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패밀리사이트 메뉴

최근방문 게시판

[애니] [히로익 에이지] 우주깡패 주인공 [26]





[광고]

 

https://bgmstore.net/view/m6Jco

 

 

캡처_2018_07_11_17_01_30_100.png

 

히로익 에이지의 주인공 에이지의 몸에 

깃든 최강의 영웅의 종족 벨크로스

 

과거 영웅의 종족은 동존상잔을 일으키며 싸우다 세계관에서 

사실상 신이나 다름없는 황금의 종족이 개입해서 다섯이 

살아남았습니다. 황금의 종족은 그들보다 훨씬 약한 종족의 

몸속에 그들을 봉인 시켰고 영웅의 종족이 몸속에 깃든 

자들은 노도스라 불리게 되었습니다.

 

캡처_2018_07_11_17_01_30_101.png

캡처_2018_07_11_17_01_30_102.png

 

황금의 종족이 다른 우주로 떠난 뒤 그 다음가던 은의 종족은 우주의 패권을 쥐고 

있었는데 이것은 은의 종족 자체의 힘도 있었지만 에이지/벨크로스를 제외한 네명의 

노도스가 자의건 타의건 은의 종족을 따르고 있었기에 가능했죠. 그래서 인간의 

편에 서게 된 벨크로스는 혼자 동족을 1 vs 4로 싸워야 하는 입장에 놓입니다.

허나 이것은 딱히 문제될게 없었는데...


캡처_2018_07_11_17_01_30_503.png

캡처_2018_07_11_17_01_41_211.png

캡처_2018_07_11_17_01_42_158.png

 

벨크로스가 날린 펀치의 풍압만으로 청동의 종족은 몸이 박살나고

 

캡처_2018_07_11_17_01_48_374.png

캡처_2018_07_11_17_01_49_672.png

 

산마저 뚫리게 됩니다.

레알 핵주먹

 

캡처_2018_07_11_17_02_38_792.png

캡처_2018_07_11_17_02_39_967.png

 

함선 조차 녹이는 산에 직격 당햇음에도 

멀쩡하며 이를 무시하고 질주까지 합니다. 

 

캡처_2018_07_11_17_03_10_94.png

캡처_2018_07_11_17_03_30_162.png

 

그 자리에서 점프해서 대기권을 뚫고 우주까지 날아갈수 있으며

 

캡처_2018_07_11_17_03_31_809.png

캡처_2018_07_11_17_03_37_374.png

 

함선의 포격마저 막아주는 청동의 종족의 수송선 노릇을 

하는 일명 개미집을 지키는 배리어도 그대로 뚫어버립니다.

 

캡처_2018_07_11_17_03_53_649.png

캡처_2018_07_11_17_04_24_800.png

 

개미집의 폭발

 

캡처_2018_07_11_17_04_37_879.png

캡처_2018_07_11_17_04_40_276.png

캡처_2018_07_11_17_04_52_457.png

 

우주에서 그대로 지상에 추락했음에도 멀쩡합니다.

니가 사이야인이냐(ㅇㅁㅇ;;)

 

캡처_2018_07_11_17_06_02_620.png

캡처_2018_07_11_17_06_09_783.png

 

벨크로스의 그릇인 에이지도 함선 벽은 손으로 찢어버리는 것도 모자라 

우주공간에 멀쩡히 있을수 있습니다. 이건 다른 노도스도 마찬가지

 

캡처_2018_07_11_17_07_22_94.png

캡처_2018_07_11_17_07_27_809.png

캡처_2018_07_11_17_07_40_240.png

 

주변 적들의 힘을 모아

 

캡처_2018_07_11_17_07_45_706.png

캡처_2018_07_11_17_07_53_518.png

 

입에서 세틀라이트 캐논 같은 것도 날립니다. 공식명칭 벨크로스 빔(-_-) 

참고로 그냥 힘을 모을 뿐인데 벨크로스의 힘이 워낙 강해서 

주변생물의 힘도 덤으로 흡수 되는 거라는군요 ㅎㄷㄷ

 

다른 노도스의 영웅의 종족들의 독, 시간, 빛, 허무 능력과는 달리 벨크로스 빔 정도를 제외하면 

특수능력도 없이 그냥 주먹만 날려서 은의 종족의 노도스인 유티는 하위개체로 생각했습니다.

