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인생] 이직 면접후 멘탈 관리글 후기 입니다 (면접 후기밑 인증) [21]





[광고]

 

 

얼마 전 이직 면접을 본 뒤로 연락이 안 와서 고민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https://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7/read/30555961?search_type=member_srl&search_key=3152570

 

아무도 궁금해 하지 않을 것 같지만,,, Emotion Icon 후기 남깁니다. Emotion Icon


결론부터 얘기하자면,,,, 이직 성공했습니다.

제 담당 리쿠르터가 휴가를 갔더군요... (말이라도 한마디 해주고 가지...) Emotion Icon

지난 몇 주간 정말 힘들었습니다. 천당과 지옥을 하루에도 몇 번씩 오간 것 같은 기분이네요.

 

아무튼, 원래대로 라면 제 경력으론, 또한 MBA 없이는 지원조차 하기 힘든 자리인데,

인연이 잘 닿아서 어떻게 과분한 자리에 가게 되었습니다.

 

이제 연봉은 이전 보다 약 3천정도 더 오르면서 제가 어린 시절부터 목표로 해왔던 연봉에 도달하게 되었네요.

분에 넘치는 자리를 받았으니 열심히 공부하고 노력해서 자리에 맞는 실력을 갖추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나이 35 이면 300 은 벌어야 나이 값 한다고 하고 연봉은 한 직장에서 오래 일하면서 올리는 거라고 하시는 분,

이 글 보고 계셨으면 하네요. 당신은 완전히 틀렸습니다. (네,, 저 쪼잔 합니다. )Emotion Icon

 

응원해 주신 분들께 감사 드리며, 혹시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까 싶어 밑에 자세한 후기를 남깁니다.

 

20190910_215211-1.jpg

 

  

몇몇 분들은 아시는 것 같고, 대부분 전혀 관심 없겠지만, 저는 미국에 살고 있는 36살 애 아빠 입니다. 

(먼저 글에 저보고 어리다고 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

 

지금 나름 잘 알려진 금융회사 펀드 부서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상사나 같이 일하는 사람들도 마음에 들고, 

또 하는 일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사실 지금까지 전에 해왔던 일들이 너무나 지랄 맞았었기에...)

연봉도 사치할 만큼은 아니지만 아껴 쓰면 충분히 생활이 가능할 만큼 받기에 만족하며 다녀왔는데,,,

 

얼마 전부터 갑자기 경기 침체와 함께 정리 해고 이야기가 돌기 시작합니다....

가만히 앉아있다 우리 세 식구 손빨수도 없고 이걸 어쩌나,, 하고 있었는데,

 

전부터 눈 여겨 보고 있던 회사에서 Linkedin 을 통해 리쿠르터가 연락을 해왔습니다.

대부분 이런 경우는 신입사원을 찾는 경우가 많아서 정중히 거절하는데,,

지금 상황도 상황이니만큼 그냥 얘기나 들어보자, 는 셈으로 연결을 하게 됩니다.

 

그런데,,, 들어보니 전부터 해보고 싶었던 일,,, 더군다나 지금 제 레벨에서 두 단계는 위에 있는 위치에 사람을 찾는다고 합니다.

평소 같으면 지원할 엄두도 못 내는 자리지만, 모 이것도 경험이라고 생각하고 연습이나 해보자는 마음으로 면접 약속을 잡았습니다.

 

그렇게 어찌저찌 하다 보니 어느새 2차 면접까지 끝냈습니다. 사실 이때만 해도 어리버리 해서 안되겠구나 싶었는데,

생각지도 않게 회사 중역하고 임원들과 3차 면접에 초대받게 됩니다.

잔뜩 긴장하고 가게 된 3차 면접은 의외로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마치게 됩니다.

 

끝나고 나오면서 "아 이건 됐구나! 하는 느낌이 오더군요"

물론 그 뒤로 2주 넘게 멘탈이 갈려나가는 경험을 하게 됩니다.

