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

[유머] 핫산)코즈믹 호러 괴물 대가리 파내는 정신광산 2 [64]




글꼴

 


정신 광산 1.jpg

 

 정신 광산

 

이곳에선 수 많은 인력이 죽을힘을 다해 일하고 있다.

기이한 언덕에 자리 잡은 정신 광산.

자세히 둘러보면 모험가들은 깊은 협곡으로 쪼개어진 언덕 양쪽 위에 아늑하고 붐비는 마을이 조성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허나, 본디 농부였어야 할 이들과 광부들의 이상한 조합으로 이루어진 집단이 깊은 그곳으로 내려간다.

그들이 가지고 올라오는것들은 그저 금은보화 따위가 아니요,

유리병에 담긴 적과 흑의 괴이쩍은 도깨비불을 안전하게 폐기하기 위해 멀리 있는 마법사에게 실어서 보내고 있다.

어떤 비밀이 이 협곡에 숨겨져 있는 것인가.

 

정신 광산 2.jpg

 

 

그 깊은곳의 짐승


이 협곡 깊숙한 곳에 공포가,

영겁에 가까운 세월을 살아온 끔찍한 괴물이 대격변적 사태로 인한 상해를 머리에 입은채 무력하게 존재한다.

마법사와 촌사람들이 어쩌다 이 짐승을 찾아냈는지는 모르나,

 

확실한 것은 이 짐승이 깨어있다는 것이다.

 

무수히 많은 수단을 통해 짐승을 처리하려 시도했으나,

상처의 사이에 도사린 괴물이 자연과 마법을 통한 무력수단으로 짐승을 해치는것을 막고 있었다.

 

그리하여 마법사와 도둑들은 계획을 짜내었다.

태고적 존재의 두개골에 난 균열을 통해 들어간 광부들은 그곳에 넘쳐흐르는 악의와 증오를 파내고 그 자리에 서둘러 아주 작은 자비심과 사랑을 파묻어 보존한다.

"파종자"들은 특이한 복색과 화환, 그리고 향기로움을 지닌 일족이고,

이들은 두터운 작업용 앞치마와 황동 보호장치로 온몸을 둘러싸맨 "보호자"들과 함께,

힘을 합쳐 이 짐승을 제압하기 위해 내려간다.

이들의 작업은 보호자들이 두꺼운 증오의 가닥을 기름지고 맥박치는 주름 사이에서 발굴해 내고,

파종자들이 짐승의 정신에 공감과 만족감을 심어놓는 식으로 계속해서 이어진다.

 

위험한 증오


이 증오에 노출된 사람은 맹목적으로 공포와 분노에 사무쳐 살아있는 악의 상징과도 같은것으로 변모하기에,

한참을 떨어진곳에 있는 계약직 마법사는 짐승으로부터 파낸 날것 그대로의 증오를 안전하게 폐기처분한다.

 

허나 이러한 속성은 무기로서 삼거나 의도치 않게 증류되어 일종의 강장제같은 것으로 만들 수 있어 보이며,

이 위험한 화물을 실은 수레가 강도질의 표적이 되는것도 드문 일이 아니다.

관심이 있지만 아는게 없는 인간들이 이 순수하고 정제되지 않은 거대한 악심의 불꽃,

"증오의 도깨비불"로 알려진 그것을 손에 넣어 무기화 하거나 분노를 일으키는 약재로 정제하고자 한다.

 

하지만 이 분노는 너무 원초적이고, 매우 이질적이며, 따라서 어떠한 유용한 용도로도 증류될 수 없다.

사실, 마법사들조차 이 위험한 물질을 폐기하기 위해서 순번제를 돌아야 하며,

아주 약간의 누출로 인한 오염조차도 가장 강직한 신비술사를 파괴만을 일삼는 미치광이로 전락하게 한다.

 

정신 관통자

 

 뇌 곡괭이와 노래벼림 집게는 짝을 이루는 자매로서 제련된 도구다.

곡괭이의 머리는 사용 할 사람에게 감정적인 가치를 지닌 물건에서 뽑아낸 철로 만들어진다.

이후 불사목의 자루에 꽂아 철에 남은 기억을 생생히 유지한다.

 

집게 또한 같은 금속으로 만들어지나, 노래술사의 노래를 통해 형태를 빚어낸다.

말하기를, 노래를 통해 철을 진정시키고 이 집게가 무기로서 만들어지지 않았으며,

또한 무언가를 해치는 용도로 쓰이지 않게 하는것을 각인시키기 위한 일이라고 한다.

