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기타] 절망뿐인 게임을 시작하지 -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 : 더 피그 코스프레 (피온) [26]





[광고]
글꼴

 

 


 

 

 

안녕하세요. 피온입니다 ^___^.

 

할로윈을 맞아 이번엔 특별한 코스프레로 여러분께 인사드리게 되었는데요.

 

 

 

 

 

 

maxresdefault-1-1280x640.jpg

 

 

꿈도 희망도 없는 생존 게임의 대명사 -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Dead By Daylight) 입니다.

 

 

4명의 생존자와 1명의 살인마가 되어

쫒고 쫒기는 추격과 생존을 반복하는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는

 

여러 유명한 영화, 게임과 콜라보도 꾸준히 이어 오고 있지요.

 

 

 

이번에 제가 고마운 분들의 제작 지원을 받아

촬영하게 된 캐릭터는

 

 

영화 쏘우(Saw)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한 살인마 -

 

 

 

 

 

maxresdefault.jpg

 

 

 

 

 

더 피그(The Pig)로 불리는

아만다 영(Amanda Young)입니다.

 

 

 

 

 

67603769_226987311566832_1483422062333619326_n.jpg

 

영화 쏘우에서 직쏘 실험의 생존자이자 후계자가 되고자 했던 아만다 영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에서 돼지 머리를 뒤집어쓰고 붉은 코트를 입은

살인마 캐릭터로 재탄생 되었는데,

 

사람인지 동물인지 모를 비주얼이 기괴한 느낌을 주고 있지요.

 

 

 

이번 촬영은  이엠 크래프트(E.M CRAFT)에서 소품과 의상 모두 제작 후

모델 제의를 주셔서, 또 한번 새로운 시도도 해 보고

여러모로 새로웠던 촬영이었답니다 :).

 

 

 

 

 

영화 같은 소품과 의상 제작해 주시고 제안해 주신

이엠 크래프트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 더 피그

 

DEAD BY DAYLIGHT - THE PIG

 

 

 

 

 

 

 

 

 

 

 

 

 

 

PA201274.jpg

 

처음 나는 땅바닥에서 돼지 한 마리가 자고 있는 줄 알았다.

 

 

 

 

 

 

 

 

 

PA201288.jpg

 

하지만 그것은 일어났다.

 

 

 

 

 

 

 

 

 

 

PA201298.jpg

 

 기어 다니다가 일어나 섰을 때, 그 생기 없는 눈이 나를 꿰뚫었다.

 

 

 

 

 

 

 

 

 

PA201310.jpg

 

 잔혹한 상황을 통해 배웠던 대로, 나는 달렸다.

 

 

 

 

 

 

 

 

 

PA201319.jpg

 

 그 돼지는 마치 포식자처럼 움직였다.

 

 

 

 

 

 

 

 

 

PA201465.jpg

 

그리고 나는 보았다.

 

그것은 돼지 머리를 뒤집어 쓴 인간이었다.

 

 

 

 

 

 

 

 

 

 

 

PA201330.jpg

 

그것이 캐비닛 가까이 다가왔다.

 

주둥이가 나와 몇 인치밖에 떨어져 있지 않았다.

 

 

 

 

 

 

 

 

 

갑자기 어떤 소리가 났고 돼지는 주의를 돌려 떠났다.

 

 

 

 

 

 

 

 

 

 

 

PA201334_1.jpg

 

 그것은 마치 내게 두 번째 기회가 주어졌음을 알리는 것만 같았다.

 

 

 

 

 

 

 

 

 

 

 

 

 

 

 

PA201334.jpg 

 

 

 

 하지만 세 번째는 없을 것이다.

 

 

 

 

 

 

 

 

 

 

 

 

 

 

 

 

 

 

 

 

 

 

 

 

PA201343.jpg

 

어둠이 나무 삐걱대는 소리와 함께 그녀의 시야를 채워갔다.

그녀는 숲 안에 있었다.

 

 

 

 

 

 

 

 

 

 

 

PA201372.jpg

 

나무들이 아만다를 에워싸고 나뭇가지는 그녀를 마구 할퀴어댔다.

 

 

 

 

 

 

 

 

 

 

 

공포의 물결은 그녀를 뒤덮었고,

 

그녀는 마스크 안에서 울리는 그녀의 숨소리를 듣게 되었다.





 

 

 

 

 

 

 



 

 

그녀는 이런 꼴로 이런 곳에서 삶을 보내는 것을 저주했을까?

 

아니면 이것은 다른 실험일까?

 

아마도 그녀는 전혀 실패한게 아니였던 것은 아닐까?

 

존은 언제나 한 걸음 더 나아가고,

 

모든 가능성에 대비하라고 가르쳤기에,

 

그는 아만다를 포기하지 않았던 것이 아닐까?

