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자작] 삼겹살 오븐 구이 [86]





[광고]

(모바일에서 작성하여 각종 오타와 줄맟춤이 있을수 있습니다.)

첫글은 자작이라는 전통에 따라 글을 올려봅니다.

언젠가 소프님의 영상을 봤는데 정말 맛있어 보여서 무작정 따라해봤습니다.

20180308_005017.jpg

인터넷 쇼핑몰에서 구입한 수입산 삼겹살입니다.

대략 가격이 2kg에 16000원 정도 들었습니다.

 

 

20180308_010907.jpg

삼등분하고 머스타드와 럽을 발라 양념을 합니다.

럽의 비율은 마늘가루, 양파가루, 흑설탕을 1, 바질, 파슬리, 스테이크 시즈닝, 소금, 고춧가루를 0.5 비율로 했습니다.

 

20180311_161828.jpg

(중대장의 식량을 약탈중인 계원들_1.jpg)

오븐에 넣고 150도 온도에서 1시간 30분 동은 굽습니다.

굽는 시간 동안 손님이 배고프다고 하여 냉장고를 털어 토스트를 구워줍니다.

토스트에는 반찬으로 먹고 있던 베이컨이 마구 들어갑니다.

 

1520737266555.jpg

오븐에서 꺼낸 후 호일에 감아 약 10분간 레스팅을 한 후 썰어줍니다.

완성직후 사진을 찍지 못한 관계로 썰기 전 모습은 호일 위에 올려진 덩어리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520737271923.jpg

썰고난 후의 모습입니다.

 

20180311_161921.jpg

(중대장의 식량을 약탈중인 계원들_2.jpg)

 

준비하는 시간이 좀 많이 걸렸습니다.

해동시간만 대략 3시간 정도 걸렸고 양념에 재우는 시간은 약 이틀이 소모됐습니다.(사실 업무때문이었지만...)

그렇지만 맛은 굉장히 좋았습니다. 양념의 감칠맛과 과하지 않은 부드러운 육질과 촉촉한 육즙의 조화는 너무도 훌륭했습니다.

 

사실 요리라고 해봐야 시중에서 파는 양념사서 제육볶음만 하보던 저로서는 불안했었는데 먹고나서 그런 불안감은 말끔히 사라졌습니다. 

 

2kg짜리 고기를 혼자 먹기는 뭐해서 계원들을 불러다 같이 먹긴 했는데 이것들이 비축식량을 전부 먹어버려서 다음날 장을 새로 봐야만 했었습니다 ㅜㅜ

(그 와중에 맥주가 있는걸 알고는 빛의 속도로 근무 바꾸고 온 정작계원은 안비밀)

 

다음에는 준비 및 조리시간이 조금 짧은 요릴 해보려 합니다.

 

부족한 첫 작성글을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 86
1


(1451870)

122.45.***.***

BEST
잘 맥이는 간부... 좋은 간부 인정합니다..!
18.03.11 17:09
BEST
나 중대장은 계원들에게 실망했다
18.03.11 18:19
BEST
멋집니다!! 이말말고는 할말이없네요.. 저도 군인일때 님같은 간부가 있었으면.. 평생 좋은추억으로 남았을텐데.. 진짜 멋집니다!!
18.03.11 16:53
BEST
고등학교 때 현장실습이란 명목으로 인터폰 회사 갔었는데 그 때 사장이 부산출장 데리고 가서는 "한집만 더하고 하자"라며 일만 강행했었는데 아침부터 점심까지 쫄쫄 굶다가 저녁으로 국밥 하나 먹은 기억이 있어서요. 그 이후부터는 일단 먹고 하자는게 신조(?)가 되었습니다. 여담으로 그 사장이 3개월치 월급 떼먹어서 별로 좋은 기억도 없고요.
18.03.11 21:15
BEST
웬지 오른쪽베스트로 슝하고 날아가실것 같다 멋집니다.
18.03.11 17:49
BEST
멋집니다!! 이말말고는 할말이없네요.. 저도 군인일때 님같은 간부가 있었으면.. 평생 좋은추억으로 남았을텐데.. 진짜 멋집니다!!
18.03.11 16:53
클레만티느
가능하면 즐거운 군생활을 하려고 노력중입니다 ^^ | 18.03.11 21:12 | | |
(1451870)

