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축구] "밤새 고뇌, '홍명보'는 '홍명보'를 버렸다" [일문일답] [16]


profile_image (4552145)
작성일 프로필 열기/닫기
추천 | 조회 3274 | 댓글수 16
글쓰기
|

댓글 | 16
1
 댓글


(IP보기클릭)121.181.***.***

BEST
진짜 내 안의 작은 아이가 속삭였다 수준의 인터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4.07.10 22:19

(IP보기클릭)14.39.***.***

BEST
홍명보는 계속 머리속에 브라질 월드컵 망친걸 있던거야 개인적 명예회복이 울산감독보다 우선였던거고 이임생이 홍명보의 그 심적인걸 낚시질 했고 홍명보는 걸려버린거지 인터뷰 볼 필요 없이 혼자 자위하고 결정한거임
24.07.10 22:24

(IP보기클릭)222.111.***.***

BEST
또 90년대식 정신력 타령 하지마라..
24.07.10 22:24

(IP보기클릭)121.146.***.***

BEST
내안의 작은아이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4.07.10 22:18

(IP보기클릭)211.119.***.***

BEST
현재 대표팀 전력은 어떻게 평가하는지. -현재 대표팀에 많은 선수가 있는 것은 사실이다. 그런데 다 아시다시피 우린 '팀 스포츠'를 하는 사람들이다. 어떤 게 가장 중요하냐고 묻는다면 그 재능을 어디에 올려놓는가에 따라 많이 바뀔거라 생각한다. '헌신, 희생' 위에 올려놓는다면 재능은 어마어마한 힘을 발휘한다고 생각한다. 이 재능을 '이기주의' 위에 놓는다면 발휘되지 못한다. 그간 팀 스포츠를 해오며 뼈저리게 느낀 부분이다. 좋은 선수들이 많지만, 신뢰 관계를 쌓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팀 스포츠, 헌신 소리 좀 집어치워라. 감독이 선수들에게 확신을 줘야 원팀이 되는 거고, 그 원팀을 한 게 벤투호임. 바깥에서 축구선배라는 것들이 그렇게 흔들어 댈 때 벤투호 내부가 똘똘 뭉쳤던 이유가 뭔데? 선수들이 감독의 훈련에, 전술에 확신을 가졌으니까 된 거임.
24.07.10 22:21

(IP보기클릭)121.146.***.***

BEST
내안의 작은아이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4.07.10 22:18

(IP보기클릭)121.181.***.***

BEST
진짜 내 안의 작은 아이가 속삭였다 수준의 인터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4.07.10 22:19

(IP보기클릭)128.134.***.***

홍페르시......
24.07.10 22:21

(IP보기클릭)211.119.***.***

BEST 현재 대표팀 전력은 어떻게 평가하는지. -현재 대표팀에 많은 선수가 있는 것은 사실이다. 그런데 다 아시다시피 우린 '팀 스포츠'를 하는 사람들이다. 어떤 게 가장 중요하냐고 묻는다면 그 재능을 어디에 올려놓는가에 따라 많이 바뀔거라 생각한다. '헌신, 희생' 위에 올려놓는다면 재능은 어마어마한 힘을 발휘한다고 생각한다. 이 재능을 '이기주의' 위에 놓는다면 발휘되지 못한다. 그간 팀 스포츠를 해오며 뼈저리게 느낀 부분이다. 좋은 선수들이 많지만, 신뢰 관계를 쌓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팀 스포츠, 헌신 소리 좀 집어치워라. 감독이 선수들에게 확신을 줘야 원팀이 되는 거고, 그 원팀을 한 게 벤투호임. 바깥에서 축구선배라는 것들이 그렇게 흔들어 댈 때 벤투호 내부가 똘똘 뭉쳤던 이유가 뭔데? 선수들이 감독의 훈련에, 전술에 확신을 가졌으니까 된 거임.
24.07.10 22:21

