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취미] 이직이 어렵네요..... [13]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13
    1


    (274843)

    210.180.***.***

    BEST
    30대 중반에 석사 학력, 안정적 직업, 일본인 와이프, 아이, 집, 차. 거기다가 누구나 들어가기 힘들다는 병원 내 편의점까지. 젊은 나이에 굉장히 많이 갖추셨네요.
    21.09.15 17:06
    (4722029)

    222.107.***.***

    BEST
    지금 조건과 상황이 너무 좋으신상태라 인간관계에 어려움이 없다면 그냥 유지하시는게 베스트라고 봅니다 일상의 변동을 주고 싶다면, 취미를 시작하세요. 일보다 빡센 취미 꽤 많습니다.
    21.09.15 14:19
    BEST
    사실 대학에 있으니까, 교육공부한 사람 목표로도, 또 다른 목표로도 움직이고 싶은게 있습니다. 그냥 살아가는게 일상에 만족이 아닌 그저 익숙한 하루를 또 보내고 또 보내고 그렇게 발전없이 지나가는거 같아서.... 말씀해주신 부분 새겨듣고,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21.09.15 17:45
    (5220910)

    61.78.***.***

    BEST
    이직은 삶이 단조롭고 만족이 있을 때 하는 것이 아니라 지금 일이 힘들고, 더 큰 성취를 위해서 즉 만족도가 부족할 때 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윗 댓글처럼 금전적으로나 업무적으로나 삶의 여유가 부족하실때 이직을 생각하시고, 좋은 취미를 하나 가져보시는걸 추천드립니다
    21.09.15 14:40
    (4722029)

    222.107.***.***

    BEST
    지금 조건과 상황이 너무 좋으신상태라 인간관계에 어려움이 없다면 그냥 유지하시는게 베스트라고 봅니다 일상의 변동을 주고 싶다면, 취미를 시작하세요. 일보다 빡센 취미 꽤 많습니다.
    21.09.15 14:19
    김모조
    취미라고 해봐야 여행다니는거나 혼자 영화보러 다니는거였는데 이제 그마저도 좀 어렵고..... 말씀해주신 사항은 새겨듣겠습니다. 와이프하고 같이 즐길수있는 빡센 취미를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 21.09.15 17:43 | | |
    BEST
    이직은 삶이 단조롭고 만족이 있을 때 하는 것이 아니라 지금 일이 힘들고, 더 큰 성취를 위해서 즉 만족도가 부족할 때 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윗 댓글처럼 금전적으로나 업무적으로나 삶의 여유가 부족하실때 이직을 생각하시고, 좋은 취미를 하나 가져보시는걸 추천드립니다
    21.09.15 14:40
    BEST
    비올레
    사실 대학에 있으니까, 교육공부한 사람 목표로도, 또 다른 목표로도 움직이고 싶은게 있습니다. 그냥 살아가는게 일상에 만족이 아닌 그저 익숙한 하루를 또 보내고 또 보내고 그렇게 발전없이 지나가는거 같아서.... 말씀해주신 부분 새겨듣고,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 21.09.15 17:45 | | |
    (364075)

    116.125.***.***

    지금은 붙어 있어야 함.. 그리고 병원내 편의점은 말리고 싶네요 메갈 25 9년 다녔지만.. 그냥 본사 돈 벌어다 주는거..장사 된다는 병원 내 편의점은 대부분 직영점 이에요 병원 내 편의점이라 술 담배 안되는곳이 많음...간혹 파는데도 있긴 함. 그나마 나가는게 음료박스 만 얼마 짜리 휴지 이런건데..생각 잘해보세요
    21.09.15 15:46
    류엘
    더 나이 먹으면 더 힘들어질까봐 이래저래 찾아보는 중인데, 좀 더 나이먹어도 기회가 있을까요? 사실은 박사 코스 들어갈까 고민도 하고 있는 중입니다. 어차피 나이먹을거 뭐라도 해가면서 나이먹고싶어서.... 병원내 편의점 사항은 말씀처럼 술 담배는 판매 안하고 24시간도 아니었습니다. 지방 300병상 정도 되는 작은종합병원이다보니 편의점이 원내 1개이고 그마저도 편의시설이 없는 병원이다보니 사실 편의점+죽집을 같이 하고 있던데입니다. 죽집에서는 원에 올려보내는 죽만들고, 편의점에서는 1년 매출중 손에 떨어지는걸 생각했을 때 약 2-3천만원 정도 되더라구요 1년에, 거기에 5년하고 재계약할때 재계약에 대한 사이닝 보너스 같은게 억대로 내려오는걸 보고 결정했는데, 지에스는 다른 시스템인가요? 매출표랑 이전 점주 계약 내용에 명시되어 있어서 들어갈까합니다. | 21.09.15 17:48 | | |
    (364075)