122.45.***.***

BEST
잘 맥이는 간부... 좋은 간부 인정합니다..!
18.03.11 17:09
BEST
갱생잉
고등학교 때 현장실습이란 명목으로 인터폰 회사 갔었는데 그 때 사장이 부산출장 데리고 가서는 "한집만 더하고 하자"라며 일만 강행했었는데 아침부터 점심까지 쫄쫄 굶다가 저녁으로 국밥 하나 먹은 기억이 있어서요. 그 이후부터는 일단 먹고 하자는게 신조(?)가 되었습니다. 여담으로 그 사장이 3개월치 월급 떼먹어서 별로 좋은 기억도 없고요. | 18.03.11 21:15 | | |
(4876819)

211.215.***.***

혈사로야[해영]
노동청 신고가셈 | 18.03.12 08:51 | | |
좋은 추억을 남겨주셨네요!!
18.03.11 17:27
참기름의눈물
계원 특성상 일과 이후와 주말에도 작업하는 경우가 많아서 가끔씩 밖에 데려가서 고기사주고 밥먹이고 있습니다 ^^ | 18.03.11 21:17 | | |
BEST
웬지 오른쪽베스트로 슝하고 날아가실것 같다 멋집니다.
18.03.11 17:49
오렌지레몬메론
감사합니다^^ | 18.03.11 21:18 | | |
저도 계원 출신인데....옛날 생각많이 나네요 ㅋㅋㅋ 담당간부한테 맨날 욕먹고 맞으면서 뒤에서 욕많이 했었는데 결국에는 제일 많이 챙겨주는 사람이 담당간부 ㅋㅋㅋ 벌써 10년이 넘어가는데 보고싶네요 ㅋㅋ ㅜㅜ
18.03.11 17:50
야옹이수도사
제가 1차 중대장할때 행보관이 성격이 좀 세서 말이 좀 거칠은 편이었습니다.(못해먹겠다고 울었던 계원도 있었죠.) 그래도 행보관이 고기 먹이며 미안하다고 하고 계속 챙겨주니까 계원들이 일도 잘하고 잘따르더군요. 나중엔 행보관 결혼식 때 전역하고 다 찾아와서 축가도 불러주더라구요. | 18.03.11 21:22 | | |
BEST
나 중대장은 계원들에게 실망했다
18.03.11 18:19
케로로Sergeant
한동안 유게에 자주 올라온 드립이네요 ^^ 나중에 먹을거 잔뜩 주고 다 못먹으면 실망했다고 드립쳐볼까 생각중입니다 ^^;; | 18.03.11 21:29 | | |
(1523241)

218.148.***.***

나 민방위는 중대장에게 칭찬을 보낸다. 이런 중대장님이였으면 저는 24개월 덜 괴로웠을듯 하네요 ㅎㅎ 멋지십니다.
18.03.11 21:45
BraBus
감사합니다^^ | 18.03.11 21:59 | | |
(1669750)

59.26.***.***

저도 행정계원이었는데 님같은 간부만났으면 정말 군생활 할만했을 텐데 ㅡㅜ 휴가같은건 안바래도 말한마디 따뜻하게 하면 사기가 상승하는데 볼때마다 딴애들은 밖에서 고생하는데 너는 자리에 앉아서 키보드만 두드린다고 욕하고 일과시간외에 야근이나 업무하면 보일때마다 넌 일과시간에 뭐하길래 남들 놀때 일하는척하냐고 갈궈대서 야근하는것도 주변에 XXX이 있냐고 물어봐서 하다가 도망가고 하다가 도망가고 했던거 떠오르네요 거 참 덕분에 2년동아 타 중대에서 전문하사 쑥쑥나올때 왜 X중대는 전문하사 하려는 사람이 없냐는 소리가 막 들렸죠 3년간 전문하사가 없었다나....
18.03.11 21:49
반닥1
저도 간부지만 그 부대는 정말 X쓰레기 간부만 있었나보네요. 2년동안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 18.03.11 22:01 | | |
(4882709)

61.102.***.***

반닥1
지금 저희 사장님 같네요.. 그저께(토요일) 밤에도 갑자기 전화하셔서, 내일(일요일) 오전에 일하자!고 하셔서, 일요일인데도 일찍 일어나서 | 18.03.12 09:48 | | |
(4722029)

14.63.***.***

흐앙 멋있는 중대장님이다
18.03.12 09:42
(65733)

112.155.***.***

에어 후라이어로도 가능 할까요?
18.03.12 11:31
디지팀
에어 후라이어는 안써봐서 모르겠습니다. | 18.03.12 11:38 | | |
(1669750)

