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정보] [다낭] 좌충우돌 혼자 떠돈 여행. 2일차. 전반전. [1]





[광고]

다낭 일정. 2019년 2월 21일 부터 2월 25일까지 5박 6일.

 

이제야 정리하네요. 다낭 여행을 고민해 보시는 다른 분들께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현지 정보 위주로 적어 볼 생각입니다. 한 꺼번에 올리고 싶은데 막상 쓰려고 하니 쉽지 않네요. 하루 일정으로 나눠 올려 보겠습니다. 양이 제법 많아 편하게 써보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일차 여행기 http://mypi.ruliweb.com/mypi.htm?nid=218477&num=8981

 

-------------------------------------------------------------

 

2월 22일 금요일 다낭 여행 2일차 일정 (하드코어 투어)

 

오행산 – 린응사 – 젠 다이아몬드 호텔 – 브로스 키친 (한식당물냉면) - 다낭 성당 – 콩까페 2호점 – 한 시장 한 강 도보 산책 – 다낭 시 정부 청사 – 노보텔 sky36 스카이 라운지 (드래곤 프레임용과 칵테일– 스시 베 숙소 복귀 – 람비엔 식당 – 뉴 오리엔탈 나이트 클럽 – 여권 때문에 숙소 복귀 – 카지노 – 숙소 복귀

 

 

 

여정1. 호이안 로즈마리 부티크 호텔 – 오행산 – 린응사 – 젠 다이아몬드 호텔

 

소개1. 호이안 로즈마리 부티크 호텔

추후 가족 여행을 염두 해 두었기에 남자 혼자 여행하는 것 치고는 호사스럽게 방을 선택했다디럭스 더블 풀뷰(발코니상품이고 1박 가격은 2월에 한화로 52000원 정도였다조식과 마사지에 만족했다식사 및 편의 시설 모두 후불제라 체크아웃까지는 호텔 내에서 지갑을 들고 다닐 필요가 없다의외로 이 부분이 편리하다수영장 옆이 바로 식당인데 물장구 치고 바로 맥주 주문을 하면 된다번거롭게 뭔가를 들고 다닐 필요가 없다재방문 의사 있음.

 

 

조언1. 한국어가 가능한 호텔리어가 있다그래서 여러모로 편의를 봐주는데 체크아웃 후 택시 예약 서비스가 그 중 하나다하지만 그랩보다 싸지는 않기 때문에 굳이 할 필요는 없다하지만 나는 호이안 – 오행산 – 린응사 – 다낭의 장거리·장시간 택시 렌탈이 필요했기 때문에 적당한 수준에서 호텔과 타협했다.

 

호이안 로즈마리 부티크 호텔.jpg

 

 

소개2. 오행산 (암푸동굴)

 

다섯 개의 봉우리가 우뚝 솟아 있어 그 이름 오행산이다각종 여행지에 등산 코스를 소개하나 고온 다습한 베트남에서 등산은 무엇보다 말리고 싶은 관광 유형이다크게 오행산을 올라가는 엘리베이터 사찰 코스와 가장 큰 동굴인 암푸 동굴 코스 정도만 둘러봐도 OK. 이채로웠던 건 한국의 절을 생각하면 오산이다신성할 법한 법당에 다채로운 LED 광배가 빛을 발하고 꽤나 시끄러운 박자의 불경이 스트레오로 울린다암푸 동굴은 확실히 가볼만하다지하로 향하는 동굴 구석구석에 지옥을 본떠 묘사했다는 조각상이 꽤나 어울리게 조형되어있다하지만 여기서도 빛을 발하는 LED는 조금 웃겼다동굴 초입을 지나면 동굴에서 산중턱으로 올라가는 아주 가파른 계단이 있는데 상당히 위험하다여성이라면 바지는 필수이고 노약자는 밑에서 보는 걸로 만족하는 게 좋다올라가도 산 중턱에서 해변가를 바라보는 게 끝이다절벽 중간에 공간이 있는 셈이라 베트남 전쟁 때 참호로 쓰였다고 한다남자라면 뭔가 도전 의식을 자극하기 때문에 고생이지만 올라가보는 걸 추천한다문제는 올라가고 내려가는 길이 한 길이라 좁은 공간에서 잘 피해 다녀야 한다.

