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신간] [신친일파]: 호사카 유지, 《반일 종족주의》의 거짓을 파헤치다 [22]




 

저자 - 호사카 유지

출판사 - 봄이아트북스

쪽수 - 336쪽

가격 - 18,000원 (정가)

 

 

 

 

 

일본 우파의 논리를 그대로 가져온 21세기 신친일파.
그들 앞에 호사카 유지가 맞서다!

반한·혐한을 주도하고 있는 일본 극우파의 주장 대부분을 고스란히 차용하고 있는 한국 내 ‘신친일파’ 정면 비판!


2차 아베 정권이 들어선 2012년 이후, 일본 정계에서는 일본군 ‘위안부’와 독도 및 강제징용 문제 등과 관련된 망언이 끊임없이 되풀이되었다. 그리고 2019년 8월에는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면서 무역 갈등을 일으켜 ‘NO 재팬’으로 대변되는 반일 정서가 대한민국 전체를 휩쓸게 했다. 그 결과 일본 국민들에게 ‘아베 정권이 반한 감정을 건드려 자신들의 정치적 위기를 넘기려 한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거듭된 정책 실패와 스캔들로 인한 불만의 목소리를 외부로 돌리기 위해 한일 관계를 벼랑 끝으로 내몰고 있는 아베 정권은 자민당 내 강성 우파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이 강성 우파는 일본 내 반한·혐한 분위기 조성을 위해 물불을 가리지 않는 일본의 극우세력과 궤를 같이하고 있다. 여기에서 말하는 극우세력이란 1997년 ‘새역사교과서를 만드는 모임’에 이어 극우 단체 ‘일본회의(특별고문 - 아베 총리, 아소 다로 부총리)’를 결성해 일본 내에서 역사 왜곡을 심화시키는 데 주체적인 역할을 한 세력과 그 추종자들을 일컫는다.
그런데 일본 극우 세력에 동조하는 집단이 일본 내에만 있는 것은 아니다. 오랜 세월 일본과 갈등을 겪고 있는 한국에도 그와 같은 부류가 있다. 그 대표적인 예가 2019년 7월 《반일 종족주의》를 출간한 저자들이다. 《신친일파》의 저자 호사카 유지(세종대학교 교수)는 그들을 ‘신친일파’라고 규정한다. 일본 내에서 반한·혐한을 외치고 있는 일본 극우 세력의 주장 대부분을 고스란히 차용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대표 저자인 낙성대경제연구소 이사장 이영훈은 과거에 일본 극우 성향의 도요타 재단으로부터 자금을 지원받아 식민지 연구를 수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방 이후 대한민국이 기적에 가까운 경제 성장을 이룩할 수 있었던 바탕은 일제 강점기의 기반에서 비롯되었다는 황당한 주장인 ‘식민지 근대화론’도 그때를 전후해서 구체화되었다. 따라서 왜곡과 오류가 섞인 그들의 주장이 오직 학문적 소신 때문만은 아닐 것이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 강제징용 문제, 독도 문제 등 구체적인 근거 제시와 함께 《반일 종족주의》의 왜곡과 오류 지적!

《신친일파》를 저술한 호사카 유지는 일본계 한국인이다. 더 자세한 설명을 덧붙이자면 호사카 유지는 일본의 심장인 도쿄에서 나고 자라 도쿄대학을 졸업했다. 하지만 서른이 넘은 나이에 한국으로 건너와 한일 관계 연구를 시작했고, 한국 생활 15년이 지난 2003년에 귀화해 대한민국 국민이 되었다. 이처럼 독특한 이력을 가진 호사카 유지가 《신친일파》를 저술한 까닭은 매우 명확하다. 한일 관계 연구를 30년 넘게 지속해온 학자로서 호사카 유지는 ‘가해자인 일본이 역사 앞에 진실해지지 않는 한, 한국과 일본의 화해나 공동 번영은 불가능하다’는 확신을 갖고 있다.
그런데 이영훈 등이 공동 집필한 책 《반일 종족주의》에는 너무나 많은 왜곡과 오류가 드러나 있었다. 더구나 《반일 종족주의》 속에는 역사적 진실과는 정면으로 배치되는 일본 극우파의 주장을 적극적으로 수용한 부분이 매우 많았다. 이에 호사카 유지는 《신친일파》를 통해 《반일 종족주의》의 왜곡과 오류를 바로잡으며, 정치적 논리를 떠나 역사적 진실을 부각하는 데 주력했다. 따라서 《신친일파》는 강제징용 문제, 일본군 ‘위안부’ 문제, 독도 문제 등이 중심을 이룬다.