(IP보기클릭)211.119.***.***

captainblade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21&aid=0003574445 이어 "독일, 잉글랜드에서 생활하면서 여러 훈련 프로그램을 소화했는데 벤투 감독님의 프로그램이 인상깊었다. 큰 틀을 놓고 어떻게 플레이를 해야하는지 사소한 것도 정확하게 얘기해줬다. 대표팀을 발전시키려는 노력이 보였다"면서 "(전문 코칭스태프 선임이) 맞다고 생각한다. 좋은 방향으로 가고 있다. 훈련한 것은 경기장에서 나온다. 좋은 프로그램은 결과로 나올 것"이라고 덧붙였다. 포체티노 토트넘 시절의 손흥민이 한 얘기, 레버쿠젠, 토트넘, 리그에서 무게 좀 있는 팀에서 훈련을 받았던 손흥민조차 인상이 깊었다고 이야기 한 것 https://m.sports.naver.com/kfootball/article/468/0000776018 벤투호 지지한 박주호 "훈련만 해도 도움, 유럽 시절 생각난다"[SS인터뷰] https://star.ytn.co.kr/_sn/1402_202106071730021741 김민재는 "벤투 감독님이 추구하는 축구가 정확하기에 수비수들 입장에서는 전술이 변하지도 않고 꾸준히 한 길로 간다. 선수 입장에서는 훈련에서든, 경기에서든 그 부분만 집중하면 된다. 그런 점은 좋게 생각한다. 오랜만에 와도 적응하기 편했다"며 적응에 어려움이 없었다고 밝혔다. https://www.interfootball.co.kr/news/articleView.html?idxno=589506 굉장히 디테일하고, 체계적이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훈련, 워밍업, 경기 준비 등 모든 면에서 체계적이다. 선수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코칭스태프에서 노력하고 있다. 감독님께서도 그렇고, 선수들도 그렇고 지금까지 해왔던 플레이를 일관성 있게 하고 싶다. 원하는 방향으로 가려고 준비하고 있다. 선수들이 훈련 받아보면 대번 안다. 이렇게 하면 이길 수 있겠다라는 확신. 이걸 줘야 똘똘 뭉치는 건데 그냥 말로만 헌신 강조하면 그게 되겠냐고. | 24.07.10 22:22 | | |

(IP보기클릭)49.1.***.***

captainblade
요즘 트랜드는 '희생'이 아니라 '존중'인데 멘트 마져 시대 역행이네 기분나쁘다고 후배 희생? 시키던 줄빠따 박지성유년기 스타일 가겠네 어딜~ 후배놈이! 선배한테 희생 해야지 감히 | 24.07.10 23:25 | | |

(IP보기클릭)14.39.***.***

BEST
홍명보는 계속 머리속에 브라질 월드컵 망친걸 있던거야 개인적 명예회복이 울산감독보다 우선였던거고 이임생이 홍명보의 그 심적인걸 낚시질 했고 홍명보는 걸려버린거지 인터뷰 볼 필요 없이 혼자 자위하고 결정한거임
24.07.10 22:24

(IP보기클릭)121.169.***.***

밤사냥꾼
국대감독은 지 실패 만회하기 위해서 이용당하는 자리가 아닌데... 게다가 그때보다 더 처망할 수도 있음 | 24.07.10 23:21 | | |

(IP보기클릭)222.111.***.***

BEST
또 90년대식 정신력 타령 하지마라..
24.07.10 22:24

(IP보기클릭)14.45.***.***

홍띵보 돌아왔구나
24.07.10 22:33

(IP보기클릭)211.248.***.***

북중미 월드컵은 포기한다!
24.07.10 22:41

(IP보기클릭)121.169.***.***

냐이헬게른
해외파 국대 은퇴 선언해야 함 클린승만때보다 더 멘탈 부서질 수 있음 | 24.07.10 23:20 | | |

(IP보기클릭)121.169.***.***

정신병있는 것 같드라 내속의 뭔가가 있대
24.07.10 23:20

(IP보기클릭)49.1.***.***

희생은 시부레 ㅋㅋㅋ 국대가면 선수고 감독이고 몸값올라 인지도올라 경력쌓여... 개꿀띠~ 누가보면 무보수로 독립운동하는줄 알겠네 ㅋㅋㅋㅋ
24.07.10 23:22