 

캡처_2018_07_11_17_17_55_933.png

 

그리고 최초로 다른 노도스인 칼키노스/렐네이아와의 싸움

잠시 밀리는 모습을 보입니다.

 

캡처_2018_07_11_17_18_00_301.png

캡처_2018_07_11_17_18_05_893.png

 

렐네이아의 능력은 독으로 무려 행성 표면을 부식 시키는 

수준이라고 합니다. 힘캐는 확실히 독에 약한 모습을 봤는데요.

 

캡처_2018_07_11_17_18_20_543.png

 

허나 독에 중독되는 듯 싶었으나 마운트 당한 상태에서 렐네이라를 

날려버리고 우주에서 위험에 처한 동료들을 구해줍니다.

 

캡처_2018_07_11_17_19_16_231.png

캡처_2018_07_11_17_19_17_729.png

 

우주전에선 렐네이라의 독과 조르기에 다시 당하는 듯 했으나

 

캡처_2018_07_11_17_19_53_96.png

캡처_2018_07_11_17_19_53_993.png

 

동료들이 위험에 처하자 몸이 조이고 잇는 상태로 돌진 

 

캡처_2018_07_11_17_20_06_26.png

캡처_2018_07_11_17_20_07_748.png

캡처_2018_07_11_17_20_12_891.png

 

렐네이라를 포격 발사 직전의 개미집에 던져버리고

(렐네이라는 무사했지만 개미집은 완파)

 

캡처_2018_07_11_17_21_05_606.png

캡처_2018_07_11_17_21_12_546.png

 

다른 포격은 몸으로 막습니다. 

 

캡처_2018_07_11_17_21_26_98.png

캡처_2018_07_11_17_21_29_468.png

캡처_2018_07_11_17_21_44_218.png

 

방어 후 아무렇지도 않게 포격을 날린 개미집을 폭파

 

캡처_2018_07_11_17_26_45_88.png

 

렐네이라와의 3차전

 

동료들을 피신시키기 위해 무려 200시간 

이상을 싸우고 기어이 대미지를 입힙니다.

 

캡처_2018_07_11_17_28_10_802.png

 

잠시 서로 인간체로 변했지만 다시 변신. 전투도중

렐네이라는 야마타노 오로치 같은 모습으로 거대화합니다. 

 

캡처_2018_07_11_17_28_29_250.png

캡처_2018_07_11_17_28_33_268.png

 

허나 커지면 때릴곳이 더 많아진다고 하듯이 뚜드러패는 벨크로스.

이후 렐네이라는 좀더 저항해 보지만 별 대미지를 못 입히고 당합니다.


캡처_2018_07_11_17_30_28_834.png

 

때마침 메히타카/알테미아가 칼키노스 구조를 위해 나타나고 

어디까지나 동료들의 피신을 우선시한 에이지였기에 추격하지 

않습니다. 여기까지 보면 벨크로스의 능력은 초월적인 

신체능력인 듯 하지만 그게 다가 아닙니다. 그 능력은 존재

어떠한 상황에도 벨크로스가 존재하게 하는 능력으로

사실상 무적 치트에 가까운 능력입니다.


캡처_2018_07_11_17_30_28_900.png

 

히로인 디아네이라의 정신감응력은 먼 우주의 행성마저 찾을 만큼 

범위가 천문학적인데 이 감응능력도 벨크로스의 존재의 힘으로 

인해 에이지가 정신을 잃거나 거부하면 감지되지 않을 정도죠.

 

캡처_2018_07_11_17_30_28_902.png

캡처_2018_07_11_17_30_28_903.png

 

에이지의 고향이자 황금의 종족이 마지막으로 있던 행성 오론

과거 롬 로를 비롯한 일부 은의 종족은 자신들을 마저 이끌지 않고

떠나는 황금의 종족을 막으려 공격까지 가했고 마침 거기 있던 

벨크로스와 교전하게 되었습니다.

 

캡처_2018_07_11_17_30_28_901.png

 

이 싸움의 여파 사실 스케일을 생각하면 전적으로 벨크로스 때문에 오론은 행성의 

외핵이 도출될 정도의 큰 피해를 입었지만 벨크로스의 존재의 힘이 퍼져 행성 전체가 

사막화 된 상태로나마 행성으로서의 최소한의 기능은 유지할수 있었습니다.