그 일부를 들여다보면 다음과 같다.

1. 강제징용 관련
여기에서 이영훈은 ‘미불금이나 미수금의 문제가 재판의 본질’이라는 큰 거짓말을 했다. 원고가 받지 못했다고 하는 통장이나 미불금, 미수금이 이번 재판의 쟁점이 아니기 때문이다. 이영훈은 그것을 알면서 쟁점을 흐리게 만들었을 수도 있다. 그런 것이 아니라면 강제 징용자 판결에 관해 잘 모르는 상태에서 적당하게 자기주장을 쓴 셈이다. 이영훈의 말대로 한국에 거짓말 문화가 있다면, 이영훈 자신도 그 문화에 오염된 사람이라는 사실이 이 부분에서 여실하게 드러나고 있다.
우선 이번 재판은 임금을 받지 못했다는 소위 미불금, 미수금의 문제가 아니다. 미불금, 미수금의 지급 문제는 1965년 청구권 협정에서 모두 끝난 문제이므로, 2018년 10월 이후 한국 대법원은 미수금이나 미불금을 문제 삼지 않았다. 원고들도 마찬가지였다. 결국 이영훈의 판결에 대한 이해는 처음부터 잘못되어 있다.
(‘판결이 거짓이라고 우기는 이영훈’ 중에서)

2. 일본군 ‘위안부’ 관련
조선의 기생제와 공창제가 일본군 ‘위안부’ 제도로 발전되었다는 논리는 하타 이쿠히코秦郁彦가 제공했고, 조선 여성들이 가부장적인 아버지에 의해 기생집으로 팔려 ‘위안부’가 되었다는 것은 일본의 대표적인 우파 논객인 니시오카 스토무西岡力의 주장이다.
그리고 강제연행이나 취업 사기가 있었다 하더라도, 그 책임은 모집업자들에게 있다는 논리는 일본의 우파 논객들이 거의 다 사용한다. 결과적으로 일본의 우파 논객들이 즐겨 사용하는 논리가 새삼스럽게 한국에서 『반일 종족주의』라는 책 속에 다시 등장한 셈이다.
(‘조선의 기생제와 공창제로부터 일본군 ‘위안부’ 제도가 생겼는가’ 중에서)

3. 독도 관련
이영훈은 칙령 제41호에 나온 석도는 독도가 아니라 오늘날의 관음도라고 우긴다. 일본의 주장과 똑같다. 이영훈은 그 이유로 울릉도에 속하는 “사람이 사는 섬”이 관음도와 죽도밖에 없기 때문이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그 주장은 큰 착각에서 비롯된 것이다. 관음도에는 사람이 살지 않았다. 최근에는 울릉도 본도와 관음도에 다리가 만들어져서 관리하는 사람이 사는지 모르겠지만, 적어도 2010년까지 관음도에는 역사적으로 사람이 살지 않았다.
그리고 1900년 칙령 제41호가 반포되었을 때만 해도 관음도에는 ‘도항’이라는 제 이름이 있었다. 그런데 왜 칙령 제41호에 도항이라는 이름을 쓰지 않고 ‘석도’라는 명칭을 썼을까. 그 이유는 석도가 관음도 즉, 도항이 아니기 때문이다. 1882년에 이름을 상실하고 이후 울릉도 사람들이 돌섬이라고 부른 독도를 석도石島라는 한자로 부른 것이다.

