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자작] 처음 해 본 통삼겹 훈제 바베큐 [34]





[광고]


 

 

 

장비는 웨버 퍼포머 그릴입니다. 테이블이 붙어 있어서 매우 편리하긴 한데 마당 있는 개인 주택이나 공간 확보가 안 되면 사용이 힘들거 같네요. 

수정됨_2017-08-03-18-15-06.jpg

 

 

 

 

 

 

 

 

 

 

숯에 불을 붙여 주고......이때 연기가 가장 많이 나더군요. 

수정됨_2017-08-03-18-22-53.jpg

 

 

 

 

 

 

 

 

 

여름 휴가철에는 삼겹살 정말 비쌉니다. 비성수기때는 100g에 1600하던 게 2800원이네요. 사진 상의 통삼겹이 4만원어치....

 

통삼겹에 시중에서 파는 바베큐용 양념을 뿌려준 뒤 지방이 위로 올라가게 해 놓고 그릴에 올려 놓습니다. 

 

방식은 가장 기본적인 간접구이로 할 거예요.  


수정됨_2017-08-03-18-34-20.jpg

(숯위에 직접적으로 굽는 게 아닌 사진 처럼 한쪽에 숯을 몰아 넣고 고기에 닿지 않게 대류열로 오래 익히는 방법) 

 

 


 

 

 

 

 

 

 

뚜껑을 닫고 이제 기다리기만 하면 됩니다. 온도는 150~180 사이가 좋다고 하는데 200도가 좀 넘어도 상관 없을 거 같습니다. 

수정됨_2017-08-03-18-41-14.jpg

 

 

 

 

 

 

 

 

 

 

 

연기 구멍으로 흘러 나오는 고기 냄새가 정말 중독될 정도로 좋더군요. 

 

이 맛에 훈제 바베큐를 하는 걸지도 모르겠어요. 

 

 

 

 

 

 

 

 

약 1시간 20분 뒤에 뚜껑을 열었더니....상당히 만족스러운 결과가 나왔네요! 냄새가 정말 끝내줍니다!

수정됨_2017-08-03-19-35-02.jpg

 

 

 

 

 

 

 

 

조리시간은 1시간 20분 정도였고 아주 아주 살짝 안 익은 느낌이 있긴 했습니다만 그대로 먹었는데 문제는 없었구요. 다음에는 1시간 40분 정도로 해야 할듯...

수정됨_2017-08-03-20-29-00.jpg

 

 

 

 

 

 

 

고기맛은 직화와는 다른 훈제 특유의 향이 너무 매력적입니다. 

 

다만 예상외로 기름기가 많이 빠지진 않더군요. (직화때보다 매우 느끼했음)

 

지금 생각해 보면 구매했던 통삼겹 자체의 지방이 살코기에 비해 너무 많다는 느낌도 들고요. 

 

다음에는 목살 덩어리로 해볼 생각이네요. 

 

 

 

 

암튼 처음으로 훈제 바베큐를 시도해봤는데 느낀 점은 이렇습니다. 

 

우선 장점으로는....

 

 

1. 숯에 불을 붙이고 고기 양념하고 재료 준비 하는 일련의 모든 과정들이 즐겁고 그 결과물에 따라 주는 만족감이 매우 큼. 

 

2. 굽는 사람 따로 먹는 사람 따로 있는 상황이 없음. 

 

3. 재료만 준비되면 그냥 뚜껑 닫고 기다리기만 하면 되기 때문에 매우 편함. 

 

 

 

개인적으로는 매우 만족스럽더군요. 

 

뭔가 새로운 즐거움에 눈을 뜬 느낌? 

 

 

이제 단점으로는...

 

정말 더운 한 여름에는 숯 피우는 시점부터 포기 가능성이 있다는 거 정도입니다.ㅋ 


 



댓글 | 34
1
댓글쓰기


(3478094)

114.207.***.***

BEST
단면샷... 단면샷이 더 필요하다
17.08.10 14:41
더운데 고생하셨네요
17.08.10 10:18
(2470)

58.75.***.***

어쩌다보니어른
후우~ 저 날 숯 불 붙이고 집에 들어와 샤워, 다시 고기 넣고 씻고 샤워 했었네요 ㅎㅎ | 17.08.10 16:25 | | |
(2910542)

