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진 삼국무쌍 7

평점 :
8.6 더보기 +

최근

[정보] 무기 개조와 관련된 정보가 제법 구체적으로 공개가 된 것 같네요. [9]






댓글 | 9
1


(1968041)

218.146.***.***

신속이나 풍속같은 속성은 지금 난이도에선 있어야 될듯도 싶어요. TGS에서 공개된 AI 수준보니깐 상당히 하드해서 이번에 무쌍치고 초심자가 들어가기 굉장히 애매한데 그나마 저런 속성이 커버 쳐줄듯도 합니다. 고수들이야 전작처럼 배제하고 세팅맞추면 또 그만이니....
17.12.01 01:20
(29068)

198.208.***.***

그란디언
공방전의 개념을 엉망으로 만드는 속성을 통해 쉽게 하게 만드는 것보다, 그게 없어도 충분히 할만한 밸런스를 잡아주는게 낫다고 보기 때문에 그런 얘길 한겁니다. | 17.12.01 02:06 | | |
(1968041)

218.146.***.***

더 플로웬
제생각이지만 사실 정도의 차이라고 봐요. 풍속의 경우 가드된 적에게 데미지를 주는게 핵심이 아니라 고데미지가 100%로 들어가는게 문제인건데 실제로 똑같이 가드데미지를 줄 수있는 전쌍쪽 풍속은 오히려 중하위권 속성 취급을 받고 있죠. 또한 신속 속성의 경우 이전작때 비슷한개념이 있었는데 또 이땐 그렇게까지 욕을 안먹었는데 7편땐 속성을 중첩으로 달수있다 보니 시너지가 일어나서 문제가 되었던 만큼 신속 효과가 전작만큼 오버되지 않는 선에선 있어도 무방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어느 속성이든 정도가 문제지 컨셉이 사기인 속성은 없다고 봐요. 물론 코에이 놈들이 전통적으로 정도를 잘 모르니 좀 더 지켜봐야 하지만.... | 17.12.01 02:42 | | |
(29068)

198.208.***.***

그란디언
네, 맞습니다. 그 정도가 지나치기 때문에 차라리 없는게 낫다고 생각한 겁니다. 전국쪽 열공속성과 동일한 조건이라면 저도 굳이 이런 얘기를 하지 않았겠죠. | 17.12.01 02:49 | | |
(4966144)

164.76.***.***

7 맹장전 하면서 느낀건데... 무기 속성의 컨셉이 문제가 아니라 % 데미지라는 말도안되는 속성이 문제인거같네요. % 데미지가 사용하는 무기의 공격력에 비례해서 들어가는게 아니라 상대방 총 체력에 비례해서 들어가는 방식이라... 레벨 1짜리 무장으로도 궁극 난이도 적장을 잡을수 있게 돼버리죠. 거기다 더 큰 문제는 데미지 계산방식이 저따위로 이루어지니까 무장의 성장이 딱히 의미가 없어진다는것도 큰 문제죠... 학문소 등등 무장을 성장시킬 수 있는 요소는 다양하지만, 뇌격 참격 선풍 등 퍼센트 데미지 속성으로 떡칠해놓은 무기를 든 무장은 그딴게 의미가 없습니다. 레벨 50짜리나 150짜리나 적에게 넣는 데미지가 큰 체감차가 없어요. 하지만 위의 문제보다 더 결정적으로 심각한 문제가 뭐냐면, 이 속성들이 말도 안되는 무기 간 성능 격차를 만들어낸다는거죠. 이를테면 신뢰검처럼요. 반대로 속성차지공격의 성능이 좋지 않은 무기는 저런 무기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너무 약하게 느껴집니다. 무기 간 성능차가 이렇게 심하게 나버리면 솔직히 여러가지 무기를 쓰는 맛이 없어지죠. 그래서 사람들이 이 게임을 오래 즐기기 위해 저런 사기속성들의 사용을 자제하는거구요. 제 생각에 이 모든 문제를 해결하려면, 그냥 간단하게 적 체력 대비 % 데미지라는 기괴한 계산방식을 없애기만 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대신 현재 무장의 공격력이나 무기 공격력 대비 % 추가데미지를 주는 방식으로 바꾸고, 다만 무장의 능력치와 무기 등 풀성장을 했을 때 최고난이도에서도 쉽게 플레이 가능하도록 밸런스 조절을 하면 이 모든 문제가 해결되죠. 예를들면 선풍은 가드한 적에게 현재 공격력의 30% 추가 데미지를 준다. 이런식으로 말이죠.
17.12.02 11:09
(29068)

