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ETC] 꿈도 희망도 없는 비극적 스토리 - 드래그 온 드라군 시리즈 [32]



(165721)
작성일 프로필 열기/닫기
추천 | 조회 36219 | 댓글수 32
글쓰기
|

댓글 | 32
1
 댓글


(IP보기클릭)211.36.***.***

해보진 않았지만 엄청 암울한 게임일것 같았는데 내용을 보니 생각보다 더 어둡네요
18.12.21 12:42

(IP보기클릭)121.141.***.***

랑블리
디렉터가 디렉터다보니 어둡다 못해 눈앞이 깜깜한 수준이긴 합니다.. 그래도 니어 오토마타에서는 엔딩이 조금이라도 밝아져서 앞으로 긍정적으로 볼 수 있죠. 물론 니어 오토마타가 엔딩만 그렇고 전체적인 스토리는 여전히 막장에 충격전인 내용들이 넘쳐나지만.. | 18.12.21 12:48 | |

(IP보기클릭)125.135.***.***

dod3 저 리듬게임때문에 엔딩못보고 게임을 접었지. 개인적으론 4탄이 나오길 바라지만 dod시리즈는 아무래도 앞으로 나오긴 쉽지않을듯 하네요.
18.12.21 13:43

(IP보기클릭)121.141.***.***

ffotagu
저도 저 부분에서 패드 몇번 던졌습니다. '내가 왜 이딴 게임을 하고 있나?'싶은 생각도 들 정도였죠. 앞날은 모르는거지만 니어 시리즈 때문에라도 DOD시리즈는 당분간 신작은 안나올듯 싶습니다. | 18.12.21 13:47 | |

(IP보기클릭)223.39.***.***

2는 상당히 재밌게 했었네요. 음악도 1보다 훨씬 마음에 들었고 특히 카임전은 굉장히 감동적이었죠. 그래픽은 오히려 1보다 떨어진 느낌이었는데...
18.12.21 14:45

(IP보기클릭)121.141.***.***

꺄륵꺄르륵
확실히 1편의 애매한 부분을 2편이 많이 개선해서 나오긴 했죠. 저도 1편보다는 2편이 여러모로 재밌었네요. | 18.12.21 14:48 | |

(IP보기클릭)183.104.***.***

무쌍과 팬저드라군같은 비행시뮬레이션이 결합된 게임을 하나 만들자!!멋지다! 해서 나온게 드라그 온 드라그라는 이야기가 있더라구요. 저도 드라그 온 드라그1을 소장중입니다 ㅎㅎ 아..니어 레플리칸트때 심취해 한달동안 빠져나오지 못한 저를 생각하면 크아~
18.12.21 15:26

(IP보기클릭)121.141.***.***

사장님나이샷
결과물이 아쉽긴 했지만 기획 의도는 좋았다고 봅니다. 디렉터의 취향탓에 스토리가 암울한것도 있지만 캐비어 말고 좀 더 능력있는 제작사가 제작을 맡았다면 더 좋은 결과물로 나올 수 있었을텐데 아쉽긴 합니다. | 18.12.21 15:31 | |

(IP보기클릭)118.36.***.***

왜 니어 오토마타 엔딩 보고 울트라 해피 엔딩이냐고 한다면 전작인 니어 시리즈 엔딩 본사람들은 납득... 원래 요로코 타로가 만든 게임이 매니악한 시리즈였으나 그나마 니어 오토마타에서 정말 대중적으로 나온거죠. 그것보다 요로코 타로 디렉터는 플래티넘에 게임즈에게 두번절해라.기존 시리즈 스토리 음악빼면 솔직히 게임으로썬...크흠..
18.12.21 15:35

(IP보기클릭)121.141.***.***

미쿠루짱
니어오토마타는 캐비어가 그대로 맡았다면 지금같은 평가는 안나왔을거라 생각합니다. | 18.12.21 15:38 | |

(IP보기클릭)118.36.***.***

아시오
물론 니어 오토마타도 게임성을 본다면 사실 평작혹은 그 이하지만 기존 시리즈를 대입시켜 보면 정말 환골탈퇴. 다음 게임은 좀더 게임성에도 신경을 써주었으면.... | 18.12.21 15:47 | |

