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인생] 일본취업.. 인생 완전 실패한것 같습니다... [51]





[광고]
안녕하세요 27살 (전)일본취업인 입니다.


 

취업해서 이제 황금빛만 있을줄 알았는데 반년정도만에 끝이 나버렸네요.

1개월전 회사에 퇴직이야기를 꺼냈었고 오늘부터 완벽한 백수가 되어서 갑갑한 마음에 글 올립니다.

 

 

전에 올렸던 글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저는 원래 IT전공으로 학교를 졸업했지만

IT쪽보단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커뮤니케이션하는게 좋아 자동적으로 여행쪽으로도 관심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한번뿐인 인생 여행업쪽으로 도전해보자 결정하게됬고 괜찮은 여행사를 찾던 도중에

운좋게 일본에 있는 인바운드 벤쳐여행사를 발견하고 화상면접을 본후 내정을 받게되었습니다.

 

(취업비자가 늦게 나오다보니 기다리면서 고민게시판에 비자가 나올수있을까? 질문도 했었는데

지금보니 그때 굳이 IT포기하고 여행업으로 갈 필요가 있냐고 리플달아주신분이 정답이었네요.)

 

 

벤쳐기업이었지만 기본적인 교육이 있다는점과 한국팀에도 3명정도의 인원이 있다는것을 듣고

미나시잔업포함의 일이었지만 기초부터 잘 배울수는 있겠구나라고 마음먹었고

회사평가사이트에도 나름 평범한 성적이길래 1월부터 근무를 시작하게 되었고 초반에는 무척이나 즐거웠습니다.

 

 

하지만 1개월이 지나면서 한국팀을 담당하던 2명이 퇴직하고(아마 앞으로의 상황을 아셨겠죠,,)

제 사수는 저보다 4개월정도 일찍들어온 사람이 맡게되었습니다.

 

그분도 기초적인 시스템사용법 이외에는 모르는터라 그거 가르쳐주신후엔 1개월후 호텔담당부서로 이동하더군요.

 

 

결국 혼자서 한국팀을 담당하면서 알게된건 이익 최하위팀, 2018년 일본여행붐 이후로는 안건을 받고싶어도 생기지가 않는 불모지였다는것입니다.

상사들은 한국팀을 없앨지말지 상의하는 상황이었구요.

 

 

이런상황에서 일본에 있는 회사다보니 직접 영업을 돌수도 없고 결국 제가 할수있는건

국제전화로 한국여행대리점에 전화해 전화영업만 계속하는거 였구요.

호텔부서로간 선임에게 물어봐도 스스로 생각해서 행동하라는 벤쳐적인 이야기뿐이다보니

뭐라도 해보자면서 별짓다 하다보니 그래도 불모지에서 3건정도는 만들어냈습니다.

 

 

그러면서 시간이 지났는데 6월이되어서는 사장이 새로운 실적월급제란걸 도입하게되면서 급여는 반토막나고

그 후 한일관계가 나빠지면서 약간이나마 늘어가던 안건들이 다시 다 캔슬되버리더군요.

 

 

눈에 보이는 실적이 안나오니 저를 크게 응원해주는 사람도 없고, 결국 예약했던 4건이 전부 캔슬로 없어지는걸보고

이게 뭐하는 짓인가 싶어서 결국 퇴사이야기를 꺼내고 말았습니다.

 

 

 

인생 뜻대로 안흘러간다고 듣긴했지만 진짜 겪어보니 정말 죽고싶을정도입니다.

가족들한테는 아직 즐겁게 일하고있다고 거짓말하고있었는데

이제 퇴직되고 이제 뭘해나가야될지, 꿈 도전한다고 했다가 또 개판나는게 아닌지

별다른 스펙없이 반년으로 다시 한국돌아가면 가족들은 다시 어떻게볼지,,,

 

 

한달간 걱정때문에 새벽까지 잠도못자고 있네요..

 

 

대체 뭐가 문제였던걸까요,,

 

일본이 취업잘된다는 이야기듣고 일본취업을 도전하게된게 문제였던지..

