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인생] 프렌차이즈가 망했는데 어떻게 해야할까요,.. [27]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27
    1


    (9775)
    124.80.***.***

    BEST
    요식업 했던 사람입니다만, 주방 프로세스 모르시고, 원자재와 세금, 운영관련 지원하는 프차본사까지 망한 경우라면 그냥 손해라도 정리하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 부인분께서 임신 중이시라면 기회비용이니 권리금이니 그런 계산의 범주를 벗어난 '지금'의 인생사 아주 중요한 1순위 입니다. 어머니께도 상황이 어쩔 수 없으니 접겠다, 설득이 아니라 단단히 말하셔야 할 듯 합니다.
    22.12.02 02:45

    (717002)
    119.207.***.***

    BEST
    선물받은 가게를 용돈벌이로 생각 하는거 부터가 어떤 방법으로도 망하겠네요... 끌고 가시면 더 망할꺼 같네요.
    22.12.02 15:57

    (5108891)
    203.243.***.***

    BEST
    아아... 손해를 안보고싶다고 안볼수 있으면 참 좋겠지만... 본전 생각하다 그나마 있던 기회를 날릴수도 있습니다 아내분 상황과 지금의 용돈벌이 개념에서 본업으로 전환하시는것도 염두에는 두시고 계산기 두드려 보셔야죠..
    22.12.02 00:04

    (472516)
    106.247.***.***

    BEST
    바로 정리하세요. 지금 와이프분 몸 챙기는게 돈으로 못 사는 이득입니다. 근데 그 와중에 시어머니가 선물해주신거라고 저렇게 중요하게 생각해주는 와이프분이니 정말 현명하고 좋은 분이랑 만나셨네요!
    22.12.02 09:14

    (506310)
    175.112.***.***

    BEST
    일반 가게가 아닌 프랜차이즈에서 음식을 사먹는 이유가 뭘까요? 스타벅스도 그렇고 맥도날드도 그렇고 프랜차이즈는 어느 곳에서 먹어도 같은 음식 맛을 나오게 하려고 노력합니다. 지금 원래 하던 주방장도 나가고 새로오는 주방장 구하거나 아내분이 하실텐데 계속 시키던 고객들에게 그 전과 같은 음식맛을 낼 자신이 있으시면 계속 하셔도 될 듯 합니다. 그렇지 않다면 원래 있던 손님도 맛이 변했네? 라고 느낄 것이고 만약 전보다 못 해졌다면 있던 손님도 줄어들껍니다. 잘 숙고하시고 좋은 결정하시길
    22.12.02 09:24

    (5108891)
    203.243.***.***

    BEST
    아아... 손해를 안보고싶다고 안볼수 있으면 참 좋겠지만... 본전 생각하다 그나마 있던 기회를 날릴수도 있습니다 아내분 상황과 지금의 용돈벌이 개념에서 본업으로 전환하시는것도 염두에는 두시고 계산기 두드려 보셔야죠..
    22.12.02 00:04

    (4971825)
    59.7.***.***

    장작의 고통
    정확히는 일을 계속 한다기보다는 부동산 사장님 말 따라 지금 시장이 너무 안좋으니 경제 상황 좀 나아지고 대목이라 매출 잘나오는 구정이나 추석때까지 버텨서 그때 가격좀 올랐을때 팔려고하는데 아무래도 그 때 까지 아내가 버티는것도 무리 같고 돈을 떠나서 제 생각은 아내 건강이나 아이 생각하면 걍 빠르게 접는게 낫을거같아서요 | 22.12.02 00:12 | |

    (5108891)
    203.243.***.***

    루리웹-7131522764
    말씀하신 부분은 1. (빠르면)구정에 매출이 오른다 2. 그때 확실히 지금보다 높은가격에 팔 수 있다 3. 그때까지 아내분이 건강유지하며 버틸수 있다 +그 외 기타 경기나 내,외적 상황이 악화되지 않는다 라는 조건들이 붙어야 하고 그 기간동안 가게오픈하는데 들어간 초기비용, 임신초기인 몸으로 약 2달+@의 시간이라는 기회비용이 발생합니다. 희망적 관측은 최대한 배제하시고 냉정히 상황을 고려하셔야합니다. 다행히 작성자분의 생각은 접는쪽으로 생각중이시니 어머님과 아내분을 잘 설득하시면 될겁니다. | 22.12.02 00:20 | |

    (4971825)
    59.7.***.***

    장작의 고통
    좋은 조언 감사드립니다 | 22.12.02 00:25 | |

    (5108891)
    203.243.***.***

    장작의 고통
    또 판매하려는쪽이 높은가격에 팔고싶은만큼, 구매자또한 최대한 낮은가격에 사고싶어합니다. 제가 어떠한 가게를 인수시도를 해본적은 없지만... 매출 뻥튀기시즌에 굳이 높은금액을 지불하기보단 적절할때 적절한 가격에 사려 발품을 팔텐데... 잘되는 개인식당, 본사건재한 프렌차이즈 냅두고 작성자분의 가게를 인수할 메리트가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 22.12.02 00:25 | |

