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자작] 아주 작은 개구리로 시원하게 죽 끓여 먹기 [164]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164


    (40232)

    182.209.***.***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21.05.10 22:17
    (5002591)

    211.204.***.***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0 23:06
    (1029871)

    221.161.***.***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오우...
    21.05.11 11:31
    BEST
    .... 일단 추천을 드리고 시작하지만 제가 가능하면 외국생활 중 행복편을 전하려고 노력하는데 님은 지옥편을 쓰려고 하시는 듯.. 아 물론 저는 잼있어서 땡큐 쏘 마취 입니다 ㅎㅎㅎ 어우 비쥬얼...으앜
    21.05.10 22:13
    (4748558)

    1.55.***.***

    BEST
    사실 생각보다 먹을만했어요 1그릇 까지는
    21.05.10 22:26
    BEST
    .... 일단 추천을 드리고 시작하지만 제가 가능하면 외국생활 중 행복편을 전하려고 노력하는데 님은 지옥편을 쓰려고 하시는 듯.. 아 물론 저는 잼있어서 땡큐 쏘 마취 입니다 ㅎㅎㅎ 어우 비쥬얼...으앜
    21.05.10 22:13
    BEST
    고추참치 마요
    사실 생각보다 먹을만했어요 1그릇 까지는 | 21.05.10 22:26 | | |
    (1176655)

    203.251.***.***

    문머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4 16:58 | | |
    (1176655)

    203.251.***.***

    문머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4 16:58 | | |
    (1176655)

    203.251.***.***

    문머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4 16:58 | | |
    문머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5 16:31 | | |
    문머
    개구리... 첫 맛은 닭 같아서 먹을만 해도 다 먹고 나면 입에 머금어지는 정체 불명의 고기 향기에서 '아 ㅅㅂ 이거 개구리구나'라는 존재감이 정말 강렬하게 느껴지죠...ㅋㅋㅋㅋ 좋아하든 싫어하든 한 번 개구리를 먹어본 사람들은 그거 먹기 전엔 몰라도 먹고 나선 쉽게 눈치채게 만드는 그 향...ㅋㅋㅋㅠㅠ | 21.05.15 23:43 | | |
    (40232)

    182.209.***.***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21.05.10 22:17
    (1283692)

    59.11.***.***

    꼭지
    ㅋㅋ 진짜 개구리가 충격 받고 놀라 있어. | 21.05.14 22:11 | | |
    꼭지
    도망쳐, 페페! | 21.05.16 02:13 | | |
    꼭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1.05.16 16:33 | | |
    꼭지
    페페 ㅋㅋㅋㅋㅋㅋㅋㅋ | 21.05.16 18:33 | | |
    먹을게 많군요..
    21.05.10 22:51
    (5002591)

    211.204.***.***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0 23:06
    어릴때 구워는 많이 먹어봤는데 죽이라...히에엑😵
    21.05.10 23:20
    (604261)

    58.143.***.***

    저 분과의 관계는 어떻게 되세요? 뉘시길래 귀한 고기를 한가득 주시는지 ㅋㅋㅋ
    21.05.10 23:31
    (5002591)