분수에도 안맞는일 도전해본다고 그러다 이렇게된건지..

 

모든게 다 제가 잘못해서 이렇게되어버린것만 같습니다.

 

 

이제 어떻게 해야될까 고민하다 조언이나 격려가 듣고싶어서 결국 여기에도 글을 올려봅니다...



댓글 | 51
1


(250463)

221.147.***.***

BEST
관련 업을 몰라서 전문적인 조언은 힘들지만 27에 인생이 완전 실패했다고 생각하시는 건 너무 나간게 아닐까 싶습니다. 저는 32까지 게임 기획자 하겠다고 면접보고 다녔었는 걸요... 나이의 체감은 사람마다 다른 것이긴 하지만서도 27은 제가 보기에 인생 실패를 운운하실 나이는 아닐 것 같습니다. 그리고 본인의 잘못도 아니고 인생은 무수한 선택 중에서 옳은 선택도 있고 그른 선택도 있는 법입니다. 다만 과거의 그른 선택도 향후 옳은 선택을 하는 밑거름이 될 수 있음을 생각해보세요. 지금 닥쳐온 시련에 조금 상심이 크신 듯한데 이성적으로 한 번 잘 돌아보세요.
19.08.19 23:06
BEST
27살에 뭐가 실패에요. 서른 살 한참 넘어서 일본취업했다 잘리고 다시 돌아온 10살 많은 저 같은 사람도 있는데요. 지금 일본에서든 한국에서든 뭐든 다시 도전하세요. 절망할 상황이 아닙니다. ㅎㅎ
19.08.19 23:22
(15930)

112.160.***.***

BEST
반년만에 결과가 나온 것도 불행중 다행이라면 다행입니다. 거기서 몇년 일했다가 이렇게 되면 더 힘들죠... 국내에서도 새 직장 들어갔다가 몇달 안 되어 이게 아닌가보다 하고 이직하는 경우도 흔히 있습니다. 세상일이 사람 뜻대로 돌아가는게 아니니 그런가보다 하고 다음을 준비하시는게 좋습니다.
19.08.19 23:25
(1250984)

119.71.***.***

BEST
27살이면 아직 한참어리시네요. 보통 4년제대+군대 하면 25살 쯤 사회에 나온다는걸 생각하면 초년생이라고 생각해도 되겠죠? 1년, 2년 까먹는다고 인생 실패 아닙니다. 특히나 이 경우는 본인의 문제보다 외부 환경에 따른 불가항력적인 문제가 더 크다고 할 수 있었으니 당장은 힘드시겠지만 너무 우울해 하지마시고, 긴 호흡으로 인생 보시기 바랍니다.
19.08.19 23:06
BEST
27살 이시면 취업 시작 하시기에 나쁘지 않은 나이 입니다. 저는 41살 인데 나이가 부럽네요. 20살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40대에 접어 들다니 20대 후반부터 시간이 정말 빨리 갑니다.
19.08.20 09:10
맘고생 많으셨겠네요 ㅠㅠ 잘 추스리시고 상황이 이렇게 된 걸 누구도 님 탓 안할거니까 너무 자책하지 마세요.
19.08.19 23:06
(1250984)

119.71.***.***

BEST
27살이면 아직 한참어리시네요. 보통 4년제대+군대 하면 25살 쯤 사회에 나온다는걸 생각하면 초년생이라고 생각해도 되겠죠? 1년, 2년 까먹는다고 인생 실패 아닙니다. 특히나 이 경우는 본인의 문제보다 외부 환경에 따른 불가항력적인 문제가 더 크다고 할 수 있었으니 당장은 힘드시겠지만 너무 우울해 하지마시고, 긴 호흡으로 인생 보시기 바랍니다.
19.08.19 23:06
(250463)