 

이 도구들은 짐승의 뇌 주름막을 걷어내어 악의로 찬 도깨비불을 캐내기 위해 쓰인다.

느린 작업이며, 곡괭이는 짐승을 절대로 상처입힐 수 없고, 다만 도깨비불을 뽑아낼수만 있으며,

다른 보호자는 집게로 도깨비불을 잡아 유리병에 집어넣어 폐기를 위해 단단히 보존한다.

 

 

 

------

 

https://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3/read/45930008 < 어제 번역한거

 

짤 두개나 더 남았는데 둘 다 텍스트량이 두번째짤이랑 비슷하게 많다

존내많내 쒸바!

 

안전교육 일자 날아오기 전까지 다 번역해야지 히히

 

번역 수정할거 있으면 덧글에 써



댓글 | 64
1


BEST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번역은 다 안되었지만 저 도깨비불 던지면 대충 이런게 6마리쯤 소환됨
20.02.14 06:01
BEST
아파서 누웠더니 개미들이 내 머리를 파먹고 있었다
20.02.14 06:19
BEST
몸 위에 먼지가 쌓이는것도 아니고 지층이 쌓일 정도로 누워있었으면 사실 죽은거나 다름없지 뭐
20.02.14 06:20
(2286391)

210.180.***.***

BEST
안돼
20.02.14 06:23
(1682520)

211.195.***.***

BEST
이 괴물이 살아있다는게 분명하고 절대 죽일 수 없다는것도 분명함. 글에서 그렇게 묘사했으니까. 그럼 얘가 언제까지 얌전히 있을까? 아무도 알 수 없지. 내일이라도 일어날지도 모르고, 한 만년쯤 가만히 있을지도 모름. 그리고 만약 언젠가 일어난다면 뇌속에 증오가 가득찬것보단 행복이 가득찬게 인간에게 낫지 않을까.
20.02.14 06:45
(5199934)

14.44.***.***

흥미롭네. 번역 기대하고 있을게
20.02.14 05:51
저 증오의 도깨비불이라는거 적진에 생화학테러하면 개꿀 아니냐 우린 손 하나 까딱 안해도 지들끼리 죽여댈거 아냐
20.02.14 05:51
아쿠시즈교구장
짤 더 보니까 그렇게 쉽게 흘러가진 않을것 같다 | 20.02.14 05:52 | | |
마법의­ 소라고둥
뭐지 난 유리병 같은데다 담을수 있다길래 광분폭탄처럼 쓰는거 생각했는데 좀더 복잡한가 보구만 | 20.02.14 05:55 | | |
BEST
아쿠시즈교구장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번역은 다 안되었지만 저 도깨비불 던지면 대충 이런게 6마리쯤 소환됨 | 20.02.14 06:01 | | |
(1118501)

125.176.***.***

아쿠시즈교구장
너 이 새끼 실바나스지? 실바나스지 이 새키야 | 20.02.14 06:32 | | |
🦝너굴맨
아뇨 치킨인데요 | 20.02.14 06:34 | | |
(1408231)

39.7.***.***

저런 코즈믹 호러 쪼앙...
20.02.14 06:00
(2286391)

210.180.***.***

와 이거 읽기연습하기 좋다야 더 써줘
20.02.14 06:00
오팟감자
내일...내일 할거야... | 20.02.14 06:21 | | |
(2286391)

210.180.***.***

BEST
마법의­ 소라고둥
안돼 | 20.02.14 06:23 | | |
BEST
아파서 누웠더니 개미들이 내 머리를 파먹고 있었다
20.02.14 06:19
BEST
NTR충뚝배기킬러
몸 위에 먼지가 쌓이는것도 아니고 지층이 쌓일 정도로 누워있었으면 사실 죽은거나 다름없지 뭐 | 20.02.14 06:20 | | |
파낸것의 가치가 너무 설득력이 없는듯 목숨걸고 파낼만한 무언가라면 모를까
20.02.14 06:24
(1899631)

110.70.***.***

루이사이퍼
제대로 이해한거 맞냐? | 20.02.14 06:29 | | |
不知火舞
너는? | 20.02.14 06:30 | | |
(1673977)

222.108.***.***

루이사이퍼
증오를 파내고, 그 대신 사랑과 공감을 심어서 무력화시킬려는거 아닌가? 저 작업을 하는 사람들은 저 물건의 가치보다는 정화하는데 주력하고 있는 것 같은데. | 20.02.14 06:33 | | |
(3582818)