병주고 약주기

 

 

 

 

 

https://m.bgmstore.net/view/fJGcr

 

 

캡처_2018_07_11_17_33_08_81.png

 

그리고 4번째 노도스 렉티/엘만토스와의 싸움

엘만토스는 시간 도약을 할수 있는데 이를 통해

벨크로스의 틈을 노린 뒷1치기를 시도합니다.

 

캡처_2018_07_11_17_33_15_245.png

캡처_2018_07_11_17_33_28_374.png

 

벨크로스가 렐네이라와 싸우는 동안 빛의 창을 날려 

맞춘 듯 했지만 사실 맞기 직전 창을 손으로 잡아서 실패

 

캡처_2018_07_11_17_34_37_814.png

 

그 후 렐네이라가 벨크로스를 붙잡은 동안 창을 날리지만

 

캡처_2018_07_11_17_35_30_354.png

캡처_2018_07_11_17_35_50_198.png

 

벨크로스는 렐네이라를 뿌리치고 창을 펀치로 상쇄 시킵니다.

 

캡처_2018_07_11_17_36_12_612.png

캡처_2018_07_11_17_36_13_758.png

 

심지어 주먹과 창이 충돌하면서 폭발이 일어나는데 벨크로스의 펀치가 

일으킨 풍압은 그 폭발을 뚫고 엘만토스에게 대미지를 입힙니다.

 

캡처_2018_07_11_17_37_37_850.png

 

렐네이라를 뚜까 패는 동안 또 시도해 보지만 

팔꿈치에 막힙니다. 물론 벨크로스는 노대미지 

 

캡처_2018_07_11_17_38_03_186.png

캡처_2018_07_11_17_38_19_186.png

캡처_2018_07_11_17_38_27_646.png

 

근성을 발휘한 렐네이라가 벨크로스를운석으로 던지고 

엘만토스가 다시 빛의 창을 날리지만 이것도 막힙니다. 

 

캡처_2018_07_11_17_39_30_647.png

 

이번엔 다시 렐네이라가 야마타노 오로치 형태로 

변해 벨크로스의 사지를 포박해서 시도하지만

 

캡처_2018_07_11_17_39_40_907.png

 

찔리기 직전 포박을 풀고 빛의 창을 막죠.

 

캡처_2018_07_11_17_40_55_186.png

 

청동의 종족으로 벨크로스를 감싸 시야를 차단하고 다시 창을 

날리지만 역시 막힙니다. 이러한 엘만토스의 계속된 시간도약 실패도

벨크로스가 죽는다는 인과가 존재할수 없기 때문이라는 군요. 

이런 놈을 어떻게 잡으란겨 이쯤되면 적들이 불쌍해 집니다.

 

 엘만토스는 벨크로스를 없애기 위해 무려 

2만번이 넘는 시간도약을 행하지만 전부 실패


캡처_2018_07_11_17_42_00_759.png캡처_2018_07_11_17_42_14_186.png

 

그로인해 2만번 이상의 축적된 시간의 힘이 벨크로스와 

렉티에게로 역류. 렉티는 리타이어 하지만 

 

캡처_2018_07_11_17_43_23_52.png

캡처_2018_07_11_17_49_00_341.png

 

벨크로스는 전부터 영웅의 종족의 위험성으로 언급된 

광란 상태에 빠져 피아 구분 없이 미쳐 날뜁니다.

 

캡처_2018_07_11_17_47_49_575.png

캡처_2018_07_11_17_50_03_138.png

캡처_2018_07_11_17_50_10_703.png

 

알테미아가 행성을 파괴한 빔은 장시간 기를 모은 뒤 발사 

했기에 그만한 위력은 안나왔겠지만 광란 상태의 

벨크로스는 직격 했음에도 몸빵으로 씹어버립니다.

 

캡처_2018_07_11_17_50_36_260.png

 

오히려 벨크로스의 펀치를 막았음에도 알테미아의 팔이 박살났죠.

그리고 레르네이라 안부럽게(...) 두들겨 맞는 알테미아

 

캡처_2018_07_11_17_51_21_215.png 

캡처_2018_07_11_17_51_37_200.png

 

도주하려던 알테미아를 꼬리로 찔러 다시 끌어온 뒤

 

캡처_2018_07_11_17_51_37_500.png

 

등짝에 펀치를 날리지만 과부화 된 힘을 못 견디고 

펀치를 날린 벨크로스의 왼손이 파괴 됩니다.


