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완성] 슈퍼미니프라 빅모스 개조 [16]





[광고]
글꼴

 

각 변형마다 허벅지 부품을 교체하는것이 마음에 들지 않아서

교체부품을 최소한 줄이고 변형이 되게끔 개조 해보았습니다.

 

20191008_095955-vert.jpg 

 

코끼리 코부분을 이중관절로 만들고 머리 밑부분에 공간을 만들어서

안쪽으로 수납되게 만들어주었습니다.

 

 

20191010_181932.jpg

 

최대의 난제인 다리부분.

허벅지를 고정 할 수 있는 핀부분을 최소한 남기고 허벅지가 들어갈수있게 안쪽에 공간을 만들었습니다.

탱크모드시 다리가 역관절 꺾여야 되기때문에 무릎장갑부분을 제거했습니다.

 

 

20191009_195048.jpg

 

 이로써 로봇->빅모스 변형은 로봇머리와 손파츠만 제거하면 완전변형이 됩니다.

 

 

20191009_173037.jpg

 

변형시 잉여부품은 안쪽에 파놓은 공간에 수납하는 것으로 떼웁니다. 

 

 

20191009_173447.jpg

 

그리고 탱크모드... 탱크모드로 변형은 일단 가능하지만... 

다리가 앞으로 90도만 꺾이면 변형에 문제가 없을거란 예상과 달리 몸쪽에 다리가 걸려 바깥으로 밀려나게 됩니다.

판단미스로 허탈했던 순간이였습니다.

 

16c22360a93dca4b.jpg

 

 탱크로 변형할때마다 이분을 기억하겠습니다.

 

 

20191010_182604.jpg

 

 

20191010_193223.jpg

 

 

20191010_203614.jpg

 

개인적으로 단쿠가는 tv판이 익숙해서인지 가슴장식부분은 왼쪽처럼 코끼리 귀 부분을 그대로 사용하는게

취향이 더 맞네요. 다음은 랜드라이거의 사자갈기를 개조해볼까 합니다.

 

 

 



댓글 | 16
1


(1120490)

220.116.***.***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대단하네요...
19.10.10 21:47
(141536)

121.160.***.***

멋진 아이디어와 솜씨로군요. 다음 사진도 기대해봅니다.
19.10.10 21:29
(1120490)

220.116.***.***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대단하네요...
19.10.10 21:47
(5010058)

223.62.***.***

와우 이걸 이렇게
19.10.10 22:02
(284)

58.237.***.***

와 훌륭하십니다 ㅠㅠ...
19.10.11 00:29
(40182)

211.36.***.***

반다이에 취직좀해주시면 안될까요..?
19.10.11 03:13
(580360)

223.38.***.***

와 굉장히 효율적인 개조방법이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빅모스 코 연결관절은 결합핀 상태가 매우 깔끔해 보이는 것이, 3D프린터로 만드신 건가요?
19.10.11 07:45
(332178)

220.76.***.***

sindowo
아니요. HG건프라의 팔관절을 다듬어서 만들었습니다. | 19.10.11 11:37 | | |
(580360)

223.38.***.***

강pro
아, 그렇군요... 저도 정크로 남겨둔 HG 중에 쓸만한 게 있는지 찾아봐야겠네요. 답변 감사합니다~! | 19.10.11 11:59 | | |
(89122)

211.224.***.***

갠적으로도 슈미프 단쿠가는 TV판에 가까운 디자인인게 맘에 드네요.
19.10.11 07:52
도무지 이해할수없는 교체기믹들 때문에 만들면서 화가 나는 킷이였어요. 정말 대박이네요 이렇게 가능한걸...반다이 가셔야 할듯. 사진도 멋지고 잘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19.10.11 19:32
(102697)

121.174.***.***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저희도 개조 하실 수 있죠?
19.10.12 10:03
(4715739)

112.184.***.***

슈퍼미니프라는 독수리 머리가 너무 거슬리네요. 왜 독수리가 고개를 그렇게 들어야만 했을까요. 그것만 아니면 비싼 값이라도 사고 싶을 것 같은데.
19.10.15 19:08
(3619312)

115.40.***.***

10년 묵은 체증이 쑥 내려갔습니다. 설계자 대가리 박어
19.10.15 21:57
(1336291)

116.124.***.***

무릎관절하고 스커트쪽을 어떻게 개조하셨는지 좀 알 수 있을까요? 저도 저렇게 구상하고는 있는데 내부를 보면 도통 답이 안나와서요..;;
19.10.16 11:35
(332178)

220.76.***.***

GoldenViiV
거의 막무가내로 작업을 하다보니 작업과정을 사진에 못담았네요; 이게 글로 설명이 잘 전달될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질문하신 부분은 무릎관절의 경우 앞으로 90도로 꺾이게끔 허벅지 끝 앞면부분을 사포질 하였는데 저렇게 꺾이게 만들어도 장갑을 씌우고 꺾게되면 허벅지를 고정하는 숫핀이 뒤로 밀려나 부품이 빠지는 문제가 생겨서 숫핀을 연장해주었습니다. 스커트쪽은 손을 대지않았습니다. 고관절쪽은 여전히 분해후 다시 결합하는 방식으로 되어있습니다 | 19.10.16 11:46 | | |
그동안 다른 리뷰 보면서 단무룩하고있었는데 이 글 보니까 다시 뽐뿌가 스물스물 올라오네요
19.10.16 13:18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107461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