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인생] 회사 평판 같은 거 괜히 열어봐서... 점점 설 곳이 마땅치 않네요 [14]





[광고]
글꼴

 

안녕하세요? 아래에 40살 노총각 글 썼던 사람입니다.


사실 어디가서 말하기도 그렇고, 부모님은 걱정하실거 같고...

너무 자세히 쓰면 특정될까봐 안될거 같으면서도 답답해서 그냥 적어봅니다.


회사에서 작년 한해 고생한 사람 한 부서에 한명씩 부서장 추천받아서 상 주는게 있는데,

지금 부서장이 잘 봐줬는지 부서에서 추천해 주었어요.


1차 평가는 회사 직원이 무기명 평가하는건데, 결과를 볼 수 있어서 봤는데 결과가 처참하더군요.

한 20명 후보면 거의 뒤에서 4번째더군요. 꼴찌들끼리 엎치락뒤치락이지만...


나름 지원부서에 있을때 친절하게 도와줬다고 생각했는데, 요 몇년간 큰 프로젝트지만 좀 한정된 분야의 프로젝트를 하면서

지원부서에 있다가 지금은 다른 또 큰 프로젝트 하고 있습니다.

사실 공공기관에 일하는 지라, 프로젝트하면 꽤 손해입니다. 상은 별로 없고, 감사맞기 딱 좋은 일들이거든요.

일도 많아서 힘들구요.


사실 이런 인기투표(?) 처음 대상이 되어서 나름 기대하면서도, 그래도 사람들은 겉으로 보이는거 무시 못하니 그러려니 했지만

막상 열어보니.... 에궁...


그냥 점점 뭔가 밀려나는 느낌입니다. 이럴때는 미혼인게 또 많이 허무함을 크게 해요.

결혼도 못하고 연애도 못했다면, 일적으로라도 보상이 좀 있었으면 하는데...


사실 중고등학교때는 공부도 곧잘 했지만, 20대 후반부터 10년간 우울증을 앓아서인지

좋은 시간은 다 흘려보낸거 같아요.


그냥, 빨리 이직해야 하나 하면서도, 이직 노력을 잘 안하는 제 모습도 보이고,

딴데 이직해도 지금과 같은 조용히 지내는 마인드면 비슷할 거 같기도 하고...(그래서 걱정되네요)


월요일에 보고가 있어서 일요일에도 좀 출근해야 할 거 같아요. 그냥 좀 우울하기도 하고요.


참고로 부모님도 이혼하셨어요. 제 남동생은 결혼했지만... 암튼, 힘든 밤입니다...



댓글 | 14
1


BEST
평가 방법은 4가지가 있습니다. 상사의 평가, 동료의 평가, 부하의 평가 그리고 그 외로 말이죠 그래서 회사가 좀 크다보면 이 4가지 방법을 모두 적용하고 해당 점수를 합해서 종합적으로 평가를 합니다 특히 동료 평가같은 경우가 해외기업같은 경우가 제일 비중이 크죠 하루종일 같이 일하는 동료직원이 바라보는 그 시선을 가장 신뢰한다고 볼 수 있는거죠 그런데 이게 우리나라에서는 제대로 먹히지가 않습니다 동료평가가 있는 경우는 단톡방을 파고 이번평가에서 내가 너를 이런식으로 평가할테니 너는 나를 좋게 평가해줘 뭐 이런식으로 됩니다. 그래서 우리나라같은경우는 동료평가가 딱히 객관성이 없다고 보시면 됩니다. 인기투표라기 보다는 끼리끼리 몰아주는 투표인거죠 그래서 글쓴이분께서 동료평가 등수가 뒤로 밀려났을수도 있습니다.
19.05.11 03:21
BEST
애초에 회사는 내 인생의 10% 정도의 영향력 밖에 안된다고 생각하세요 그저 살 수 있게 돈을 버는 곳일 뿐,,, 진짜 내 삶의 의미와 인생은 퇴근 후 시간에 있습니다,,, 회사에서 사회적 영향력과 부, 명예 등을 동시에 거머쥐려는 야심가가 아니라면 애초에 그냥 비중을 낮게 두시는 편이 인생을 슬기롭게 사는 방법입니다.
19.05.11 10:18
(4852806)

