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자작] 감자전 백반 [7]





[광고]
글꼴

감자전 백반

2019-11-09 19.28.42.jpg

 

 

 

 

 

 

 

 

 

정말 오랜만에

감자전 부쳐 먹었습니다.

감기 기운이 있어서
 콩나물 김치국도 끓였습니다.

 

 

 

 

 

 

 

 

 

2019-11-09 19.24.35.jpg

 

감자, 부침가루, 달걀, 소금, 후추, 간장 섞어

약불에 은근하게 부쳤습니다.

 

 

 

 

 

 

2019-11-09 19.27.23.jpg

 

2019-11-09 19.26.18.jpg

 

멸치, 디포리, 다시마 육수 내었고요.

콩나물, 빤 신김치, 양파, 파, 간마늘, 고추가루 넣었습니다.

 

콩나물국 끓이면 보너스로 딸려 나오는 콩나물 무침

간단히 만들 수 있으면서도 참 맛난 것 같아요.

 

 

 

 

 

 

2019-11-09 19.25.24.jpg

 

육수가 있으니 계란찜도 만들었습니다.

계란찜 또한 간단하게 만들면서 밥도둑이죠~

 

 

 

 

 

 

2019-11-09 19.28.42.jpg

 

 오랜만에 그릇까지 제대로 갖춰서 한 상 차렸습니다.

보기도 좋고 먹기도 좋은데, 차리기도 힘들고 설거지도 힘드네요. ㅠㅠ

 

오랜만에 먹는 감자전이 참 맛났습니다.

두부 듬뿍 넣은 김치국도 시원했고요.

 

요즘들어 조미료를 조금씩 사용하고 있는데요.

맛이 깊어지니 소금을 적게 사용해도 되는 것 같습니다.

예전에는 조미료가 무슨 악의 성분이라도 되는 양 생각했는데요.

적절히 사용하면 참 좋은 식재료가 아닌가 싶습니다.

 

 

 

 

 

 

 

 

 

 

 

 



댓글 | 7
1


(1882410)

107.220.***.***

콩나물무침보니 콩나물밥해먹고 싶네요ㅎ 조미료가 무신 발암물질도 아니고 적당히 들어가면 맛나죠. 감기엔 판피린F입니다ㅎ (감기 조심하세요~)
19.11.09 20:24
(175746)

113.199.***.***

MadMaxx
마지막 2%를 채워주는 게 바로 조미료지 말입니다. | 19.11.10 13:55 | | |
(276771)

121.180.***.***

콩나물국과 콩나물 무침엔 역시 미원이죠!
19.11.09 22:03
(175746)

113.199.***.***

페르셔스
다시다 넣었습니다. 미원도 친구고요.. ㅎ | 19.11.10 13:55 | | |
LCH
(2553)

223.131.***.***

감자전 어릴때 싫어했었는데 나이먹으면서 좋아진 음식중 하나~
19.11.09 22:30
(175746)

113.199.***.***

LCH
어른이 되면 입맛이 변하는 것 같아요.. | 19.11.10 13:56 | | |
(1255023)

223.38.***.***

감자전 너무 좋아하는데 의외로 취급하는곳이 많지 않더라구요ㅠ
19.11.10 17:07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글쓰기 157946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