캡처_2018_07_11_17_52_46_555.png

 

광란이 멈추지 않고 계속된 결과 상태가 처참하게 변합니다.

심지어 이 상태로 폭주가 멈추지 않았다면 과부화된 힘이

폭발해 태양계가 날아갔을 거라는 군요. ㅎㄷㄷ

참고로 벨크로스가 제일 많이 다친 전투이기도 합니다.

 

캡처_2018_07_11_17_54_39_377.png

캡처_2018_07_11_17_59_02_631.png

 

노도스의 광란을 막은건 황금의 종족 뿐. 하지만 디아네이라가 히로인 보정으로 

벨크로스를 진정 시키는데 성공합니다. 이후 메히타카는 아군화. 렉티의 언급에 

의하면 에이지를 막으러 온 아르고노트의 동료들을 없엤더니 벨크로스가 

더 광란하고 메히타카, 칼키노스를 차례로 죽인 뒤 렉티도 죽였다는군요. 

죽기 직전 시간도약으로 아르고노트를 공격하려던 것을 막아 없던 일이 됬을 뿐.

 

캡처_2018_07_11_17_59_02_632.jpg

 

마지막이자 은의 종족 최강의 노도스인 유티/켈비우스

허무 능력으로 블랙홀을 만들어 모든 것을 없앱니다.

 

캡처_2018_07_11_18_02_58_455.png

캡처_2018_07_11_18_03_04_995.png

 

허나 그런 블랙홀 마저 펀치로 상쇄 시키는 벨크로스

이젠 새삼스럽네요. 

 

캡처_2018_07_11_18_07_23_433.png

 

벨크로스와 알테미아와의 싸움 도중 칼키노스의 죽음(사실은 살아 

있었지만)으로 유티가 폭주하면서 켈비우스도 광란에 빠집니다. 

 

캡처_2018_07_11_18_08_02_445.png

 

결전의 장소가 된 형성만이 아니라 주변 소행성들까지 모조리 허무에 삼켜집니다.

물론 그곳에 있던 네명의 노도스도 허무에 잠깁니다.

 

캡처_2018_07_11_18_08_55_911.png

 

허나 삼켜졌던 노도스 전원이 힘을 합치고

 

캡처_2018_07_11_18_09_35_198.png

캡처_2018_07_11_18_09_45_907.png

 

기어이 허무 공간에서 탈출. 나오자마자 워프 직전 

은의 종족의 포격으로부터 동료들을 구해줍니다.

언제나처럼 주먹질로

 

캡처_2018_07_11_18_26_27_538.png

 

최종결전

 

렐네이라 알테미아와 함께 관란에 빠진 켈비우스와 싸웁니다.

 

캡처_2018_07_11_18_26_39_19.png

 

최종보스 보정을 받은 켈비우스에게 천하의 벨크로스도 대미지를 입습니다.

 

 

 

 

 

 

 

https://bgmstore.net/view/oEi7R

 

캡처_2018_07_11_18_27_23_597.png

캡처_2018_07_11_18_27_30_935.png

 

케르비우스의 공격으로부터 아르고노트의 동료들을 지키지 

못해 절망한 순간, 엘만토스의 진정한 힘에 각성한 렉티의

 도움으로 다시 시간이 역행. 새로운 힘도 얻습니다.

 

캡처_2018_07_11_18_28_20_657.png

 

그로인해 몸이 금색으로 변했는데 어쩌면 

황금의 종족과 동급으로 격상 한 걸지도?

 

캡처_2018_07_11_18_28_34_85.png

캡처_2018_07_11_18_28_46_989.png

캡처_2018_07_11_18_28_47_939.png

캡처_2018_07_11_18_28_51_382.png

 

켈비우스의 힘에 최후의 일격을 가하면서 서로 공멸 그리고

켈비우스가 만든 허무의 게이트는 황금의 종족이 떠난 다른 우주로

향하는 게이트로 변합니다. 모든 것은 황금의 종족의 큰그림이였죠.

나머지 영웅의 종족 셋과는 달리 둘은 죽은 건지 산건지 모르겠네요.