    (4971825)
    59.7.***.***

    장작의 고통
    일단 부동산 사장님하고 얘기를해보면 입지자체는 좋기도하고 개발이 계속 이뤄지는 지역이라 전망도 좋아서 버티면 된다고는하는데 솔직히 이미 다 망해버린 프렌차이즈 인데가 장작의 고통님 말씀처럼 그때가서 팔릴수있다는 보장도 없고 위에 말한 가족 건강 희생해서 떼돈 벌수있는것도 아닌데 그러는게 의미가있나 라는게 제 생각입니다 | 22.12.02 00:29 | |

    (4990054)
    175.207.***.***

    가게를 선물(?) 받은 것도 신기한데.... 요식업 쉬운거 아닌데 그걸....;;; 사장이 주방일부터 모든걸 할 줄 모르면 절대 돌아갈수 없는게 식당인데...허허... 요식업하는 사람 입장에선 둘째 생각하셔서 손해보셔도 아내분이 손때게 하시는게 좋아보입니다 스트레스 진짜 장난 아닙니다... 어머니께 말씀드리고 손해보고 파는 한이 있으셔도 처리를 하시든... 못팔겠다 싶으면 어머니라도 일 나와서 도와주시든가 해야합니다 식당일 장난아닙니다... 요즘 사람구하기 정말 힘들고 저도 빵꾸나면 어머니 부르고 옆가게는 사장님이랑 어머니랑 같이 하시구요 옆옆가게는 부부가 하시고 그 옆가게는 사장님이 갈려나가고 계십니다
    22.12.02 00:04

    (4971825)
    59.7.***.***

    요루노아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어머니 주변에 편의점이나 요식업 차리는걸 꼬드기는 영업사원같은게 붙어서 하신거같은데 일이 이렇게 꼬이네요... 아무래도 그렇게 말씀하시니 다시한번 설득 해봐야 될 거 같습니다 | 22.12.02 00:09 | |

    (121934)
    150.246.***.***

    아이도 가지셨는데 무리하다 큰일납니다 어머님이랑 삼자면담 하셔서 접으시거나 양도하시는게 좋지 않나 싶습니다 돈이고 뭐고 아이가 제일 중요한데...
    22.12.02 00:53

    (4971825)
    59.7.***.***

    양파양파
    거기다가 아내가 유산한 경험이 있어서 정말로 소중한 아이 인지라 저도 같은 마음입니다 윗분들이나 님 말씀대로 최대한 아내 설득해서 포기하는걸로 해야겠네요 | 22.12.02 00:55 | |

    (9775)
    124.80.***.***

    BEST
    요식업 했던 사람입니다만, 주방 프로세스 모르시고, 원자재와 세금, 운영관련 지원하는 프차본사까지 망한 경우라면 그냥 손해라도 정리하는 게 맞는 것 같습니다. 부인분께서 임신 중이시라면 기회비용이니 권리금이니 그런 계산의 범주를 벗어난 '지금'의 인생사 아주 중요한 1순위 입니다. 어머니께도 상황이 어쩔 수 없으니 접겠다, 설득이 아니라 단단히 말하셔야 할 듯 합니다.
    22.12.02 02:45

    (4971825)
    59.7.***.***

    레옹
    조언 감사드립니다 어머니는 아직 사정을 잘 모르시는데 아마 사정 알면은 어머님이 나서서 접으라고 하실거기 때문에 아내만 어떻게 잘 설득해야겠네요 | 22.12.02 09:35 | |

    (472516)
    106.247.***.***

    BEST
    바로 정리하세요. 지금 와이프분 몸 챙기는게 돈으로 못 사는 이득입니다. 근데 그 와중에 시어머니가 선물해주신거라고 저렇게 중요하게 생각해주는 와이프분이니 정말 현명하고 좋은 분이랑 만나셨네요!
    22.12.02 09:14

    (4971825)
    59.7.***.***

    Matthew Bormer
    감사합니다 ㅎㅎ | 22.12.02 09:36 | |

    (506310)
    175.112.***.***

    BEST
    일반 가게가 아닌 프랜차이즈에서 음식을 사먹는 이유가 뭘까요? 스타벅스도 그렇고 맥도날드도 그렇고 프랜차이즈는 어느 곳에서 먹어도 같은 음식 맛을 나오게 하려고 노력합니다. 지금 원래 하던 주방장도 나가고 새로오는 주방장 구하거나 아내분이 하실텐데 계속 시키던 고객들에게 그 전과 같은 음식맛을 낼 자신이 있으시면 계속 하셔도 될 듯 합니다. 그렇지 않다면 원래 있던 손님도 맛이 변했네? 라고 느낄 것이고 만약 전보다 못 해졌다면 있던 손님도 줄어들껍니다. 잘 숙고하시고 좋은 결정하시길
    22.12.02 09:24