(IP보기클릭)175.201.***.***

-_ㅡ 드래그온 드라군의 용 시체 때문에 니어 시리즈 인류가 ㅋㅋㅋㅋ 제로는 소설보면 게임보다 더 처참하고.....
18.12.21 17:25

(IP보기클릭)121.141.***.***

5ive-t
정말 처참하다는 표현이 딱 걸맞죠. | 18.12.21 20:27 | |

(IP보기클릭)58.140.***.***

1편 엔딩이 절망 또 절망 신작 나오면 사야죠
18.12.21 19:14

(IP보기클릭)121.141.***.***

골고루곰
꿈도 희망도 없는 절망만 가득한 엔딩이었죠. 신작에선 과연 또 어떤 절망을 보여주려나.. | 18.12.21 20:28 | |

(IP보기클릭)39.115.***.***

요코오 타로... 뭐... 소문을 듣기에는 드온드2 말아먹고 너모 힘들었는데, 태고의 달인 일러하는 부인이 근 몇 년을 먹여살려줘서 죽지 않고 살아 니어를 만들었다 카더랍니다... 특히 그가 반등할 수 있게 만들어준 작품 니어 레플리칸트 정으로 가는 친구들 덕분에 살아난 니어... 스토리도 암울한데 섹♡ 어필도 없으면 뭘 세일즈 포인트로 잡고 팔거냐고 갈구는 친구, bgm은 하드스펙과 돈이 필요 없는 완성품이라고 엄청난 bgm 만들어준 친구... 덕분에 요코오 타로의 작품은 어느 순간부터 여캐 섹♡어필은 기본이 되었고, 음악은 늘 칭찬받는 작품이 되었다 카더랍니다... 어쨌든... 그렇게 외면받던 작품이 ㅅㅅ 어필 한방에 팔리는걸 보고... 드온드 3은, 주인공이 창녀에 정말 끝도 없는 ㅅㅅ어필을 넣은건 아닌가 합니다. 그리고 너무 나갔다고 생각해서 만든게 니어 오토마타고 말이죠... 나는 내 얘기만 써도 된다. ㅅㅅ어필은 캐릭터만 해도 된다...고 결론 내고 말이죠. 뭐 그런게 아닐까... 뇌피셜입니다. 아이디어는 늘 넘치는데 그걸 작품 속에 급하게 녹이다보니, 작품을 완성할 시간이 모자라 직원들에게 미안하다는 사람... 특유의 암울하고 처절한 b급 감성이, 희극과 해피엔딩이 범람하는 요즘에는 특히나 청량감감으로 느껴질 때가 있는 것 같습니다.
18.12.21 21:03

(IP보기클릭)121.141.***.***

루리웹-6580653220
DOD시리즈나 니어 시리즈나 스토리 전개가 정말 충격적인게 많아서 그렇지 캐릭터들만 놓고 보면 꽤 매력적인 캐릭터들이 많다고 봅니다. 물론 섹X어필로 매력이 더해진게 호불호가 갈릴 수도 있긴 하지만.. 앞으로 절망과 비극만이 가득한 자신만의 해피엔딩 고정관념만 최소 니어 오토마타 수준으로라도 조절해주면 더는 바랄게 없을것 같다는 생각도 들기도 하네요. | 18.12.21 21:36 | |

(IP보기클릭)175.201.***.***

루리웹-6580653220
2편..... 에이스컴뱃 디렉터 대려와서 전투시스템은 개선됐는데... 그외 나머지가 가라 앉아버린...ㅋㅋ | 18.12.24 18:44 | |

(IP보기클릭)220.85.***.***

차기작에서 아콜 이야기 좀 시원하게 풀어줬으면 좋겠어요. DOD, 니어 전 시리즈를 관통하는 기록자인데 목적이나 배경 뭐 하나 아는게 없어서..ㅜ.ㅜ 그나저나 1편의 여동생의 그 엔딩영상이랑 아기들 식인영상은 정말 충격이었습니다..
18.12.21 21:07

(IP보기클릭)121.141.***.***

Twinbee
DOD도 그렇고 니어 시리즈도 그렇고 은근히 떡밥을 던져놓고 수습 못한게 많죠. 그만큼 후속작들의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고 볼 수도 있겠지만 반대로 너무 벌려놓기만 한건 아닌지.. 개인적으로도 여러 시리즈에서 충격적인 장면이 많았지만 첫작품이라 그런지 1편만큼 강렬하고 충격적인 장면들이 많은게 있을까 싶습니다. 정말 보는내내 디렉터가 제정신인가?라는 생각만 들었었죠. | 18.12.21 21:38 | |