 

캡처_2018_07_11_18_29_18_814.png

 

그리고 최종결전에서 소멸한 에이지는 4년후 행성 오론으로 귀환

디아네이라와 다시 재회하며 이야기는 막을 내립니다.

 

 

 

 

참으로 어마무시 했던 벨크로스. 작중 부상을 입은 전투가 광란과 최종전으로 

두번 뿐 심지어 죽을 만큼 다친 건 최종전도 아니고 광란이였습니다. 국내에서 

생긴 우주깡패라는 별명은 괜히 생긴게 아니였죠. 아카드나 사이타마완 달리 

잘안알려져 있지만 이정도면 참 잘만든 먼치킨 주인공인거 같네요. 

 



댓글 | 26
1


BEST
히로익 에이지. 동분기에 그렌라간이 방영해서 묻힌 감이 있는 숨겨진 명작이죠. 거인의 종족들은 각각 먼치킨이고 각자 모티브가 그리스 로마신화에서 따왔지요. 벨크로스: 헤라클레스. 말이 필요있나...능력은 존재. 그 무엇도 그의 존재를 부정할수 없다였나? 여튼 존재감이 쩔어. 칼키노스: 히드라. 위에 사용한 기술도 그렇고 독도 그렇고. 능력은 독터럼 보이지만 실은 생명. 독딜러이면서 힐러. 레르네이아: 이쪽은 아마 모티브가 사슴이었나? 아님사자였나? 여튼 능력은 빛(파동). 원거리 딜러입니다. 엘만토스: 이쪽 모티브는 모르네요. 능력은 시간. 다른 작품에선 최종보스급 능력인데...벨크로스 앞에선 얄짤 없네요 케르비우스: 모티브는 케르베로스. 헤라클레스의 12시련 중 마지막이죠. 능력은 허무 였나? 블랙홀을 만들어 아무것도 없는 공간에 날려버리는 즉사기 보유. 노도스 4마리가 힘을 합쳐야지 겨우 탈출 가능함.
18.07.11 21:01
BEST
개인적으로 슈로대 참전 좀 했으면 하는 생체병기
18.07.11 21:35
BEST
갠적으로 파프너 EXODUS와 함께 참전희망 1순위인 작품 입니다.
18.07.11 21:39
(51886)

121.183.***.***

BEST
중요한건 이런 먼치킨 주인공인데도 작품이 정말 재밌었어요 또 이시카와 유이의 초기 때 작품이라서 풋풋한 연기도 볼 수 있죠
18.07.11 23:01
(1406627)

125.130.***.***

BEST
역시 헤라클레스가 모티브라 상대가 얼마나 강하든 다 때려눕히네요.
18.07.11 21:11
(245636)

121.173.***.***

우주최강의 몸빵~
18.07.11 20:53
BEST
히로익 에이지. 동분기에 그렌라간이 방영해서 묻힌 감이 있는 숨겨진 명작이죠. 거인의 종족들은 각각 먼치킨이고 각자 모티브가 그리스 로마신화에서 따왔지요. 벨크로스: 헤라클레스. 말이 필요있나...능력은 존재. 그 무엇도 그의 존재를 부정할수 없다였나? 여튼 존재감이 쩔어. 칼키노스: 히드라. 위에 사용한 기술도 그렇고 독도 그렇고. 능력은 독터럼 보이지만 실은 생명. 독딜러이면서 힐러. 레르네이아: 이쪽은 아마 모티브가 사슴이었나? 아님사자였나? 여튼 능력은 빛(파동). 원거리 딜러입니다. 엘만토스: 이쪽 모티브는 모르네요. 능력은 시간. 다른 작품에선 최종보스급 능력인데...벨크로스 앞에선 얄짤 없네요 케르비우스: 모티브는 케르베로스. 헤라클레스의 12시련 중 마지막이죠. 능력은 허무 였나? 블랙홀을 만들어 아무것도 없는 공간에 날려버리는 즉사기 보유. 노도스 4마리가 힘을 합쳐야지 겨우 탈출 가능함.
18.07.11 21:01
루리웹-1576403690
레르네이라의 뱀 모습은 야마타노 오로치가 아니라 히드라 였군요. | 18.07.11 21:46 | | |
루리웹-1576403690
시간이면 크로노스(고자 아버지) | 18.07.11 21:48 | | |
루리웹-1576403690
엘만토스가 아마 헤라클레스가 때려잡은 멧돼지 이름일 겁니다 | 18.07.11 22:40 | | |
지나가던 ??
왠지 동서양엔 여러개의 머리를 가진 뱀의 신화가 남겨진 경우가 많네요 | 18.07.11 23:29 | | |
스틸레이지
ㅇㅇ 설명 보충 감사합니다 | 18.07.11 23:29 | | |
(1406627)

