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정치일반] 정치색 없다던 조국 ‘촛불집회’... 부산대 추진위도 ‘한국당’ 소속 논란 [3]





[광고]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사퇴를 촉구하는 촛불집회가 대학가에서 연일 계속되는 가운데 부산대 촛불집회 추진위원회 위원장의 당적이 자유한국당 소속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얼마 전 고려대에서 촛불집회를 제안했던 대학생도 한국당 당직 내정자였다는 사실이 알려진 터라 촛불집회에 ‘정치색’ 논란이 일고 있다. 

 

◆부산대 촛불집회 추진위원장, 한국당 소속 인정

 

지난 24일 언론 보도에 따르면 조국 후보자 딸의 입시 및 장학금 특혜 의혹을 제기한 부산대학교 촛불집회 추진위원회 위원장이 한국당 소속으로 확인됐다. 부산대 행정학과 3학년에 재학 중인 권모(22)씨는 ‘자유한국당 부산대학교 지부장’을 맡고 있다. 그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국당과 관련한 이력을 계시했지만 최근 이를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3일 오후 부산대 정문 인근 담벼락에 붙은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 딸 특혜와 관련된 의전원 교수 2명과 대학 측에 해명을 요구하는 대자보. 연합뉴스

권씨는 부산대 촛불집회를 적극적으로 주도해왔다. 추진위를 통해 오픈 카카오톡 대화방을 만들고 약 500명이 참가한 대자보 연서명을 받기도 했다. 그는 이날 부산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반 학생은 1점대 성적이 나오면 장학금을 탈 수 없는데 그분(조 후보자의 딸)은 장학금을 받았다. 저희가 보기엔 부모가 잘나서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비판하기도 했다.

 

논란이 일자 권씨는 한국당 소속임을 인정하면서도 촛불집회가 정치색을 띠는 것에는 경계했다. 그는 언론 인터뷰에서 “내 이력 때문에 학생들의 모임이 퇴색되지 않았으면 한다”라며 “앞서 단체 대화방에 양해를 구했고, 정치색을 빼야 한다고 주장해왔다”고 밝혔다. 

 

◆“고려대 집회 주최자도 한국당 출신” 주장 나와

 

촛불집회 추진위의 당적이 도마 위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앞서 고려대에서 촛불집회를 열자고 처음 제안한 학생이 한국당 청년부대변인으로 내정됐던 사람이라는 주장이 제기되기도 했다.

 

진보성향 유튜브 채널 ‘뉴비씨’ 진행자 백광현씨는 2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냄새가 나서 살짝 파봤더니 조 후보자 비판 집회를 주최하려던 고려대 학생이 자유한국당 출신이었다”라며 “무려 ‘청년 부대변인’에 내정까지 됐었다”고 주장했다.

 

백광현씨 트위터 캡처

백씨는 촛불집회 제안자로 추정되는 한 누리꾼이 “본인이다. 현재 저는 당적이 없는 상태이고, 한국당 부대변인으로 내정됐으나 임명 받지 않고 탈당했다”고 단 고려대 온라인 커뮤니티 ‘고파스’ 댓글도 올렸다. 이 누리꾼은 댓글에서 “제가 (촛불집회) 대표로 나섬은 부적절함을 충분히 인지했고, 내려놓도록 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정치 이념 있으면 퇴장해달라”던 서울대 집회… 학생증 검사 없이 일반 시민 참여


지난 23일 조 후보자의 사퇴를 주장하며 촛불집회를 연 고려대와 서울대는 집회가 정치 이념과 연관 지어지는 것을 극도로 경계해왔다. 

 

서울대 촛불집회 주최 측이 참가자들에게 양초와 종이컵을 나눠주고 있다.

이날 오후 6시 고려대 안암 캠퍼스에서 진행된 집회에서 주최 측은 참가자들의 학생증을 확인해 재학생·졸업생만 중앙광장에 입장하도록 했다. 같은 날 오후 8시30분부터 서울대 관악 캠퍼스에서 진행된 집회에서 주최 측은 “정당 관계자나 정치적 이념이 있는 사람은 퇴장해달라”고 수차례 안내방송을 내보내기도 했다.

 

그런데 정작 일부 추진위원과 참가자의 한국당의 관련성 의혹이 이어짐에 따라 잡음이 계속되고 있다. 서울대 촛불집회는 주최 측 추산 약 500명이 몰렸는데 진행 과정에서 참가자가 서울대 재학생 혹은 졸업생인지의 따로 확인하지 않았다. 현장에서 서울대 출신이 아닌 일부 보수 성향 유튜버가 집회를 실시간 중계했으며 자신을 ‘인근 주민’이라고 주장하는 중장년층도 다수 참여한 것으로 확인됐다. 부산대는 오는 28일로 예정된 촛불집회에서 “부산대 학생뿐 아니라 일반 시민 모두 참여 가능한 집회로 진행하되 발언권은 부산대 학생에게만 줄 것”이라 밝힌 바 있다.

 

글·사진=나진희 기자 na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 3
1


뭐 뻔히 예상 가능한 범위이긴 했음...
19.08.25 19:14
(5055162)

116.46.***.***

대학생이나 되면서 저런거에 휘둘리는거 보면 미래의 틀,,딱 예약이네
19.08.25 19:34
자유당에서 한 자리 예약받았나
19.08.25 20:13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 전체공지 루리웹 '브라우저 알람' 설정 방법 8[RULIWEB] 2019.06.01
18386 연예 _데이블뉴스봇 0 18:35
18385 연예 _데이블뉴스봇 0 18:33
18384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8 18:31
18383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4 18:28
18382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49 18:25
18381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33 18:22
18380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37 18:20
18379 사회일반 _데이블뉴스봇 60 18:16
18378 정치일반 _데이블뉴스봇 82 18:14
18377 연예 _데이블뉴스봇 114 18:05
18376 연예 _데이블뉴스봇 62 18:03
18375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53 18:02
18374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6 18:00
18373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32 17:58
18372 연예 _데이블뉴스봇 273 17:54
18371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19 17:48
18370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57 17:36
18369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24 17:32
18368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10 17:30
18367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48 17:26
18366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68 17:24
18365 연예 _데이블뉴스봇 164 17:16
18364 연예 _데이블뉴스봇 17 17:14
18363 연예 _데이블뉴스봇 49 17:12
18362 연예 _데이블뉴스봇 64 17:08
18361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38 17:07
18360 사회일반 _데이블뉴스봇 63 17:05
18359 정치일반 _데이블뉴스봇 48 17:04
18358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29 16:58
18357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48 16:52

글쓰기 18357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