(IP보기클릭)1.252.***.***

저 이벤트 리듬게임은 영상 보기만해도 발암이군요;
18.12.23 01:16

(IP보기클릭)121.141.***.***

AkiAi
보는것만으로도 발암 수준이지만 직접 겪어보면 핵발암 수준으로 환장합니다. | 18.12.26 12:07 | |

(IP보기클릭)222.108.***.***

차기작이 기대되네요. 니어 오토마타가 히트를 쳐서 스퀘어에닉스에서도 좀 밀어줄거같은데...
18.12.25 18:40

(IP보기클릭)121.141.***.***

YoRHa 9S
부디 차기작은 DOD1보다는 니어 오토마타 같은 스타일로 나와주길 바랄뿐이네요. | 18.12.26 12:08 | |

(IP보기클릭)222.111.***.***

인생에서 처음으로 덕질하고 싶어진 캐릭터가 제로라 관련자료를 정말 열심히 찾아봤는데 2018년 이후 생생한 후기 자료는 처음 찾아보네요 뭣때문에 취향저격 당했는지 모르겠는데 제로라는 캐릭터가 너무 좋네요 관련소설도 찾아보고싶은데 다 일어판이라 일본어를 공부해야 하나 생각도 들고 허허 전작도 스토리만 대강 읽었지만 한번쯤 플레이 해 보고 싶어지네요 좋은 리뷰 감사합니나
18.12.26 04:03

(IP보기클릭)121.141.***.***

착한말만쓰자
부족한 게시물 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제로는 첫공개부터 꽤 인기를 끌었던 캐릭터긴 하죠. 외모도 예쁘고 성격도 기존 히로인들보다는 좀 괴팍하지만 개성있고 플레이 자체도 시원시원한 덕분에 게임과는 별개로 인기가 많긴 하죠. 본편이 워낙 비극적이고 암울한것 투성이라 그렇지 제로 뿐만 아니라 다른 우타우타이 자매들도 매력적이라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캐릭터만 놓고 보면 니어 오토마타의 2B 못지않게 좋아하는 캐릭터이기도 하네요. | 18.12.26 12:12 | |

(IP보기클릭)126.10.***.***

저도 좋은 리뷰, 재밌고 보고 감사하고 갑니다~ 아시오님. ^ㅡ^ ..개인적으로는 꿈도 희망도 없고 비극적인 스토리의 게임은 그다지 좋아하진 않는데... 요렇게 종합(?) 상세 정리 포스팅으로 보면 꿀잼이란 말이죠~ ^^;;
18.12.27 03:42

(IP보기클릭)121.141.***.***

외국인 노동자
부족한 게시물 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웃긴 이야기지만 게시글에 매번 이런 저런 사족을 달다보니 자꾸 리뷰글처럼 되고 있네요. 제대로 된 리뷰글이라고 보기엔 한참 부족한 게시물이지만 매번 잘 봐주셔서 감사할 뿐입니다. | 18.12.27 14:49 | |

(IP보기클릭)211.63.***.***

1편부터 3편까지 모두 클리어했지만.. 이상하게 니어 시리즈에는 손이 안가더군요. 판쩌드라군+삼국무쌍이라고 해서 1편 샀다가 슈팅파트고 액션파트고 좀 함량미달이라서 아쉬워했는데 메인-서브 스토리나 미친 것 같은 엔딩들, 역시나 미친것같은 최종 스테이지 리듬액션에서 요상하게 재미가 느껴지더군요. 2편도 좀 아쉽긴 했지만 1편의 주인공이 등장하는 점이나 스토리의 연결점 등이 분명 좋은 부분이기도 했지요. 3편도 결국 살짝 늦게 할 거 다하면서 클리어했는데, 저 마지막 리듬액션은 유튜브에 올라온 공략영상을 참고해서 한 방에 클리어했었습니다. 화면 하단에 리듬게임 노트처럼 흘러가도록 별도의 공략을 붙여놓은 영상이 있더라구요... 개인적으로 좋아하던 게임이라, 살짝 늦게 본 리뷰지만 무척 재밌게 읽고 갑니다^^
18.12.27 09:17

(IP보기클릭)121.141.***.***

shikishen
저도 팬저+진삼이라는 기대감에 1편을 즐겼다가 실망감이 컸었죠. 거기에 멘탈을 몇번이고 나가게 만들어버리는 황당한 스토리 전개.. 그나마 2편에서 겨우 겨우 멘탈을 부여 잡았지만 3편에서는 또다시 멘탈붕괴를 만들어 준 작품이라 뭔가 애증의 시리즈이기도 합니다. 3편 클리어때 제대로 된 공략이 없어서 막판 리듬게임(?)때 된통 당하는 바람에 온갖 욕을 퍼부으면서 겨우 겨우 클리어했었죠. 지금하라고 하면 다시 할 수 있을까 싶은 생각마저도 듭니다. 니어 오토마타의 성공으로 앞으로 니어 시리즈 위주로 신작이 나오고 DOD 시리즈의 앞날은 불투명하지만 그래도 신작을 살짝 기대는 하고 있네요. 부디 나와준다면 니어 오토마타 정도로 순화(?)한 수준이길.. ㅎㅎ | 18.12.27 14:56 | |