125.130.***.***

BEST
역시 헤라클레스가 모티브라 상대가 얼마나 강하든 다 때려눕히네요.
18.07.11 21:11
BEST
개인적으로 슈로대 참전 좀 했으면 하는 생체병기
18.07.11 21:35
BEST
바람의 방랑자
갠적으로 파프너 EXODUS와 함께 참전희망 1순위인 작품 입니다. | 18.07.11 21:39 | | |
바람의 방랑자
동감입니다. 슬슬 나올 때가 되지 않았나 싶네요 | 18.07.12 09:31 | | |
(51886)

121.183.***.***

BEST
중요한건 이런 먼치킨 주인공인데도 작품이 정말 재밌었어요 또 이시카와 유이의 초기 때 작품이라서 풋풋한 연기도 볼 수 있죠
18.07.11 23:01
WindWalk
먼치킨이지만 주변인물 관계나 가공의 역사를 연출잘해서 좋았죠. 그런데 이시카와 유이가 어떤 역이었죠? | 18.07.11 23:30 | | |
(4223489)

210.204.***.***

루리웹-1576403690
디아네이라요. 저게 아마 데뷔 역할이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진격의 거인의 미카사 아커만도 저분이 담당하셨습니다. | 18.07.11 23:36 | | |
루니카™
우와.... | 18.07.12 00:25 | | |
(906556)

121.158.***.***

루니카™
그리고 그 유명한 2B도... | 18.07.12 12:52 | | |
(4223489)

210.204.***.***

에이지가 돌아왔으니 벨크로스는 살아있다고 봐야할 듯. 이쪽 세상에 남은 유일한 영웅의 종족이기 됐고요.
18.07.11 23:36
(636075)

220.70.***.***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이 작품 진짜 좋아해서 몇번을 돌려봤는데 최근에야 눈치챈게 엔딩에서 에이지와 재회 했을 때 디아네이라가 4년전 모습으로 어려졌더군요
18.07.12 00:10
엘리시스
헤어진 순간부터 디아네이라의 시간은 멈춰있었다는 연출인가 아님 황금종족의 어리게 해주는 애프터 서비스신인지....여튼 저 엔딩은 여운이 많이 남는 갓연출이었습니다. 물론 보고난뒤 떠오른 생각은 나라의 군주가 행방불명됬는데 남은 사람들은 어떻게 되는가하는 작은 걱정이었습니다 | 18.07.12 00:27 | | |
중간에 좀 루즈하거나 벨크로스 폭주? 형태의 완성형을 보고 싶었으나 그저 벨크로스 하이퍼모드가 나와서 쬐끔 아쉬웠던 것 외에는 정말 재밌는 작품이었습니다. 후속작이 나와도 충분할텐데 소식이 없는 게 안타깝네요. 그건 그럿고 윗분의 말처럼 슈로대 참전해줬음 좋겠습니다 ㅁㄴㅇ
18.07.12 01:16
(633609)

117.111.***.***

그야말로 우주먼치킨!
18.07.12 06:16
(1358960)

211.199.***.***

엔딩곡이 너무 좋아서 생각나는 작품이지요
18.07.12 09:09
처음 공개되었을 때는 스타 크래프크냐는 이야기도 들었었죠. 은의 종족 = 프로토스 청동의 종족 = 저그 철의 종족 = 테란
18.07.12 09:32
(333263)

59.4.***.***

이거 스타크래프트랑 닮았다고 얘기도 있던 그거 맞죠? 테란 저그 프로토스 뿐만 아니라 젤나가 비슷한 것도 있었다던데...
18.07.12 11:34
약간 스타크래프트 느낌이 나죠 ㅎㅎ
18.07.12 12:18
(365335)

211.177.***.***

당시에 다들 그렌라간 찬양했을 때 이거 엔딩보고 울었는데 ㅠ 지금봐도 숨겨진 수작이에요.
18.07.12 21:42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288136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