59.26.***.***

디지팀
에어 후라이는 통삼겹을 일단 삶아서 수육을 만든다음에 종이호일 같은걸로 싸서하면 되긴 합니다. 그냥 안 익히고 넣으면 오븐보다는 화력이 약해서 속은 안익는데 겉이 오버쿡되더라고요 그리고 겉이 좀 딱딱해집니다 | 18.03.12 11:44 | | |
(65733)

112.155.***.***

반닥1
아 감사합니다~ | 18.03.12 18:57 | | |
아 이건 램지식 그거네요... 이거 유명한 쉐프들이 자주 써먹는 레시피같더라구요 통삼겹 구이... 다음엔 구우실때 껍질에 다이아몬드 모양 칼집도 내서 구워보세요 껍질이 으마으마하게 바삭바삭해집니다
18.03.12 12:01
로리콘은고칠수있습니다
아 구우실때 타임 조금 로즈마리 조금 넣으면 향이 훨씬 좋습니다 | 18.03.12 12:02 | | |
로리콘은고칠수있습니다
칼집은 육즙 빠질수도 있다는 얘기를 들어서 않넣었는데 다음에 할때는 해보겠습니다. 로즈마리는 동네 마트에서 안팔아서 따로 인터넷으로 사야할거 같습니다. | 18.03.12 12:15 | | |
(1420107)

58.232.***.***

그림으로 가려졌지만 대원들 표정이 보이는 것 같네요ㅋㅋㅋㅋㅋㅋ
18.03.12 12:23
Urial
많이 즐거워 했습니다 ㅎㅎ | 18.03.13 22:54 | | |
군 시절 항상 기억하는건 먹을걸 사주던 간부님과 소대장님 뿐이었습니다. 계원들에게 고기를 손수 준비해주시는 모습 보기좋습니다!
18.03.12 12:24
인새은고달퍼
병 생활은 못해봤지만 몇 안되는 추억이란걸 알기에 잘 먹이고 있습니다^^ | 18.03.13 22:55 | | |
현역 군인을 먹이셨으니 .... 복 받으실겁니다. 보는 것만으로 배가 불러오는 훈훈한 ... 글이네요 ...
18.03.12 15:08
마호소죠 아나키
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 18.03.13 22:56 | | |
(929910)

106.250.***.***

우와...좋은분이셔요 ㅋㅋ 정말 훈훈한글 추천요!
18.03.12 15:11
Oblivion- Dust
감사합니다 ^^ | 18.03.13 22:56 | | |
(526725)

211.203.***.***

왜 전 이런 간부님과 맺어지지 못했던 걸까요.ㅠ
18.03.12 15:22
Granduke
자화자찬 같은 느낌이지만 사회에서도 좋은 상사 만나실겁니다 ^^ | 18.03.13 22:57 | | |
(400806)

210.99.***.***

계원만 너무 챙기지마시고 중대원들도 챙겨주는 멋진 중대장님이 되시길 바랍니다^^
18.03.12 16:00
에론
감사합니다 ^^ | 18.03.13 22:57 | | |
ㅋ... 군대 있을때 행정병이었는데, 나 있던 사무실 과장님이 소령이었는데... 외식도 자주 시켜주시고, 치킨도 자주 사오시고... 그때는 야근 자꾸 시켜서 짜증났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그만큼 해주는 군간부가 어디있나 싶네.
18.03.12 16:27
원조청년정신
야근엔 야식이 당연하지요 ㅎㅎ | 18.03.13 22:59 | | |
(906162)

121.170.***.***

와 정말 천사님 ㅜㅜ
18.03.12 17:33
허야비.
감사합니다 ^^ | 18.03.13 23:00 | | |
배고픈 군인들 먹이느라 고기를 엄청쓰셨겠네요 ㄷㄷ 제가 군인일 땐 진짜 엄청 먹어댔는ㄷ
18.03.12 18:19
너는믿지않아
사진에 나온 인원 + 촬영한 인원 = 6명이었는데 2kg은 조금 부족했습니다. 다음엔 4kg정도해서 취사병들도 먹이려고 합니다. | 18.03.13 23:01 | | |
멋있는 중대장일세~
18.03.12 19:10
래퍼GJshimson
감사합니다 ^^ | 18.03.13 23:01 | | |
근데 요즘 저 필라이트라는 맥주를 많이 마시네요. 카스나 하이트보다 나은가...
18.03.12 20:45
(2699007)