(IP보기클릭)27.35.***.***

저도 니어블랙박스, dod 10주년한정판 및 시리즈 모두 소장중인 팬입니다. 물론 클리어는 3편만 했고 플레까지 땄는데 마지막 리듬게임 때,티비 앞에 폰으로 유튜브 패치 노트 재생해 놓고 소리 없이 버튼만 눌렀던 기억이 나네요...그래도 클리어하니 엄청 뿌듯했다던ㄷㄷㄷ
19.01.06 17:15

(IP보기클릭)121.141.***.***

기름칠중
DOD 시리즈가 워낙 처참한 설정들이 많기도 하지만 3편의 경우는 너무 고생을 해서인지 클리어했을때 저는 뿌듯하다기 보다는 오히려 허무함까지 느껴졌죠. 그래도 뒤돌아 생각해보면 3편이 가장 인상적이긴 했네요. | 19.01.07 13:02 | |


1
 댓글





읽을거리
[게임툰] 탐정이 사신쨩을 숨김, 초탐정사건부 레인코드 (38)
[MULTI] 두 개의 DNA가 만든 기초와 후반 집중 그라인딩, 퍼스트 디센던트 (55)
[게임툰] 나만의 본격적인 댄스 레슨, 마이 댄스 스튜디오 (28)
[게임툰] 색다른 형태로 즐기는 수렵, 몬스터헌터 스토리즈 (38)
[MULTI] 액션과 로그라이트 사이에서 길을 찾다, 젠레스 존 제로 (105)
[PC] 추리는 선택지가 아닌 머리 속 질문에서 나온다, '언커버 더 스모킹 건' (18)
[게임툰] 완전 게 같은 게임이네... 어나더 크랩스 트레저 (33)
[MULTI] MMORPG를 보전하는 법, 드래곤 퀘스트 X 오프라인 (67)
[NS] 명작을 더욱 가치 있게, '페이퍼 마리오 1000년의 문' (19)
[MULTI] 아! 혼을 쏙 빼 놓으셨다, MMO가 된 '레이븐2' (100)
[게임툰] 냥팔자가 상팔자, 리틀 키티 빅 시티 (52)
[MULTI] 부실한 이야기와 좋은 전투 그리고 높은 잠재력, '명조' (63)


파워링크 광고 24시간 안보기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1553304 공지 닥터.복사팩시디 무통보 삭제 입니다. (45) 메가롬팩 394 350154 2010.10.29
5712465 공지 제목에는 최소한 검색 가능한 단어를 포함시켜주세요. 매의눈 25 310828 2007.06.04
5712406 공지 -동영상만 올리면 무통보삭제- 게시판 주요규칙 (080412) (4) 매의눈 28 411808 2007.06.04
30557572 PS2 ひよこ 7 1641 12:19
30557571 PS2 ひよこ 1 264 09:06
30557570 FC ひよこ 1 273 2024.07.14
30557569 ETC ひよこ 1 332 2024.07.14
30557568 SS 외국인 노동자 8 1853 2024.07.14
30557567 SFC ひよこ 2 819 2024.07.10
30557566 ETC ひよこ 2 884 2024.07.07
30557565 ETC ひよこ 2 648 2024.07.06
30557564 ETC ひよこ 1 617 2024.07.05
30557563 ETC ワ-ドナの森 684 2024.07.04
30557562 GBA ワ-ドナの森 3 1996 2024.07.04
30557561 SFC 루리웹-3731810213 12 4781 2024.07.04
30557560 FC ワ-ドナの森 1 776 2024.07.02
30557559 ETC ワ-ドナの森 650 2024.07.02
30557558 PS2 Bartman 10 2940 2024.07.01
30557557 ETC LASTFANTASY 10 4245 2024.07.01
30557554 PC 외국인 노동자 9 2524 2024.06.30
30557553 MD 외국인 노동자 15 4413 2024.06.28
30557552 MD 외국인 노동자 50 15557 2024.06.28
30557551 PC 어린이 따봉 23 11926 2024.06.26
30557550 SS 세가오니 11 1859 2024.06.26
30557549 MD PC엔진 가꾸싶다~ 8 1458 2024.06.26
30557548 SFC 외국인 노동자 7 2380 2024.06.25
30557547 SFC 외국인 노동자 18 3062 2024.06.24
30557546 MCD LASTFANTASY 90 37524 2024.06.24
30557545 NDS レトロゲーム 5 3294 2024.06.24
30557544 FC 외국인 노동자 39 13086 2024.06.23
30557543 FC 외국인 노동자 12 2433 2024.06.22
글쓰기 1205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관리자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