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잡담] [누설] 나친적 9권, 요조라의 자폭.txt [35]




글꼴

세나 : 뭐 난 코다카가 자러 왔을 때 완전히 알몸을 보였지만! 그때는 정말로 재난이었어!

정말이지 숙박 이벤트에서 알몸으로 딱 마주치다니 어디 러브코미디야! 

답이 없네, 코다카는! 정말 응큼하다니까!


코다카 : 알몸으로 딱 마주치다니 난 확실히 옷 입고 있었거든!?

게다가 그 상황은 100% 네 잘못이잖아!? 목욕탕도 아닌데 알몸으로 달려와서!


요조라 : 나, 나도 알몸을 보였다!!


세나 : 에!?


리카 : 에......!?


유키무라 : 에......


세나 : 어, 어떻게 된 거야!?


요조라 : 내, 내가 코다카네 목욕탕에서 샤워를 하고 있는데 코다카가 갑자기 들어왔다!

저, 정말로 답이 없다니까, 코다카는! 이 파렴치 푸딩머리!


코다카 : 네가 있는 줄은 몰랐다고!


세나 : 나, 나도 합숙 때도 가슴 보였는데!


요조라 : 큭...그 때인가...! 내가 쓸데없는 짓을 했군...!


마리아 : 아하하, 나도 오빠랑 같이 목욕한 적 있다!


유키무라 : 저도 형님의 등을 밀어드린 적이 있습니다. 형님 옆에서 갈아입은 적도

형님에게 메이드복을 벗겨달라고 한 적도 있습니다


코다카 : 그, 그때는 네가 남자인 줄 알았다고!


유키무라 : 전 자신이 여자인 게 발각된 지금도 형님이라면 전부 보여도 상관없습니다


코다카 : 그, 그러니까 그 대담한 소릴 하지 마!


코바토 : 크크크...난 작년까지 오빠야랑 목욕했다...


마리아 : 그치만그치만, 마지막에 들어간 건 내가 더 뒤다!?


코바토 : 횟수라면 내가 더 압도적으로 위다! 네놈의 백억 배 정도 된다!


마리아 : 양보다 질이 더 중요하거든요. 난 꼬추 봤다!


코바토 : 크크크, 어리석은 신의 하수인 같으니. 오빠야의 꼬추는 난 질릴 만큼 봤다! 당기고 논 적도 있다!


마리아 : 너만 그러다니 치사하게! 나도 오빠의 꼬추 당기고 놀고 싶다!


리카 : ...뭔가 이상한 승부가 됐네요


코다카 : 리카, 너도 뭔가 말해...


리카 : ...그러고 보니 학생회 사람들 알몸도 봤던가요?


세나/요조라 : 뭐...!?


유키무라 : 저도 유사유사한테서 들었습니다. 마침 전원이 벗은 절묘한 타이밍에 들어왔다고 합니다.

역시 형님...완전 귀축이십니다


마리아 : 오빠는 할망구 알몸도 봤지! 그때 할망구 입으로는 괜찮다고 했지만 새빨갛게 문어 같았다, 아하하!


리카 : ...이 알몸 대장 같으니


코다카 : 그러면 내가 알몸 같잖냐! ...하여간, 여자 알몸 따윈 이제 지긋지긋해...


리카/세나 : 죽어!


요조라 : ...난...! 나, 난...


코다카 : 요조라?


세나 : 뭐야, 요조라...?


요조라 : 난... 난...자...자위행위 하는 걸 보였다...


코다카 : ...뭐!?


세나 : 하아!?


리카 : 네!?


유키무라 : 하와...


코바토 : ///


마리아 : 저기저기 오빠, 자위행위가 뭐냐?


코다카 : 마, 마리아한테는 아직 일러!


마리아 : 혹시 야한 짓이냐!? 

할망구에게 그런 걸 물어보면 할망구도 나한테는 아직 이르다면서 얼버무린다!

요조라는 오빠네 목욕탕에서 야한 자위행위를 한 거냐!?


요조라 : 으으...

그, 그렇다! 그 말대로다...! ...코, 코다카네서 샤워할 때...

나, 나는...자, 자신을...위, 위로하고...마침 그때에 코다카가 들어와서...어, 어떠냐!!


세나 : 어, 어떠냐니...


리카 : 그, 그러게요...


유키무라 : ...펑


코다카 : 남의 집 목욕탕에서 뭐 하는 거야, 너...


요조라 : 시, 시끄럽다!

여태까지 교묘하게 감춰왔으니까 아주 의외라고 생각하겠지만

생물학적으로는 아주 정상적인 일은 물론이거니와

이래봬도 나한테도 약간이나마 성적인 일에

관심이 없지도 않은 부분은 다소는 없지도 않다!