(‘석도가 독도다’ 중에서)

 

 

 

 

목   차

 

머리말
프롤로그

제1부 강제징용 문제에 있어 악마는 어디에 있는가

제1장 조선인들이 강제연행된 일본 탄광의 실상
죄수를 광부로 사용한 일본 탄광
일본 탄광에서의 노무관리 실태
미이케탄광 폭동 사건과 다수의 도주자
미이케탄광으로 연행된 조선인 노동자
제2장 강제징용의 진실은 무엇인가
조선인 강제연행을 부정하는 사람들의 계보
강제연행을 자발적인 선택으로 왜곡하는 이우연
‘관 알선’이라는 강제연행
조선인들의 도주는 노무 동원이 자발적이었다는 증거?
『특고월보』가 증명한 조선인 노무자 혹사와 학대
조선인들이 저금을 돌려받지 못하게 한 차별 구조
탄광에서의 작업상 민족차별을 부정할 수 있는가
임금 차별은 없었는가
가족 송금과 조선인 탄광부의 임금 수준
애당초 청구할 게 별로 없었다?
일본 정부는 개인 청구권을 인정했다

제2부 일본군 ‘위안부’ 제도는 최전선 성노예 제도
제1장 위안부 관련 문서의 중요 부분을 은폐하는 사람들
미군의 ‘위안부’ 심문 보고서 원문의 중요 부분을 은폐해도 되는가
동남아 위안소와 조선인 위안부들
제2장 그릇된 ‘위안부’ 논리를 해부하다
조선의 기생제와 공창제로부터 일본군 ‘위안부’ 제도가 생겼는가
일본군 ‘위안부’의 본격적 동원의 계기
조선총독부가 만든 조선 공창제와 ‘위안부’
일본군 ‘위안부’ 동원 시스템
감금 상태에 놓인 일본군 ‘위안부’
공녀와 공창제 그리고 ‘위안부’
호주제 가족 윤리와 성문화가 위안부 제도로 연결되었는가
원래 매춘부였던 여성들을 전쟁터로 보냈는가
해방 후 한국의 위안부
기지촌 여성과 일본군 ‘위안부’
제3장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옥주가 알려주는 ‘성노예’의 실태
방패사단 ‘위안부’였던 문옥주에 대한 왜곡
위험 지역에서 탈출한 문옥주
군속으로 근무한다는 감언에 속아 버마로
최전선 아카브에서의 ‘위안부’ 생활
조선으로의 귀국을 중지한 문옥주
랑군회관으로 돌아간 문옥주
군법회의
해방 후의 문옥주
이영훈이 왜곡·은폐하는 문옥주의 진심
일본군 ‘위안부’ 제도는 일본의 전쟁범죄
제4장 『반일 종족주의』의 ‘위안부’ 관련 주장 비판
위안부 인원수에 문제 있음
일본군 ‘위안부’의 총수 문제
요시다 세이지에 대해
과연 성노예였던가?
해방 후 위안부 문제는 40여 년 동안 없었는가
정대협을 공격하는 주익종

제3부 ‘반일 종족주의 상징물’에 대한 거짓말
제1장 독도에 대한 거짓 주장들
독도에 대한 무지
『세종실록지리지』에 나오는 우산도는 독도
조선고지도와 안용복 사건
신경준과 조선의 독도 인식
대한제국 칙령 제41호에 관한 황당무계한 거짓말
석도가 독도다
일본의 독도 편입과 울도군수 보고서
독도가 한국의 고유영토인 증거
러스크 서한과 독도
이승만 라인과 현재의 독도
이영훈의 독도 인식의 잘못
제2장 상징물 등에 대한 기타 이야기에 대해
문재인 정부는 위안부 합의를 파기하지 않았다
먼저 위안부 합의를 깬 자는 일본이다
『반일 종족주의』의 상징물들과 일제강점기에 대한 필자의 입장

맺음말

주석

 

 

 

 



댓글 | 22
1


(163611)

122.46.***.***

BEST
일본에서 태어난 분은 우리나라에 와서 진상을 밝히려 하고 우리나라에서 태어난 놈은 다시 일제강점기로 돌리려고 하다니.
20.03.28 11:22
(700045)

