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인생] 퇴사를 했습니다... [16]




 
  • 스크랩
  • |
  • URL 복사
  • |
  • |
  • |
  • |
  • 네이버로공유
  • |
  • |


  • 댓글 | 16
    1


    BEST
    직장은 인생을 사는 수단이지 목적이 되어서는 안됩니다 직장이 힘들고 고달퍼서 인생이 힘들어 진다면 그 수단은 잘못된거니까 버리는게 맞는거죠 수고하셨습니다
    20.11.29 22:53
    BEST
    감사합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20.11.29 22:53
    BEST
    감사합니다. 정말 열심히 노력하며 살게요. 감사합니다.
    20.11.29 22:54
    (952746)

    222.234.***.***

    BEST
    저도 9년 6개월 직장다니다가 이번 10월에 나온 저도 많이 공감됩니다. 같이 힘내요!
    20.11.29 23:41
    (707406)

    183.101.***.***

    BEST
    다른건 모르겠고 '이렇게 고생하면서 일하는 건 아닌거 같다고 가족들이 말해주니 너무 고마웠습니다.' 부분이 너무 부럽네요..
    20.11.29 23:38
    BEST
    직장은 인생을 사는 수단이지 목적이 되어서는 안됩니다 직장이 힘들고 고달퍼서 인생이 힘들어 진다면 그 수단은 잘못된거니까 버리는게 맞는거죠 수고하셨습니다
    20.11.29 22:53
    BEST
    색色고드름
    감사합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 20.11.29 22:53 | | |
    고생하셨습니다 버티다가 내가 할수있는 일이 아니다 싶으면 빨리 그만두고 다른일 찾아보는게 맞는거 같드라구요 코로나로 취업시장이 줄어들었다고는 하지만 일이 없는것도 아닙니다. 꼭 좋은 직장 찾으실수 있을거에요 파이팅입니다 !
    20.11.29 22:53
    BEST
    루리웹-9381785759
    감사합니다. 정말 열심히 노력하며 살게요. 감사합니다. | 20.11.29 22:54 | | |
    (218477)

    121.182.***.***

    직장도 결혼과 비슷하게 궁합이란 게 있습니다. 꼭 내가 잘못한 게 아니라도 안 맞으면 어쩔 수 없는 겁니다. 저도 첫 직장을 학원 강사로 시작했는데, 한달 만에 권고 받고 그만 두게 되었습니다. 그게 벌써 10년도 전의 일이네요. 지금도 가르치는 길에 있고 어느 정도 대우도 받고 있습니다. 같은 분야도 이런 데 다른 분야는 오죽하겠습니까? 힘 내시고 잠시 쉬셨다가 다시 도전하시길 바랍니다.
    20.11.29 23:24
    꼬박,
    감사합니다. 열심히 노력해서 제가 꿈꾸는 사람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 20.11.29 23:25 | | |
    (707406)

    183.101.***.***

    BEST
    다른건 모르겠고 '이렇게 고생하면서 일하는 건 아닌거 같다고 가족들이 말해주니 너무 고마웠습니다.' 부분이 너무 부럽네요..
    20.11.29 23:38
    (952746)

    222.234.***.***

    BEST
    저도 9년 6개월 직장다니다가 이번 10월에 나온 저도 많이 공감됩니다. 같이 힘내요!
    20.11.29 23:41
    잘 나왔네... 뭣하러 마음고생하면서 인생을 삽니까.. 행복하게 살생각으로 하루 하루를 사세요. 일이야 결국엔 또 얻게 되는데...
    20.11.29 23:44
    (503695)

    121.177.***.***

    정직원도 아니고 계약직이라면 빨리 손털고 나와야죠
    20.11.30 00:53
    (123536)

    112.152.***.***

    저도 예체능인지라 일반회사에서 적응못하고 길어도 1년마다 그만두고 옮기고 그랬습니다 자기 적성에 맞는 회사를 찾기 전까진 그랬어요 잘 하셨습니다 돈이 적어도 회사는 다닐수 있지만 스트레스받으면서 다닐순 없어요!
    20.11.30 03:02
    (5438177)

    119.64.***.***

    저도 전직장과 가정사때문에 전화소리, 카톡소리, 진동 등... 누구한테서 왔는가를 떠나서 오는 것만 해도 불안하게 살고있습니다(그래도 지금은 예전보다 많이 좋아졌습니다). 어려운 시기이긴하나 작성자님께서 힘듦을 참을 정도에 가치있는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일보다 사람이 훨씬 중요하고 작성자님의 선택에 박수를 보내고싶습니다. 아직 먼 이야기같긴하나 코로나 백신이야기도 나오고 몇해가 지나면 다시 좋아질거라고 생각합니다. 새로운 도전을 하고계시는거같은데 잘되시길를 기원합니다
    20.11.30 12:48
    (5222095)

    119.196.***.***

    정말 공감됩니다. 저도 영업직인데 잘다니던 전직장 퇴사한 이유랑 비슷하네요. 한 6개월 정도가 최소 이직기간이니까 천천히 모아둔돈으로 놀면서 힐링하다가 새직장 구하길 바랍니다.
    20.11.30 13:51
    (5194696)

    125.135.***.***

    하고싶은것 즐기면서 살기에도 부족한 인생인데,, 힘들고 고통받으면서까지 회사를 다니는건,,아니라고 봅니다. 잘 하셨습니다. 더 좋은 회사에 취직하실꺼에요 이번일을 기회로 삼아서 화이팅 합시다!!
    20.11.30 17:11
    고생하셨네요. 인생 짧은거 아니니까, 멀리보고 앞으로 앞으로 나아가면 됩니다. 좀 그지같은 회사에 잘못걸리셨어요. 본인이 부족해서 가 아니니 기죽을 필요 없습니다. 화시팅~!
    20.12.01 07:57
    다 먹고살자고 하는일인데 잘나오셨습니다
    20.12.04 23:39


    1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41) 루리 80 347586 2009.05.05
    30566258 인생 WhatAmI 1 19:38
    30566257 인생 루리웹-8560202215 197 18:51
    30566256 취미 링크준위 156 18:10
    30566255 이성 기쁨의탑 379 16:20
    30566254 인생 으하하합 7 657 15:33
    30566251 친구 루리웹-3231388818 966 10:21
    30566250 인생 루리웹-5648790434 858 03:15
    30566249 인생 가면라이더 지오 693 02:14
    30566248 인생 루리웹-6954689206 454 01:40
    30566247 인생 루리웹-8560202215 489 00:49
    30566246 인생 톰앤미 1 1316 2021.01.16
    30566245 취미 사랑해요_유비! 472 2021.01.16
    30566244 인생 다커버린악어 845 2021.01.16
    30566242 인생 숲속 너구리 1 586 2021.01.16
    30566240 취미 scrub 263 2021.01.16
    30566239 이성 루리웹-9474824054 1056 2021.01.16
    30566238 인생 라이온 618 2021.01.16
    30566237 취미 JW20 359 2021.01.16
    30566236 인생 100020001 265 2021.01.16
    30566235 이성 보리차♂ 1322 2021.01.16
    30566234 취미 분노의볼트라이너 411 2021.01.16
    30566233 신체 벽돌꺠기 331 2021.01.16
    30566232 이성 보리차♂ 1455 2021.01.16
    30566231 취미 黑牛 856 2021.01.16
    30566230 인생 루리웹-8560202215 844 2021.01.16
    30566228 인생 물두꺼비 968 2021.01.16
    30566223 인생 어카냐 589 2021.01.15
    30566222 학업 루리웹-0261621457 300 2021.01.15

    글쓰기 39894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