183.99.***.***

루이사이퍼
파내는것은 이용하려고 하는게 아니라 제거하려고 하는건데 파냈을때의 가치를 생각할게 아니라 파내지 않으면 생기는 위험성을 생각해야지 | 20.02.14 06:36 | | |
루이사이퍼
가치가 없지만 목숨걸고 파내는건 맞아 저 괴물이 언제 지랄발광을 할지 모르니까 머리에 연발샷건을 들이대면 아무리 가치없는 짓이라도 하게 되잖아 | 20.02.14 06:37 | | |
(1682520)

211.195.***.***

루이사이퍼
'무수히 많은 수단을 통해 짐승을 처리하려 시도했으나' '그곳에 넘쳐흐르는 악의와 증오를 파내고 그 자리에 서둘러 아주 작은 자비심과 사랑을 파묻어 보존한다' 파내는 물건의 가치때문에 파는게 아님. 괴물을 무력화 혹은 우호적인 존재로 만들고자 함임. | 20.02.14 06:38 | | |
GGYY
그러니까 그게 이상하다는 거임. 대가릴 파내도 반응 없는 괴물을 무력화하기 위해서 목숨건다는 텍스트가 말이 안되니까 파낸거에 가치라도 있어야 말이 된다는거지 | 20.02.14 06:43 | | |
(1682520)

211.195.***.***

BEST
루이사이퍼
이 괴물이 살아있다는게 분명하고 절대 죽일 수 없다는것도 분명함. 글에서 그렇게 묘사했으니까. 그럼 얘가 언제까지 얌전히 있을까? 아무도 알 수 없지. 내일이라도 일어날지도 모르고, 한 만년쯤 가만히 있을지도 모름. 그리고 만약 언젠가 일어난다면 뇌속에 증오가 가득찬것보단 행복이 가득찬게 인간에게 낫지 않을까. | 20.02.14 06:45 | | |
(1673977)

222.108.***.***

루이사이퍼
나름 납득이 되는 내용 아닌가? 언젠간 세계를 멸할 존재가 있고, 그 존재가 언제 움직일지도 모른다면 소규모 인원을 그쪽으로 돌릴수도 있지 않나. 전력을 다해서 지원할 정도는 아니어도, 예산정도는 받을수는 있겠지. | 20.02.14 06:48 | | |
(1673977)

222.108.***.***

GGYY
천문학이랑 비슷하다고 보는데, 언제 어떻게 쓰일지 모르는 지식이고, 현시대에 거의 의미가 없지만 예산도 받고, 돈벌이도 되잖아? | 20.02.14 06:49 | | |
(1673977)

222.108.***.***

GGYY
우주과학 말고, 천체관측 계열. | 20.02.14 06:50 | | |
altrise
그래 그건 맞는데 그건 진짜 최소한의 설명이지 니 말이 맞다면 저긴 광산이 아니라 전선이 되어야지. 그렇게 정의로운 사람들이 모인곳이라면. 광산이라는 상업시설로 묘사할게 아니고. 내가 괜히 설득력이 없다고 말하는게 아님. | 20.02.14 06:53 | | |
(1673977)

222.108.***.***

루이사이퍼
그냥 모양을 보고 이름을 붙였을수도 있지. 흔한일이잖아. | 20.02.14 06:54 | | |
루이사이퍼
말이 광산이고 괴물이 우글거리는거지, 해칠려는 의도로 사용하는 무력수단이 안통하니까 해치지 않아요 하면서 대뇌에 정신작용제 투여하는거야 저거 | 20.02.14 07:02 | | |
마법의­ 소라고둥
그러면서 나오는게 어디 쓸수도 없는 방사능 폐기물같은거라 멀리 가서 처분하는거고 | 20.02.14 07:02 | | |
(1361175)

