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기사

[기사 제목]

워게이밍, 모바일 비즈니스 담당 신규 부문 ‘워게이밍 넥서스’ 설립

조회수 390 | 루리웹 | 입력 2019.06.18 (10:54:39)
[기사 본문]

- 크로스 플랫폼 잠재력 지닌 모바일 게임 서비스 목표

- 언리얼 엔진 4를 포함 최첨단 기술 활용

- 우수한 모바일 타이틀 확보 및 재능있는 스튜디오 발굴 계획 


참고 이미지01_마이크 벨튼.jpg

참고 이미지02_워게이밍 넥서스 로고.jpg

워게이밍 넥서스 부문장 마이크 벨튼(상)과 워게이밍 넥서스 로고(하)



워게이밍은 높은 시장잠재력과 새로운 게임 플레이 스타일을 지닌 제품 개발을 통해 모바일 게임 분야에서 회사의 전략적 계획을 실행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새로운 비즈니스를 담당하는 신규 부문 ‘워게이밍 넥서스’를 설립한다고 밝혔다. 


워게이밍 넥서스는 자체 제작 타이틀을 개발하고 외부 스튜디오의 유망 게임을 발굴하여 퍼블리싱할 계획이다. 이 새로운 부문은 지난 10년간 워게이밍에서 글로벌 PR 마케팅 총괄과 최근 2년간 CIS 지역 퍼블리싱 총괄로 워게이밍의 성공에 기여해온 마이크 벨튼(Mike Belton)이 수장을 맡게 된다. 


워게이밍 넥서스 부문장 마이크 벨튼은 “워게이밍 넥서스 설립의 핵심은 팀 구축, 업무 수행, 사용하는 기술과 제공되는 제품에 있어서의 혁신성이다. 새 조직은 전세계 각 지역에서 광범위한 전문 지식과 게이머의 취향과 욕구에 대한 깊은 이해를 가지고 있는 검증된 워게이밍 직원들로 구성되어 있고 이러한 요소들이 어울어져 새로운 프로젝트의 성공에 기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워게이밍 넥서스의 설립 배경은 2018년 모스크바에서 개최된 WG Fest에서 발표된 워게이밍과 에픽 게임즈(Epic Games) 간의 동유럽의 모바일 게임시장을 한단계 끌어올리기 위한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한다. 이후 에픽의 언리얼 엔진 4(Unreal Engine 4)는 워게이밍의 신규 게임 프로젝트 개발시 사용되는 주요 기술이 되었고 이로 인해 새로운 비즈니스 부서를 설립하고 혁신적인 모바일 타이틀을 제공하는데 언리얼 엔진 4 및 기타 고급 솔루션의 기능들을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 


지난 6개월간 워게이밍 넥서스는 언리얼 엔진 4를 바탕으로 동부 및 중부 유럽의 스튜디오들과 수십 건의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현재 혁신적인 게임 메카닉을 가진 6개의 프로젝트들이 이미 프로토타입 단계에 돌입했다. 


워게이밍 넥서스는 이후 언리얼 엔진 4로 프로젝트를 구축하는데 능숙한 파트너 스튜디오와 모바일 게임 업계에 확고한 기반을 가진 최고 전문가들을 추가로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김영훈 기자   grazzy@ruliweb.com




관련게임정보 목록

관련 정보

기     종

온라인/아이폰/안드로이드

발 매 일

장     르

가     격

제 작 사

워게이밍

기     타



댓글

목록보기

댓글 | 1
1


워게이밍은 높은 시장잠재력과 -> 가챠를 만들꺼다 새로운 게임 플레이 스타일을 -> 뽑기 확률 오지고요 지닌 제품 개발을 -> 딴 게임 카피 통해 모바일 게임 분야 -> 응 가챠 이정도로 해석하면 되나...?
19.06.18 14:16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목록보기
BEST 뉴스

PC/온라인
비디오/콘솔
모바일
PC/온라인
비디오/콘솔
모바일
PC/온라인
비디오/콘솔
모바일
BEST 게시글

게임
애니/책
갤러리
커뮤니티
게임
애니/책
갤러리
커뮤니티
게임
애니/책
갤러리
커뮤니티
게임
애니/책
갤러리
커뮤니티
BEST 유저정보
콘솔
PC
모바일
취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