    211.204.***.***

    우이스
    먹을거 주는 사람은 다 좋은사람이라고 배웠는데... 제가 잘 못 배운것같습니다..ㅠㅠ | 21.05.11 00:35 | | |
    우이스
    장인 어르신 아니었나요 | 21.05.15 22:20 | | |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21.05.11 00:43
    환장 개구리 파티군요
    21.05.11 01:06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아... 저 전기로 감전시키는 거 완전히 물고기 씨 말리는 일이라고 아는데... 베트남 여행갔을 때 저도 식당에서 개구리요리 주문해 봤는데 이렇게 나왔었어요
    21.05.11 03:29
    HMS뱅가드
    사실 많이 개구리 먹죠 베트남, 먹을만합니다 . 볶아도 먹구 .. 죽도 해먹고 튀겨도 먹고 삶아먹고 .. 저도 처음먹는것은 아니었는데.. 싸이즈가 .. | 21.05.11 03:35 | | |
    문머
    네. 저도 저 토막냈는데도 엄청난 싸이즈 보고 놀랐었어요. 맛은 닭고기가 더 담백하고 고소해진 맛? 맛있었습니다 | 21.05.11 03:37 | | |
    문머
    정말 인식의 차이인거 같음 맛은 닭고기와 비슷하다는데... 개구리 이미지 땜에.... 사실 서양사람들이 올드보이에서 산낙지 먹는거 보고 컬쳐쇼크 느끼는거랑 비슷함 결국엔 이미지... 개고기가 염소고기랑 맛이 같다는데... 서양사람들 극혐하는것도 그 귀여운걸 어떻게 잔인하게 죽여서 먹냐는 ... 결국엔 이미지가 좌우하는게 큰거 같음 | 21.05.15 12:22 | | |
    HMS뱅가드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21.05.16 13:07 | | |
    자매배캅이너무나좋은썰렁펭귄
    훔치고 전기테이프로 마무리도 해뫃고갓네 ㅁㅊ ㅋㅋㅋ | 21.05.17 08:57 | | |
    전계(田鷄)...라고 논의 닭이라 해서 맛이 비슷하다고 요리만화에서 자주 표현되더라구요 먹어본적은 없지만 일반 닭보단 더 고급스러운 맛이라고 들었어요 튀김이나 난반 정도는 먹어볼수있겠는데 저런 탕 종류는 모험심이 필요할듯
    21.05.11 05:35
    Maid Made
    오ᆢ | 21.05.11 10:26 | | |
    살면서 이것저것 한번씩 먹어는 보자는 주의라, 무척 호기심 당기긴 하네요... 근데 그냥 다 조리되서 가져오면 먹을 수 있을 것 같은데, 저렇게 처음부터 보면 진입장벽이 생길 것 같습니다 ㄷㄷ
    21.05.11 11:07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오우...
    21.05.11 11:31
    아야어옇
    개고기도 맛있는데 | 21.05.15 15:13 | | |
    루리웹-1460105784
    개고기 삶은 고기는 소 돼지 수육보다 많이 맛있었음 | 21.05.16 00:05 | | |
    (5291522)

    220.74.***.***

    어렸을적에 비료푸대들고 밤에 논두렁 10분만 돌아도 개구리가 가득찼었죠 지푸라기불에 구워서 먹음 맛있었는데 치킨맛하고 똑같아요 특히 알이 고소했어요
    21.05.11 12:10
    (1512132)

    223.39.***.***

    ` `
    ....알? 개구리 알을 먹어요? ...두꺼비 알이 아니라 다행이긴 한데... | 21.05.15 00:01 | | |
    ` `
    개구리 알을 먹는 얘기는 첨 들어봐요 투명 젤리 같은거에 조그만 점 같은 그거죠? 어떻게 조리하나요? | 21.05.15 22:21 | | |
    (261112)

    119.193.***.***

    파랑레몬에이드
    어르신들 중에 개구리알 그냥 날걸로 후루룩 드시는 분들도 제법 있었습니다...그분이 산모로 아기 낳는거 도와주고 태반도 날걸로 드셨다고 하더군요.. | 21.05.16 00:52 | | |
    파랑레몬에이드
    그건 개구리알처럼 생긴 일종의 씨앗인가 그래요 ㅋㅋㅋㅋ | 21.05.16 10:31 | | |
    as8t
    개구리와는 상관없지만 괴식으로 어릴때 아빠가 닭피를 먹는건 봤는데;; | 21.05.17 08:39 | | |
    (861243)

    121.165.***.***

    카우킹
    개구리알도 투명젤리에 조그만 점 같이 생겼어요 | 21.05.17 10:34 | | |
    Fenomeno
    네 근데 저분이 말씀하시는건 어떤 식물의 씨앗인데 그걸로 디저트를 만들거든요 생긴게 진짜 개구리알이랑 똑같 | 21.05.17 10:36 | | |
    (861243)

