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레어] 추억의 삼보 Trigem XT와 AT [55]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55
    1


    우와..정말 오랫만이네요.... 추억의 5.25.인치도... 정말 어릴때로 돌아가고 싶네요 좋은 그림 잘보았습니다 ^^
    09.06.28 00:00
    ㅎㅎ 고인돌 그립네요..ㅜㅜ
    09.06.28 00:00
    우와 진짜 최고다 으!! 컬러 모니터는 제가 초등학교 6학년때 구입한 컴퓨터 그 모니터!!
    09.06.28 00:00
    XT에서도 하드가 달리는군요.. 으 갖고싶네요.. 특히 모노모니터..
    09.06.28 00:00
    오......................;;;;;;;;;; 옛날에 찍은 사진인가요?
    09.06.28 00:00
    91년도에 386SX를 샀었는데 그때 대부분 286XT였고 간혹 286AT이 있었던 거로 기억합니다.^^ 그래서 친구들에게 자랑하고 그랬던 기억이...ㅎㅎㅎ 하여튼 호도리이님의 게시물을 보니 옛날 생각이 나네요.^ㅡ^ 추천!!!
    09.06.28 00:00
    묘제 // 80286 프로세서는 XT가 아니라 AT입니다. XT는 8086/8088 프로세서를 채용한 PC를 지칭합니다.
    09.06.28 00:00
    발렌/ 감사합니다. 저두 항상 그리생각하고 소장합니다. sy/ 저또한 볼때마다 새롭더군요. 차기/ 93년도 출시품입니다. 스피커도 내장되어있죠. 그룹/ XT에서 하드를 달수있는 유일한 방법이 저 MFM 하드디스크만 가능합니다. 현재 산업현장에서 사용되고 있습니다. le/ ㅋㅋ 옛날에 찍은 사진치고 사진이 좀 신선하지 않나요? 묘제/ 향수를 느끼셧다니 다행이네요. zz/ 그렇죠. XT는 8088이나 8086 CPU를 말하고요. 8086 CPU의 경우 비 쌋기 때문에 국내에 출시된 XT는 대부분 8088 이었습니다.
    09.06.29 00:00
    저당시 대우나 삼성보다 비싸게 받아먹던 컴퓨터가 삼보트라이젬이었죠..대우 아이큐슈퍼가 58만원, 삼성이 62만원 정도였는데 트라이젬만 동일스펙에서 72만원대였던 걸로 기억합니다...막쌍 써보면 그다지 차이를 못느꼈었는데...그래도 초딩들 사이에서는 잡지에서나 보던 꿈의 머신이었죠.
    09.06.29 00:00
    정말 최고군요 ㅜㅜ 추천드립니다.
    09.06.29 00:00
    추천드립니다. 그 때가 그립습니다. 286 대우 컴퓨터를 이웃집 형한테서 얻어와서 97년부터 2000년까지 썼는데요.. 하드디스크인 줄 모르고 거기에다 이상한 거 (CD,삼각자) 등등 집어넣어서 망가뜨린 아픈 기억이 악.... 돌아온 너구리,고인돌,룸... 아...
    09.06.29 00:00
    WI/ 저또한 아련하게 기억이 나네요. 토로 / 감솨함다. 주지 / 전 그당시 컴퓨터가 너무고가구 해서 키는법과 끄는법도 컴퓨터앞에 적어놓고 했던걸요.
    09.06.29 00:00
    년식에 비해 정말 보관상태들이 좋아보입니다... 깨끗하게 잘 관리하셨네요...
    09.06.29 00:00
    zzyxxy님//그렇군요.^^;;;; 참고하겠습니다.ㅎㅎㅎ
    09.06.30 00:00
    친구네서 재미있게 했었던 그 작품이로군요~! @_@ 호도리이님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_^*
    09.06.30 00:00
    옛날 생각나네요 ^^
    09.06.30 00:00
    컴터 새로 바꾸면 버리기 바쁜데 용케 보관하고계셨네요
    09.06.30 00:00
    옛날 컴퓨터 가지고 있으면 뭐랄까 뿌듯할꺼 같아요
    09.06.30 00:00
    옹알/감솨합니다. 20년가까이장롱에모셔두었죠. *^^* ar/ 공감합니다. 애뒤/난생 처음 접한 컴퓨터 들이어서 그러진 못하겠더라구요. 야채/ 뿌듯합니다
    09.07.01 00:00
    버리지 말고 보관할걸......
