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인생] 마음이 불편합니다... [10]






댓글 | 10
1


사춘기라 마인드컨트롤이 어렵겠지만 현실에 충실하고 부모님 건강하실 때 효도하세요 너무 당연한 말이지만 실행에 옮기기란 쉬우면서도 너무 어려운거 같습니다
20.09.24 11:02
우선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번에 직접 겪어보셔서 아시겠지만, 사람은 정말 언제 죽을지 모르는 생물입니다. 극복을 하는 대단한 방법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저 하루하루 최선을 다해서 노력하고 살아가는 것이겠죠.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많은 사랑을 주고, 내 마음을 솔직히 표현하고, 하고싶은 것을 하기 위해 열심히 살아가는 겁니다. 인생에 대단한 진리나 목표가 있는 삶도 물론 있겠지만, 오늘 하루 잘살기 위해 노력하면서 사는 인생도 나쁘지 않을거에요. 그러니까 두려워하고 걱정하기 보다는 그저 최선을 다해서 살아봅시다.
20.09.24 11:03
(1265785)

24.150.***.***

할머니를 거울 삼아 현재 살아계신 부모님께 생전에 잘하면 되요...
20.09.24 11:07
(203047)

163.152.***.***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가족이 돌아가시면 그런 생각들이 들기 마련입니다. 꼭 사춘기 때문은 아니고 씁쓸하지만 자연스러운거죠. 제 부모님도 그 시대엔 결혼이 늦어서 저랑 차이 좀 나시는데 자잘한 수술 많이해도 건강히 계십니다. 100세 시대라는 말이 괜한게 아니듯이 관리만 잘하면 오래 살 수 있어요. 그렇지만 제일 건강하시던 외조부가 저 어릴 때 사고로 가시고 어머니가 '사람은 언제 죽을지 모른다'며 자신에게 무슨 일이 생겼을 경우를 일러주시더군요. 전 가끔 시나리오를 갱신하고 있습니다. 언제가 됬든 어차피 부모님은 언젠가는 나보다 먼저 가실 확률이 높아요. 그거 인지하고 후회하지 않을만큼 도리하면서 내가 혼자 남았을 때 살아남을 능력을 키우시면 됩니다. 곧 돌아가실지도 모른다 걱정할 필요도 없고요. 너무 힘들면 학교나 정부 기관서 운영하는 무료 청소년 상담 받아보시길 바랍니다.
20.09.24 11:10
(5256014)

175.118.***.***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우선 과학적으로 설명드릴게요. 인간은 어머니의 임신에서 탄생합니다. 어머니의 배속에서 나오기 때문에 최대한 뇌를 작게해서 탄생한후에 체외에서 몸집을 불립니다. 뇌의 성장도 여기서 발생합니다. 인간의 뇌는 3층으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1층이 호흡과 체온을 담당하는 파충류의 뇌. 2층이 감정을 담당하는 짐승의 뇌. 3층이 계산과 법칙과 과학을 담당하는 인간의 뇌입니다. 청소년 시기에는 2층 감정을 담당하는 뇌가 폭풍 성장해서 질풍노도의 시기를 경험하게 되요. 그러니까 감정이 극대화 되는 시기입니다. 글쓴 분의 불안감은 실제보다 과장되어 있다는 현실을 인식하셔야 해요. 2층 짐승의 뇌가 가속 폐달이라면, 3층 인간의 뇌가 브레이크입니다. 브레이크를 발전시키는 것은 '공부'와 '명상'입니다. 공부와 독서를 많이 하면, 세상의 원리를 이해 할 수 있게 되고 원리를 이해하면 사태가 발생해도 당황하지 않게 됩니다. 지금은 최선을 다해서 운동과 공부를 하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그리고 사람은 죽습니다. 이건 피 할수 없어요. 어느날 갑자기 죽습니다. 건강하던 사람도 갑자기 뇌혈관이 터져서 죽을수 있어요. 그러니까 매일매일을 선물이라 생각하시고 열심히 소중하게 사세요. 가족들과 추억도 많이 만들어 놓으시구요. 그리고 마지막으로 사진과 동영상을 많이 찍어두세요. 가족과 전화통화를 할 때면, 음성 녹음 많이 해두시구요.
20.09.24 11:15
(3462017)