 

지금은 마음이 너무 편하네요.

 

오늘 저녁 먹으면서 본 뉴스에서 지금 다니는 회사가 대규모 인원감축을 한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본인 회사 소식을 뉴스에서 먼저 듣는 패기.....)

 

모 이제는 남에 일처럼 들리네요. 

얼마 안 되는 남은 시간에 지금 다니는 회사에서 정리해고를 해주는 행운은,,,,, 일어나지 않겠지요. (패키지 가즈아 !!!!!)

 

긴 글 여기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 드리고, 고민게시판에 오시는 많은 분들 다 잘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평소에는 별 소리 안하고 조용히 글만 보고 가지만, 힘들 때 마다 좋은 분들이 써놓으신 답글 읽으며 많은 힘을 얻고 있습니다. 

특히 호머 심슨님, 레옹님, 겸둥현진님 등등 많은 분들께서 적어주신 답글 보면서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 드립니다.

 



댓글 | 21
1


(3152570)

75.167.***.***

BEST
그렇게 생각하실수도 있겠네요. 조금이나마 변명을 하자면 제가 올린 고민이 아니라 다른분이 올린글에 조롱하듯이 글을 올린분이 있어요. 제가 나름 타이르는 조로 얘기를 했는데 받아드리지 못하고 우기시더군요. 물론 한참전에 일어난 일을 그냥 넘기지 못하고 유치하게 반응한건 인정하겠습니다. 밑에 링크 걸어둡니다. https://m.ruliweb.com/community/board/300147/read/30554500?search_type=subject&search_key=35%EC%82%B4
19.09.11 14:50
(3152570)

174.238.***.***

BEST
감사합니다. 물론 돈이 늘어난것도 좋지만, 어느정도 컴플렉스를 덜어낼수 있는게 가장 좋은것 같아요. 주변 사람들이나 동기들이 다 엔지니어라 제 두배는 가볍게 벌고 있었으니 항상 자격지심이 있었습니다. 이제는 조금 주눅이 덜 들것 같네요.
19.09.11 22:39
(3152570)

174.238.***.***

BEST
천재는 악필 아닙니다. 단지 제가 악필일뿐!! ^^ 감사합니다.
19.09.11 22:40
(3152570)

75.167.***.***

BEST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SIROP
그렇게 생각하실수도 있겠네요. 조금이나마 변명을 하자면 제가 올린 고민이 아니라 다른분이 올린글에 조롱하듯이 글을 올린분이 있어요. 제가 나름 타이르는 조로 얘기를 했는데 받아드리지 못하고 우기시더군요. 물론 한참전에 일어난 일을 그냥 넘기지 못하고 유치하게 반응한건 인정하겠습니다. 밑에 링크 걸어둡니다. https://m.ruliweb.com/community/board/300147/read/30554500?search_type=subject&search_key=35%EC%82%B4 | 19.09.11 14:50 | | |
(333538)

110.70.***.***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효누
넵 왠지 굳이 언급하실정도면 일이 있으셨을것같아 썻다 좀 생각하다 지웟네요. 기분 상하셨다면 죄송하고 축하드립니다. | 19.09.11 15:02 | | |
(3152570)

174.238.***.***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SIROP
아니요, 괜찮습니다.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19.09.11 22:33 | | |
(2648263)

182.225.***.***

축하드립니다...좋은소식이네요.
19.09.11 15:33
(3152570)

174.238.***.***

호모 심슨
호모 심슨님! 영광입니다. 감사해요. | 19.09.11 22:33 | | |
(9775)

125.191.***.***

축하드립니다. 휴일 전날 가족들과 멋진 외식한번 하시며 행복하시길 ~ ^^
19.09.11 15:55
(3152570)

174.238.***.***

레옹
하하 레옹님 감사합니다. 레옹님 가게는 가까우면 가족데리고 가고 싶은곳 1위 입니다.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한국에 가게되면 꼭 들리고 싶습니다. 오래동안 운영해 주세요. | 19.09.11 22:37 | | |
와.. 성공기 축하축하~~
19.09.11 16:46
(3152570)