    09.07.10 00:00
    고인돌 1이 칼라로 나오는걸보고 기절초풍했던게 몇년전 같은데.. 세월이 이렇게 흘러가버렸네요
    09.07.15 00:00
    아아 저녀석으로 고인돌을 했었는데 ㅜ
    09.09.16 00:00
    예전엔 200만원 주고 사야 해서 포기해야 했던 컴퓨터 이젠 100만원 안팍이면 사니 흐암+.+ 그나저나 정말 추억의 단어네요 AT,XT
    09.09.16 00:00
    우와 Mdir...왜저화면이 익숙하져?....
    09.09.16 00:00
    우리나라에서 윈도우 밀어내버린.. MDIR ㅋㅋㅋ 3.1 저리가라의 성능을 가진 MDIR ㅋㅋㅋ
    09.09.16 00:00
    저도 저걸로 고인돌을 했던 기억이...
    09.09.16 00:00
    아... 고정게임 하게 알라딘286버리지 말걸 ㅠㅠ
    09.09.16 00:00
    하악~ XT용 키보드 예약합니다.~..^^
    09.09.16 00:00
    모니터가 멀쩡한게 정말 대단하시네요.;; 한 10년쓰니까 모니터가 맛이가서 못쓰겠던데^^;; 암튼 대단하십니다!
    09.09.16 00:00
    헐...순간 효도르를 떠올린 나는 뭐지...
    09.09.16 00:00
    옛날 컴퓨터를 버리지 말고 가지고 있었어야했음.. 요즘 도스게임들이 가끔하고싶은데도스박스로는 한계가 있어서..ㅡㅡ;;
    09.09.16 00:00
    7번째 추천을 날리고갑니다.
    09.09.16 00:00
    최신 도스박스는 왠만한거 원할하게 돌리던데요.. 그립네요. 잘봤습니다.
    09.09.16 00:00
    아 Mdir이네요..ㅋ 전 첫컴이 셋째 외삼촌걸 물려받은.. 삼보꺼 386sx 16mhz인가 그랬던걸로 기억이..ㅋ
    09.09.16 00:00
    MDIR!
    09.09.16 00:00
    1991년에 AT와 칼라모니터를 샀었었죠.. 컴퓨터 학원에서 흑백으로만 하다 젤리아드랑 제논을 풀컬러 돌려보고 엄청 놀랐던 기억이 있네요.
    09.09.16 00:00
    진리의 MDIR! 솔직히 저게 제일 편했음... 윈도우즈보다도 솔직히 더 편했음. 물론 그래픽 인터페이스는 아니었지만....
    09.09.16 00:00
    저는 MDIR을 너무 좋아해서 지금도 MDIR 윈도우 용을 쓰고 있죠 마우스 보다는 키보드를 이용해서 폴더들을 돌아다니고 실행하는게 편하거든요 윈도우용은 NexusFile 이라는 이름이며 많이 발전해서 과거의 MDIR과 완전 변해버렸지만 NexusFile 4.2 까지는 과거의 MDIR과 똑같아 옵션에서 색상만 MDIR과 같은 블랙 배경의 흰 글자로 해서 M을 사용 하는 느낌으로 쓰고 있죠 단축키도 과거 M의 것을 그대로 이어와서 편하죠
    09.09.16 00:00
    고인돌
    09.09.16 00:00
    캬 5.25인치 디스켓 넣어서 고인돌 했던 기억들이 새록 새록 초딩때는 도서관에서 3.25인 디스켓에다가 포켓몬스터 넣어서 그 때 무슨언어인지도 모르고 즐겼던 기억들이 ㅠㅠ
    09.09.17 00:00
    플로피 11장의 란마 격투 게임했던 기억이.....^_^;정말 같고 싶었던...트라이젬.결국 조금이라도 아껴 볼려고 286AT는 용산에서 조립..XT는 친구 집에서 사용한 기억 밖에는 없고....XT대신 맥하고 아이큐2000+데이타레코더로 이것저것 했던 기억만....좋은 사진 보고 갑니다...