175.192.***.***

BEST
그냥 존나 열심히 존나 열심히만 하면 언젠가는 올라가게 되어있음....
19.05.11 13:01
BEST
그냥 자기 할 일만 하고 사세요. 묵묵히 참고 하다보면 언젠가 빛이 날 날이 와요. 그런데 왜 이따위것에 목숨거는지 모르겠네요...
19.05.11 12:41
(564770)

222.108.***.***

BEST
해당 회사의 임원급으로 승진할거 아니면 본인의 인생에 좀 더 시간을 할애하는게 맞는거 같음.
19.05.11 14:01
BEST
평가 방법은 4가지가 있습니다. 상사의 평가, 동료의 평가, 부하의 평가 그리고 그 외로 말이죠 그래서 회사가 좀 크다보면 이 4가지 방법을 모두 적용하고 해당 점수를 합해서 종합적으로 평가를 합니다 특히 동료 평가같은 경우가 해외기업같은 경우가 제일 비중이 크죠 하루종일 같이 일하는 동료직원이 바라보는 그 시선을 가장 신뢰한다고 볼 수 있는거죠 그런데 이게 우리나라에서는 제대로 먹히지가 않습니다 동료평가가 있는 경우는 단톡방을 파고 이번평가에서 내가 너를 이런식으로 평가할테니 너는 나를 좋게 평가해줘 뭐 이런식으로 됩니다. 그래서 우리나라같은경우는 동료평가가 딱히 객관성이 없다고 보시면 됩니다. 인기투표라기 보다는 끼리끼리 몰아주는 투표인거죠 그래서 글쓴이분께서 동료평가 등수가 뒤로 밀려났을수도 있습니다.
19.05.11 03:21
(5203074)

118.35.***.***

지나가던_사람
이 나라에서 사내정치질 하는놈이 졷같이 많은 이유 정치질만 잘하면 무능해도 승진 잘되고 연봉도 올라가고 ㅋㅋ | 19.05.13 00:49 | | |
(60878)

175.28.***.***

공공기관 안다녀봐서 모르겠지만, 일반 사기업같은 경우는 특히 뿅뿅소는 사장들은 일도 안하면서 밑에 부하들이 치고 올라올까봐 일부러 말만 평가하고 임금에 반영한다 소리하고 목표치 상회하는 결과 가져와도 막판에 유야무야 넘어가고 아직 배울게 많다는 둥 더러워서 나가면 키워줬는데 어쩌고저째 이딴 소리만 하는 놈들 많습니다. 대부분 국내에서 이뤄지는 평가들은 결국 자기 좋아하는 사람, 자기한테 잘보이는 사람, 자기 말 잘 듣는 사람 위주로 뽑아줄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항상 그런건 아니지만 말이죠. 그리고 내부 평가가 내 인생에 엄청난 영향을 끼치는 게 아니라면 너무 신경 쓰지 않으시는 것도 답입니다. 만약 인생의 목표가 성공이고, 그 과정에서 승진이 필요하고 그걸 위해 내부 평가와 평판이 굉장히 중요하다면 신경 쓰시는게 이해가 됩니다. 다만 내 행복과 무난하게 사는 것, 마음 편히 사는게 목적이라면 남의 평가보단 내가 평가해보고 즐거운 인생이라면 그걸로 만족하는 것도 좋다고 생각합니다.
19.05.11 04:59
BEST
애초에 회사는 내 인생의 10% 정도의 영향력 밖에 안된다고 생각하세요 그저 살 수 있게 돈을 버는 곳일 뿐,,, 진짜 내 삶의 의미와 인생은 퇴근 후 시간에 있습니다,,, 회사에서 사회적 영향력과 부, 명예 등을 동시에 거머쥐려는 야심가가 아니라면 애초에 그냥 비중을 낮게 두시는 편이 인생을 슬기롭게 사는 방법입니다.
19.05.11 10:18
BEST
그냥 자기 할 일만 하고 사세요. 묵묵히 참고 하다보면 언젠가 빛이 날 날이 와요. 그런데 왜 이따위것에 목숨거는지 모르겠네요...
19.05.11 12:41
(4852806)