220.123.***.***

그 나이 대에는 다들 그런고민 하고 살아요. 친구가 있다면 한번 은근슬쩍 물어보세요. 똑같은 고민을 한적 있다고 생각할겁니다. 고민에 집중하지 마시고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지 생각해보세요. 부모님 건강이 걱정된다? 내가 할수 있는 일은 없을까? 공부를 잘한다던지 안마를 해드린다던지 부모님 앞에서 애교도 피우고 조금더 같이 있을때 행복해 할수 있는 방법이 어떤것인지를 고민해보시기 바랍니다.
20.09.24 11:16
(540745)

210.99.***.***

고민만으로 끝나는건 아니길 바랍니다. 고민만 하고 행동은 안하는건 그냥 본인 마음편하라고 하는것뿐
20.09.24 12:13
(2648263)

112.147.***.***

근데 걱정하는건 좀 자연스러운 현상이 아닌가합니다. 당장 오늘만 사는게 아니라 앞으로 이렇게 되면 어쩌지?하는 불안이 생기는거에요. 저는 그때 부모님보다 아...세기말오면 어쩌지..지구 종말일이 닥치면 어쩌지..이런 두려움으로 지냈던거같습니다. 그냥 그럴때가 있는거같습니다. 방법이 없더라구요. 그냥 그 시기에 자연스러운 현상이니 너무 위축되지마시고 자신을 좀더 이뻐해주시고 부모님께 조금만 더 친절하게 대해주세요. 사춘기 시절을 겪는 자녀를 대하는게 부모님들은 정말 어렵고 힘들어해요... 남들도 다 그시기에 그러고 살아요. 그러니까 너무 걱정하지마시고 힘내시면 좋겠네요.
20.09.24 18:20
(110740)

61.255.***.***

이쁜 마음을 가지고 있네요. 저도 50이 넘었는데, 제 막내딸이 14세네요. 제 딸은 그런 생각 안하더군요. 7월초에 뇌출혈로 쓰러져서 저승문턱까지 갔다왔는데도, 아빠가 불러도 한번에 안와요. 아빠가 걱정도 안되나봐요. 그런데, 119 불러서 저를 살린건 막내딸이예요. ................................................................................................. 그리고 사람 그렇게 쉽게 안죽어요. 지금 회사복직해서 열심히 일하는 중.(사실 몰래 땡땡이중)
20.09.25 10:41
선한 마음을 가지고 계시네요 사람의 이별은 예고가 없을때가 더 많습니다 늘 잘해드리는수 밖에 없어요 그래야 후회가 없습니다
20.09.25 16:17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77 전체공지 게임 클라우드 활용 경험 설문조사 이벤트 8[RULIWEB] 2020.10.23
777 전체공지 '진 여신전생3 녹턴 HD' 게임 코드 증정 8[RULIWEB] 2020.10.23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39) 루리 76 333586 2009.05.05
30564503 인생 루리웹-7426258456 52 19:15
30564502 신체 월급루판 584 17:56
30564501 학업 루리웹-309645454 477 17:39
30564500 취미 뚝배끼 879 17:00
30564498 신체 벽돌꺠기 1693 13:20
30564497 취미 그대도 이미덕후 521 12:52
30564493 인생 ㄱㅇㄱㅇㅇㄷ 18 3689 06:26
30564492 신체 루리웹-4044959338 1717 05:55
30564491 인생 맛좀볼래 1 1295 04:10
30564490 취미 루리웹-0068399032 4 1741 01:02
30564489 인생 DropToHeaven 4 2256 00:57
30564488 이성 911DarkStar 6 3224 2020.10.23
30564486 인생 루리웹-9939929370 5 6190 2020.10.23
30564485 취미 옆공사소리시끄러워 2550 2020.10.23
30564484 인생 푸른지평선 3 2780 2020.10.23
30564481 취미 개떡얼라 2341 2020.10.23
30564479 이성 911DarkStar 1 8062 2020.10.23
30564477 인생 레냐프 1351 2020.10.23
30564476 학업 루리웹-2140031301 1 3006 2020.10.22
30564475 인생 루리웹-4871929820 2180 2020.10.22
30564474 취미 아닉넴뭐하지 6 3490 2020.10.22
30564473 인생 빅토리아-베리 9 13634 2020.10.22
30564472 신체 루리웹-0630694948 43 7318 2020.10.22
30564471 학업 루리웹-6776379087 1497 2020.10.22
30564470 인생 루리웹-6549449077 1357 2020.10.22
30564466 학업 루리웹-309645454 1185 2020.10.22
30564465 신체 PS5 1475 2020.10.22
30564464 취미 도미노피차교촌치킨 1566 2020.10.22

글쓰기 3910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