221.147.***.***

BEST
관련 업을 몰라서 전문적인 조언은 힘들지만 27에 인생이 완전 실패했다고 생각하시는 건 너무 나간게 아닐까 싶습니다. 저는 32까지 게임 기획자 하겠다고 면접보고 다녔었는 걸요... 나이의 체감은 사람마다 다른 것이긴 하지만서도 27은 제가 보기에 인생 실패를 운운하실 나이는 아닐 것 같습니다. 그리고 본인의 잘못도 아니고 인생은 무수한 선택 중에서 옳은 선택도 있고 그른 선택도 있는 법입니다. 다만 과거의 그른 선택도 향후 옳은 선택을 하는 밑거름이 될 수 있음을 생각해보세요. 지금 닥쳐온 시련에 조금 상심이 크신 듯한데 이성적으로 한 번 잘 돌아보세요.
19.08.19 23:06
(250463)

221.147.***.***

솔직히 전 27에... 졸업도 못하고 학교 다니고 있었는데... 일본까지 가셔서 일하셨던 그 열정과 노력이 대단하게만 느껴집니다.
19.08.19 23:07
이번건 그냥 시국탓 하면 다들 눈감아줄겁니다
19.08.19 23:16
BEST
27살에 뭐가 실패에요. 서른 살 한참 넘어서 일본취업했다 잘리고 다시 돌아온 10살 많은 저 같은 사람도 있는데요. 지금 일본에서든 한국에서든 뭐든 다시 도전하세요. 절망할 상황이 아닙니다. ㅎㅎ
19.08.19 23:22
(15930)

112.160.***.***

BEST
반년만에 결과가 나온 것도 불행중 다행이라면 다행입니다. 거기서 몇년 일했다가 이렇게 되면 더 힘들죠... 국내에서도 새 직장 들어갔다가 몇달 안 되어 이게 아닌가보다 하고 이직하는 경우도 흔히 있습니다. 세상일이 사람 뜻대로 돌아가는게 아니니 그런가보다 하고 다음을 준비하시는게 좋습니다.
19.08.19 23:25
일단 아이티쪽도 가능하니깐 일본 체류중에 아이티쪽으로 빠지세요
19.08.19 23:26
27이면 너무 철이 빨리 들었네요 ㅎ...그정도 직장 경험 다해보시고 ;;; 그나이에 여자도 대학 다니는 사람도 봐와가지고요 ㅎ...남자는 뭐 30도 대학다니는 사람들을 봐서요 ㅎ...아무튼 고생한 만큼 여행같은 걸로 그동안 모았던 돈으로 어느정도 기분전환 하시고 다시 파이팅 하셨으면 합니다. IT기업을 다시 취업 해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지금나이로는 솔직히 ㅋㅋㅋ...너무 부럽습니다...지금 27이면 대기업도 충분히 신입사원으로 지원 가능한 나이라서요 ㅎ;;; 아직 희망이 너무나 많이 남아있는 나이라 젊음의 패기로라도 다 물리치셨으면 합니다 ㅎ...아무튼 잘되길 바라겠습니다! 파이팅 입니다!
19.08.19 23:26
(297588)

58.120.***.***

인생, 사회 경험치 + 20 쌓으셨네요ㅎㅎ 이제 27살이면 잘가고 계신겁니다 이건 앞으로 있을 수많은 실패중에 하나에 불과합니다. 긍정적으로 생각하세요 고난과 고비가 있어야 성장하는거죠
19.08.19 23:30
27 ㅋㅋㅋㅋㅋ 님아 일본에서 전직시장이 27이면 제발 오세요 하는 나이대입니다
19.08.19 23:32
(179916)

221.154.***.***

스물 일곱이란 나이와 6개월 만에 결론이 나버린 직장 생활 때문에 "인생 실패"라는 단어로 옮겨 버리기엔 너무 섣부른 거 아닌가요?
19.08.19 23:36
(120132)

211.243.***.***

초반에 힘든경험을 하셧지만 그게 큰자신감이 되서 나중에 다른곳을 가셔도 이정도는 그때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지 하실꺼에요 너무 걱정하지마세요
19.08.19 23:38
뭐 하나 해놓은거 없이 38살에 제로부터 새로 시작한 사람도 여기 있습니다. 삶이란게 자주 넘어지고 굴러가며 앞으로 나아가는거 아니겠습니까. 아직 여러가지 시도하고 나아갈 수 있는 시기이시니 지금의 경험을 딛고 앞으로 나가시면 될거 같습니다.
19.08.19 23:40
(935520)