110.15.***.***

Kodros
무장의 성장치와 무기의 강화도로 최고 난이도에서 쉽게 플레이 가능하도록 하는 밸런스라는게 정확히 어느정도인지 잘 이해는 가지 않네요. 개인적으로는 그냥 난이도와 별개로 무기와 무장들의 전반적인 기술성능을 쓸만하게, 활용할 수 있게 만들어주는게 더 낫지 않나 싶네요. 그 상태에서 Kodros님의 말씀대로 자연계속성의 밸런스를 조정해준다면 괜찮을 것 같습니다. 선풍의 삭제와 관련된 글은 선풍에 대한 개인적인 악감정도 들어가서 푸념한 내용이라. 어차피 제가 싫어하고 삭제되면 좋겠다 해도 이미 8에서 도입이 되어 있고, 앞으로도 사라지진 않을 것 같습니다. 다만, 단순히 선풍만 때어 놓고 봤을 때 이러한 op속성이나 기술들이 과연 게임의 난이도를 조절 할 때 영향이 정말로 없을까 하는 의문점이 없잖아 있고, 굳이 저러한 특징의 속성을 넣지 않아도 괜찮게 많들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실제 구작에서 저런 특징의 속성이 없었다고 해서 게임이 아주 어렵거나 하진 않았습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 선풍이라는 메타는 필요없다고 생각합니다. | 17.12.02 21:18 | | |
(4966144)

164.76.***.***

더 플로웬
무장이 고레벨인 경우에는 오히려 상양 맹공 연격 등 깡딜 속성보다 선풍이 더 약하더라구요. 그래서 사실 선풍은 OP속성이라기 보단 그냥 밸런스를 이상하게 만들어버리는 속성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레벨부터 고레벨까지 그냥 똑같이 높은 데미지를 준다는게 성장시키는 맛을 없애버리는거죠. 사실 밸런스는 따로 조정할 필요 없다고 생각하는게, 어떤 무장이든 150레벨을 찍고 스탯도 최고치로 성장시키면 선풍, 참격같은거 없어도 궁극 난이도에서 적들을 썰어버릴수 있기때문에 (사실 이때쯤에는 저 속성들이 구려서 안씁니다.)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 17.12.03 09:47 | | |
(4966144)

164.76.***.***

더 플로웬
추가로, 저도 선풍 속성이 좀 바뀌었으면 좋겠습니다. 차라리 "속성차지공격에 가드브레이크 효과가 발생한다" 같은걸로 바뀌었으면... | 17.12.03 09:50 | | |
(29068)

110.15.***.***

Kodros
능력치와 무기의 강화 및 성능과 난이도는 시리즈를 관통하는 가장 큰 고민거리중 하나였기도 했고 선풍의 삭제를 언급한 제 주장과 연관성이 분명히 있긴 하지만, 너~무 큰 주제같습니다. 또 애석하게도 설명을 듣고보니 저는 코드로스님의 방식을 반대하는 입장이에요. 구작부심을 포함한 여러가지 이유가 있기 때문인데 어디까지 언급하는게 좋을지 고민이 되네요. 코드로스님의 의견에는 150레벨이 되고 무기에 좋은 속성을 달아서 강화를 시키면 어찌되었든 누구든 할만하다는 전제가 깔려 있는 것 같습니다. 실제로도 맞는 말이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론 이 부분은 제작진의 눈속임에 가깝다고 생각합니다. 무장별 무쌍난무나 무기의 성능에는 분명한 성능차이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 단철편은 아무리 강화를 시켜줘도 근본적으로 용창같은 무기보다는 후진 무기입니다. 이 부분은 서로 똑같이 강화되었다고 볼 때 결국 원점으로 돌아올 가능성이 큽니다. 단철편이 강화를 통해 쓸만해졌다면 용창은 강화를 통해 더더욱 강해졌다는 차이가 생깁니다. 이건 무기들간의 기본적인 피지컬의 차이라서 능력치로는 해결할 수 없어요. 설령 할만해졌다고 하더라도 그건 무기의 성능이 좋아졌기 때문이 아니라 무장의 공격력이 높아 졌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 정리를 하자면 무장의 능력치나 무기에 달아주는 속성을 바탕으로 성능을 끌어올리는 방식이 아니라, 정말로 무기의 모션이나 판정 등을 쓸만하도록 제작진이 처음부터 무기를 제대로 만들 어줬으면 좋겠다는게 제 의견입니다. 그리고 만렙상태 + 무기의 강화를 바탕으로 고난이도를 쉽게 클리어하는 것은 고난이도를 플레이하는데 어떠한 의미를 갖는가 의문점이 듭니다. 높은 난이도라는 건 무장의 능력치와 무기의 강화정도도 중요하지만, 플레이어가 그 난이도를 돌파함에 있어서 어느정도 노하우가 쌓여서 본인의 피지컬을 올리는 것을 통해 완성되는 것이 라 생각을 합니다. 제가 이렇게 생각을 하고 있기 때문에 어려운 난이도를 쉽게 플레이할 수 있도록 해주는 장치가 지나치게 부각된 최근의 진삼의 방식에 불만이 많습니다.( = 솔직히 과거작 부심이네요, 이건.) 단순한 해결방법으로는 그냥 제가 그러한 장치들을 이용하지 않으면 될 수도 있어요. 예를 들어 레벨을 낮추거나 제가 싫어하는 속성을 이용하지 않거나 각성이나 무쌍을 최대한 절제해서 플레이하거나 말이죠. 그런데 4년이란 시간동안 맹장전을 플레이하면서 알게 된건 결국에는 특정한 강력한 메타에 의해서 밸런스가 조정이 되어 있기 때문에 현실적인 타협을 보고 어쩔 수 없이 쓰기 싫은 것도 때론 써줘야 한다는 점이네요. 그래서 저러한 형태를 초래했다고 생각되는 장치들이 차라리 없었다면 밸런스를 지금과 같이 만들지는 않았을 것이다...라고 생각하는 겁니다. 선풍의 삭제와 관련된 얘기를 언급한 건 이러한 이유 때문이라 보시면 되겠네요. 추가로 하나 더 얘기하자면 저는 150 레벨도 지나치게 높게 설정된 부분이라고 봅니다. 맹장전은 약 70~100이 가장 적절하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그리고 왜 이렇게까지 레벨을 높게 올려주었는지 솔직히 제작진에게 묻고 싶기도 하고요. ...일단, 코드로스님의 의견이 어떠한지는 알겠네요. 서로 생각하는 밸런스가 달라서 생기는 의견의 차이인 듯 합니다. | 17.12.03 13:55 | | |


