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만화책] 이토 준지 QnA [7]







Q: 왜 신작 제목이 "환괴지대" 인가요?


A: 새로 책을 낼때는 편집자가 제게 책 제목을 따로 생각해두라 말해줍니다.


그래서 원래는 "이토 준지의 요령천(Yoreisen)" 을 생각했는데


각각 요괴의 요, 유령의 령, 온천의 천 을 합친 단어였습니다.


그 외에 유령 온천(Yoki Onsen)과 유령 지대(Yorei Chitai)를 생각했는데


편집자로부터 "이토 준지 작품에 유령, 요괴 같은 키워드는 맞지 않는다." 는 평을 들었습니다.


하지만 "지대(Zone)" 는 괜찮다는 얘기를 들어서 유지하기로 했고,


환상의 "환"과 괴담의 "괴" 를 합쳐서 "환괴지대" 가 됐습니다.





Q: 환괴지대에서 자1살자가 많이 나오는 걸로 유명한 아오키가하라 숲(국내에는 주카이 숲으로도 알려짐)이 나오는데 그 숲에 가보신적은 있나요?


A: 아뇨. 아직 그곳엔 한번도 가본적이 없습니다.


사실 취재를 위해 꼭 가보고 싶었으나, 마감 일정 때문에 시간이 맞지 않는 등 여러 이유로 가지 못해


인터넷에서 최대한 정보를 수집했습니다.


아직 갈 용기는 있어서, 기회만 된다면 꼭 가보고 싶습니다.





Q: 이번에 나오는 망가 어플리케이션에선 페이지의 한계가 없다 하셨는데, 거기서 장점이나 편한점이 느껴지시나요?


A: 저는 잡지 형식의 페이지에 얽매여 있어서, 종종 너무 긴 페이지나 칸은 잘라야 하기도 했습니다.


인터넷에서는 그럴 일이 없다보니 자유롭게 연재할 수 있죠.


그래서 처음 생각했던 스토리를 온전하게 그려낼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칸이나 페이지를 잘라내면서 작품 내 긴장감을 유지하거나 하는 방법도 있었기에


제 생각을 그대로 옮기다보니 읽다보면 좀 지루하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그러한 점을 유의하고 있습니다.






Q: 잡지 연재에 맞는 32페이지 만화를 위해서는, 페이지 수에 맞게 대체적인 결말을 따로 생각해두는게 좋다 하셨는데, 가장 좋았던 대체적인 결말이 뭐였나요?


A: 32페이지는 평균일 뿐, 40에서 70, 심지어 16페이지 짜리도 있습니다.


그런데, 만화를 그리면서 엔딩을 페이지에 맞게 바꾸고 했는데


딱히 "바꿔서 잘했다." 는 구간이 생각나질 않습니다.


어느 부분의 엔딩을 어떻게 바꿨는지 당장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하지만 딱 하나 떠오르는게, 쇼가쿠칸에서 "억만톨이"(지옥별 레미나 단행본에 있습니다.)를 준비하면서


편집자에게 '내가 생각한 엔딩이 많이 약한것 같다.' 고 말했고


편집자께서 엔딩을 따로 생각했고, 그 엔딩이 더 충격을 줬습니다.


그래서 그 엔딩으로 바꿔서 냈습니다.


그게 좋은 선택인지 안좋은 선택인지는 저도 모르겠습니다.








Q: 작가님의 이야기는 종종 광기와 집착을 다루는데, 사람의 마음 중에 가장 무서운게 뭔가요?


A: 아무래도 광기와 집착이 가장 무섭다 생각합니다.


이런 걸 가진 사람이 타인에게 해를 끼칠 가능성이 가장 높다는 점에서 가장 무섭다 생각합니다.


어쩌면 그런건 의지박약 중 하나인 것 같네요.


스스로를 조절할 줄 모르는 사람들, 그런 사람들은 의존에 휘말린다 생각합니다.







Q: 좀 더 자연스럽게 떠오르는 이야기가 있나요?


A: 괴담, 도시전설쪽이 건드려보기 쉽다 생각합니다.


하지만 SF 쪽도 좋아해서, 그쪽에 색다른, 독특한 아이디어가 있습니다.


전 그런 아이디어를 변환해서 호러로 각색해 스토리를 내놓습니다.









Q: 지금까지 읽은 스토리 중에 놓치기 싫은 스토리는 뭔가요?


A: 읽는 게 느려서 그리 많이 읽어보지는 못했는데


제일 먼저 떠오르는건 우메즈 카즈오 작가의 "표류교실" 입니다.


그리고 H.P 러브크래프트의 소설, W.W 제이콥의 단편 미스터리 "원숭이 손" 이 있습니다.


이런 생생한 아이디어의 스토리들 덕에 인상을 받았습니다.









Q: 수년동안 작품을 많이 그려오면서 만화가로써 생긴 변화가 있다면 뭔가요?


A: 많이 변했단 생각은 없습니다.