218.54.***.***

BEST
현재 우리나라에서 방송 활동 하시는 분 중에 일본의 폐부를 가장 깊숙히 찌른다고 생각하는 분. 자칭 지일파(실은 친일파)들이 일본을 알아야 한다,이성적이어야 한다 말만 하고 겉만 핥을 때 진짜 일본의 민낯을 알려주고 계시죠.
20.03.28 11:28
(906417)

121.162.***.***

BEST
개념 근본 모두 있는 분
20.03.28 11:22
(700045)

218.54.***.***

BEST
참고로 이분 성함은 호사카 유지이지만 국적은 한국,즉 한국인이십니다.
20.03.28 11:29
(718228)

211.226.***.***

BEST
n번방 사건이 언론에 오르내리니까 반일 종족주의 저자 이우연이 헛소리 지껄이고 항의하는 댓글 고소 때리던데 코미디가 따로 없더군요.
20.03.28 11:34
(906417)

121.162.***.***

BEST
개념 근본 모두 있는 분
20.03.28 11:22
(163611)

122.46.***.***

BEST
일본에서 태어난 분은 우리나라에 와서 진상을 밝히려 하고 우리나라에서 태어난 놈은 다시 일제강점기로 돌리려고 하다니.
20.03.28 11:22
출퇴근때 전철에서 읽어봐야겠다
20.03.28 11:28
(700045)

218.54.***.***

BEST
현재 우리나라에서 방송 활동 하시는 분 중에 일본의 폐부를 가장 깊숙히 찌른다고 생각하는 분. 자칭 지일파(실은 친일파)들이 일본을 알아야 한다,이성적이어야 한다 말만 하고 겉만 핥을 때 진짜 일본의 민낯을 알려주고 계시죠.
20.03.28 11:28
(2655257)

182.208.***.***

미원
제 주변에도 그런 지인이 있죠ㅋㅋㅋㅋㅋㅋ | 20.03.28 21:27 | | |
(3264529)

180.83.***.***

알라딘에서 10% 할인해서 예약판매 하네요. 전 거기서 예구완료!
20.03.28 11:28
(700045)

218.54.***.***

BEST
참고로 이분 성함은 호사카 유지이지만 국적은 한국,즉 한국인이십니다.
20.03.28 11:29
(960143)

218.52.***.***

EBook으로 나왔을려나 저는 책은 들고 다니기 너무 무거워서
20.03.28 11:33
(718228)

211.226.***.***

BEST
n번방 사건이 언론에 오르내리니까 반일 종족주의 저자 이우연이 헛소리 지껄이고 항의하는 댓글 고소 때리던데 코미디가 따로 없더군요.
20.03.28 11:34
(5055162)

106.102.***.***

이분은 정말이지 현대판 사야가라고 본다
20.03.28 12:15
(3934513)

219.255.***.***

교보문고에서도 할인하더라 10%
20.03.28 12:19
이분 굉장한 친한파라서 몇번이고 일본 극우들에게 살해협박을 받아 아예 한국으로 귀화하신 분
20.03.28 13:05
이분 정치했으면 좋겠는데..
20.03.28 13:10
(5290355)

182.221.***.***

관심가는책이네용
20.03.28 13:15
(1121682)

14.138.***.***

이 사람 앞에서 독도 얘기하면 몽둥이찜질 당한다ㅋㅋㅋㅋ
20.03.28 13:34
(994035)

114.176.***.***

저 ↗같은 반일종족주의 책 때문에 우익새1기들하고 이야기하면 꼭 저걸 쳐 들고와서 열받습니다. 더 짜증나는건 이영훈이 원래 한국인도 아니고 중국계 였다는 점을 고려하면 단순히 뿅뿅이라는걸로 넘어갈 수 있으나 조중종 일본기사를 가지고 와서 증거랍시고 들이밀면 우익애들하고 유튭댓글싸움 하다가 턱 막히게 됩니다. 진짜 무서운건 내부의 적이 맞다고 새삼깨닫게 되었지요. 조중동은 어떤식이든 처벌좀 받았으면 좋겠습니다.
20.03.28 14:35
(994035)