 

조언1. 엘리베이터 티켓을 끊는 곳이 두 군데이다하나는 사찰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편도로만 발권이 가능하다아래에서 끊고위에서도 끊고그래서 관광객이 많을 때는 번잡고 무엇보다 발권 관리자가 불친절하다올라가는 코스만 구입하고 내려오는 것은 린응사 밑으로 난 돌계단을 이용하면 된다계단 수가 많기 때문에 아이나어른과 함께 갈 경우 엘리베이터를 추천그리고 암푸 동굴 코스도 암푸 동굴 앞 매표소에서 별도로 구매해야한다순간 바가지 씌우는 줄 알고 잠시 당황했다.

 

관광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다낭의 랜드 마크다초행이라면 한번은 가봐야 하지 않을까암푸 동굴은 분명 볼만하다.

 

1. 오행산 전경


오행산1.jpg

 

(엘리베이터가 편리는 한데, 막상 가서 보면 그 좋은 경치를 다 죽이는 인공물입니다.) 

 

오행산3.JPG

 

 

오행산4.JPG

 

(광배가 그 광배가 아녀. 베트남도 베트남이지만 태국에서도 저 LED 광배가 보이더군요;;) 

 

 

2. 암푸동굴

 

암푸동굴1.JPG

 

(표내놔. 이 작은 인간아.)

 

암푸동굴3.JPG

 

 

암푸동굴4.JPG

 

(천국으로 가는 계단 쯤으로 묘사하던데요. 올라갈 수록 지옥입니다. 원웨이. 높고 가파르기도 하지만 무엇보다 안전장치가 매우 미흡합니다.)

 

암푸동굴5.JPG

 

(올라가면 볼 수 있는 정경. 서방정토에 가려면 고행이 필요하다는데... 이게 그 고행;;)

 


암푸동굴6.jpg

 

(가파름을 느낄 수 있겠죠?)

 

암푸동굴7.jpg

 

(지옥의 밑자락에서도 빛을 발하는 LED)

 

 

소개3. 린응사

 

동양에서 제일 크다는 해수관음상(67m)의 위용은 한번 쯤 눈앞에서 볼 만하다무엇보다 자형으로 굽어있는 미케비치의 감각적인 곡선을 보려면 여기만한 곳이 없다불교에 관심 있으면 필수코스라 할 수 있고 그렇지 않더라도 다낭의 전체 조망을 한 눈에 넣고자 한다면 시간 내어 와볼만하다그 외에도 침향이라는 나무로 된 화석도 특이하다절 안으로 들어가면 패키져 분들은 놓치고 가는 여러 전시물들이 있는데 붓다의 탄생을 모티브로 한 배치까지 구조화된 조각상이 감탄을 낳는다. ‘뭉쳐야 뜬다에서 트와이스가 여기에 왔다.

 

조언1. 입장료가 없다차비만 지불하면 된다문제는 여기 주차장에 택시와 대형 관광버스가 상당히 많다타고 온 차량의 위치와 번호를 확인하고 관광을 시작하자.

조언2. 화장실이 안 좋은 의미로 상당하다절에 마음만 비우고 갈 것은 아닌 모양새다.

 

관광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이 또한 다낭의 랜드 마크다초행이라면 한번은 가봐야 하지 않을까아이와 함께라면 추천하기 어렵지만 불교에 관심 있는 어른과 함께라면 여기만한 곳이 또 없다.

 

린응사6.JPG

 

 

린응사5.JPG

 

(미케비치의 전경을 한 눈에 담을 수 있는 곳은 특별히 발품 팔지 않고서야 여기가 최고인 듯)

 

린응사3.jpg

 

(침향: 나무 조직에 상처가 나면 진액이 흐르는데 이게 굳어서 화석처럼 된 돌. 주의. 약재로 쓰임 그러니 비쌈.) 

