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리뷰] [에반게리온] 5. 인류 보완 계획 : 이카리 겐도우 타입 [43]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43
    1


    BEST
    마다오는 뭘해도 마다오...
    12.11.25 12:30
    BEST
    전 세계 인류를 멸망시키면서도 유이랑 만나서 함깨 하려고 하는걸 보니 겐도가 정말로 유이를 사랑하긴 했나보네요. 오죽하면 유치하게 아들한테까지 질투를 느꼈을까.....이제보니 좀 불쌍하기도 ㅠ
    12.11.25 12:16
    €
    (2114902)

    .***.***

    BEST
    애초에 전 인류 구성원에 대한 동의도 얻지 못하고 모든걸 비밀로 처리하는 주제에 지들 멋대로 인류의 단일화야 말로 인류가 더 나은 방향으로 발전 진화하는 것이다 라는 개 똥 철학을 강요한다는게....영 맘에 안듬..
    12.11.25 13:04
    BEST
    이렇게 보니까 한번에 정리가 되는군요. 글쓴분이 정말 정리를 잘하시는듯. 결국 겐도도 히키코모리였어.........
    12.11.25 12:37
    BEST
    참고로 코드기어스에서도 황제가 타인들의 생각을 배제한체 인류의 페르소나를 없애는(그쪽 세계관의 인류보완계획)것을 시도하고자 했으나 마찬가지로 자신의 아들에 의해 거부 당하죠 ㅎㅎ 코기서의 황제부부나 에바에서의 이카리부부나 결국 타인의 생각은 묻지않고 자신들만의 생각에 빠져 저런 계획을 했다는 점이 참 비슷하네요. 확대시켜보면 지금 나루토의 악역들도 같은 맥락이고...
    12.12.01 06:18
    BEST
    전 세계 인류를 멸망시키면서도 유이랑 만나서 함깨 하려고 하는걸 보니 겐도가 정말로 유이를 사랑하긴 했나보네요. 오죽하면 유치하게 아들한테까지 질투를 느꼈을까.....이제보니 좀 불쌍하기도 ㅠ
    12.11.25 12:16
    그렇죠...약간 본연적인 정신병이 있는 것 같긴 한데(...) 그게 본인 탓은 아닐 거라고 봅니다. 어린 시절에 뭔가 엄청난 일이 있었던 모양...? | 12.11.25 12:17 | | |
    그러고보니 겐도가 유이랑 만나기 전의 얘기는 들어본 적이 없군요 음... | 12.11.25 12:18 | | |
    눈 앞에서 코어에 흡수되었으니...ㅋㅋ..ㅠ | 13.06.25 19:48 | | |
    인간로켓이 되신 어떤분이랑 사상이 비슷하시죠 이쪽이 원조긴 하지만
    12.11.25 12:20
    BEST
    마다오는 뭘해도 마다오...
    12.11.25 12:30
    아 썗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다오가 뭐였더라 하다가 뿜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2.12.05 23:30 | | |
    아 썗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마다오가 뭐였더라 하다가 뿜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2.12.05 23:30 | | |
    마다오 으혼에 나온거 아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3.05.14 03:17 | | |
    성우장난ㅋㅋㅋㅋ | 15.10.18 14:09 | | |
    헤이하치 미시마
    12.11.25 12:31
    BEST
    이렇게 보니까 한번에 정리가 되는군요. 글쓴분이 정말 정리를 잘하시는듯. 결국 겐도도 히키코모리였어.........
    12.11.25 12:37
    일단 ㅊㅊ 근데 마다오 이후로 겐도 관련 이야기는 도저히 진지하게 읽히지가 않는.ㅠㅠ
    12.11.25 12:54
    으~~~ 난 후유츠키 생각은 그냥 사도의 내습을 에바를 이용하여 종결시키고 지금의 인류의 모습 그대로 살아가길 바라는데, 단지 유이를 좋아하여 유이의 생각이 이어진 겐도를 돕는 거다라고 생각하고 있엇는데 후유츠키의 보안화도 유이랑 마찬가지로 인류의 단일화라니.........
