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인생] 여자친구 우울증 후기 [9]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9
    1


    (1718698)

    147.47.***.***

    BEST
    아이고... 글을 잘 쓰셔서 제가 다 눈이 시큰하네요.. 누군가에게 평생 좋은 사람으로 기억된다는것 하나만으로도 괜찮은 인생이 아닐까 싶습니다 다음 인연은 작성자분의 진정한 값어치를 알아주는, 작성자분을 행복하게 해줄 분이길 바랄게요
    21.10.14 18:55
    (203047)

    211.218.***.***

    BEST
    위로를 하고 싶지만 과거에 잡혀있는게 당신을 죽이고 있으니까 간단하게만 말할께요. 전화번호랑 카톡은 차단 목록 올린 후에 다 지우세요. 보이고 생각할 수록 그 늪은 못 벗어나요. 당신 스스로를 탓하지 마세요. 고생 많았고요. 그사람은 잘지내니까 이제 당신이 잘 지낼 차례입니다. 충분히 애도했다 싶으면 약도 처방에 따라 드시면서 필요하면 심리 상담도 받으세요. 스스로가 괜찮아질 방법…찾고 하세요. 후가 잘 읽었습니다.
    21.10.14 19:04
    (4901258)

    220.94.***.***

    BEST
    눈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도 멀어진다고 했습니다. 그러니 눈에서 멀어져야 마음에서도 멀어지게 될 것이 아닙니까? 가족, 친구, 연인. 소중한 사람이라고 해서 그 마음의 짐을 함께 지려다가 되려 멀쩡했던 자신마저도 마음의 병을 얻게 되는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님께서는 부디 그러시지 않기를 바랍니다. 님께서는 상냥하고 따뜻한 사람입니다. 그렇기에 마음이 쓰이고 아프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익숙했던 목소리나, 존재감들이 갑자기 없어져버려서 공허한 기분이들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아프고, 괴롭고, 돌아가고 싶으실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님께서 아시는 것처럼, 돌아갈 수는 없습니다. 그리고 돌아갈 필요도 없습니다. 지금도 괜찮다고 말씀하고 싶으시다면, 정말로 괜찮아지시길 바랍니다. 빈 자리는, 빈 자리일 뿐입니다. 꼭 멀어져버린 어떤 사람이 아니더라도 그 자리를 채울 수 있는 것은 아주 많지요. 부디, 보낼 것은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보내기로 했으면 확실하게 보내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하루 빨리 님의 마음 속에서 겨울이 끝나기를 바라겠습니다. 익숙함은 서서히 찾아올거고, 때가 되면 또 꽃이 필 겁니다.
    21.10.15 09:58
    (2648263)

    112.147.***.***

    BEST
    시간이 약입니다. 다음 연애는 어미새같은 사랑보다는...서로 보다듬어주는 그런 사랑을 하시길 응원합니다. 어미새같은 사랑은 나중에 자녀생기면 그때가서 사랑을 많이주세요.
    21.10.15 11:53
    BEST
    40 중반의 아재 입니다. 먼저, 잘 이겨내신 것 같아 다행입니다. 어느덧 30.. 40..먹고 나면 웃으면서 내 젊은 시절에 이렇게 헌신하고 사랑했던 적이 있구나 회상하실 날이 올겁니다. 그리고 못 할것 같지만 또 다른 인연이 오며, 이번에 좋은 인연, 아프지 않은 인연이 될겁니다. 힘 내세요.
    21.10.14 18:19
    BEST
    40 중반의 아재 입니다. 먼저, 잘 이겨내신 것 같아 다행입니다. 어느덧 30.. 40..먹고 나면 웃으면서 내 젊은 시절에 이렇게 헌신하고 사랑했던 적이 있구나 회상하실 날이 올겁니다. 그리고 못 할것 같지만 또 다른 인연이 오며, 이번에 좋은 인연, 아프지 않은 인연이 될겁니다. 힘 내세요.
    21.10.14 18:19
    (1718698)

    147.47.***.***

    BEST
    아이고... 글을 잘 쓰셔서 제가 다 눈이 시큰하네요.. 누군가에게 평생 좋은 사람으로 기억된다는것 하나만으로도 괜찮은 인생이 아닐까 싶습니다 다음 인연은 작성자분의 진정한 값어치를 알아주는, 작성자분을 행복하게 해줄 분이길 바랄게요
    21.10.14 18:55
    (203047)