 

 

린응사2.jpg

 

(아기 붓다의 탄생을 나타낸 조형물. 뒤에 가렸지만 마야 부인도 있습니다.) 

 

 

린응사4.jpg

 

(낙서는 이쯤되면 인류의 본능인듯;;)

 

 

소개4. 젠다이아몬드 호텔.

무엇보다 대한항공의 파트너 호텔이다싱가폴에서도 느꼈는데(대한항공의 싱가폴 파트너 호텔은 칼튼 호텔이다.) 한국 국적기의 파트너 호텔이라면 시설과 서비스 걱정은 안 해도 된다문제는 가격인데낮출 수 있는 방법이 있다이 호텔은 일정 객실을 레지던스 식으로 운영한다다시 말해 이 호텔에 객실 지분이 있는 개인에게 숙박료를 지불하고 객실을 사용할 수 있다단점은 조식을 먹을 수가 없다는 부분이지만호텔 문 밖에 식당들이 널려 있어서 굳이 상대적으로 개성이 부족한 호텔 조식을 먹을 이유가 없다.

 

조언1. 아고다 홈에서 계약함에도 불구하고 아무래도 개인과 개인의 계약은 신경이 좀 쓰인다호텔리어가 예약 확인서를 보고 갸우뚱해서 살짝 불안했다개의치 않는다면 조금이라도 숙박비를 줄이는 쪽을 추천한다조식 포함한 프리미엄 킹베드 상품이 85000원선인데 조식 없이 50000원 안쪽으로 지불했다.

 

조언2. 이 호텔의 위치가 다낭의 관광 중심지에서 북쪽으로 살짝 벗어나 있다그래서 낮에는 중심지라 할 수 있는 한시장과 다낭성당까지 30분 정도는 걸어야 해서 불편함이 있다하지만 밤은 다르다다낭 최대 규모의 나이트라는 뉴 오리엔탈 나이트클럽이 걸어서 10분 내외다그 외에도 한 강을 끼고 있는 각종 라이브 바나 이름 있는 베트남 전통 식당이 이쯤이다낮에는 타고 다니고 밤에 걸어 다닐 생각하면 나쁜 위치라 보기 어렵다.

 

숙박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싸게 예약하면 호강한다는 느낌을 받는다한 강의 경치가 바로 눈앞에서 파노라마로 펼쳐진다바로 앞에 은행이 있어서 환전도 쉽다.

 


젠다이아몬드호텔 (1).jpg

 

 

젠다이아몬드호텔 (3).jpg

 

 

젠다이아몬드호텔 (4).jpg

 

 

젠다이아몬드호텔 (5).jpg

 

 

젠다이아몬드호텔 (6).jpg

 

(다낭 중심부를 가르는 한 강 뷰가 제대로 보입니다. 야경이 정말 멋드러집니다. 하지만 다른 곳 간다고 밤의 이 풍경을 찍지는 못했음;;)

 

 

 

여정2. 브로스 키친(한식당) - 다낭 성당 – 콩까페 2호점 – 한 시장 – 한 강 도보 산책 – 다낭시 정부청사 – 노보텔 sky 36 스카이 라운지 – 스시베

 

소개1. 브로스 키친(한식당)

한국의 고기집이라 생각하면 된다다낭 성당으로 걸어가는 길에 냉면 메뉴판이 눈에 꽂혀서 자연스럽게 발걸음이 향했다어느 고기집이 그렇듯 삼겹살과 소고기가 중심 메뉴였다다낭에선 이 곳은 외국 음식점이니까 아무래도 비싼 편냉면은 고향에서 먹던 바로 그 맛!

 

음식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가성비로 따지면 할 말이 없다다낭 여행 중 고향의 맛이 그립다면 방문해 보시길.

 

브로스키친1.jpg

 

 

브로스키친2.jpg

 

 

브로스키친3.jpg

 

(냉면 한 그릇. 한화로 7000원. 맛과 가격 모두 비슷한데... 문제는 베트남 물가 생각하면 쌀국수 가격의 2~3배는 거뜬히 되는 듯.)