    116.125.***.***

    도미노피차교촌치킨
    매출표 봐야 쓰니한테 넘길꺼니까 보기 좋게 꾸미면 됩니다.그리고 재계약 할떄 보너스? 저 떈 간판비였는데 그거 억 안나옵니다 말이 좋아 억이지 나온다하면서 캐시백 형식으로 해서 까주고 재고조사 뭐 청소비 그딴 짜잘한거로 다 뺴갑니다 억대 주면 서울권 편의점 사장님들 다 돈 벌죠 아무튼 생각 많이 하세요 만약에 하신다면 진짜 인구 조사 손님이 어떤 진상 타입으로 있는지 파악하고 하세요 생각 보다 감정 노동 심하게 옵니다 | 21.09.15 18:15 | | |
    다이나믹하게 변하는 직종이 생각보다 그리 많지 않지 않을까요? 다들 쳇바퀴 돌리듯 사는거죠 뭐... 첫댓글 말대로 취미쪽으로 뭔가 활로를 찾으시는게 좋지 싶어요
    21.09.15 16:15
    양파양파
    네 취미를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와이프가 한국에 친구가 별로 없다보니 함께 즐길 수 있는 취미를 찾아서 다른 활력소로 만들어봐야겠네요, 고맙습니다. | 21.09.15 17:49 | | |
    BEST
    30대 중반에 석사 학력, 안정적 직업, 일본인 와이프, 아이, 집, 차. 거기다가 누구나 들어가기 힘들다는 병원 내 편의점까지. 젊은 나이에 굉장히 많이 갖추셨네요.
    21.09.15 17:06
    LatrellSprewell
    아직 아이는 없는데 제가 헷갈리게 적었나봐요.... 대학 내에서도 밀어주시고, 책쓰고 싶은 마음에 일본에 자주 왕래하다보니 처가도 생기고, 경제적인부분은 부모님덕을 많이 봤습니다, 병원도 어쩌다보니 되었고. 근데 35살이 젊은건지를 모르겠습니다. 말씀하신것 처럼 안정적인데서 무엇인가에 도전하는 마지노 라인이라는 생각이 자꾸 드는 요즘입니다. | 21.09.15 17:51 | | |
    LatrellSprewell
    집에서 운영할 병원내 편의점 <- 집에서 운영할 병원이 포인트 인듯 엄청부럽네여 ㄷㄷ | 21.09.16 14:06 | | |
    저는 선생님보다는 어린 축에 속합니다만, 나름 사회인으로서 일이라는 것에 대해 고민해본 바가 있어. 조심스럽게 말씀드려봅니다. 저는 방향을 선택할 때 인생이든, 진로든, 업무든 나아갈 방향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추구하는 것이 무엇인가? 하는 부분이라고 배웠습니다. 바다에 비유하자면, 자극을 추구하는 사람은 큰 파도를 찾아 떠날거고 보물을 추구하는 사람은 옛날 배들이 침몰한 지점 같은 걸 찾아다닐거고 안정을 추구하는 사람은 파도가 적고, 풍랑도 잦지 않은 곳을 찾게 되겠지요 큰 파도를 찾아가는 사람은, 배가 많이 흔들리게 될 거고 때로는 파도에 휘말려 무언가 떠내려가게 될 수도 있고. 최악의 경우에는 잠시간이라도 자신이 바다에 빠질 수도 있을 겁니다. 침몰한 배들을 찾아다니는 사람은, 바다보다는 사람들이나 기록들에 다 가까워져야 할 것이고. 때로는 경쟁자들에게, 때로는 방해꾼들에게 노려지면서. 하기 싫은 일, 잡기 싫은 손도 잡아야하는 순간이 생길 겁니다. 평탄한 바다를 찾는 사람은, 파도에 크게 휩쓸리는 일도, 무언가가 떠내려가서 잃는 일도, 자신이나 자신의 소중한 무언가가 바다에 빠지는 일도 흔치 않을 것이나. 평온함이라는 것은 처음에는 감사해도, 계속 이어지면 지루하고 힘이 빠지는 것이지요. 여기서, 배를 인생에 비유하면 어떤가요? 소중한 것들을 가족이나, 자녀에게 비유하면 어떤가요? 물론, 우리의 인생이라는 것이 추구하는대로만 이루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작정하고 목표해도 이루어질까 말까한 것이 우리의 삶이자 인생의 방향성이기도 하지요. 저는 선생님께 여쭤보고 싶습니다. 선생님께서는 지켜야하실 것들이 있지 않습니까? 그 지켜야할 소중한 것들이, 과연 어떤 환경에서 가장 무탈할 수 있을지. 선생님께서도 잘 아시리라 믿습니다. 그러니, 부디, 일과 삶이 주는 평탄함과 지루함에서 도망치고자. 모든 것을 큰 파도 속에 던져넣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일은 삶을 지탱하는 수단에 불과하다고 했지요 어떤 일을 해야 지루하지 않을까요? 즐거울까요? 내 마음대로만 할 수도 없고, 내가 하고 싶은 것만 할 수도 없고, 트러블이 많으면 흔들리기 쉽고, 꾸준하지 않으면 끊기기 쉽다는 것을 선생님께서도 잘 아시지 않습니까? 그러니, 즐거움을 얻기 어려운 일에서 즐거움을 찾으려 노력하시기 보다는 일과 삶의 비중을 타협해서, 업무 외의 인생 속에서 즐거움을 찾아보시는 건 어떨까요?
    21.09.16 09:43