114.176.***.***

Firepaw
그리고 일본이 옛날부터 한국 흠내기에 오랫동안 정성들여왔다는건 유튜브에도 잘 나와있습니다. 유튜브 뿐 아니라 온갖 세계 커뮤에서 한국과 관련된 것이면 거짓과 왜곡으로 비난하고 욕보이면서 한국과 한국인의 이미지를 실추시키려고 엄청나게 애쓰고 있어요. 진짜 개 짜증남 ㅅㅂ롬들 마치 자기들이 일본인 아닌양 행세하면서 한글로 욕 쓰고 영어로 비난하고 나쁜 이미지 만드려고 엄청나게 노력함 뿅뿅들 | 20.03.28 14:39 | | |
(5257584)

203.210.***.***

Firepaw
그래서 코로나-19를 이용해서 하늘이 그들의 죄를 엄히 물어줬으면 좋겠네요. 다 나이 엄청나게 먹은 오물들이니 다 코로나나 걸려서 몽땅 다 지옥으로!!! | 20.03.29 05:11 | | |
(798033)

223.38.***.***

예전 저서 읽어보고 단순히 지식뿐만 아니라 개념과 논리도 정말 대단하신 분이란걸 알게됨.
20.03.28 16:29
(5257584)

203.210.***.***

anjanath
의외로 일본인들 중에는 개념인들도 많지요 .대표적인 인물이 전 총리였던 하토야마 유키오 같은 분 말이지요. 일본의 고위직 인사 중에는 유일하게 일제강점기의 모든 잔혹한 행동들에 대해서 사과까지 할 정도이고 서대문형무소까지 가서 분향까지 한 분이니....... | 20.03.29 05:13 | | |
(198680)

175.223.***.***

저책을사자
20.03.28 17:34
(871204)

182.230.***.***

최근에 한홍구, 이영채 교수의 <한일 우익 근대사 완전정복>을 구입했는데, 호사카 유지의 <신친일파>까지 구입해서 봐야겠네요. 이 책들 정도면 친일우익의 개소리 따위는 대충 흘려버릴 정도의 기본 내공은 갖출 수 있을 것으로 보이네요.
20.03.28 21:11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 전체공지 2K 인기 시리즈 스위치 발매 기념 이벤트 8[RULIWEB] 2020.06.02
2107065 공지 단순 메갈, 워마드 관련련 글 [사회/정치/경제] 정보 게시판 게재. _smile 49 185460 2016.08.17
2106936 공지 디시인사이드 출처인 모든 게시물 금지 _smile 59 197964 2016.08.15
2104601 공지 출처만 다른 중복 글 금지 _smile 39 185859 2016.07.24
2214281 참고 AK턴에인 284 20:26
2214279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2 891 19:19
2214277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2 681 19:10
2214276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5 1267 19:05
2214275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2 453 19:03
2214274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1 563 19:02
2214273 만화책 시다 미라이 4 531 19:01
2214271 만화책 시다 미라이 3 338 19:01
2214270 만화책 시다 미라이 2 452 19:00
2214261 라노벨 시다 미라이 2 1281 17:17
2214258 신간 메모리얼북스 1 416 16:55
2214257 신간 코믹존 1 606 16:52
2214256 라노벨 이토 시즈카 2 1127 16:47
2214248 라노벨 시다 미라이 7 1411 16:01
2214246 도서 이토 시즈카 12 2223 15:52
2214245 도서 시다 미라이 15 1432 15:43
2214244 도서 시다 미라이 1 519 15:40
2214243 도서 시다 미라이 462 15:22
2214242 참고 시다 미라이 4 1228 15:21
2214241 만화책 시다 미라이 2 675 15:20
2214236 웹툰 마이온 4 479 12:10
2214217 신간 340456694 11 6166 06:51
2214212 라노벨 루리웹-019534197 6 8144 00:06
2214211 도서 시다 미라이 2 1491 00:00
2214204 라노벨 루리웹-019534197 11 4857 2020.06.01
2214203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3 2616 2020.06.01
2214202 만화책 루리웹-019534197 15 5659 2020.06.01
2214201 도서 하레와굴 2 770 2020.06.01

글쓰기 70623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