1






글쓰기
공지
스킨


29068 키워드로 게시물이 검색되었습니다. 최신목록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482108 공략/팁 맵 공략. 아마도(?) (4) Mr.Madden 6 58061 2015.09.28
8480626 공략/팁 완벽(?) 삼라만상 공략. (4) Mr.Madden 1 69653 2015.09.28
8383754 공략/팁 진삼국무쌍7엠파이어스_[생애 정리 및 팁](정발판) +파일 첨부 (12) 조나단크레인 15 114819 2015.08.30
8306609 공지 엠파이어스 공략&팁 모음 (5) 루리웹 게임 17 138569 2015.08.06
8291374 공략/팁 진삼국무쌍7 맹장전 영문판 / 일문판 세이브파일 연동 방법 (21) 모니모니해도할모니 8 64687 2015.08.01
7281323 공략/팁 무쌍무장 공략 맹장전 Ver. (통합 링크) (3) I.D. 3 93940 2014.09.22
7040951 공략/팁 맹장전 제2비장무기 획득전 - 맵공략 (8) 더 플로웬 21 126222 2014.07.04
6756898 공략/팁 진삼7 무기 속성공략 (8) 더 플로웬 33 135448 2014.03.15
6438651 공략/팁 삼국무쌍 7 공략&팁 모음 (2) smile 12 494535 2013.11.26
9410415 영상 알겠는가 1 251 2020.09.28
9410404 잡담 더 플로웬 245 2020.06.21
9410245 잡담 더 플로웬 1585 2018.01.18
9410177 정보 더 플로웬 2113 2017.12.14
9410168 정보 더 플로웬 1835 2017.12.01
9410145 잡담 더 플로웬 2279 2017.10.27
9410112 소감 더 플로웬 4 9373 2017.09.30
9410106 잡담 더 플로웬 3 1897 2017.09.28
9410105 정보 더 플로웬 1 1207 2017.09.27
9410096 소감 더 플로웬 4 6687 2017.09.26
9410091 잡담 더 플로웬 2 1396 2017.09.26
9410039 잡담 더 플로웬 1277 2017.09.07
9410036 정보 더 플로웬 1492 2017.09.07
9410032 정보 더 플로웬 915 2017.09.07
9410031 스샷 더 플로웬 1293 2017.09.07
9410011 잡담 더 플로웬 800 2017.09.01
9410007 잡담 더 플로웬 1970 2017.08.31
9409985 잡담 더 플로웬 1 1507 2017.08.11
9409982 잡담 더 플로웬 1 1760 2017.08.10
9409950 잡담 더 플로웬 1 1172 2017.07.26
9409923 정보 더 플로웬 983 2017.07.06
9409867 정보 더 플로웬 3 6574 2017.05.12
9409866 정보 더 플로웬 7 8991 2017.05.12
9409860 잡담 더 플로웬 1 1204 2017.05.10
9409827 영상 더 플로웬 1 1739 2017.03.24
9409826 영상 더 플로웬 2 6989 2017.03.24
9409775 잡담 더 플로웬 1932 2017.01.26
9409706 잡담 더 플로웬 1322 2016.12.18

글쓰기 224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게임 정보

평점
8.6
장르
액션
한글 지원
미지원


플랫폼
PS3, Xbox360, PS4
가격
개발사
코에이테크모


유통사
일정
[출시] 2013.02.28 (PS3)
[출시] 2013.12.00 (PS4)
사이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