    121.165.***.***

    카우킹
    개구리알도 그냥 먹어요...어릴때 계곡가면 삼촌들이 개구리알 후루루룩 하는거에 컬쳐쇼크 받았던게 잊혀지지가 않네요. 젖소왕님께서 애기하신 씨앗은 향신료 바질의 씨앗입니다. | 21.05.17 10:39 | | |
    Fenomeno
    ㅋㅋㅋ 으윽 저는 그걸 먹는다는걸 여기 댓글들 봐서 알게됐는데..... 세상에 진짜 컬쳐쇼크네요 ㅋㅋㅋㅋㅋ 물론 저도 생선알을 굉장히 좋아하지만 개구리알..... 음.... 맛있으시데요? 그리고 그게 바질씨앗이군요 식감도 물컹물컹한게 ... | 21.05.17 10:58 | | |
    (861243)

    121.165.***.***

    카우킹
    개구리알도 먹고, 도롱뇽알도 먹더군요;;;; 몸에 좋다고 후루루루룩 하고 드시더군요. 참고로 도롱뇽알은 개구리알 비슷한데 순대같이 길게 되어있습니다. 그 순대를 뜯으면 개구리알같이 방울방울 떨어지는데 그것도 호로로록 이게 제가 고작 7살때 일인데 얼마나 인생에 쇼크였는지 30년이 넘게 지난 지금도 생생하게 기억납니다. | 21.05.17 11:50 | | |
    Fenomeno
    어어엌 ㅋㅋㅋㅋㅋ 그분은 그뒤로 건강하신가요 뭔가 엄청 몸이 건강하고 튼튼하시지 않나 싶은 | 21.05.17 11:55 | | |
    (861243)

    110.70.***.***

    카우킹
    그 삼촌분들은 지금은 다 60대 할배들이셔서 ㅎㅎ 당시에도 뭐 탈이 있고 그러진 않았습니다. 어릴적 삼촌들보면 진짜 딱 베어그릴스 였습니다. 바다고 계곡이고 가면 건강식이라고 온갖거 다 캐서먹고, 잡아먹고 ... | 21.05.17 12:00 | | |
    Fenomeno
    엄마야 ㅠㅠㅜㅜㅜㅜㅜㅜㅜㅜㅜㅠㅜㅜㅜㅠㅠㅠ | 21.05.19 21:42 | | |
    (75683)

    211.198.***.***

    Fenomeno
    저는 방송에서 시골 아이들이 그렇게 먹는걸 봣씁니다 컬처쇼크였지요 컹 | 21.06.21 16:11 | | |
    (197676)

    118.47.***.***

    쉽지않은 동네군
    21.05.14 12:48
    (1545)

    106.241.***.***

    개구리 모양의 귀여운 주방도구를 기대했는데...
    21.05.14 16:42
    (98695)

    121.129.***.***

    중학교 때 개구리 배가르는게 생각나네 ㅋㅋㅋ
    21.05.14 16:46
    (4234)

    220.79.***.***

    예전에는 참새구이, 메뚜기구이, 개구리뒷다리구이 등을 동네 호프집에서 많이 팔았었죠. 세가지 다 먹을만 하고 맛있습니다.
    21.05.14 16:52
    김콩순
    어디 동네시길래 ㄷㄷㄷㄷ | 21.05.15 11:57 | | |
    (4234)

    114.204.***.***

    민족중흥
    30년 전만해도 최소 수도권에서는 다 팔았죠. | 21.05.15 17:18 | | |
    (4896448)

    121.134.***.***

    민족중흥
    오래전 얘기지만 아직도 또렷하게 기억나는데, 90년대 중반에 여의도 63빌딩 뷔페(당시 분수플라자)에서 개구리 뒷다리 요리 나왔었습니다. 그리고 90년대 후반에 안암동 고려대 앞 제기시장 하숙촌 인근 식품점에서 볶은 메뚜기 팔았습니다. 2001년에 제대하고 복학했는데 그 때도 팔았습니다. 참새구이는 못 먹어봤네요. 근데 잘 찾아보면 지금도 종로 어딘가에 파는 집 있다고 합니다. | 21.05.15 18:57 | | |
    (4896448)