 

 

소개2. 다낭 성당

핑크핑크한 성당이다그래서 현지에서도 핑크성당이라 불린다고 한다자세한 내용은 관련 여행서를 참고하시길남자 혼자 기준이라면 다낭의 상징이니만큼 왔다간다.’라는 표시로 사진 한 장 필수.

 

관광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지나가다 사진 한 장한국사람 여기서 제일 많이 봤다.

 

다낭성당1.jpg

 

 

다낭성당2.jpg

 

 

소개3. 콩까페 2호점

다낭성당 – 콩까페 2호점 – 한 시장이 코스는 다낭 패키지라면 어느 패키지나 꼭 들어가는 코스들이다그래서 한국 사람들이 엄청 많다한국어를 할 줄 아는 베트남인도 엄청 많다명동인줄 알았다여행하면서 베트남인의 서비스 태도에 가끔 갸우뚱할 때도 있었는데여기서도 그랬다잔돈이 없고 바쁘다고 1000동을 덜 줬다ㅡㅡ;;

 

조언1. 남녀 화장실 공용인데 어느 칸이라도 문이 잘 안 닫힌다여성분들은 주의하시라지금은 고쳤는지 모르겠다.

 

음식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연유 섞은 커피가 일품이다그리고 이 코스가 많이 걷는 코스인데땡볕에 열심히 걷다가 얼음 넣은 커피 한 잔을 먹는다는 건 무설탕 아메리카노도 달게 느껴지는 보정이 있다.

 

콩까페2호점 (1).jpg

 

(한국에서도 마트에 별도로 상품이 나왔던데요. 이 맛이 안납니다. 아쉬워요.)  

 

콩까페2호점 (2).jpg

 

 

소개4. 한 시장.

한국인들을 위해 특화된 시장이다베트남 특산품인 아오자이를 구매하고자 많은 여성들이 몰린다. 1층은 건어물이나 말린 과일 위주의 상품이 많고 2층은 거의 대부분의 매장이 옷과 수선점으로 이뤄져 있다남자 혼자 다니는 여행 코스에 아오자이 옷을 보러 갈 필요가…….

 

일화1. 지금까지 다낭에 한국 사람이 많다는 말을 많이 했다여기서 더욱 그랬다집에 있는 아들 생각에 연배 있는 여성 판매자 분에게 서툰 영어로 어린이옷은 어디서 살 수 있냐를 물어봤는데의사소통이 제대로 되지 않았다. (방콕과 비교하면 여기는 영어 소통에 어려운 부분이 많다.) 그런데판매자 분이 코리안?’이라 묻고 내가 예스라 대답하자 상황이 달라졌다바로 뭐 찾아요?’, ‘아이 옷’, ‘저기 있어요.’가 무슨 삼단콤보처럼 스무드하게 이뤄졌다놀라지 마시라최소한 다낭에서는 영어보다 한국어가 더 잘 통한다명동 온 줄 알았다.

 

관광점수: ★★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여행자가 남성이냐, 여성이냐에 따라 메불메가 갈릴 듯. 지나가다 들릴 만은 하지만 시간내서 가는 것은 비추.


한시장 (3).jpg

 

 

한시장 (1).jpg

 

 

한시장 (2).jpg

 

 

 

소개4. 한 강 도보 산책

다낭의 관광지는 한 강을 중점으로 두고 그 사이를 잇는 용다리를 기준으로 좌우로 나뉜다고 볼 수 있다미케비치 보단 한 강 근처가 더 볼 게 많고 놀 것도 많다유람선도 있고 무엇보다 산책 코스가 해운대 산책 코스처럼 아주 잘 되어 있다문제는 그 사이 횡단보도인데 최소 3~4차선은 됨에도 불구하고 오토바이와 자동차가 쌩쌩 달린다베트남이라고 하면 바로 떠오르는 대표적인 장면으로서 횡단보도에 신호등이 없다차가 없는 틈을 타서 천천히 걸으면 건널 수 있다린응사 갔다 온 김에 길 건너며 외워봤다나무아미타불 관세음보살.