80년대에 데뷔했는데 엊그제 같이 느껴지네요.


그때부터 그리 변했다는 생각은 들지 않습니다.


그때 부터 그림 스타일은 좀 변하긴 했다 느껴지지만 엄청 변한거 같진 않습니다.


조금 변했간 느낌입니다.


아이디어도 슬슬 떠오르지 않아서 다 떨어졌다는 느낌도 듭니다.


조금씩 아이디어가 떨어지고 있어서, 이에 맞서 계속 생각해내서


계속 작품을 내보고 싶습니다.







Q: 지금까지 쓴 스토리 중 가장 맘에 드는건 뭔가요? 그리고 이유는 뭔가요?


A: 만화가 길을 선택하고, 지금까지 내가 해보지 않았던 쓰고 싶었던걸 쓰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다른 작품들과는 다른 그런 작품이 좋습니다.


공포의 기구, 기괴한 아미가라 단층, 기나긴 꿈.. 제 레퍼토리에선 사라졌던 단편이라 생각해


이 세 작품을 좋아합니다.









Q: 엄청 무섭게 쓰는 비밀이 있나요?


A: 잘 알지 못하는 미지의 존재와 마주하는 것, 불안을 유발하는 왠지 모를것


알수 없는 이유로 그러한 느낌을 느끼는 것


그런 것에서 무서운 것을 만들어 낼 수 있다 생각합니다.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7
    1


    (3177879)
    106.101.***.***

    BEST
    최근 작품들은 뭔가 많이 아쉬움...
    22.08.06 05:47

    (3177879)
    106.101.***.***

    BEST
    최근 작품들은 뭔가 많이 아쉬움...
    22.08.06 05:47

    (1294339)
    125.180.***.***

    리플리
    저도요ㅎㅎ 하지만 대체제가 없으니ㅎㅎ | 22.08.06 08:57 | | |

    (4852898)
    175.223.***.***

    최근작 중, 센서, 용해교실보다 환괴지대가 재밌었어요. 다른것도 보려고요
    22.08.06 08:57

    (4960868)
    126.51.***.***

    나카노 브로드웨이에서 이토준지 특별 판매전 하더군요. 귀신의집이 따로없었음
    22.08.06 20:47

    (5525259)
    112.146.***.***

    최근에 사서본 작품이 <센서>였는데 자신의 작품인 <토미에>를 우라까이 한거 같아서 아쉽긴 했는데. 공포적인 연출은 어느정도 볼만했습니다.
    22.08.06 21:51

    (4739380)
    112.146.***.***

    환괴지대 재밌게 봤습니다. 년 한권 정도라도 좋으니 신작 좀 빨리 내주셨으면 ㅠㅠ
    22.08.07 16:07

    (5338708)
    49.168.***.***

    확실히 요괴나 유령하고는 뭐가 다르지요...
    22.08.07 16:23


    1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게시판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18 전체공지 업데이트 내역 8[RULIWEB] 2022.08.02
    2278879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Miramar 16 06:19
    2278878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aktktlwm715 7 2704 00:57
    2278877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에르스테리아 4 551 00:00
    2278876 정보 프라모델 정보 스펜터 11 4403 2022.08.07
    2278875 일본 피규어 정보 스펜터 18 6299 2022.08.07
    2278874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마이온 3 402 2022.08.07
    2278873 도서 만화책 라노벨 도서 웹툰 정보 마이온 5 467 2022.08.07
    2278872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애니메이션 애청자 2 511 2022.08.07
    2278871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마이온 4 607 2022.08.07
    2278870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에르스테리아 2 360 2022.08.07
    2278869 일본 피규어 정보 Runner™ 7 5371 2022.08.07
    2278867 일본 피규어 정보 스펜터 20 7378 2022.08.07
    2278866 일본 피규어 정보 스펜터 6 3601 2022.08.07
    2278865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마이클 무잔 7 4069 2022.08.07
    2278864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이토 시즈카 12 3648 2022.08.07
    2278863 정보 프라모델 정보 스펜터 14 6989 2022.08.07
    2278862 일본 피규어 정보 신비인 26 8732 2022.08.07
    2278861 일본 피규어 정보 roness 12 8515 2022.08.07
    2278860 정보 프라모델 정보 스펜터 9 13393 2022.08.07
    2278859 정보 프라모델 정보 roness 5 5558 2022.08.07
    2278858 정보 프라모델 정보 스펜터 3 2633 2022.08.07
    2278857 일본 피규어 정보 roness 5 3790 2022.08.07
    2278856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에르스테리아 6 1975 2022.08.07
    2278855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루리웹-5754648865 1 902 2022.08.07
    2278854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마이온 4 878 2022.08.07
    2278853 정보 프라모델 정보 roness 7 8154 2022.08.07
    2278852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부드러운 커피 4 5799 2022.08.07
    2278851 정보 애니메이션 정보 aktktlwm715 3 2792 2022.08.07

    글쓰기 249874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