    12.11.25 13:03
    BEST
    애초에 전 인류 구성원에 대한 동의도 얻지 못하고 모든걸 비밀로 처리하는 주제에 지들 멋대로 인류의 단일화야 말로 인류가 더 나은 방향으로 발전 진화하는 것이다 라는 개 똥 철학을 강요한다는게....영 맘에 안듬.. | 12.11.25 13:04 | | |
    이거야 말로 정신박약아 몇놈들이 힘좀 손에 넣었다고 세계멸망을 바라는 것이 아닌가 | 12.11.25 13:05 | | |
    아니 정신 박약아 몇놈 수준이 아니라...소위 리더 자리에 있는 애들이 다 머리에 구멍 하나씩 있는 색기들이여 ㄷㄷ | 12.11.25 13:07 | | |
    그게 에바의 특징이죠. 제대로 된 인간이 음슴... | 12.11.25 13:18 | | |
    BEST
    참고로 코드기어스에서도 황제가 타인들의 생각을 배제한체 인류의 페르소나를 없애는(그쪽 세계관의 인류보완계획)것을 시도하고자 했으나 마찬가지로 자신의 아들에 의해 거부 당하죠 ㅎㅎ 코기서의 황제부부나 에바에서의 이카리부부나 결국 타인의 생각은 묻지않고 자신들만의 생각에 빠져 저런 계획을 했다는 점이 참 비슷하네요. 확대시켜보면 지금 나루토의 악역들도 같은 맥락이고... | 12.12.01 06:18 | | |
    €
    그것이 바로 일본의 방식. 조선 침략까지는 일본 국민들을 선동해서 저지른 짓이긴한데, 그 이후 만주사변 중일전쟁 진주만 폭격등은 전부 일본국민에게 아무말 않고 윗대가리들이 지들끼리 쑥덕거려서 마음대로 정한 것이었고, 그 결말은 원자탄 시밤쾅. 이렇게 쓰고보니, 에반게리온 스토리도 간단히 줄이니까 근대 일본 역사랑 되게 비슷하네 ㅋㅋㅋ. | 20.11.28 15:37 | | |
    근데 세컨임펙트가 나온시점부터 인류는 몇몇 관계자들만의 게임이지 않나요? 애초에 일반인들은 사도가 뭔지도 모를텐데 그냥 외계인의 습격정도일려나? 세컨임팩트 자체가 인간이 아담을 어째 해볼려고 하다가 벌어진 사태아닌가요? 그럼 그걸 일반인에게 알려지게 돼면 인간의 특성상 단합, 일관돼긴 커녕 졸라 분열과 소요만 일어나고 결국 사소한 결정하나 하는것도 힘들어 질테니 어쩌면 제레나 네르프같은 초월적인 존재가 휘어잡는게 인간이라는 특정집단이 힘을 쓰기엔 합리적일 텐데 사도만 해도 카오루같은 다른생각을 하는 존재가 집단에 얼마나 타격을 주는지 생각해보면...
    12.11.25 14:25
    사도를 멸하는 과정까지의 기밀유지나 언론조작은 저도 이해하고 방법의효율성을위해 찬성하는데 그 이후의 계획....즉 인류의 단원화에 대해서는 지들끼리 만해야 되는게 아니라 공표를 해서 동의...아니 하다못해 진실은 알려야죠.. 아니면 지들끼리 동의하는 사람만 단원화하던지... 괜히 현상태가 좋은 사람들이나 뭔지도 모르는 사람들까지..아무리 혼이 서로 살아있다지만 완전 어거지 단원화인데........ 사도 멸 이후의 계획은 효율성을 적용할 문제가 아님. | 12.11.25 14:55 | | |
    즉 서로 개별적인 인류에서도 부딪치고 상처입으면서도 나아가고 그게 삶고 인생이자 라고 극복하는 강한 사람들은 단원화에 대해 반대할수도 있는데 에반게리온내의 소위 리더층은 제래고 네르프고 몇몇 빼고 전부다 종이멘탕에 정신병환자만 있어서./.. 모두 하나가 되자...그러면 속죄고 상호간 마음의 갈등이 없어지고....더 나은 인류가 될수 있다....................어이 상실 | 12.11.25 14:58 | | |
    zvxc****님은 뭐라고 불러야 하나요 ㅋㅋㅋ 닉네임이 없네요.../여튼 되게 좋은 시각의 언급을 하신 것 같아 짚고 가려고 합니다. 인류 보완 자체의 당위성에 대해서는 생각해 볼 문제인데, 그 말씀의 중요한 전제는 '사도를 모두 다 무찌른 상태'에서 인간의 자력으로 살아갈 수 있을 거란 보장도 필요하죠. 상황 설정을 보면 네르프든 (특히)제레든 마치 사도가 다 오고 나서 보완 계획을 발동하지 않으면 '어차피' 인류는 멸망한다는 뉘앙스를 풍기고 있습니다. 문제는, 그런 증거는 어디에도 없음에도 불구하구요, 앞서 인류 보완 계획의 발생 이전에는 인류의 멸망만을 막기 위한 두 조직, 제레와 게히른이었음을 강조한 건 그래서였습니다. 그러니까, 그리 보면 소위 말하는 종말론은 순전히 제레가 자신의 행동의 당위성을 위해 만든 뻥인 거죠. 사도들 무찌르고 나서, 그냥 가만히 있으면 평화로운 세계가 될 수도, 물론 있었습니다. 뭐, 여기에 대해서도 사해 문서와 함께 언급할 날이 올 것 같지만 확실히 해 두어야 할 부분인 것 같아 남깁니다. | 12.11.25 15:47 | | |