 

조언1. 올해(2019년 기준하이쩌우지역의 힐튼호텔은 예약을 안 하는 게 맞다바로 옆에 호텔 하나를 더 짓고 있다. 2월 기준으로 1/3쯤 공사 진행이 된 듯 보인다소음은 피하는 게 상책이다.

 

관광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관광지가 몰려 있다고 도심만 다니면 한 강의 멋진 경치를 체험해보기 어렵다조금 돌아가더라도 강을 끼고 자로 코스 계획을 잡는 걸 추천한다.

 

한 강 강변로 (1).jpg

 

 

한 강 강변로 (4).jpg

 

 

한 강 강변로 (2).jpg

 

(베트남 전통 놀이인 듯. 저 여러개의 대나무를 리듬감 있게 규칙에 맞춰 건너가는 놀이입니다. 우리로 따지면 고무줄 놀이와 아주 유사합니다.)

 

한 강 강변로 (3).jpg

 

(나무아미타불 관세음보살...) 

 

하이쩌우 힐튼.jpg

 

(힐튼 호텔 왼쪽에 큰 공사를 합니다. 올해 다낭 숙소로 힐튼을 생각하신다면 접으세요.)

 

 

소개5. 다낭시 정부청사

내가 보기엔 베트남 개혁의 상징인 듯하다월스트리트 한복판에 있어도 될 건물이 다낭 중심가에 (다른 건물들과 크게 어울리지는 않지만떡 하니 서 있다어디까지나 관공서니 들어갈 수는 없다지나가다 사진 한 장은 추천.

 

관광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랜드마크다랜드마크라서.

 

다낭시청.jpg

 

(주위 건물에 비해 상당히 독특한 외관을 자랑한다.)

 

 

 

소개6. 노보텔 sky36 스카이라운지.

클럽이다클럽서울 한복판에 이런 시설이 있다면 주위 주택가는 물론이거니와 상업지역에서도 숱한 민원이 들어왔을 거라 생각된다그 다낭 한복판에 빛 빵빵소리 꽝꽝며칠 뒤에 미케비치에서도 호텔 스카이라운지에 올라가봤는데 상당히 먼 거리에서도 존재감을 확실히 드러낸다남자 혼자 가서 청승 떨어보는 것도 괜찮다이른 시간에 가서 그런지 모델 뺨치는 예쁜 누님이 엘리베이터에서 부터 스카이라운지까지 에스코트 해줬다나는 반바지에 누적대기 티 하나 걸치고 샌들 끌고 갔는데……민망했다.

 

조언1. 클럽 문화를 느끼고 싶다면 좀 늦은 시각에 가라저녁 시간에 올라갔더니 나 말고 한 팀만 더 있었다빛 번쩍음악 꽝꽝 나는데 남자 혼자 있어봐라앞서도 말했지만 청승도 이런 청승이 없다놀려면 옷은 좀 잘 입고. (그렇다고 특별한 드레스 코드는 없다.)

 

관광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이 가격에 이 시설 그리고 이 야경한국에선 절대 즐길 수 없다.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10).jpg

 

(이른 시간... 아무도 없다. 여긴 어디고 난 누구인가;;)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1).jpg

 

(한 강 야경을 보려면 여기가 최고입니다.)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11).jpg

 

(하이펀 패스를 올라가는 차량의 행렬)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12).jpg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13).jpg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14).jpg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8).jpg

 

(드래곤 프레임이라는 용과 칵테일입니다. 쎄긴 쎄요. 이거 마시면서 드래곤라자를 떠올렸습니다.) 