 

 

 

 

 

 

 

 

 

 

 

 

 

 

 

 

PA201424.jpg

 

 

그리고 그녀는 다시금 'Pig'의 눈으로 세상을 보게 되었다.

 

 

 

 

 

 

 

 

 

 

 

 

 

 

 

PA201565.jpg

 

 

직쏘는 죽었지만, 그는 아만다에게 다른 것을 전해주었다.

 

'피그'로써의 삶 말이다.

 

 

 

 

 

 

 

 

 

 

 

 

 

 

PA201445.jpg

 

게임의 시간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PA201472.jpg

 

 

너의 모든 것을 내게 맡겨라.

 

네 몸의 모든 세포 하나 까지 다.

 

네 팔에 새겨진 표식은, 다른 삶에서 비롯한 것이다.

 

우리는 그 삶을 뒤로 남겨두고 떠날 것이다.

 

그 길을 내려간 이후에는 더 이상 돌아올 순 없다. 알겠나?

 

 

 

 

 

 

 

 

 

 

 

 

PA201478.jpg

 

그들 누구에게도 구원의 기회는 존재하지 않는다.

 

 

 

 

 

 

 

 

 

 

 

 

 

 

 

자 - 이제 게임을 시작하지.

 

 

 

 

 

 

 

 

 

 

 

 

 

 

 

 

 

 

 

 

 

------------------------------------------------------------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 - 더 피그

 

 

 

 

모델. 피온

사진 & 연출. 기로

레퍼런스 & 디렉팅 & 리터칭. 피온

 

의상 & 소품. E.M CRAFT

 

 

 

 

 

PA201580.jpg

 

 

 



댓글 | 26
1


(5236191)

110.70.***.***

BEST
그래서 코스프레 사진은 어디있죠? 겜화면말고 코스프레를 보여줘요!
19.11.01 15:58
BEST
늘 멋진 작품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19.10.31 09:03
BEST
늘 멋진 작품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19.10.31 09:03
(5236191)

110.70.***.***

BEST
그래서 코스프레 사진은 어디있죠? 겜화면말고 코스프레를 보여줘요!
19.11.01 15:58
(4665941)

1.221.***.***

클래스가 다르다!
19.11.01 16:46
(72526)

222.116.***.***

음 별로 무섭지 않군오......금이 저린다...
19.11.01 17:25
(132665)

210.94.***.***

마지막 사진 진짜 영화에 나와야 하는 장면같네요 ㄷㄷ
19.11.01 17:35
(4875452)

121.165.***.***

와... 와.... ..와.......... 이 정도일줄은 몰랐습니다. 엄청나네요! DbD 쪽에 보내면 다들 환장할듯 ㄷㄷ
19.11.01 18:40
무섭다;;
19.11.01 18:58
저돌맹진 저돌맹진!
19.11.01 20:23
(4751523)

203.219.***.***

흑흑, 아니 저한테 왜 이러세요- 하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네요! 잘 봤습니다!
19.11.01 20:43
(4714426)

39.119.***.***

이야 데바데 그래픽 너무 좋아졌네 실사 같잖어
19.11.01 21:05
(511692)

221.165.***.***

? 콜라보라고 힘써서 만든 영상인줄 알앗는데?
19.11.01 21:28
(299573)

220.73.***.***

ㄷㄷ 게임화면인 줄 알았는데;;
19.11.01 22:06
(5071313)

183.103.***.***

사....사....살려주세요!....
19.11.02 00:07
아감마감 만세!!!
19.11.02 00:25
와 이게 코스프레라는게 믿기지 않을 정도의 퀄리티네요. 대단합니다.
19.11.02 09:22
(164781)

61.98.***.***

헐.,,, 사람이었군요-ㅁ- 그래픽인줄 알았네요 ㅋㅋㅋㅋ 기기괴괴 하네요
19.11.02 11:38
(5156235)

125.31.***.***

코에 만원 넣고 고사 드리면 되나요?
19.11.02 14:12
(52826)

211.201.***.***

피온...아니 아만다씨 돼지열병 조심하세요 정부놈들이 살처분 하러 나옵니다!!
19.11.02 16:58
(184959)

118.37.***.***

으악! 분홍햄 소시지다!
19.11.02 18:14
그리고 그의 상대!!! 생존마!!! 야 우냐? 울어?
19.11.02 23:14
흑흑... 피구... 현실은 호구 ㅠ_ㅠ...
19.11.03 13:39
(3069623)

180.69.***.***

엥 피온님이라구욧???
19.11.03 15:41
마장동가시면 안됩니다.
19.11.03 16:35
(1574701)

119.205.***.***

추천말고 더 필요한게 있나염? 역시 피온님. ...피돼온지. 퍽퍽!!
19.11.04 06:14
아름다우십니다.
19.11.04 09:38
링피트 해보삼 몸으로 절망을 느낄수 있음
19.11.04 10:30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글쓰기 1228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