    09.09.17 00:00
    와 고인돌이네요 ㅋ 구석기시대 올림픽이 정말 해보고 싶네요. 저도 xt때 해봤는데.. 둘다 조금 버벅대긴하죠
    09.09.17 00:00
    집에 있는건 cmos 배터리만 갈아주면 돌릴수 있을 것 같은데 이게 요즘 보드처럼 쉽게 교환이 되는게 아니라 ㅎㄷㄷ
    09.09.17 00:00
    정겨운 화면이네요. MDIR 도 오랜만에 보고. ^^
    09.09.17 00:00
    추억의 허큘리스
    09.09.17 00:00
    저 엄청구린 컴퓨터는 무엇인가요?
    09.09.17 00:00
    세월이 지나면 안켜질줄알았어.. ㅋㅋㅋㅋ
    09.09.17 00:00
    와~ 아직도 볼때마다 두근거리네 어릴때 진짜 꿈의 머신이였는데 내방에 설치했을때의 그 기쁨이란.....
    09.09.17 00:00
    저시대는 컴터 만지기 참 어려워서 도스좀 다룰줄알면 천재되던 그시절
    09.09.17 00:00
    하하 어릴때 컴퓨터가진 사람들 중에서도 부의 상징은 디스크를 몇장 가졌는가~ 였죠...
    09.09.17 00:00
    이 녀석은 내가 쓰고 놀던 그 녀석!! 이 맞나?-_-;....
    09.09.17 00:00
    최고다 . ㄷㄷ
    09.09.17 00:00
    추억의 스페이스바 연타 ㅋㅋㅋ
    09.09.17 00:00
    이분은..이런거 올려주시는건 좋은데.. 좀..뭐 질문하고 이런거 귀찮아하심..-_-;
    09.11.12 00:00
    왼쪽에 있는 컴퓨터는 제가 90년인가 91년도에 구매한 첫 컴퓨터랑 완전히 같네요 밑 부분엔 3.5인치 드라이브까지 달려있었는데 디럭스란 명칭도 똑같고 너무 반갑네요 ㅎㅎ
    10.05.21 00:00


    1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30500988 레어 wtfman 2 426 2022.06.27
    30500987 레어 루리웹-3073507369 6 1172 2022.06.21
    30500986 레어 요아빠 58 26916 2022.06.20
    30500985 레어 Nocturnes 532 2022.06.19
    30500984 레어 여수 밤바다 1299 2022.06.15
    30500983 레어 루리웹-3073507369 21 4029 2022.06.10
    30500982 레어 wtfman 4 948 2022.06.07
    30500981 레어 ryuma99 9 3634 2022.06.04
    30500980 레어 루리웹-21556971 114 32704 2022.06.01
    30500979 레어 전뇌전기 5 1989 2022.05.27
    30500978 레어 압박사나이 206 50062 2022.05.25
    30500977 레어 루리웹-3073507369 103 21053 2022.05.23
    30500976 레어 루리웹-3073507369 160 37662 2022.05.23
    30500974 레어 환호아빠 5 3587 2022.05.17
    30500973 레어 마이클오언 7 3293 2022.05.14
    30500971 레어 OMGDRAGOON 10 5516 2022.05.05
    30500970 레어 리볼트♭ 1 960 2022.05.04
    30500969 레어 루리웹-1379754734 3 2250 2022.05.01
    30500968 레어 공허의 금새록 11 2894 2022.04.29
    30500966 레어 안수즈 10 3569 2022.04.28
    30500965 레어 킴케이 2 1656 2022.04.26
    30500964 레어 <소중한 사람> 39 23243 2022.04.22
    30500963 레어 환경보호의중요성 108 43606 2022.04.20
    30500962 레어 fresh870 10 4380 2022.04.17
    30500960 레어 Fossil 109 47088 2022.04.11
    30500959 레어 반쪽카가 9 7727 2022.03.27
    30500958 레어 노다군 8 6868 2022.03.26
    30500957 레어 Fossil 240 55635 2022.03.25

    글쓰기 11676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