175.192.***.***

BEST
그냥 존나 열심히 존나 열심히만 하면 언젠가는 올라가게 되어있음....
19.05.11 13:01
(5194843)

61.84.***.***

본인이 아무리 잘했다고 생각해도 아닐수 있지요. 그것이 회사생활. 저는 눈에 보이는 업적도 엄청 많은데 진급이 느리고 고과도 안좋습니다. ㅋ
19.05.11 13:25
(306604)

175.223.***.***

매직VR
많이 속상하지 않으셨는지요? 이직 등 혹시 생각하지 않으셨어요? | 19.05.23 17:43 | | |
(5194843)

61.84.***.***

웹루리루리
생각도 하고 알아도 보지만 사실 나이 먹으면 이직이 힘들어요... 내가 없어도 회사는 잘돌아가니깐. | 19.05.25 14:39 | | |
(564770)

222.108.***.***

BEST
해당 회사의 임원급으로 승진할거 아니면 본인의 인생에 좀 더 시간을 할애하는게 맞는거 같음.
19.05.11 14:01
(499900)

123.213.***.***

평가 후보만 20명 ㄷㄷㄷㄷ 대기업!!! 부럽다 ㅠ
19.05.13 10:14
힘내십시오... 살기 힘든 요즘 같은 때일수록 남이 아닌 나 자신의 행복에 집중하면서 사는게 맞는 것 같습니다.
19.05.14 15:35
(5032562)

211.54.***.***

일적으로 만난 집단에서의 상대 투표는 '인기투표'가 아니라 '정치투표'라고 생각하시면 되요. 직장 내에서 사람들이 나를 좋아하고 사랑해주는걸 기대하는 만큼 어리석은 짓은 없슴다.
19.05.15 09:36
자기가 맡은 몫 훌륭하게 해내고 있으신거 같은데.. 정년까지 버티면 이기는게 회사원이죠 힘내세요
19.05.16 04:01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777 전체공지 넷기어 XR500 & XR300 이벤트 8[RULIWEB] 2019.11.01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28) 루리 69 168733 2009.05.05
30557427 학업 쿠사깅 6 04:36
30557426 이성 Diane Kruger 210 03:23
30557425 인생 그리에르 1 435 02:17
30557424 이성 기르가메쉬 537 01:36
30557423 친구 기래 1075 00:36
30557422 친구 육전 891 2019.11.12
30557420 인생 알파센타우리 514 2019.11.12
30557418 인생 마카오톡 1234 2019.11.12
30557417 취미 키라☆ 1 3546 2019.11.12
30557416 취미 Bottemyag 2247 2019.11.12
30557415 이성 루리웹-8982331892 738 2019.11.12
30557414 인생 뭔일이든간에 388 2019.11.12
30557413 인생 엔드맨 1 785 2019.11.12
30557409 인생 루리웹-6734648904 3014 2019.11.12
30557408 학업 thespecial one 2 494 2019.11.12
30557407 인생 여우와 두루치기 2 1277 2019.11.12
30557406 취미 아이디바꿨다 709 2019.11.12
30557405 인생 기르가메쉬 555 2019.11.12
30557403 신체 루리웹-1797033621 1138 2019.11.12
30557402 학업 루리웹-482604783 396 2019.11.12
30557401 인생 마마잃은삼천리 3 2368 2019.11.12
30557400 인생 태보해김성태 1336 2019.11.12
30557399 인생 이로리아 1237 2019.11.12
30557398 학업 쿠사깅 1186 2019.11.12
30557394 학업 검은크림 966 2019.11.11
30557393 인생 봄날좀제발 1952 2019.11.11
30557392 인생 hannel 2682 2019.11.11
30557391 신체 감자는영원하다. 1050 2019.11.11

글쓰기 3639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