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EMUL] [MAME]아랑전설3 [3]



[광고]

s2.jpg

 

 

s3.jpg

 

 

s4.jpg

 

 

s5.jpg

 

 

s6.jpg

 

 

s7.jpg

 

 

s8.jpg

 

 

s9.jpg

 

s11.jpg

 

 

s12.jpg

 

 

s13.jpg

 

 

s14.jpg

 

 

s15.jpg

 

 

s16.jpg

 

 

s17.jpg

 

 

s18.jpg

 

s19.jpg

 

 

s20.jpg

 

 

s21.jpg

 

 

s22.jpg

 

 

s23.jpg

 

 

s24.jpg

 

 

s25.jpg

 

 

s26.jpg

 

s27.jpg

 

 

s28.jpg

 

 

s29.jpg

 

 

s30.jpg

 

 

s31.jpg

 

 

s32.jpg

오래만에 테리로 플레이 해봤죠

 

 

 

 

 



댓글 | 3
1


(1247508)

59.5.***.***

블루마리,야마자키,밥의 데뷔작 승부후 스테이지속 연못에 빠지거나 바깥으로 퉁겨나가는 연출좋았고 그럭저럭 할만했죠
19.08.12 14:31
예전에 게임피아 부록으로 받아서 이 것만 했었는데, 시디가 아직도 있네요. pc버전과의 차이점이라면 장풍계 기술이 깜빡임 효과가 없는 것과, 일부 기술(파워가이저)발동시 효과음 삭제, OST 어나더 버전 등. ost는 개인적으로 pc판이 더 좋았습니다. 당시 부록공략도 실려있었지만, 초필 커맨드만 빠져있어서 테리와 홍푸말고는 아무리해도 찾아내질 못 했는데 나중에 한글로 조잡하게 만든 파일에 나와있는 것 보고 허탈했더라는. 테리의 경우에는 앉아 강펀치 - 크랙슛 무한 콤보가 있었고, 그냥 근접 강 크랙슛 풀히트 - 파워덩크(스턴)만 들어가도 끝이었죠. 나중에 에뮬로 접했을때는 예전만큼의 재미는 없었지만.. 전제적인 데미지와 스턴치만 조절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어도 개인적으로 수작이라고 평가하는 겜중 하나입니다.
19.08.12 16:20
(683264)

122.36.***.***

처음 숨겨진보스 진숭뢰를 처치했을때 감동이였는데
19.08.12 17:38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글쓰기 6209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