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캐릭터] [기간틱암즈] 암드브레이커, 래피드레이더, 컨버트캐리어 리뷰 [5]




이번에 리뷰할 제품은 래피드 레이더, 컨버트 캐리어, 그리고 둘의 합체형태인 암드 브레이커 입니다.

각각 개별로 판매하는 제품은 베이스 컬러가 검정색이며, 합본 버전은 베이스 컬러가 흰색입니다.

여기서 소개드릴 제품은 개별 판매품인 검정색 제품입니다.



20200524_003858.jpg

 래피드 레이더(우측)는 오토바이고, 컨버트 캐리어(좌측)는 수송 트레일러입니다.

 

20200524_003927.jpg

 우선 래피드 레이더부터 살펴보겠습니다.

붉은 클리어 바퀴가 인상적인 오토바이입니다.

 

20200524_004106.jpg

 정면 모습입니다.

 

20200524_004130.jpg

 부품을 전개하여 전조등, 혹은 AI 카메라 센서 같은 부품을 노출시킬 수 있습니다.

 

20200524_004146.jpg

 옆모습입니다.

받침대는 가동이 가능하여 오토바이를 자립시킬 수 있습니다.

 

20200524_004202.jpg

 후면입니다.

 

20200524_004242.jpg

오토바이 옆의 장갑을 전개하면 실체검 2자루와 권총 2정이 수납되어있습니다.

 


20200524_010129.jpg

래피드 레이더는 프레임암즈걸 전용 오토바이이지만, 프레임암즈도 충분히 태울 수 있습니다.



20200524_010202.jpg

 사이즈도 위화감없이 잘 어울립니다.

 

20200524_010437.jpg

 스탠드를 이용하면 한쪽 바퀴를 들어올리는 과격한 연출도 가능합니다.

 

20200524_010737.jpg

 수납된 무기였던 실체검을 꺼내든 모습입니다.


 

20200524_011030.jpg

 하지만 오토바이하면 역시 권총액션이겠죠?

사람마냥 자연스러운 연출이 가능합니다.

 

20200524_011145.jpg

 다음은 수송 트레일러인 컨버트 캐리어입니다.

 

20200524_011146.jpg

 전면모습입니다.

풍뎅이를 떠오르게 하는 투박한 디자인이 매력적입니다.

 

20200524_011147.jpg

 차량 본체엔 정확한 의미를 알 수 없는 여러 개폐 장치와 가동 기믹이 존재합니다.

아마 로보트 형태로 커스텀할 때 활용해 보라고 만들어 놓은 게 아닐까 싶습니다.

 

20200524_011201.jpg

옆모습입니다.

차량 본체와 트레일러 사이의 공간이 많은 덕분에, 주행 시 회전각을 꽤나 크게 줄 수 있습니다.


20200524_011213.jpg

차량 뒷면입니다.

바퀴 축에 디자인된 서스펜션이 인상적입니다.

 

20200524_011231.jpg

 후면 장갑판은 가동이 가능하며, 내부에서 별도의 받침대가 나오기 때문에 안전한 상하차가 가능할 것 같습니다.

 

20200524_011617.jpg

 트레일러의 장갑판은 이렇게 해체될 수 있습니다.

 

20200524_011821.jpg

 게다가 장갑판 내부에 수많은 가동포인트가 존재해서, 장갑판이 연장될 뿐만 아니라 이렇게 다이나믹한 전개도 가능합니다.

 

20200524_012209.jpg

 이런 식으로 프레임암즈 로보트도 수납될 수 있습니다.

다만 공간이 그렇게 넉넉하진 않아 제약이 따를 수 있습니다.


20200524_012403.jpg

트레일러 내부엔 수많은 3mm 구멍이 존재합니다.

이를 이용하면 m.s.g 웨폰들을 운반하는 무기운반 차량으로도 개조할 수 있겠네요.

 

20200524_012624.jpg

 트레일러 외부에도 수많은 3mm 구멍이 있습니다.

 

20200524_012700.jpg

전선에 물자를 운반하는 수송차량 특성상 자신을 보호하는 무기는 필수이겠죠.

튼튼한 장갑판 측면에는 헤비머신건이 2정 달려있습니다.


수송차량이 사용하기에는 조금 지나친 화력이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20200524_012940.jpg

 헤비머신건은 분리가 가능해 온전히 무기로서 쥐어줄 수도 있습니다.

 

20200524_012941.jpg

그리고 두 기체가 합체하면 암드 브레이커라는 거대한 로봇이 됩니다.

 

20200524_012942.jpg

 옆면입니다.

로봇과 트레일러 사이 공간이 휑해서 많이 불안정해 보입니다.

 


20200524_012943.jpg

뒷면입니다.

트레일러를 짊어지고 다니는 거대로봇이라니 뭔가 콘셉트만으로도 멋지네요!



20200524_012944.jpg

상체 사진입니다.

상체와 머리가 일체형이라 정말 듬직한 모습입니다.

무겁고 거대한 트레일러를 짊어지고 다니는데에 전혀 어색함이 없지요.

 

 

20200524_012945.jpg

 하체는 역각형 다리입니다.

디자인적으로는 로망이 넘쳐흐르지만, 안타깝게도 쉽게 흐느적 거립니다.

무거운 트레일러를 짊어지고 있는데 구조적으로도 역각형 다리다보니 안정감이 꽝입니다.

 

20200524_012946.jpg

 특히 발목의 흐느적거림이 심합니다.

저 받침대 파츠를 사진처럼 발바닥에 받쳐주면 조금이나마 안정적인 자립이 가능합니다.

 


20200524_012947.jpg

수송 로보트 명성에 걸맞게 보충병력을 트레일러에 태워서


20200524_012948.jpg

 병력의 보충이 필요한 전선까지 뚜벅뚜벅 걸어가, 컨테이너를 펼쳐서 임무를 완수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20200524_012949.jpg

 적들이 포진해 있는 전방을 향해 강력한 헤비머신건 2정으로 견제사격하면서, 보충병력은 뒤쪽으로 안전하게 내려줄 수 있겠죠. 

반대로 적진에 고립된 아군을 안전하게 전선에서 이탈시킬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20200524_012950.jpg

 전선에 화력을 보충하는 임무를 상정하고 찍어본 사진입니다.

컨테이너 내부의 수많은 3mm 구멍이 빛을 발하는 순간이네요!

견고한 장갑판을 방패삼아 병력들이 안전하게 무기를 지급받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200524_012951.jpg

 암드브레이커의 허리를 움직여주면 육중한 몸체에 역동성이 조금이나마 살아납니다.

 

20200524_012952.jpg

 

 

20200524_012953.jpg

콘셉트 만큼이나 디자인이 매력적인 두 번째 기간틱암즈, 암드브레이커 였습니다.

 

 

 

 

 

 

 

 



댓글 | 5
1


(4134929)

121.177.***.***

일체형으로 안해도 되는뎅..
20.05.24 12:54
(893020)

14.38.***.***

로망티
몸체 자체는 조각조각 분리 가능하긴 합니다^^;; | 20.05.24 17:37 | | |
(4134929)

121.177.***.***

그레이셜
머리랑 몸이요 몸따로 머리따로가 가능하지않냐는 거였어용 | 20.05.24 18:36 | | |
(893020)

175.223.***.***

로망티
아 그게 가능한가요? 집에가서 설명서를 다시 읽어봐야겠군요! 정보 감사합니다^^ | 20.05.24 18:38 | | |
(4134929)

121.177.***.***

그레이셜
머리부분 쭉 빼면 대두로봇...이 됩니다 | 20.05.24 18:41 | | |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143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