(IP보기클릭)123.199.***.***

선진 축구 교육받고 빅클럽에서 매주 피터지는 선수들이 구태적인 축구 구사하면 잘도 따르겠다 요즘은 학생도 선생을 평가하는 세상인데 감독이 리스펙 받지 못하는 행동하면 펩이라도 덕배가 쌍욕하는 세상임
24.07.11 00:04

(IP보기클릭)175.197.***.***

홍명보 감독님은 어디가고 훙밍푸가 왔음?
24.07.11 00:17


1
 댓글





읽을거리
[게임툰] 탐정이 사신쨩을 숨김, 초탐정사건부 레인코드 (48)
[MULTI] 두 개의 DNA가 만든 기초와 후반 집중 그라인딩, 퍼스트 디센던트 (69)
[게임툰] 나만의 본격적인 댄스 레슨, 마이 댄스 스튜디오 (28)
[게임툰] 색다른 형태로 즐기는 수렵, 몬스터헌터 스토리즈 (40)
[MULTI] 액션과 로그라이트 사이에서 길을 찾다, 젠레스 존 제로 (108)
[PC] 추리는 선택지가 아닌 머리 속 질문에서 나온다, '언커버 더 스모킹 건' (18)
[게임툰] 완전 게 같은 게임이네... 어나더 크랩스 트레저 (33)
[MULTI] MMORPG를 보전하는 법, 드래곤 퀘스트 X 오프라인 (67)
[NS] 명작을 더욱 가치 있게, '페이퍼 마리오 1000년의 문' (19)
[MULTI] 아! 혼을 쏙 빼 놓으셨다, MMO가 된 '레이븐2' (100)
[게임툰] 냥팔자가 상팔자, 리틀 키티 빅 시티 (53)
[MULTI] 부실한 이야기와 좋은 전투 그리고 높은 잠재력, '명조' (63)


파워링크 광고 24시간 안보기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게시판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3444321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루리웹-3697868349 2 92 05:50
3444320 정보 영화 정보 블루보틀 141 05:44
3444319 경제 사회/정치/경제 정보 루리웹-3697868349 137 05:37
3444318 경제 사회/정치/경제 정보 루리웹-3697868349 409 05:26
3444317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벌레학살자 3 308 05:17
3444316 축구 스포츠 정보 스텔LIVE 758 04:28
3444315 축구 스포츠 정보 스텔LIVE 290 04:26
3444314 축구 스포츠 정보 스텔LIVE 290 04:25
3444313 정보 영화 정보 아재개그 못참는부장님 6 2568 03:50
3444312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담장밖으로 2 1280 03:36
3444311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혈압요정 3 490 03:04
3444310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혈압요정 1 504 03:02
3444309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혈압요정 4 824 02:56
3444308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GomBT5361 5 687 02:32
3444307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mk12mod0 3 778 02:12
3444306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벌레학살자 19 1827 01:43
3444305 정치 사회/정치/경제 정보 mk12mod0 4 1406 01:12
3444304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루리웹-구육오팔오삼팔일구오 838 01:08
3444303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루리웹-구육오팔오삼팔일구오 3 1686 01:07
3444302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벌레학살자 15 896 01:03
3444300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돈까스빌런 7 1613 00:43
3444299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바티칸 시국 404 00:28
3444298 정보 영화 정보 둠 닥터 5 2736 00:24
3444297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달콤쌉싸름한 고독 17 4340 00:10
3444296 예고편 영화 정보 이토 시즈카 17 3248 00:09
3444295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달콤쌉싸름한 고독 9 2475 00:05
3444294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달콤쌉싸름한 고독 5 657 2024.07.19
3444293 사회 사회/정치/경제 정보 담장밖으로 14 2369 2024.07.19

글쓰기 2162329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