    211.218.***.***

    BEST
    위로를 하고 싶지만 과거에 잡혀있는게 당신을 죽이고 있으니까 간단하게만 말할께요. 전화번호랑 카톡은 차단 목록 올린 후에 다 지우세요. 보이고 생각할 수록 그 늪은 못 벗어나요. 당신 스스로를 탓하지 마세요. 고생 많았고요. 그사람은 잘지내니까 이제 당신이 잘 지낼 차례입니다. 충분히 애도했다 싶으면 약도 처방에 따라 드시면서 필요하면 심리 상담도 받으세요. 스스로가 괜찮아질 방법…찾고 하세요. 후가 잘 읽었습니다.
    21.10.14 19:04
    (1348262)

    209.202.***.***

    여자친구 우울증이 아니라 오히려 작성자가 우울증 같은데?
    21.10.15 01:15
    BEST
    눈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도 멀어진다고 했습니다. 그러니 눈에서 멀어져야 마음에서도 멀어지게 될 것이 아닙니까? 가족, 친구, 연인. 소중한 사람이라고 해서 그 마음의 짐을 함께 지려다가 되려 멀쩡했던 자신마저도 마음의 병을 얻게 되는 경우를 많이 보았습니다. 님께서는 부디 그러시지 않기를 바랍니다. 님께서는 상냥하고 따뜻한 사람입니다. 그렇기에 마음이 쓰이고 아프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익숙했던 목소리나, 존재감들이 갑자기 없어져버려서 공허한 기분이들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아프고, 괴롭고, 돌아가고 싶으실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님께서 아시는 것처럼, 돌아갈 수는 없습니다. 그리고 돌아갈 필요도 없습니다. 지금도 괜찮다고 말씀하고 싶으시다면, 정말로 괜찮아지시길 바랍니다. 빈 자리는, 빈 자리일 뿐입니다. 꼭 멀어져버린 어떤 사람이 아니더라도 그 자리를 채울 수 있는 것은 아주 많지요. 부디, 보낼 것은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보내기로 했으면 확실하게 보내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하루 빨리 님의 마음 속에서 겨울이 끝나기를 바라겠습니다. 익숙함은 서서히 찾아올거고, 때가 되면 또 꽃이 필 겁니다.
    21.10.15 09:58
    BEST
    시간이 약입니다. 다음 연애는 어미새같은 사랑보다는...서로 보다듬어주는 그런 사랑을 하시길 응원합니다. 어미새같은 사랑은 나중에 자녀생기면 그때가서 사랑을 많이주세요.
    21.10.15 11:53
    정신병은 주위에서 어떻게 해주는게 아닙니다. 본인 스스로 성찰하거나 안되면...병원가야지요.
    21.10.15 12:39
    사람들은 살아가는데 시간동안 어느 시점에서 꼭 필요로 했던 사람들이 있습니다. 글쓴분이 그분에게 그런 사람이었다고 생각하세요.
    21.10.16 13:59
    전화가 왔네요 작성자 분도 아직 미련이 있고 서로 마음이 있는것 같습니다 후회없는 선택 하시길 바랍니다
    21.10.17 07:52


    1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44) 루리 81 406417 2009.05.05
    30570475 이성 루리웹-5931824580 69 20:24
    30570474 인생 lilllliillliil 299 18:51
    30570473 취미 외노자mk2 192 18:05
    30570472 인생 내가안했는데? 172 17:22
    30570469 인생 kimey0323 561 03:44
    30570467 취미 사과새 165 00:22
    30570466 취미 커엽어엽 날라쟝 3 916 2021.10.16
    30570464 인생 리소스 4 439 2021.10.16
    30570462 인생 엘스웨어카짓 327 2021.10.16
    30570457 인생 bomb123 1087 2021.10.16
    30570456 취미 콘스탄티노스 11세 334 2021.10.16
    30570455 학업 루리웹-563770942 258 2021.10.15
    30570454 인생 WhatAmI 470 2021.10.15
    30570453 인생 루리웹-4816174244 512 2021.10.15
    30570452 취미 Yuigahama 689 2021.10.15
    30570451 인생 asdqweaaa 1 599 2021.10.15
    30570448 인생 15 3290 2021.10.14
    30570442 인생 간새 4 1891 2021.10.14
    30570439 인생 ink7 13 1877 2021.10.14
    30570438 친구 시무룩웃이 957 2021.10.14
    30570437 이성 -키다리아저씨 1815 2021.10.14
    30570436 인생 루리웹-7656625729 1 1020 2021.10.14
    30570433 인생 루리웹-6274628925 623 2021.10.13
    30570432 이성 루리웹-9939239305 1 1101 2021.10.13
    30570431 컴플렉스 바보곰팅 805 2021.10.13
    30570430 신체 그림용 계정 573 2021.10.13
    30570429 인생 퍼플넵튠 637 2021.10.13
    30570428 인생 벚꽃소 993 2021.10.13

    글쓰기 4152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