106.102.***.***

루이사이퍼
지진이나 화산폭발 예방 사업으로 이해하면 괜찮을까? | 20.02.14 07:36 | | |
루이사이퍼
무력한 괴물을 파내는 이유 -> 1) 상황:대가리만 봐도 왠만한 성만 동물이 산채로 파묻혀 움직이지는 않지만 그렇게 방치된 지역이있고 대가리를 파내도 죽지 않는다 2)서술없이 충분히 추측가능한 결론: 이 놈이 지금은 아니어도 후일 깨어나면 이 지역 둘째치고 나라가 날라갈수있음 3)서술없이 충분히 나올만함 대책: 어떤 상황에서는 공격도 통하지 않는 놈이 깨어나면 인근 지역이든 나라든 한 대륙이든 다 ↗ 되니 지금 죽이자 상업시설이 될 수 있는 이유-> 1)배경: 최소 지역 최대 근린 나라들 ↗될만한 상황이니 다같이 죽일려고 별 난리를 칠 상황 하지만 중세판타지 배경에서는 주요 국민 기반은 농업이므로 쟁의든 효율성문제로 해결을 위한 강제 착출에 어느정도 한계 예상 2)츄측가능한 대책:이 타계책을 제시하는 놈에게 공훈을 주는 방법> 나온 방법이 인력이 필요 > 노동자에게 어느정도 국가의 보조금을 임금대 신 주자 or 관련 공무직책응 만든다 (중세판타지 한정해서 나올 수 있는 예: 모험가 길드/현실의 예 피라미드 건설제도) >근데 농업으로 버는 금액 보다 적게 주면 안 꼬임 그러니 더주자 3)예상가는한 현실적인 진행: 위험하지만 액수가 농업보다는 많다, 또는 공훈을 받을 수 있다 하는 점에서 하류 귀족이나 급전이 필요한 자들이 꼬임>숙박 숙식 서비스 수요창출>이들을 대상으로 한 상업 근린 시설 업종이 들어섬 >하나의 지역경제의 일부가 생김> 상업시설의 탄생 근데 에초에 얘 말대로면 마술같은 것도 존나 원자부터 시작해야할 뿐더러 판타지 소설도 아닌 설정으로 핏발 뻗데는게 걍 머저리같다 솔직히 | 20.02.14 08:29 | | |
루리웹-5893183772
한국은 지금 다들 출근해서 일할시간인데 고생한다 진짜 ㅋㅋㅋ | 20.02.14 08:31 | | |
루이사이퍼
ㅋ 대학생은 시간이 많거든 에초에 너가 할말은 아닌거 같은데 | 20.02.14 08:33 | | |
(1462307)

223.33.***.***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루이사이퍼
왜 니 말에 반박하는 서술을 까냐? 니 말이 논파되서/할 말 못해서 그러니? | 20.02.14 08:49 | | |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루이사이퍼
댓글들 보면 다들 작가의 서술 부족아니라 너의 지능부족을 탓하는데 아직도 현실이 안보이나봐 | 20.02.14 08:56 | | |
루이사이퍼
ㅡㅡ 원전 사고나면 뭐하러 덮냐 그냥 다른 나라가면 되지.. 라는 논리네.. 어느 나라 원전 윗대가리랑 똑같은 사고네... 니가 저 설정이 이해가 안가는 이유는 자신에게 당장의 이익도 없이 왜 위험을 무릅쓰는가라는 대의에 공감 할 수 없기 때문이야... | 20.02.14 09:01 | | |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20.02.14 06:25
(1217680)

117.111.***.***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번역 ㄱㅅㄱㅅ
20.02.14 06:31
(3582818)

183.99.***.***

짤 처음 봤을땐 마블의 세레스티얼 머리 광산처럼 희귀금속 같은거 파내는줄 알았는데 약탈이 아니라 정화(?)를 하는거엿구나
20.02.14 06:35
(1939920)

121.136.***.***

우동사리 약탈자
20.02.14 06:36
...메이드 인 어비스.....?
20.02.14 06:49
(5131779)

223.62.***.***

괴물의 의식을 파내는 걸까. 아니면 괴물의 내장을 파내는 걸까
20.02.14 06:50
빵수트
물리화된 의식 일단 써있기는 도구로 어떠한 상처도 입힐 수 없지만 오로지 물리적 실체를 지니게 된 악의만을 캐낼 수 있다고 함 | 20.02.14 06:51 | | |
(1673977)

222.108.***.***

근데 하나 이해가 안되는게 뇌내 감정을 다 치환하려면 결국 저 파고들어간 범위를 더 넓혀야될탠데, 쓰는 곡괭이는 생명체에게 피해를 입힐수 없잖아? 그러면 따로 파고들어가는 범위를 넓히는 작업은 따로 하는건가? 남은 페이지에 그거 관련 내용이 있나?
20.02.14 06:53
(1673977)

222.108.***.***

GGYY
아니면 뇌 안쪽의 감정은 순환하는 존재라 저정도 틈으로도 이론상 문제없는건가? | 20.02.14 06:54 | | |
GGYY
일단 인간 기준이지만 뉴런은 대부분 대뇌 피질에 자리잡고 있고 두개골에 딱 붙은것도 아니고 뇌가 두개니까 뇌 사이로도 들어갈 수 있잖아 괴물이니까 또 모르겠지만 일단 괜찮거나 아니면 답도 없지만 일단 해보는거거나 둘중 하나겠지 남은 페이지 봐도 제대로는 모르겠어 | 20.02.14 06:56 | | |
(1673977)