219.75.***.***

일본에서 아이티.벤처나 중소기업은 가능게.아니에요.....
19.08.19 23:41
(456802)

211.214.***.***

힘들고 괴로울때 보듬어줄수있는게 가족입니다. 너무 기죽지마시고 가족품으로 돌아가시는것도 좋을듯싶네요.
19.08.19 23:43
일본 벤처 여행사까지 취업하신거 보면 그래도 진취적인 면이 있으신것 같은데 지금 결과로 너무 낙담하지 마시고 한일 관계가 안좋더라도 국내에 진출한 일본계 기업들이 당장 짐싸서 돌아갈것도 아니고 충분히 버티는대까지 버틸꺼로 보입니다. 그런 일본계 회사들의 기술 영업직등의 B2B 영업쪽은 어떤가 싶네요.
19.08.19 23:45
(98235)

121.173.***.***

더 늦기전에 국내복귀하시고 제대로 취업준비하시는게 좋을듯 싶군요..
19.08.19 23:50
R18
(1611367)

219.59.***.***

물론 첫단추 끼우는게 중요하지만 아직 27에 반년 만에 깨달음을 얻었으니 실패를 바탕으로 빨리 다음 이직 준비하세요. 저도 첫직장 신졸로 들어갔는데 너무 안맞아서 일년 울며겨자먹기로 다니고 바로 다른 회사로 이직했습니다.
19.08.19 23:51
제가 님 나이떄 생활 다 버리고 일본으로 무작정 건너와서 새로 시작했네요 ㅋ 27살 늦은거 아니예요
19.08.20 00:08
(639951)

223.131.***.***

약 6년 전 27살에 나 회사 3번 잘렸다 ;; 일 못한다고 ;; 그래도 진짜 죽어라 일 찾으러 발로 뛰고 하니까 어떻게든 많은 급여는 아니지만 구해지긴 하더라 힘내세요
19.08.20 00:21
(1270408)

122.42.***.***

남들은 대학교에서 그냥 휴학 반년1년하면서 탱자 탱자 놀아도 아무걱정 안하는데 반년 사회경험 쌓았으면 인간으로 성장한거고 와서 다른일하면되죠 뭘 그리 걱정을.. 27살이면 뭘해도 할나이임.
19.08.20 00:30
(903924)

126.74.***.***

업종을 변경하세요 50살에도 다른직종 도전하는 시대입니다 세상에 널린게 직업이에요
19.08.20 00:54
27살 창창한 나인데..왜 인생 실패했다는 소릴 왜 하는지 이해가 안되네.. 그럼 30살 넘으면 ■■하라는.말인가.. 다른 의미로 사서 고생하는 스타일인듯.. 걱정하기에 너무나도 이른 나인데..인생 다 살아본것처럼 말하네..
19.08.20 01:08
토일이랑 연말에만 2주정도 쉬고 9시출근 8시퇴근, 보너스연 4회에 결산보너스있는 사무직 관심있으시면 쪽지 주세요. 일본 중소기업인데 제가 다니고 있고 전 2010년 입사해서 결혼해서 애낳고 집사고 살고 있어요. 참 회사는 도쿄 아다치구입니다.
19.08.20 02:13
(872663)