 

노보텔 스카이라운지 (9).jpg

 

(이렇게 한 잔 마시니.. 한화로 26000을 지불하였습니다)

 

 

미케비치에서 본 노보텔 스카이 라운지.jpg

 

(중앙에 조명 반짝이는 건물이 바로 노보텔 스카이36 라운지입니다. 이 사진은 미케비치의 한 호텔 스카이 라운지에서 찍은 건데요. 꽤 먼거리인데도 불구하고 빛도 반짝반짝. 심지어 음악 소리까지 들립니다;;)

 

 

 

소개7. 스시베

하루 종일 두 다리 신세를 많이 졌다엄청 걸었기 때문에 또 먹으러 갔다다낭에서 일식집 찾기가 체감 상 그리 쉽지는 않았다문제는 여기가 엄청 비싼 집이다베트남 기준으로는 당연한 거고 한국 기준으로도 상당하다웬만큼 먹으려면 5만원이다그런데 고작 10p라 간에 기별도 안 간다계산하시는 매니저는 일본분이시다여기서 3개 국어를 해봤다베트남어 인사영어로 주문일본어로 감사 인사여러 언어를 쓸 수 있다는 상황 자체가 재밌다. (이 글 쓰는 사람은 한국어만 할 줄 안다.)

 

음식점수★ (별 다섯 개 만점 기준). 맛이 없다는 게 아니다가성비가 떨어져도 너무 떨어진다이 음식점이 다낭에서 먹은 가장 비싼 음식점이었다. ‘초밥이 미친 듯이 땡긴다.’ 이 정도가 아니면 비추다.

 

스시베 (3).jpg

 

 

스시베 (4).jpg

 

 

스시베 (5).jpg

 

 

스시베 (6).jpg

 

 

스시베 (1).jpg

 

 

스시베 (2).jpg

 

(고작 10 피스 먹고 43000원 정도 소비. 다낭에서 웬만한 스테이크를 하나 먹어도 이 돈은 안나옵니다. 아까비;;)

 

 

-----------------------------------------------

 

쓰다 보니 상당히 길어지네요이틀째 일정에서 아직 밤나들이로 베트남 전통식당 – 나이트 클럽 – 카지노 일정이 남았는데도 불구하고 다 정리하기가 힘드네요밤나들이 코스는 다음 편에 정리해 올리겠습니다좋은 밤 되세요.

 


 

 




댓글 | 1
1


베트남의 야경도 너무 멋지네요!!
19.08.15 10:55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 전체공지 루리웹 '브라우저 알람' 설정 방법 8[RULIWEB] 2019.06.01
30558394 공지 [미쉐린 / 미슐랭] 일본 / 홍콩 맛집 순위 (1) _smile 6 40234 2016.11.15
30563116 소감 전생에우주를구한넘 1 149 2019.09.18
30563115 잡담 노력해보즈아앗 12 2622 2019.09.18
30563113 잡담 도리뱅뱅이 652 2019.09.15
30563112 갤러리 HorroRomantic 1 629 2019.09.15
30563110 잡담 netsjo 909 2019.09.14
30563109 수기 강경화 장관 3 1514 2019.09.10
30563107 잡담 Sforzo_104 2 1201 2019.09.05
30563104 수기 강경화 장관 8 3407 2019.09.04
30563103 수기 강경화 장관 38 21418 2019.09.03
30563102 잡담 꺼진불도 다시보자 9 3602 2019.09.03
30563101 수기 강경화 장관 48 31269 2019.09.02
30563100 수기 nansando 17 13062 2019.09.02
30563099 잡담 dhfhapʕ̢·͡˔·Ɂ̡̣ 596 2019.09.02
30563097 질문 nardi 1 1044 2019.08.31
30563096 수기 그냥이그냥이지 2 793 2019.08.31
30563095 소감 루리웹-3236494919 1 1747 2019.08.31
30563094 질문 봉천동비둘기 794 2019.08.29
30563093 참고/팁 IHOH_95 1523 2019.08.25
30563092 질문 스카라무슈 521 2019.08.23
30563091 정보 roterjin 3 1929 2019.08.22
30563090 갤러리 로피카 26 10860 2019.08.22
30563089 질문 마츠미 쿠로 1282 2019.08.22
30563088 참고/팁 건들지마롹 791 2019.08.21
30563087 정보 꼬박, 6 1673 2019.08.20
30563086 정보 왕스떼 8 3335 2019.08.20
30563083 정보 꼬박, 2 1099 2019.08.19
30563082 정보 꼬박, 7 2255 2019.08.16
30563081 소감 피거리 150 17762 2019.08.16

글쓰기 9000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