19.11.20 19:04
(5273760)

119.197.***.***

치아씨드
전부 블컨때 공개된 정보고 새로운건 하나도 없는 내용인데요 | 19.11.20 19:20 | | |
치아씨드
애초에 분기마다 블쟈가 개발현황 알린다고 했으니. | 19.11.20 19:52 | | |
(4744323)

218.155.***.***

어차피 몇년뒤에 나올꺼 뭐하러 지금 다 만들었다는듯이 정보를 푸는건지 모르겠음.
19.11.20 19:04
(5273760)

119.197.***.***

BEST
망죽
대체 무슨 정보를 풀었다는거임 ㄷㄷ? 전부 옛적에 다 공개된 정보인데 | 19.11.20 19:28 | | |
그래픽진짜 겁나 구리네
19.11.20 19:05
(25998)

183.109.***.***

블리쟈드 자금이 없는건가 왜 이러는거지
19.11.20 19:07
BEST
블리즈컨 데모를 바탕으로 루리웹에서 정리한거 아님?
19.11.20 19:08
(57854)

49.173.***.***

몇년뒤에나 나올 게임인데... 벌써부터 이러네....
19.11.20 19:08
나오면 한달만 재미있게 했으면
19.11.20 19:10
(5272660)

124.5.***.***

내년 블컨이나 되야 좀 상세한 정보가 풀릴느낌
19.11.20 19:10
로스트아크를 떠올리게 합니다???
19.11.20 19:11
(4708602)

211.201.***.***

정보 나오는 건 좋은데 혀가 길면 왠지 불안한데...
19.11.20 19:12
(5273760)

119.197.***.***

이좌J김
혀 타령하지말고 관심좀 가지세요 이미 2주전에 공개된 내용인데 뭔 ㅋㅋ | 19.11.20 19:36 | | |
막상 나오면 왕십리때 난리는 난리도 아닐듯
19.11.20 19:12
(4869093)

168.126.***.***

디아블로 저 폰트는 참 멋있는 것 같음
19.11.20 19:13
3년내로만 나와라 제발
19.11.20 19:17
디아3도 처음에는 일반 포션 갯수 있었는데 의미가 없다는 걸 알고 갯수 사라짐
19.11.20 19:19
(5603)

124.54.***.***

두르가더땡기지만 역시 시작은 바바가 좋겠군 빨리해보고싶다
19.11.20 19:21
룬을 비롯한 아이템들의 드랍율을 적절하게 조절해야할듯. 디아2 처럼 너무 안나오면 오토가 판을 치고, 직접 플레이하는 사람들도 지쳐서 그만둘듯.
19.11.20 19:22
(1251864)

59.19.***.***

점점 로스트 아크 느낌 나는데
19.11.20 19:23
BEST
루리웹 컨텐츠로 올라온거 보면 저번 블컨때 나온 정보 쭉 정리해서 올린거인듯
19.11.20 19:25
(3076867)

223.39.***.***

모바일?
19.11.20 19:25
(4928108)

14.36.***.***

인민블로4에서도 프리홍콩 외치고 시황제 욕하면 블락먹나요?
19.11.20 19:32
(4745699)

123.109.***.***

최소 2년뒤 출시 아닌가? 지금 정보봐도 다 잊어먹을듯
19.11.20 19:35
(53901)

221.140.***.***

아무리 봐도 야만성님 마이클 타이슨형 닯았는데.... ㅜ.ㅜㅋㅋ
19.11.20 19:35
(1648046)

110.70.***.***

이번 신작도 한아비, 바람살.. 같은 초월 번역 보여주었으면 좋겠네요.
19.11.20 19:44
(2312640)

61.77.***.***

내년에 나올 겜도 아니고 정보만 살살 풀어봐야 무슨 소용이 있나 싶다. 유저들 기대감 유지시켜서 회사 주가라도 올리려고 하는지
19.11.20 19:55
(9309)

39.7.***.***

나츠와
아니 안풀었다고요. | 19.11.21 00:09 | | |
(4747806)

116.37.***.***

아 또 속겠네 기대되네 ㅋㅋㅋ
19.11.20 19:57
패오엑, 로스트아크가 아니라 이 장르 원탑 '디아블로' 니까 더 기대된다.
19.11.20 19:58
쓰레기 같은 디아3 스타일 버려서 너무 좋네요. 디아블로3은 개쓰레기 망겜이었는데 그걸 좋다고 빠는 사람들이 있었다는게 충격...! 개발진들도 인정한 노잼망겜을 깔끔하게 버린 블리자드의 미래가 아주 밝아 보입니다.
19.11.20 20:01
루리웹-3029829187
디아3가 엄청난 쓰레기게임인거 모두 다 아는데 블빠들만 모름 ㅋㅋ | 19.11.20 20:16 | | |
루리웹과누리웹
블빠아닌데 디아3는 굉장히 잘만들었음.. 운영도 처음에 나왔을때 난이도 조절 실패나 경매장 같은게 거지 같았는데 시즌하면서 이것저것 상당히 개선 되기도 했음 게다가 패키지 게임을 지금도 서비스 해주고 있는데 뭐가 그리 쓰레기 게임이라고 몰아 붙이는지 이해는 잘 안되네요.. 어차피 그냥 까고 싶어서 까는거 같아 보임 | 19.11.21 09:28 | | |
(9309)

118.36.***.***

토가와 키요하루
단골에 답정너임 했던말 또함 | 19.11.21 10:53 | | |
빨리! 플레이할수 있는 무언가좀!
19.11.20 20:11
(1580336)