리카 : 요조라 선배가 무뚝뚝한 호색한인 건 다 알고 있었지만요...


요조라 : 자, 잘 들어라, 고기!


세나 : 어!?  뭐, 뭐가!?


요조라 : 리카도! 유키무라도!


리카 : 네!?


유키무라 : 하아


요조라 : 코다카도!


코다카 : 오오!?


요조라 : 난 이제! 떨어질 곳까지 떨어졌다!! 밑바닥이다!!


세나 : 뭐, 이론의 여지는 없네...


요조라 : 그렇다! 지금의 나는 진흙 바닥을 기어다니는 꼴사나운 장구벌레보다도 뒤떨어지는 똥이다!


리카 : 그렇게 말할 것까지야...


마리아 : 똥!?


요조라 : ...소꿉친구라는 유일한 우위성을 빼앗겼지, 현재 친구의 자리까지 빼앗겼지,

이성으로 끌리는 것도 아니지, 여동생에게 애완동물 취급으로 주워졌지, 

머리카락도 탔지, 오바이트도 했지, 표절도 들켰지, 

태어난 모습으로 파렴치한 행위에 열중하는 걸 누가 뚫어지게 쳐다봤지!


코다카 : 아니, 뚫어지게 쳐다보진 않았거든!?


요조라 : 다, 다시 말해 

난 이제 잃을 게 아무것도 없다는 거다!!