222.108.***.***

마법의­ 소라고둥
아. 지금 다시 일러 보니까 저게 뇌가 깨진게 아니라 두개골이 깨진 모양새를 표현한거구나. 아마 뇌내 살점 사이를 이동하는것일듯. | 20.02.14 06:58 | | |
(3813297)

175.223.***.***

재밌네
20.02.14 07:05
(5151658)

125.141.***.***

와 이런거 넘 좋아
20.02.14 07:05
(1091711)

1.220.***.***

꼭 사고난 원자력 발전소 처리하는 사람들 같다 체르노빌 인간로봇같은 느낌으로
20.02.14 07:07
(60055)

58.226.***.***

그러니까..드워프들이 모리아에서 저짓하다 발로그를 깨웠단 말이지...?
20.02.14 07:07
추천
20.02.14 07:08
걍 냅두면안되냐...? 긁어 부스럼 만드는 느낌
20.02.14 07:21
(4943080)

125.183.***.***

레비테이론
이 일의 원인인차피 머리 부셔진 괴물과 거기에 감화되는 생물들이 있고 그 괴물을 무슨짓을 해도 안죽는걸로 결론이 났으면 처리 해야지 보니까 저상태로 그냥 놔뒀으면 저 괴물의 악의에 잠식된 생물들이 증식 했을 것 같음 | 20.02.14 07:54 | | |
엑자일 광산 설정도 비슷했는데
20.02.14 07:27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이런거 조와용
20.02.14 07:43
재밌다 추천
20.02.14 07:49
정신 광산 ㅊ 이런 코스믹 호러 같기도 하고 발터 뫼르스 소설 같기도 하고 기묘한 게 재밌다.
20.02.14 07:54
(3264931)

118.235.***.***

아 이거 나도 원본 찾아봣는데 설정은 재밋던데 텍스트량이 장난 아니던데..이걸번역하다니 끈기있네
20.02.14 07:58
(2876499)

124.63.***.***

꿀잼이다. 추천줌
20.02.14 08:20
이야.. 진짜 상상력 끝내주네. 번역해줘서 고마워!!
20.02.14 08:48
이런 코스믹호러설정 넘무조아
20.02.14 10:46
(1725057)

106.102.***.***

번역 감사 개추
20.02.14 12:46
다른의미로서의 정신병치료인가
20.02.14 20:03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33534 전체공지 펄어비스 ‘섀도우 아레나’ 글로벌 테스트 모집 8[RULIWEB] 2020.02.12
33390955 공지 유머 게시판 통합 공지 _[RULIWEB] 367 3295800 2017.04.29
힛갤 대한민국 10년 후 모습 (17) 밀로스 52 14311 23:17
힛갤 (약후)회사 여자 상사랑 동침한 핼갤럼 (18) 발더스카이 68 13819 23:14
46017399 잡담 비폭력의 코른 1 23:37
46017398 잡담 오젠 1 23:37
46017397 유머 루리웹-4932854946 2 23:37
46017396 잡담 집에가고시퍼 10 23:37
46017395 유머 -크라이스- 26 23:37
46017394 잡담 Cortana 7 23:37
46017393 유머 버밀리오쨩 26 23:37
46017392 잡담 괴도 라팡 1 34 23:37
46017391 잡담 헨리더 46 23:37
46017390 잡담 Ump45찌찌 9 23:37
46017389 잡담 The_vinn 11 23:37
46017388 게임 Executioner 13 23:37
46017387 잡담 여기있네 숙주나물 8 23:36
46017386 유머 그런눈으로보지말아주세요 82 23:36
46017385 게임 인간부스러기194308 1 60 23:36
46017384 유머 masasuzu 3 87 23:36
46017383 잡담 루리웹-SCAN BOT 1 44 23:36
46017382 유머 A:mon 3 82 23:36
46017381 유머 (주)카짓제약 1 44 23:36
46017380 잡담 안습의 샤아 21 23:36
46017379 유머 루리웹-3177901548 159 23:36
46017378 잡담 로스 블랑코스 19 23:36
46017377 유머 천만원 85 23:36
46017376 유머 쓰레빠 132 23:36
46017375 잡담 헨리더 2 36 23:36
46017373 잡담 모작만 잘하는놈 17 23:36
46017372 잡담 깊은바다나미 51 23:36
46017371 잡담 루리웹-1139400918 1 68 23:35

글쓰기 1055114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