    121.134.***.***

    김콩순
    연세대 부근 연남동 중국집(주메뉴는 양꼬치) 중 개구리 뒷다리 사천식으로 마라양념해서 파는 곳 있습니다. 아직도 개구리 뒷다리 파는 곳이 있다니? 하는 생각에 신기했습니다. | 21.05.15 19:01 | | |
    김콩순
    음 일단 여기서는 못 봤어요 메뚜기(손가락 마디만 한 거)는 수십 마리를 잡아 강아지풀에 꾀어서 가져가는 어르신은 본 적 있지만 가게에서는 여기선 아직 못 봐서 좀 놀랍네요 | 21.05.15 22:24 | | |
    (7981)

    1.239.***.***

    김콩순
    80-90년대 학생들 지방 관광지 소풍가면 절 같은곳 메뚜기 팔고 그랬어요(요건 지방 에서) 포장마차에서 참새구이 팔았고.. 서울에서도. 그당시에도 개구리는 먹는다 라고만 들었지만 파는건 못봤네요. | 21.05.16 10:51 | | |
    파랑레몬에이드
    어렸을때 집 앞 그랜드마트에서 메뚜기를 봉다리로 파는것 본 기억은 있네요 | 21.05.16 14:51 | | |
    민족중흥
    예전엔 서울 포장마차 근처만 슥 지나가도 참새 개구리 같은건 쉽게 볼수잇엇구요 메뚜기같은거는 뭐 따로 슈퍼같은데서 팔기도 했습니다. 요즘은 징그럽고 비위생적이라 아무도 안먹죠 참새도 아마 90년대즈음에 버스에서 담배피던 시절에는 흔했습니다. | 21.05.16 17:41 | | |
    (3444052)

    118.235.***.***

    단주왕
    참새구이는 예금보험공사 뒷골목에 도리방이라고 있습니다 | 21.05.16 23:20 | | |
    (4896448)

    121.134.***.***

    Antitru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검색 및 좌표 확인 완료! 정보 감사드립니다. 여기가 참새구이 전문이로군요. 주말에 출격하겠습니다! | 21.05.17 00:01 | | |
    단주왕
    오우;;; 머리까지 나오는 조류 요리는 중국에서나 보는 줄 알았는데;; | 21.05.19 22:55 | | |
    (1273242)

    210.205.***.***

    중학교 시절 하교길에 지나가던 개구리를 잡아서 불에 구워먹은게 마지막이었습니다. 맛은 좋은데 구경하기가 어렵다는 것.
    21.05.14 16:52
    (127076)

    115.95.***.***

    개구리 맛있죠 어렷을 때 외갓집 모내기 도와주러 갔다가 잡아서 먹었는데
    21.05.14 16:57
    살이 생각보다 많네...
    21.05.14 17:13
    미국에 있단 베트남 음식점에서 볶은거 먹었었는데 요리를 못한건지 내가 예민한건지 진흙뻘 냄새가 너무 났음
    21.05.14 17:15
    개구리 였던 것만 모른다면 의외로 먹을 만한 맛일듯
    21.05.14 17:17
    제발 ㅜㅜ
    21.05.14 17:18
    (103344)

    211.216.***.***

    이건 진짜 베스트감이네요
    21.05.14 17:21
    (699874)

    222.110.***.***

    페페혐오를 멈춰주세요 ㅠㅠ
    21.05.14 17:24
    (329549)

    211.213.***.***

    황소개구리 튀겨먹으면 맛있던
    21.05.14 17:45
    (19187)