110.70.***.***

디아최초 오픈월드라는게 기대되는데 너무늦게 나올꺼같아서 걱정
19.11.20 20:12
디아3가 공개후 4년 뒤 발매였는데 이번건 얼마나 걸리려나요
19.11.20 20:21
(420026)

210.106.***.***

근대 블컨 발표한지 얼마안됬고 그 사이 정보 공개 막 엄청많이 한것도 아닌대 왤캐 부정적인 글들이 많이보이나 모르겠내 걍 얼른 망하길 비는 느낌? ㅋㅋ
19.11.20 20:26
아이템에 낀 룬이 스킬을 변형 시키는듯? 흠 하시에 따라서 많은 트리가 나올것 같음
19.11.20 20:28
시스템이 디아2 같지 않고 디아3의 파생형 같아요. 디아3의 전설 아이템 능력을 룬으로 바꾼거고, 더불어 각 스킬에 있는 스킬 룬도 룬으로 바꾼거죠. 현재 디아3에서 전설 능력은 발동 조건과 발동후 상황이 딱 정해져있는데, 이걸 발동 조건과 발동후 상황을 별도의 룬으로 나뉘었고, 서로 조합해서 다양한 세팅을 하라는 것 같습니다. 이점은 디아2와 멀죠. 디아2의 룬은 각 룬별로 옵이 있었고(그렇다고 스킬를 강화시키거나 변형시키는건 없었음) 소켓 아이템에 룬을 순서대로 박아서 룬워드템을 만드는 거였으니까요. 즉 디아3의 전설 아이템 능력을 발동 조건과 발돌 후 상황을 각각 룬으로 분리, 이를 아이템의 홈에 박아서 발동 시킨다는 개념 같네요.
19.11.20 20:37
<소중한 사람>
또 스킬은 이전처럼 스킬트리 방식인것 같고요. 하지만 디아3도 2009년도 개발당시에는 스킬트리였던걸 보면 나중에 출시되야 정확하게 알 수 있을것 같습니다. | 19.11.20 20:45 | | |
<소중한 사람>
디아3에 이런 전설 옵션들이 있었다고 합시다. '적의 이동속도가 느려지면 공격력 200% 증가'. 이거와 '자원소모 기술을 사용하면 모든 기술의 재사용 대기시간 1초 감소'. 이런게 있다고 하면, 이걸 디아4의 룬 시스템으로 바꾸면 활성 룬 - '적의 이동속도가 감소하면', '자원 소모 기술을 사용하면' 효과 룬 - '공격력 200% 증가', '모든 기술의 재사용 대기시간 1초 감소' 이렇게 되겠죠. 이걸 활성 룬과 효과 룬을 조합해서 홈이 있는 아이템에 넣었을때 '적의 이동 속도가 감소하면 모든 기술의 재사용 대기시간 1초 감소', '자원소모 기술을 사용하면 공격력 200% 증가' 이런식으로 옵을 만들 수 있다는 것 같습니다. | 19.11.20 20:53 | | |
(2640)

110.46.***.***

으아아아 너무 하고싶다... 어서... 빨리.!!!!
19.11.20 20:37
와우는 디아 시스템 가져오더니 이제는 디아에 와우 시스템 이식하네 ㅋㅋㅋ
19.11.21 00:58
솔직히 디아3는 할수있는 유저 선택지가 너무 적어서 rpg라고 해야할지도 의문임 디아4는 좀 rpg답게 나왔으면
19.11.21 11:12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2157097 공지 게시물 갯수 제한은 없습니다. (107) _smile 79 183668 2018.06.05
234396 기타 국내외 언론 및 웹진 불펌 금지. (17) 루리 29 1236291 2009.07.28
2200393 오버워치 Naeri 32 14:45
2200390 LOL 박주영 2 501 14:29
2200387 정보 멸망은......03 4 519 14:07
2200386 LOL 박주영 621 13:50
2200382 LOL 최전방고라니 3910 11:38
2200381 정보 아룬드리안 897 11:32
2200380 정보 아룬드리안 909 11:30
2200370 스타 아타호-_- 710 10:10
2200365 LOL 최전방고라니 7 8663 05:45
2200364 정보 돌삔 17 7276 2019.12.08
2200361 인디게임 알토 22 14781 2019.12.08
2200360 스타 ◀미라이▶ 2 1980 2019.12.08
2200359 LOL 롭스 7 7147 2019.12.08
2200356 정보 아룬드리안 1 3367 2019.12.08
2200355 정보 다이유-EK 8 2973 2019.12.08
2200354 LOL 닷리루웹컴 5327 2019.12.08
2200353 LOL 최전방고라니 9 13877 2019.12.08
2200350 LOL 최전방고라니 31 24413 2019.12.08
2200349 오버워치 e스포츠소식통 2552 2019.12.08
2200342 블소 잼잼버린 5 3491 2019.12.08
2200340 정보 멸망은......03 2388 2019.12.08
2200339 오버워치 Naeri 10 1416 2019.12.08
2200338 오버워치 Naeri 10 1019 2019.12.08
2200337 정보 베게영업 4 13801 2019.12.08
2200332 정보 키야이맛이야 11 12418 2019.12.08
2200331 정보 돌삔 21 7160 2019.12.07
2200330 정보 닷리루웹컴 1172 2019.12.07
2200329 LOL 롭스 3 3966 2019.12.07

글쓰기 172260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