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연예] ‘자연스럽게’ 전인화 “벽 보고 돌아누워 운 적도 있었다”





[광고]
MBN 제공.

MBN 제공.

전인화·은지원·김종민·조병규가 구례 현전마을 주민들과 어울리며 진심 어린 공감 및 애정을 나누는 모습이 방송됐다.

지난 24일 오후 9시에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에는 현천마을에서의 세컨드 라이프에 적응해 가는 이웃 4인이 입주를 축하하기 위한 완전체 저녁식사 후 다양한 모험을 펼치는 모습이 공개됐다.

‘구례댁’ 전인화는 이웃 모녀와 5일장이 펼쳐지고 있는 장터를 찾았고, 은지원, 김종민 콤비는 소망하던 양봉과 담금주 만들기에 입문했다. 막내 조병규는 김향자 할머니와 100년이 넘은 재봉틀을 함께 돌리며 돈독한 애정을 쌓았다.

난생 처음으로 혼자 사는 삶에 도전한 전인화는 이웃들을 초대해 함께 식사를 하는 한편, 아침에는 홀로 일어나 부침개를 만들어 먹는 평화로운 일상을 보냈다. 그러던 전인화에게 이웃 모녀가 찾아와 구례 5일장에 함께 가자고 권했다. 전인화는 차 열쇠를 어디 뒀는지 기억하지 못하는 ‘주부 건망증’으로 허당 면모를 보였다.

전인화와 함께 한 모녀 중 딸 은진 씨는 아이를 낳은 지 채 100일이 안 된 초보 엄마로, 전인화에게 “종일 아이만 보며 힘들고 지쳤을 때, 남편이 따뜻한 말 한 마디와 함께 안아주니 고맙고 눈물이 나더라. 아이를 낳고 나니 엄마를 더 잘 알게 됐다”고 고백했다.

진솔한 이야기에 전인화는 “이제 남편이 매일같이 안아주는 것 아닌가. 나 역시 어린 나이에 시집 오고는 벽 보고 돌아누워 운 적도 있었다”며 힘들었던 시간을 털어놨다. 전인화의 따스한 공감 속 두 모녀는 눈물을 흘리며 서로 말하지 못했던 고민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40대 싱글남 콤비’ 은지원과 김종민은 가는 곳마다 중매 제안을 받은 데 이어 마을회관에 식사를 하러 가서도 중매 열풍의 중심에 놓였다. 현천마을 할머니들은 저마다 “너무 예뻐서 꼭 중매 시켜주고 싶다”면서도 김종민을 보고 “(다른 방송 보니)결혼 한 것 같던데”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할머니들의 넉넉한 인심 속에 식사를 마친 은지원, 김종민은 숙원사업이던 양봉과 담금주 만들기를 위해 이웃집을 찾아갔다. 이웃 집주인은 양봉 현장뿐 아니라 말벌 술과 지리산 송이주를 체험하게 해주며 두 사람을 감탄시켰다. 초보자들을 위한 재료로 지리산 매실을 선사하며 “두 달 뒤에 꼭 같이 개봉하자”고 신신당부했다. 은지원은 매실 꼭지를 따는 단순 작업에 묵묵히 하면서도, 냉커피 한 잔 취향대로 타오지 못하는 김종민을 있는 대로 구박해 톰과 제리 뺨치는 케미스트리를 뽐냈다.

입주자 중 막내 조병규는 비 오는 날 운치 있는 아침 산책을 하는 한편, 집주인 향자 할머니와 함께 반려견 조엘을 목욕시키고 빨래를 하는 등 바쁜 일상을 이어갔다. 그는 배달음식 마니아답게 “치킨 하나만은 배달된다”는 이전 정보를 믿고 치킨 주문을 시도했지만 “오후 5시가 넘어야 가능하다”는 말에 좌절했다.

좌절도 잠시, 향자 할머니가 시집 오기 전부터 있었다는 오래된 재봉틀을 발견하고 파자마 만들기라는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향자 할머니는 재봉틀 돌리기를 처음 배우는 조병규의 실력에 “뭣같이 되겠구먼”이라며 팩트 폭력을 날렸지만, 알록달록한 꽃무늬로 멋진 바지를 만들어 입혀주며 머슴 조병규와 알콩달콩한 정을 쌓았다. 며칠이 지나고 서울로 다시 올라가게 된 조병규는 향자 할머니에게 “돌아올 때 고무신 사 올게요”라고 말했고, 할머니는 “서운하다”며 조병규가 문 밖을 나갔을 때까지도 눈을 떼지 못했다.

‘자연스럽게’는 ‘단돈 천원에 분양 받는 시골마을 세컨드 하우스’라는 콘셉트로 쉼표 없는 각박한 도시의 삶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힐링을 전할 소확행 힐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댓글 | 0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 전체공지 루리웹 '브라우저 알람' 설정 방법 8[RULIWEB] 2019.06.01
18385 연예 _데이블뉴스봇 0 18:33
18384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4 18:31
18383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0 18:28
18382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9 18:25
18381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5 18:22
18380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23 18:20
18379 사회일반 _데이블뉴스봇 36 18:16
18378 정치일반 _데이블뉴스봇 80 18:14
18377 연예 _데이블뉴스봇 98 18:05
18376 연예 _데이블뉴스봇 50 18:03
18375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43 18:02
18374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6 18:00
18373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27 17:58
18372 연예 _데이블뉴스봇 264 17:54
18371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09 17:48
18370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55 17:36
18369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22 17:32
18368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108 17:30
18367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48 17:26
18366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68 17:24
18365 연예 _데이블뉴스봇 164 17:16
18364 연예 _데이블뉴스봇 17 17:14
18363 연예 _데이블뉴스봇 49 17:12
18362 연예 _데이블뉴스봇 64 17:08
18361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38 17:07
18360 사회일반 _데이블뉴스봇 63 17:05
18359 정치일반 _데이블뉴스봇 48 17:04
18358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29 16:58
18357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48 16:52
18356 스포츠 _데이블뉴스봇 35 16:48

글쓰기 18357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