106.246.***.***

온도가 낮고 오래할수록 좋다고하죠~ 저는 160으로 2~3시간정도합니다. 저는 가스그릴로 개조해서 쓰고있는데 편하고좋아요
17.08.10 10:41
(2470)

58.75.***.***

옐라비
다음에는 저도 시간 오래 잡아서 해볼라고 해요. 가스그릴도 생각했었는데 처음이다 보니 숯에 대한 로망(?)도 있어서...ㅎ | 17.08.10 16:26 | | |
(2910542)

106.246.***.***

HANZAWA23
어짜피 향은 훈연칩이 있으니까요 ㅎㅎ 나중에 고려해보세요 ㅋ | 17.08.10 21:09 | | |
통으로 잡아서 먹고싶네요..
17.08.10 11:49
(2470)

58.75.***.***

네스타코비사랑
ㅋㅋㅋㅋㅋㅋㅋㅋ | 17.08.10 16:26 | | |
(3478094)

114.207.***.***

BEST
단면샷... 단면샷이 더 필요하다
17.08.10 14:41
(2470)

58.75.***.***

팝콘
고기 냄새가 너무 식욕을 자극해서 사진 찍을 겨를도 없었다는.... | 17.08.10 16:27 | | |
(567252)

59.7.***.***

바베큐 하는건 좋은데 치우는게 너무귀찮더군요 ㅠㅠ
17.08.10 15:42
(2470)

58.75.***.***

썹다신
저건 숯 재 치우는 것도 꽤 간단한 구조더라구요. 청소는 그냥 철 브러쉬 그릴 문질러 주면 끝. | 17.08.10 16:28 | | |
(9100)

1.214.***.***

가끔 바베큐 하는데 그냥 숯 위에 고기 얹어서 했거든요 한수 배워 갑니다 ㅎㅎ
17.08.10 15:58
(2470)

58.75.***.***

dial18
직화로 해 드셨군요! 시간이 빨라서 좋죠. 다음에는 훈제도 해보세요~ | 17.08.10 16:28 | | |
(131134)

39.7.***.***

삼겹살은 기름기 때문에 쫌더 오래 익혀 드시는 분들도 많으세요 보통 심부온도 75도면 익었다고 판단 하는데 삼겹살은 일부러 83정도 까지 오버쿡 해서 드시는 분들도 많더라구요 그래야 기름 더 빠진다고요
17.08.10 16:07
(2470)

58.75.***.***

까망코
확실히 기름받이에도 기름이 예상했던 만큼 없었고 아마 그릴 내부 온도가 좀 낮지 않았나 싶어요. 다음에는 숯 양을 더 늘려야 할듯... | 17.08.10 16:29 | | |
(131134)

39.7.***.***

HANZAWA23
그릴 내부온도 는 보통 150도 ~ 170도 정도로 많이 하고요 심부온도계 사셔서 고기중간 속 내부 온도 재서 익었는지 판단 하시면 되세요 | 17.08.10 16:57 | | |
(2470)

58.75.***.***

까망코
심부온도계 사야겠어요! | 17.08.10 17:07 | | |
(4754688)

118.176.***.***

혹시 통삼겹위에 뿌리신 바베큐용 양념이 어떤 제품인지 가르쳐 주실수 있나요?
17.08.10 16:07
(2470)

58.75.***.***

뚱쥐
붉은색은 바베큐 타운 홈페이지에서 파는 제품이고 딱 하나는 하얀색으로 보이실텐데 그거는 그냥 코스트코에서 파는 갈릭솔트 뿌렸습니다. | 17.08.10 16:30 | | |
(1977741)

1.254.***.***

역시.. 고기는 '통' 이군요
17.08.10 16:53
(2470)

58.75.***.***

즐루
개인적으로는 좋았습니다만...저것도 호불호가 갈리더군요. | 17.08.10 17:06 | | |
(4705592)

14.43.***.***

훈연칩 없어도 되나요?
17.08.10 17:01
(2470)

58.75.***.***

르르노
전 히코리 훈연칩 썼어요. 3번째 사진 보시면 숯위에 올려져 있어요. | 17.08.10 17:07 | | |
(374822)

61.82.***.***

고기 시즈닝은 어떻게 하시나요?ㅎㅎ 사람들마다 방법이 다 달라서 글 쓰신 분은 어떻게 하시는지 궁금해요ㅋㅋ
17.08.10 17:41
(2470)