223.204.***.***

30살까지 알바만 하다 살았는데영... 35살인데 아직도 변변찮은 직업 없고 엄마가 사고쳐서 신용불량자로 월 30 벌면서 살고 있습니다... ■■은 생각도 마세요 인생 즐기세요 솔직히 가정없으면 아무 짐이 없잖아요
19.08.20 04:03
위에서도 많은 분들이 이야기했지만, 27이면 지금 다시 IT로 돌아가서 취업해도 남들과 별 차이 없음.
19.08.20 08:32
27살이라... 저의 경우 취업안되어서 대학원 들어가기로 결정했던 나이이군요 ㅎㅎ 지금은 잘살고 있습니다. 너무 조급하게 생각 하지마시고, 충분히 여유있는 나이입니다. 걱정마세요.
19.08.20 08:35
27살에 뭔놈에 인생 실패 타령이에요. 마음 굳게 먹고 다시 취업하세요.
19.08.20 08:48
BEST
27살 이시면 취업 시작 하시기에 나쁘지 않은 나이 입니다. 저는 41살 인데 나이가 부럽네요. 20살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40대에 접어 들다니 20대 후반부터 시간이 정말 빨리 갑니다.
19.08.20 09:10
저도 28살에 첫 직장에 다녔던 상황입니다. 아직 나이가 어리시니 낙담할 단계는 아니라고 봐요. 힘내세요
19.08.20 09:47
한국 대졸 사회 초년생이 27~29인데 왠 실패타령 ㅋㅋ 통장에 잔고 0원 찍혀보고나 그런말 하는게 더 절실할 거 같습니다. 좌절한거지 실패가 아니죠.
19.08.20 09:48
(861444)

110.70.***.***

술자리 굵직한 썰 하나 생겼네요. 이득입니다.
19.08.20 09:49
(180300)

122.211.***.***

위로가 되진 않을 말이지만 은행빚이나 사채는 없으시네요.
19.08.20 10:09
(121104)

218.39.***.***

일본에서 일한 경력으로 한국 재취업하시면 되죠
19.08.20 10:17
20초부터 다녔던 회사 30살에 고만두어서..지금 백수인데뭘 ㅋㅋㅋㅋㅋㅋ루리웹이 일상임
19.08.20 10:26
(4704289)

211.224.***.***

안녕하세요 동갑친구에요. 말편하게 하지 않겠습니다. 어렵게 해야좋지요 ㅋㅋ. 일본계열 한국기업에 회계팀으로 입사하려다 JLPT N2는 있어도 말이안되서 결국 좌절하고 ㅈ소기업에서 저는 1년을 넘게 일했어요. 인턴까지 합하면 2년정도. 이 회사 1년다니고 36살 늙은 경리년의 꼰대질에 못견뎌서 이직 준비중입니다. 하지만 작성자분은 일본회사에 발이라도 담구어 보신거에요. 일본업계로 가신다면 그 쪽 경력이있다는게 그래도 쳐주니까요. 늦으면 늦을수록 기회가 줄지 모든 형님들이 저희한테 말입니다. 아직 해볼게 너무많을 때라구요. 저도 겁이 많이나치만, 친구 분도 용기를 냈으면 좋겠습니다.
19.08.20 11:03
(499900)

123.213.***.***

더 좋은자리 생기실겁니다 저는 일본에서 일하다가 갑자기 몸이 아파서 급히 귀구하게 되면서 37살에 1년 백수로 지냈습니다 ㅠㅠㅠ 진짜 ■■하고 싶었음.. 그때 빚 지금 갚는중 ㅠㅠ 어떻게 또 되더라구요 화이팅!
19.08.20 11:43
27살 반년 저 정도면 그냥 좋은경험 했다고 생각해도 됩니다
19.08.20 12:52
27살에 어떻게 하면 인생이 완전 실패하나 해서 와봤는데, 그렇지 않네요. 전제부터 잘못되어 있으니 뒷부분은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19.08.20 15:15
(121934)

106.72.***.***

27살에 아직 아무런 시작도 못하고 학교 다니고 있는 중인 사람들이 널렸는데 뭐가 실패인지 잘 이해가... 저도 일본외노자입니다만 비자 남아있으실텐데 전직활동 하면 널린게 회사일텐데요 듀다같은데 가보시죠
19.08.20 16:03
(194136)

211.233.***.***

당신 인생을 그려 가세요. 남에게 잘 보이기 위한 그림을 그리려 하지 말고. 고민의 주된 이야기가 결국 남에게 어떻게 보일지네요. 그런 고민 할 시간이면 그런 생각 지우는 방법을 찾겠습니다. 나라면
19.08.20 18:54
젋은친구. 당신은 10년뒤에 오늘의 일을 웃으며 누군가에게 얘기할꺼야. 힘내.
19.08.21 14:56
나는 28살에 대학교 졸업했는데 27살에 인생 실패가 어딨어? 그냥 지나가는 수많은 실패 중 한 개지!!!
19.08.21 16:36
(5105645)