댓글 | 35
1


BEST
요조라 : 다, 다시 말해 난 이제 잃을 게 아무것도 없다는 거다!! 요조라한테서 모든걸 잃게 해준 작가 본인이 캐릭터한테서까지 이 대사를 직접 하게 해야할 필요가 있나요 안그래도 요조라 망한건 나친적 독자들이 다 아는데 진짜 나쁜놈이다
13.08.25 18:59
BEST
나름 특유의 비틀린 개그코드로 쓴것 같은데 너무 현실성 말아먹었네요. 지 자위한걸 저런식으로 말하는 여자가 어딨다고.
13.08.25 17:51
BEST
이렇게 자조라로 등극.. 작가가 진성 S인듯..
13.08.25 17:47
BEST
서로 자기가 더 알몸 접촉이 많았다 하면서 싸우는 게 참... 이래서 코다카가 욕먹는 거지...
13.08.25 17:51
BEST
이때 요조라의 심리상태는 완전한 자학모드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모든 것을 잃고 남은 희망도 전부 잃은 상태죠. 코다카가 이미 우리들은 친구인 것이 아니냐는 말을 했는데도 과거의 다카가 아니라면 친구가 아니라고 요조라는 선언한 상태입니다. 개그로 넘어갔지만 실제로 앞의 챕터를 읽고 이 부분을 읽으면 요조라가 왜 이렇게까지 망가졌는지 이해는 갑니다.
13.08.25 18:49
BEST
이렇게 자조라로 등극.. 작가가 진성 S인듯..
13.08.25 17:47
이건 뭐 病신도 아니고......................... 왜 자폭을 하지
13.08.25 17:48
BEST
나름 특유의 비틀린 개그코드로 쓴것 같은데 너무 현실성 말아먹었네요. 지 자위한걸 저런식으로 말하는 여자가 어딨다고. | 13.08.25 17:51 | | |
요조라의 맛간 심리상태라면 그런 것이라도 코다카에게 매달리려는 게 이해는 가는데...(인생에 코다카밖에 없는 코다카성애자니...) 뭔가 참...욕나오는 장면인 듯... | 13.08.25 17:53 | | |
Pavlov//리얼충이 아니니까요. | 13.08.25 18:04 | | |
뭐랄까 굉장히 욕나오는 장면인게... 2D에도 인권이 잇었다면 히라사카는 사형일 듯....
13.08.25 17:48
와... 진짜 눈물난다 ㅠㅠ
13.08.25 17:49
작가 변태 맞는것 같다.
13.08.25 17:49
존나 답이없어서 눈물난다
13.08.25 17:50
남의 집 목욕탕에서 뭐 하는 거야, 너...
13.08.25 17:51
하아......
13.08.25 17:51
............
13.08.25 17:51
BEST
서로 자기가 더 알몸 접촉이 많았다 하면서 싸우는 게 참... 이래서 코다카가 욕먹는 거지...
13.08.25 17:51
그만 제발 그만해
13.08.25 17:54
마리아 코바토 꼬추라니
13.08.25 17:55
작가 시바럼아.
13.08.25 17:57
그런데 진짜 코다카 집에서 왜 그랬는지, 당시의 요조라의 심리 상태가 궁금함.
13.08.25 18:01
정신적으로 한계에 몰린 여자애가, 좋아하는 남자애 집에서 목욕해서 흥분했다. | 13.08.25 18:04 | | |
안쓰러운 건 마찬가지지만, 이외로 심각해보이진 않네요.
13.08.25 18:03
코다카 : 그러면 내가 알몸 같잖냐! ...하여간, 여자 알몸 따윈 이제 지긋지긋해...
13.08.25 18:05
하하하 이런 천하의 개색휘같으니라고! | 13.08.25 18:07 | | |
슈1발
13.08.25 18:08
캐릭터가 불쌍한건 처음이야...ㄷ
13.08.25 18:10
작가개객끼다 아 눙물이..ㅠㅠ
13.08.25 18:18
다른캐릭터들도 갈때까지 갔네요 그중에서 요조라가 갑이라 그렇지..후 요조라 구제해주고싶다ㅠ
13.08.25 18:21
솔직히 애들을 이지경이 될 때까지 자기에게 의존하도록 방치한 시점에서 코다카는 충분히 욕먹을 만함...
13.08.25 18:24
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앜
13.08.25 18:25
BEST
이때 요조라의 심리상태는 완전한 자학모드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모든 것을 잃고 남은 희망도 전부 잃은 상태죠. 코다카가 이미 우리들은 친구인 것이 아니냐는 말을 했는데도 과거의 다카가 아니라면 친구가 아니라고 요조라는 선언한 상태입니다. 개그로 넘어갔지만 실제로 앞의 챕터를 읽고 이 부분을 읽으면 요조라가 왜 이렇게까지 망가졌는지 이해는 갑니다.
13.08.25 18:49
BEST
요조라 : 다, 다시 말해 난 이제 잃을 게 아무것도 없다는 거다!! 요조라한테서 모든걸 잃게 해준 작가 본인이 캐릭터한테서까지 이 대사를 직접 하게 해야할 필요가 있나요 안그래도 요조라 망한건 나친적 독자들이 다 아는데 진짜 나쁜놈이다
13.08.25 18:59
다시한번 각인시켜주는 s작가 | 13.08.25 19:11 | | |
이건 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3.08.25 20:56
요조라 그래도 머리자르기전까지는 좋아했었는데 갈때까지 갔네.........하...하하..........
13.08.26 21:02
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노답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3.08.26 22:50
ㅋㅋㅋ 이미 요조라같은 미인이 혼자라는 설정부터 현실성과 결여됬는데 현실성 찾기는 이미 1권부터 늦었습니다.
13.12.02 10:40
심햇다진짜....
14.02.21 17:20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30628441 공지 게시판 배너 모집 공지사항 (5) 양웬리 4 457 2020.03.11
28887108 공지 원작누설 스포일러 공지입니다. ( 수정 : 16.08.23) (16) 桃喰 綺羅莉 27 132075 2016.02.12
28317722 공지 [필독]게시판 구분 (참고) 탭에 관한 공지(15.12.27) 망상가 모기 5 123276 2015.12.27
28316893 공지 [필독] 애니 이야기 게시판 공지사항(수정16.02.13) (3) 망상가 모기 7 141239 2015.12.27
30628673 잡담 타이치하야 36 11:56
30628672 잡담 에턴올에탄올 1 316 10:03
30628671 잡담 I.B 1 200 07:42
30628669 소감 나딴이 2 465 00:15
30628668 잡담 kyrindia 2 715 00:05
30628667 잡담 에턴올에탄올 446 2020.03.28
30628666 잡담 루리웹-4825306024 345 2020.03.28
30628665 잡담 지나가던 ?? 3 773 2020.03.28
30628664 잡담 kahunyu 151 2020.03.28
30628663 잡담 검은 망령 4 355 2020.03.28
30628662 질문 블랙인덱스 402 2020.03.28
30628661 질문 갓오브포이즌 329 2020.03.28
30628660 잡담 에턴올에탄올 3 594 2020.03.28
30628659 잡담 무냥이 1 410 2020.03.28
30628658 잡담 이전한투러브전문가 394 2020.03.28
30628655 잡담 깨알글씨 966 2020.03.27
30628654 잡담 Lakatos Imre 404 2020.03.27
30628653 잡담 ComShepard 4 693 2020.03.27
30628652 잡담 Etern 1 696 2020.03.27
30628651 질문 A.R.K 766 2020.03.27
30628650 질문 나나미 미나미 373 2020.03.27
30628649 질문 Round Human. 632 2020.03.27
30628648 잡담 Etern 3 664 2020.03.27
30628647 잡담 시이나마시롱 1 560 2020.03.26
30628646 참고 루니카™ 551 2020.03.26
30628645 잡담 레몬P 4 627 2020.03.26
30628644 잡담 이전한투러브전문가 1 1220 2020.03.26
30628643 잡담 지나가던 ?? 2 876 2020.03.26

글쓰기 407751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