58.75.***.***

Tubabien
저는 그냥 시판품 사다 썼어요 ㅎ | 17.08.11 08:40 | | |
(319763)

182.224.***.***

이런거 아파트베란다에서는 영 무리겠죠? ㅎ 옥상이나 정원있는 집이 갖고 싶다!
17.08.12 07:52
(3628326)

98.199.***.***

이 방법 좋네요
17.08.12 10:01
(1309425)

49.167.***.***

때깔, 사진분위기만 봐도 너무나 황홀하다 진짜 이번 여름때 놀러가서 이쁜 구름 보면 물놀이냄새와 그동안의 추억들이 되살아나서 너무나 즐겁네요!
17.08.12 16:38
내부의 기름까지 쫙빼줄수 없는 구이방법이라 많이 먹긴 힘듭니다 느끼할수 있으니까요 통으로 일차로 구워서 향을 입혀주고 다시 칼로 평소 구이용삼겹살 두께만큼 잘라서 직화로 혹은 팬위에서 좀더 구우면 기름이 더 빠져서 괜찮습니다.
17.08.12 16:57
(3109596)

211.208.***.***

와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17.08.12 19:28
향신료는 뭐뭐 쓰셨나요!?
17.08.12 20:43
사실 삼겹은 비계 때문에 기름이 너무 많구요, 의외로 앞다리나 뒷다리살이 맛있습니다.
17.08.12 22:28
오.... 저도 퍼포머 사용하는데 매우 반갑네요 ㅎㅎ 다음에는 껍질 붙은 앞다리살 통으로 사서 해보세요 정말 괜찮습니다. 껍데기 부분은 격자로 칼집을 내주신다음에 양신료를 처발처발 소금도 처발처발 하면 아주 훌륭하더라고요.
17.08.13 00:20
비주얼 미쳤네요;;
17.08.13 11:32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23715125 공지 자신의 음식점을 홍보하는 게시물 관련 (37) smile 55 163252 2014.12.10
18768050 공지 음갤 댓글 방사능 드립시 ID 정지 (185) smile 124 145293 2013.09.30
16698478 공지 자작 또는 직접 촬영 한 음식 이미지만 올려 주세요. (29) smile 63 130683 2013.03.09
12995263 공지 여러 갤러리 중복 게시물 금지. (8) 루리 64 162243 2011.09.12
30585625 일식 reonhart 1 345 14:32
30585624 자작 울트라매그너스 0 275 14:07
30585623 패스트푸드 백팔계단 5 1468 11:58
30585622 한식 Oblivion- Dust 3 764 11:39
30585621 자작 사오 빌런 1 889 11:02
30585620 한식 사또떨보 3 1057 10:37
30585619 한식 사또떨보 0 825 10:25
30585618 한식 사또떨보 1 859 10:19
30585617 기타
모구모구 (2) N
eran 0 1095 08:38
30585616 기타 지랄시나이데 2 2088 07:44
30585615 패스트푸드 지랄시나이데 2 1256 07:43
30585614 기타 LCH 3 1860 05:20
30585613 자작 국민총행복당 3 1905 02:30
30585612 자작 Yurui 16 4923 01:58
30585611 양식 테스트파일럿 4 2993 00:59
30585610 기타 초콜릿슈크림 3 1387 00:20
30585608 자작 야당검증위원회 4 2499 2017.11.24
30585607 한식 난 내꺼 3 2045 2017.11.24
30585606 분식 블루베리맛슬라임 5 4154 2017.11.24
30585605 일식 호크미사일 11 8324 2017.11.24
30585604 기타 개념원리 수학 5 3338 2017.11.24
30585603 패스트푸드 간디작살!! 6 4866 2017.11.24
30585602 커피 ffotagu 1 1386 2017.11.24
30585601 패스트푸드 초용자신 3 2536 2017.11.24
30585600 디저트 †Lightning† 3 1590 2017.11.24
30585599 기타 ⓒⓞⓡⓔⓐ™ 10 8642 2017.11.24
30585598 디저트 해피룰루 4 2143 2017.11.24
30585597 일식 그럼못써 8 4851 2017.11.24
30585596 한식 †Lightning† 5 2011 2017.11.24
30585595 분식 수감자번호903402 4 3494 2017.11.24

글쓰기 134391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