    극장판에서는 오른손을 통체로 흡수했는데 만화판에서는 손바닥의 아담만 뽑아 가더군요. 그래봤자 별로 다른게 없지만.
    12.11.25 17:45
    결국 겐도에겐 인류보완 보단 사실 이카리 유이의 존재가 더큼.. 겐도 그래도 아들에게는 정말 못난 애비지만 아내는 진심으로 사랑하는게 느껴짐.
    12.11.25 18:42
    미쳤어.
    12.11.26 12:39
    결국 겐도우도 제레도 일종의 오타쿠적 독재자의 특성을 가지고 있군요. 내면에서만 이루어질수 있는 어떤 완전성을 외부에 까지 강제로 확장하려 하는.....히틀러가 그러다 망했지.
    12.12.01 02:25
    좋은 글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 ㅊㅊ
    12.12.22 00:41
    겐도우: 킬, 인간의 몸에는 한계가 있어 킬로렌츠:... 겐도우:내가 짧은 인생동안 배운것은 인간이 계획을 짜도 예기치 못한 사태로 엇나간다는 거다 킬로렌츠:.... 겐도우:금전적, 육체적 한계로 말이지.... 인간을 초춸한 존재가 되지 못한다면 어쩔 수 없어... 킬로렌츠:무슨소리야! 무슨말을 하는거냐! 겐도우:난 인간을 그만두겠다! 킬!! 난 인간을 초춸할테다! 킬로렌츠:아담! 어째서 네가 그걸 들고 있지? 겐도우:WRYYYYYY!!!
    12.12.23 17:35
    후유츠기가 유이를사랑했다고 보기엔 힘들것 같음 제 3차 임팩트시의 그것은 자신이 가장 거부감 가지지 않아 AT필드를 상쇄시키기 가장 좋은 마음을 열거나 의지했거나 그런 마음의 총체점을 기준으로 형상화된 것인데 후유츠키가 유이를 사랑했다! 고 보긴 매우 힘듬
    12.12.31 12:30
    휴유츠키가 유이를 사랑한다고 대놓고 밝힌건 아니었지만, 의심할만한 장면은 종종 나왔습니다. 후유츠키가 과거를 회상하는 장면(몇화였는지는 기억이 안나네요;;)에서 유이와 등산을 갔을때 유이가 겐도와 사귄다고 하자 질투하는 장면이 있었죠. 그 뒤에 겐도가 후유츠키에게 청첩장을 건네면서 자기 이름이 이제 '이카리 겐도'라고 하자 식겁하고 놀라는 장면도 있었죠. 무엇보다 EOE에서 보완이 일어날때 휴우가가 (짝)사랑했던 미사토의 모습이 나타나고 레즈비언으로 의심받던 마야에겐 리츠코가 나타나고(ㅋㅋㅋ) 후유츠키에겐 유이가 나타났죠.... | 13.01.12 23:18 | | |
    그리고 아오바에겐 레이떼가... 평범하게 가장 애착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나타난 거라면 아오바한텐 기타라도 텨나왔어야...는 생물이 아니라 무리인가; 암튼 아오바를 보면 사랑하는 사람이 나온 건 맞는 거 같아요. 아오바 무성애자인 듯. | 13.01.23 19:10 | | |
    사실상 모든 사람이 사랑하는 사람이나 바라마지않는 사람이 다 있다고 가정할수는 없기에 아오바를 통해 그런사람들에겐 레이의 모습이 그대로 보였다고 설명해줬다 보면 되겠죠.. 저같은 경우는...고양이가 나왔으려나 ㅡ,.ㅡ;; | 13.05.01 11:18 | | |
    음... LCL화 할때 보면 알수있는데, 그때 가장 마음을 열수있는 사람이 나타났다고 봤거든요. AT필드가 마음의 벽이니까 마음의 벽을 허물수 있는 사람.. 즉 사랑하는 사람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 13.05.24 14:30 | | |
    아름다운 글!!! 엄디저트 님 감사합니다 ㅠㅠ
    13.01.10 20:30
    그러고 보니 마다오랑 겐도우랑 성우가 같았던가 ;;
    13.01.20 10:22
    저에게 에반게리온을 명작으로 만들어준 엄디저트님의 글 잘 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 
    14.04.21 10:11
    (4778581)