    211.202.***.***

    개구리 좋죠. 닭보다 식감도 탱글탱글하고 맛은 비슷하면서도 조금 더 깔끔하고. 좋은 식재료 같은데 익숙치 않다보니 비인기인 거 같아요.
    21.05.14 18:32
    센베이
    물비린내 때문에 맛이 호불호가 많이 갈리죠 ㅋㅋ | 21.05.15 17:10 | | |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호이안 길거리에서 이렇게 파는 걸 먹어본 적이 있는데 진짜 치킨 맛이랑 비슷하더라고요
    21.05.14 18:33
    노래마음
    다리 생긴게 진짜 사람 닮았네요? 사이클 선수 수듄... | 21.05.15 14:53 | | |
    죗쑤-2894549229
    진짜 사람 가죽 다 벗기고 목 잘라서 매달아 놓은거 같네 | 21.05.16 00:16 | | |
    노래마음
    저 낙지인지 쭈꾸미인지 큼직하니 먹음직스러운데 가격이 한 마리에 어떻게 되나요? | 21.05.16 00:18 | | |
    어렸을때는 개구리 맛있게 먹었는데 먹을게 없던 시절... 대략 35년전? 지금은 왜 징그러워 보이지...
    21.05.14 18:38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21.05.14 18:40
    항상 느끼는거지만 말재주가 너무 재미있으십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1.05.14 18:45
    어릴땐 개구리 먹기도 했는데 ㅋㅋㅋ
    21.05.14 18:58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21.05.14 19:16
    나름 어린시절 가난하게 살던 시절이있었습니다 ㅎ 산과들에 아카시아나무가 많아서 배고프면 뿅뿅 개구리 잡아서 구워먹고 ㅎ 저는 개구리보다는 메뚜기 과였습니다. 메뚜기를 구워서 물엿과 참기름 살짝 넣고 볶은뒤 비닐에 담아서 다음날 간식으로 가지고 다니곤 했었죠 ㅎ 당시에 하천이 많아서 겨울에 하천이 얼면 팽이치기하며, 고물상가서 밥상 부셔진거 훔쳐다가?? 고무호스 못박아서 썰매만들고... 저희 아이들이 9세 5세인데, 그런 경험을 못해보는게 살짝은 안타깝기는 합니다. 친구들과 뛰어놀면서 산과 들에서 자연을 벗삼을 기회를 잃은것 같네요. 제가 살던곳이 잘사는 동네는 아니었지만, 그렇다고 농어촌은 아니었습니다 ㅎ 위험하기는 했지만, 산에 산사태용 배수로를 미끄럼 삼아 타면 거진 100미터 이상 롤러코스터가 되기도 했는데 말이죠. 물론 그렇게 놀다가 집에가면 어머님에게 비오는날 먼지나도록 맞기도 했습니다 ㅎ 어린시절 추억을 더 적고 싶지만.. 더적으면 누가봐도 라떼가 되는군요 (사실 벌써 라떼 4절은 한것 같습니다 ㅠ.ㅜ)
    21.05.14 19:26
    버추어파이터
    저는 어릴 때 매뚜기 고소하게 맛있게 먹어서 참 좋아했습니다. 어릴 때는요... 근데 지금은 쉽게 못 먹을 것 같긴 하네요. 희안하죠...그래도 번데기는 잘 먹고 있습니다. 근데 메뚜기란 녀석이 사실 쉽게 접하기 어렵다보니 정서상 좀 멀어지게 된 거 같네요. | 21.05.15 00:08 | | |
    (4896448)

    121.134.***.***

    버추어파이터
    재미있습니다. 귀한 얘기들인데...더 해주세요! | 21.05.15 19:06 | | |
    (4896448)

    121.134.***.***

    통제국장님
    저는 대학 때 볶은 메뚜기를 처음 먹었는데, 조미료맛? 짭짤한 맛이 나더군요. 담백하게 양념 없이 볶으면 고소한 맛이 나나 보군요. 먹다가 다리 가시가 이에 끼곤 했었는데... 요즘은 어디서 메뚜기 볶음 구할 데가 없을런지요... | 21.05.15 19:11 | | |
    버추어파이터
    저도 메뚜기세대 였는데 바닷가에선 작은 게를잡아서 돌판에 구워먹곤했죠 ㅎㅎㅎ | 21.05.15 22:04 | | |
    단주왕
    지인이 포장된 애벌레를 먹고 있는 걸 보면 식용 곤충? 그런 거 인터넷에 파는 것 같은데 정확히 어떤 걸 파는지는 모르겠어요 한번 찾아보시는 것도? | 21.05.15 22:29 | | |
    (4896448)