174.238.***.***

루리웹-3769653397
감사해요~~ | 19.09.11 22:37 | | |
(103643)

118.37.***.***

3천 오르신거면 어마어마하네요. 잘적응하시고 건승하시길 바래요
19.09.11 18:06
(3152570)

174.238.***.***

BEST
Flood Wave
감사합니다. 물론 돈이 늘어난것도 좋지만, 어느정도 컴플렉스를 덜어낼수 있는게 가장 좋은것 같아요. 주변 사람들이나 동기들이 다 엔지니어라 제 두배는 가볍게 벌고 있었으니 항상 자격지심이 있었습니다. 이제는 조금 주눅이 덜 들것 같네요. | 19.09.11 22:39 | | |
(1228806)

223.63.***.***

축하드립니다
19.09.11 19:38
(3152570)

174.238.***.***

Unwa
감사합니다. | 19.09.11 22:40 | | |
(190435)

1.248.***.***

천재는 악필이라더니.....ㅎㅎ 축하드립니다~
19.09.11 19:50
(3152570)

174.238.***.***

BEST
Ray CHO
천재는 악필 아닙니다. 단지 제가 악필일뿐!! ^^ 감사합니다. | 19.09.11 22:40 | | |
(4912422)

120.142.***.***

축하드립니다.
19.09.11 20:55
(3152570)

174.238.***.***

참이
감사합니다 | 19.09.11 22:40 | | |
(1748794)

223.38.***.***

축하드립니다 앞으로도 승승장구하시길~
19.09.12 19:04
(3152570)

75.167.***.***

스쿨이
감사합니다! 열심히 살겠습니다. | 19.09.19 09:21 | | |
(2968322)

118.34.***.***

얼핏 본 글이지만 어떻게든 좋은 소식받으셨으면 했는데 제가 다 마음이 편해지네요. 축하드립니다!
19.09.15 21:25
(3152570)

75.167.***.***

생선도마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19.09.19 09:22 | | |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 전체공지 루리웹 '브라우저 알람' 설정 방법 8[RULIWEB] 2019.06.01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26) 루리 67 135873 2009.05.05
30556279 학업 루리웹-7985435561 1 120 20:38
30556278 취미 Unsplash 144 20:18
30556276 신체 이상화♥ 227 19:57
30556274 인생 루리웹-3828707300 685 18:29
30556273 이성 핸드캐논 1 1826 17:58
30556271 신체 スターおっさんHD 935 15:38
30556270 인생 죄수번호-8208446828 713 15:24
30556269 취미 웃으며겨자먹 1262 14:16
30556268 인생 루리웹-1498429562 823 14:03
30556267 학업 루리웹-7985435561 913 13:32
30556266 인생 모든게평범 1180 12:01
30556264 이성 ㄴㅁㅅ 2 3335 08:40
30556262 인생 얄리알리얄롸숑 3 4457 2019.09.20
30556261 게임 웃으며겨자먹 1666 2019.09.20
30556259 인생 조준사격 374 2019.09.20
30556258 인생 하얀타이레롤 976 2019.09.20
30556256 인생 루리웹-7985435561 1614 2019.09.20
30556255 취미 루리웹-9121969873 513 2019.09.20
30556254 취미 다크누와르블랙슈바르츠 449 2019.09.20
30556253 취미 카림무스타파 53 2165 2019.09.20
30556252 취미 raokiss 765 2019.09.20
30556251 인생 SsangSsu 1314 2019.09.20
30556250 인생 kungenz2 713 2019.09.20
30556248 취미 루리웹-9121969873 1065 2019.09.20
30556247 인생 외노자 인생 2 754 2019.09.20
30556245 친구 流星一條 1 997 2019.09.20
30556244 취미 루리웹-9121969873 496 2019.09.20
30556241 취미 외노자 인생 2881 2019.09.20

글쓰기 35894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