    (4971825)
    59.7.***.***

    Quaidel'ile
    좋은 조언 감사드립니다 | 22.12.02 09:36 | |

    (4941)
    1.222.***.***

    다른걸 다 떠나서 지금 둘째 임신하신거면 빨리 접고 몸관리하는데 맞다고봅니다. 가게 신경쓰느라 멀쩡하던사람도 골병날거같아요...
    22.12.02 13:53

    (4971825)
    59.7.***.***

    마약사범님™
    아 실수로 늦게봤네요 죄송합니다 확실히 본격적으로 가게 운영하는거보니까 신경써야할게 한두개 아니더군요.. 다행히 지금은 나름 성공적으로 팔았습니다 | 22.12.20 11:25 | |

    (717002)
    119.207.***.***

    BEST
    선물받은 가게를 용돈벌이로 생각 하는거 부터가 어떤 방법으로도 망하겠네요... 끌고 가시면 더 망할꺼 같네요.
    22.12.02 15:57

    (5655497)
    220.94.***.***

    늑대달리자
    혹시 재테크같은거 해보신적없으시죠? | 22.12.03 13:23 | |

    (717002)
    119.207.***.***

    루리웹-2976145873
    하고있는데 왜 물어보시죠? 아무것도 모르고 이런 말 한다고 생각하신다면 재테크도 그쪽 일을 알고 하는겁니다. 최악의 상황까지 생각하고해요. 작은 가게라도 목숨걸고 장사하는 사장님들도 있어요. | 22.12.03 15:29 | |

    (4971825)
    59.7.***.***

    늑대달리자
    부모님이나 그쪽 프렌차이즈 들어보니까 관리나 그쪽 관리자말들어보니 기본적인거는 다 자기들쪽에서 관리한다고하니 제 입장에서는 별 신경 안썻는데 아무래도 그래서 그런지 이런 상황에는 발빠르게 대응하지 못했네요 | 22.12.20 11:27 | |

    (549595)
    123.213.***.***

    선물로 가게를 내주다니 통큰..
    22.12.02 21:25

    (4971825)
    59.7.***.***

    환경보호의중요성
    부모님이 저에게 약간 부채의식이 있다보니... | 22.12.20 11:26 | |

    삭제된 댓글입니다.

    (4971825)
    59.7.***.***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1928309589
    감사합니다 ㅎㅎ | 22.12.20 11:26 | |

    (397811)
    220.74.***.***

    피해가 시간이 지날수록 눈덩이처럼 불어날거에요 얼른 정리하세요
    22.12.05 09:42

    (4971825)
    59.7.***.***

    parkbob
    조언 감사합니다 다행히 지금은 나름 성공적인 가격에 판매 했습니다 | 22.12.20 11:26 | |


    1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31 전체공지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8[RULIWEB] 2023.01.30
    118 전체공지 업데이트 내역 / 버튜버 방송 일정 8[RULIWEB] 2023.01.30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46) 루리 83 426863 2009.05.05
    30576060 인생 kssr1202 171 10:07
    30576059 컴플렉스 루리웹-4916747407 709 05:06
    30576058 학업 충청살아요 371 05:04
    30576057 컴플렉스 영영가는개불 776 02:22
    30576056 친구 루리웹-9125851192 770 02:04
    30576053 인생 OasisYounha 1 670 2023.02.08
    30576052 인생 루리웹-9996028952 1 1126 2023.02.08
    30576051 인생 청주해장국#3825 436 2023.02.08
    30576050 인생 우리집미운오리새끼 898 2023.02.08
    30576049 인생 루리웹-8292114312 744 2023.02.08
    30576048 인생 iliillilliiIl 2 2722 2023.02.08
    30576047 신체 맛기니 375 2023.02.08
    30576045 게임 Pale Blue 1050 2023.02.08
    30576043 인생 houshou marine 1 998 2023.02.08
    30576042 신체 차도남~ 22 8128 2023.02.08
    30576040 인생 루리웹-5579439364 1 3634 2023.02.08
    30576038 인생 돼지 저금통 3348 2023.02.07
    30576037 인생 다크니스 1126 2023.02.07
    30576036 취미 Disney* 1311 2023.02.07
    30576034 이성 루리웹-7755694950 20 11743 2023.02.07
    30576032 취미 루리웹-4916747407 2 1548 2023.02.07
    30576029 친구 루리웹-0829074120 1 963 2023.02.07
    30576028 취미 한식선배 751 2023.02.07
    30576027 취미 WANTED 1 1326 2023.02.06
    30576026 인생 사랑못된버릇 1634 2023.02.06
    30576023 인생 요팅 2019 2023.02.06
    30576022 인생 루리웹-4972523400 466 2023.02.06
    30576020 취미 다나다 1 2335 2023.02.06
    글쓰기 43777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