124.49.***.***

다반사입니다 머리식히시고 천천히 딴데알아보시면되죠
19.08.21 17:33
(5032562)

115.21.***.***

도전은 나이보단 결혼유무에 따라 갈리는 것 같아요.
19.08.22 03:06
자기 기준에서 망했다는 거겠죠 뭐... 어여 재정비해서 다시시작 하는 수 밖에 없어요 이번 실패는 인생을 넒게 보는 안목을 기르게 되는 중요한 사건이 되었다고 생각하세요
19.08.22 06:42
시간이 지나고 나면 그 때 왜그리 고민했을까 하고 웃을 수 있을 거에요. 아직 기회가 많으니 찾아보세요. 물론 사람들이 쉽게 이야기하는 것처럼 기회가 보이지는 않으니 걱정들을 하는 거겠지만요.
19.08.22 13:32
6개월이 아니라 5년 6년을 게임하느라, 취미생활 하느라 까먹는 사람들이 천지로 널렸습니다. 27세면 취업시장 근처도 안가본 사람들 많습니다. 전혀 문제될거없어요.
19.08.23 14:14
(615512)

220.95.***.***

안녕하세요. 저는 21살때부터 제가 하고싶은 일에 지원하고 2000:1의 경쟁률을 뚫고 합격하여 6년간 그 일에 매진했습니다. 결과는 26살 말에 군대를 가는 걸로 끝이 났고, 계약도 그때 끝났죠. 28살에 전역하여 저는 지금 새로운 일에 2주차 신입으로서 다시금 살아가고 있습니다! 힘내시길 바래요! 화이팅!
19.08.23 22:10
살면서 실패할수도 있죠.36살에 애 둘아빠인데 수도없이 실패했습니다. 살면서 실패 많이 합니다. 포기만 하지 마세요.실패 안하는 사람은 없습니다~화이팅 합시다!!!
19.08.25 08:58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86 전체공지 루리웹 '브라우저 알람' 설정 방법 8[RULIWEB] 2019.06.01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26) 루리 67 135881 2009.05.05
30556280 인생 루리웹-9441779281 525 21:53
30556279 학업 루리웹-7985435561 1 627 20:38
30556278 취미 Unsplash 327 20:18
30556276 신체 이상화♥ 453 19:57
30556274 인생 루리웹-3828707300 1014 18:29
30556273 이성 핸드캐논 4 3130 17:58
30556271 신체 スターおっさんHD 1104 15:38
30556270 인생 죄수번호-8208446828 764 15:24
30556269 취미 웃으며겨자먹 1391 14:16
30556268 인생 루리웹-1498429562 873 14:03
30556267 학업 루리웹-7985435561 958 13:32
30556266 인생 모든게평범 1216 12:01
30556264 이성 ㄴㅁㅅ 2 3392 08:40
30556262 인생 얄리알리얄롸숑 3 4840 2019.09.20
30556261 게임 웃으며겨자먹 1729 2019.09.20
30556259 인생 조준사격 382 2019.09.20
30556258 인생 하얀타이레롤 1000 2019.09.20
30556256 인생 루리웹-7985435561 1629 2019.09.20
30556255 취미 루리웹-9121969873 515 2019.09.20
30556254 취미 다크누와르블랙슈바르츠 457 2019.09.20
30556253 취미 카림무스타파 54 2248 2019.09.20
30556252 취미 raokiss 787 2019.09.20
30556251 인생 SsangSsu 1350 2019.09.20
30556250 인생 kungenz2 720 2019.09.20
30556248 취미 루리웹-9121969873 1090 2019.09.20
30556247 인생 외노자 인생 2 756 2019.09.20
30556245 친구 流星一條 1 1010 2019.09.20
30556244 취미 루리웹-9121969873 498 2019.09.20

글쓰기 3589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