    175.207.***.***

    본문에서 겐도우의 인류보완 계획이 "유이의 영혼과 동등한 위치에서의 융합", "겐도우는 새로운 창세기의 아담과 이브를 그 자신과 유이에 대입하고 싶었던 것". 이런 말이 너무 추상적이어서 이해하기가 어렵네요. 임팩트의 메카니즘이 설명되지않은상황에서 영혼의 동등한 융합이라던지 그런 말이 지극히 개인적인 해석인가요? 아니라면 좀 더 쉽게 설명 부탁드립니다~
    19.11.26 07:43
    MIAMI
    요약: 겐도는 아내가 초호기와 동화되어 사라졌기때문에, 자기는 아담과 동화돼서 거대화된 자신과 거대화된 유이(초호기)만 지구에 남아 단둘이서 영원히 거대화된 떡을 치고싶었다. | 20.11.28 15:45 | | |
    (4778581)

    222.99.***.***

    피곤한한니발
    아담과 이브는 한 행성에 둘이 존재할 수 없기때문에 둘이 영원불멸떡ㅊㄱ는 불가하고 둘 중 혼자만 남아서 딸ㅊㄱ만 해야하는거 아님? | 20.11.28 16:22 | | |
    MIAMI
    실제 인류보완이 어떻게 일어나는지는 중요하지않고 겐도가 이해한 건 그렇다는 얘기임. 그리고 이 글 타래에 정리되어 나오겠지만, 인류보완계획이 오로지 릴리스의 후손들이 사죄와 자멸을 하고 아담에게 지구를 돌려준다 or 아담과 그 후손들을 모조리 없애버리고 그걸 위해 모든 인류와 지구 생명체가 초호기를 그릇으로 합체한다 라는 2가지 선택지만 있는 건 아님. 아담과 릴리스의 융합이라는 제3의 선택지가 있는데, 겐도가 바란 건 그거에 가까움. 하지만 극장판 EOE에서 신지가 선택한건 네번째 선택지, 다 싫어. 니들 다 꺼져. 가 되어버려서 지구가 대충 와장창된 상태에서 아무런 보완도 없이 아스카랑 둘만 남고 끝나버림. | 20.11.28 16:40 | | |
    (4778581)

    14.33.***.***

    피곤한한니발
    오오~!!! | 20.11.28 18:16 | | |


    1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0 전체공지 디아블로 II: 레저렉션, 개발자에게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8[RULIWEB] 2021.06.10
    30620978 공지 스포일러 공지사항입니다 (20.09.14) 百喰 綺羅莉 14 24806 2020.09.14
    30587534 공지 [애갤 유저 칼럼] 안내 및 리스트 업데이트 (19.07.27) (17) 양웬리 12 283027 2017.06.26
    28316776 공지 [필독]애니 갤러리 게시판 공지사항(20.09.14) (14) 桃喰 綺羅莉 23 847753 2015.12.27
    이야기 [스포일러] 86[에이티 식스] 10화 초반부와 중반부는 나름 잔잔했느데... 모호로비 40 06:31
    이야기 (썬볼판 스포 있음.)하ㅆ........... (2) 카이-키스크[진 1 412 2021.06.12
    이야기 진짜 광기와 가짜 광기의 차이라는 글을 봤는데요 메탈 클러스터 1 285 2021.06.12
    28316776 공지 桃喰 綺羅莉 23 847765 2015.12.27
    30570109 공지 망상가 모기 14 720376 2016.08.18
    15801834 리뷰 엄디저트 273 383593 2012.11.24
    16638440 리뷰 엄디저트 700 378025 2013.03.03
    15801924 리뷰 엄디저트 305 334643 2012.11.24
    30587534 공지 양웬리 12 283039 2017.06.26
    15806685 리뷰 엄디저트 239 258252 2012.11.25
    21984495 애니 COMIC MUJIN 36 256043 2014.07.14
    15803967 리뷰 엄디저트 217 222590 2012.11.24
    16618450 리뷰 엄디저트 553 214423 2013.03.01
    15858252 리뷰 엄디저트 202 211867 2012.12.02
    16970144 애니 spaceofsoul 49 198635 2013.04.07
    15865855 리뷰 엄디저트 221 191472 2012.12.03
    20032899 애니 토게키스☆ 785 187158 2014.01.29
    17347069 애니 BubblePunk 55 183723 2013.05.14
    15809088 리뷰 엄디저트 176 181234 2012.11.25
    16185319 리뷰 엄디저트 246 180026 2013.01.11
    2570339 애니 !ZENGER! 79 179603 2005.08.20
    22874476 애니 속였구나 샤아 270 179093 2014.09.28
    15811985 리뷰 엄디저트 167 178551 2012.11.25
    16064910 리뷰 엄디저트 326 178183 2012.12.27
    15851417 리뷰 엄디저트 217 175145 2012.12.01
    15889226 리뷰 엄디저트 286 166599 2012.12.06
    13373624 애니 루니카나 30 159522 2011.12.05
    22286922 애니 하앵 72 157589 2014.08.09
    15922406 리뷰 엄디저트 285 157029 2012.12.10
    15963384 리뷰 엄디저트 228 155161 2012.12.15
    7812802 애니 폭풍게이트럴 77 148645 2008.10.12

    글쓰기 294993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