    1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44) 루리 81 400770 2009.05.05
    30570183 신체 루리웹-9593790661 138 12:34
    30570182 취미 루리웹-3125098314 269 10:47
    30570181 인생 라이온 174 10:07
    30570180 인생 쩝쩝박사 148 09:46
    30570179 인생 살아남은흑우 146 08:21
    30570178 인생 경영자 1 169 04:57
    30570177 인생 루리웹-4741803138 616 01:03
    30570174 이성 루리웹-8587589034 1 655 2021.09.19
    30570173 인생 라이프포러브 1 1651 2021.09.19
    30570171 이성 뿡뿡이~ 566 2021.09.19
    30570170 인생 루리웹-6462135128 526 2021.09.19
    30570169 인생 요루노아키 558 2021.09.18
    30570168 취미 =백철= 352 2021.09.18
    30570166 이성 제노블레이드2 1 722 2021.09.18
    30570165 인생 럭키변태 451 2021.09.18
    30570163 이성 라이프포러브 1 1172 2021.09.18
    30570161 취미 뿡뿡이~ 420 2021.09.18
    30570159 인생 꿀송편 1 564 2021.09.18
    30570158 이성 권세진 1173 2021.09.17
    30570156 학업 루리웹-3009163010 446 2021.09.17
    30570155 취미 루리웹-7686441928 456 2021.09.17
    30570150 이성 루리웹-6983504339 1736 2021.09.17
    30570149 인생 루리웹-5661586489 2 584 2021.09.17
    30570148 인생 루리웹-8419832132 633 2021.09.17
    30570145 인생 캡틴키드 1216 2021.09.17
    30570144 신체 채고시다 373 2021.09.17
    30570142 인생 민초조앙 302 2021.09.17
    30570141 취미 Rwanda00 4 1551 2021.09.16

    글쓰기 41399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