    121.134.***.***

    파랑레몬에이드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세상에...쿠팡에서 파네요! | 21.05.15 22:41 | | |
    단주왕
    가격이 생각보다 엄청나군요 15g인데 6만원 가까이하다니;;; 아무쪼록 원하는 지름이 되셨길!! | 21.05.15 22:45 | | |
    내가 튀김까진 어릴때 먹어봤는데 죽이나 탕은 힘들꺼같다ㅠ
    21.05.14 20:22
    (107340)

    14.33.***.***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 : 맛있어? 맛있냐고? 깨구락지 튀김이나 구이까지는 알겠는데 죽은 좀 개구리인 것 알고 먹으라면 힘들 것 같네요. ㅋㅋㅋ
    21.05.14 20:43
    DKim
    깨구락지라고 한거 보니 연식이 쫌 있나 본데?ㅋㅋㅋㅋ | 21.05.16 11:00 | | |
    초딩때 황소개구리잡아서 학교도시락으로 싸간적이있었지,
    21.05.14 20:52
    (5052116)

    121.162.***.***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일본은 회로 먹던데 저정도 죽이면 난이도 준수한거 같음 ㅋㅋ
    21.05.14 20:54
    HDMI
    인간! 죽어서도 저주할테다! | 21.05.14 21:07 | | |
    HDMI
    잠시..비켜봐주세요.. | 21.05.14 23:00 | | |
    (249940)

    175.211.***.***

    HDMI
    인간이 밉다.... | 21.05.15 00:41 | | |
    HDMI
    아윽 혐짤 자제좀.. | 21.05.15 00:54 | | |
    HDMI
    이건 인간이 잘못했다 무슨 사고현장같네 | 21.05.15 05:52 | | |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23715125 공지 유튜브 영상 게재 및 홍보하는 게시물 관련 (47) smile 79 339143 2014.12.10
    18768050 공지 음갤 댓글 방사능 드립시 ID 정지 (222) smile 180 332938 2013.09.30
    16698478 공지 자작 또는 직접 촬영 한 음식 이미지만 올려 주세요. (23) smile 77 287105 2013.03.09
    30633806 디저트 건방진생선까스 1 275 09:16
    30633805 기타 Handy 1 298 08:56
    30633804 기타 †-Kerberos-† 197 08:56
    30633803 기타 LCH 212 08:44
    30633802 분식 건방진생선까스 3 336 08:17
    30633801 양식 서울물곰 4 304 08:09
    30633800 양식 돌아온leejh 3 319 06:55
    30633799 중식 †Tifa† 4 525 05:56
    30633798 디저트 †Tifa† 5 257 05:55
    30633797 패스트푸드 PUNKSPRING 16 2586 04:04
    30633796 자작 복동이형 7 299 03:47
    30633795 자작 음란한이끼 2 421 02:31
    30633794 디저트 돌아온leejh 3 413 01:17
    30633793 자작 백수예정자 6 876 01:01
    30633792 한식 루리웹-2962527656 7 1057 00:27
    30633791 한식 난 내꺼 1 382 00:01
    30633790 한식 블랙피터팬 4 590 2021.06.24
    30633789 일식 제누티 11 2652 2021.06.24
    30633788 기타 환경보호의중요성 6 1125 2021.06.24
    30633787 디저트 루니카™ 5 1031 2021.06.24
    30633786 기타 지랄시나이데 7 1708 2021.06.24
    30633785 자작 돈찐 14 3303 2021.06.24
    30633784 한식 터질거같아 7 1507 2021.06.24
    30633783 분식 꼭지 6 1323 2021.06.24
    30633782 한식 rulys 17 3454 2021.06.24
    30633781 한식 빠오빠오개초코 15 3823 2021.06.24
    30633780 자작 핫신 15 4041 2021.06.24
    30633779 중식 모래로 만든섬 25 8157 2021.06.24

    글쓰기 17481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