122.47.***.***

신비의 이프리타
가격이 싸니 맥주(?)를 가벼운 맛으로 먹는 사람들은 좋겠죠. | 18.03.12 21:48 | | |
(1641392)

121.163.***.***

신비의 이프리타
말그대로 싼 맛이에요 ㅎㅎ 기대는 안 하시는게 | 18.03.13 09:04 | | |
신비의 이프리타
광고도 하고 꽤 저렴해서 이번에 마셔봤는데 가격에 비해 꽤 괜찮았습니다. | 18.03.13 23:02 | | |
(1253270)

221.161.***.***

어라... 얼굴이 많이 익숙하신데... 혹시 12년도부터 14년도까지 인제군 X둔리에서 복무하신적 있으신가요? 제가 전문하사 복무할때 중대장님이신거 같은데
18.03.12 22:14
yun6431
오잉? 누구신지? 저 거기서 1차 중대장 했는데요? | 18.03.13 00:03 | | |
(1253270)

221.161.***.***

혈사로야[해영]
1중대장님 맞으시구나! 저 오하사입니다. 여기서 보게될 줄은 몰랐네요 ㅎㅎㅎ 잘 지내시는거 같아서 다행입니다. | 18.03.13 10:11 | | |
yun6431
오~ 오하사였군~~ 잘 지내나? | 18.03.13 23:03 | | |
(1253270)

221.161.***.***

혈사로야[해영]
취업준비 하면서 지내고 있습니다 ㅎㅎ | 18.03.14 01:04 | | |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18.03.12 22:24
육감극대화
감사합니다 ^^ | 18.03.13 23:07 | | |
충성충성!
18.03.12 22:49
루리웹-5527398770
충성! | 18.03.13 23:07 | | |
그 마음 변치 않으시길 ... 멋지십니다~!
18.03.12 22:57
혼자 몰래
감사합니다 ^^ | 18.03.13 23:08 | | |
(1642557)

119.204.***.***

참간부
18.03.13 00:47
똥쟁e
참간부까지는 못된그 같다고 좋은 사람 정도로 만족하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 18.03.13 23:09 | | |
(904472)

114.205.***.***

활동복 쥑이네요 ㅎㅎ 저 장병들은 진짜 좋은 추억이 될듯하네요~
18.03.13 01:13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나 계원은 중대장님께 감동했다
18.03.13 02:27
엑셀리테🎗
나 중대장은 음갤러들에게 감동했다 | 18.03.13 23:10 | | |
2AB
(4799975)

121.154.***.***

와 중대장님 대박이네요. 저 친구들은 기억에 남겠어요~~
18.03.13 04:49
2AB
기억 못하더라라도 군대에 대해 나쁜 이미지만 안남았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18.03.13 23:11 | | |
힝 나도 화학지원대 정작계원이었는데 행정병 땡보라고 해서 갔는데 제일 힘들어 ㅠㅠ 일과가 없어...ㅠㅠ
18.03.13 08:39
신도버린남자
멀리서 보면 희극,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라고 하지요 ㅜㅜ | 18.03.13 23:12 | | |
훌륭한 장교시네요. 시대가 바뀌며 이렇게 소속 기간병 챙겨주는 장교 부사관들도 많이 줄었는데 훌륭하십니다. 이런건 뭐 사비가 많이 들어가는 경우니 쉽지도 않고요. 복무 무탈하시고 소령 진급도 원활하게 되시길 기원합니다.
18.03.13 11:54
풀파워영원의종결
그래서 어지간한 경우는 행보관이랑 소대장하고 1/n 하고 있습니다 ㅜㅜ | 18.03.13 23:13 | | |
(1349088)

210.99.***.***

멋지네요. 나라 잘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18.03.13 13:15
무나니
나라까진 아니더라도 용사들이 무사히 전역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18.03.13 23:13 | | |
지통실 당직때 항상 치킨피자시켜서 먹여주시던 S중령님 생각나네... 아마 전역하셨을텐데 지금은 뭐하고 계시려나
18.03.13 13:58
루리웹-8237545737
와 중령이면 사령부급 당직사령인데 그렇게 먹이면 눈치 꽤 보이셨을첸데 대단하네요. | 18.03.13 23:15 | | |
(384789)

61.98.***.***

전역한지 10여년넘어가는데... 제가 복무하던부대는 간부들이 참 권위적이다라고 생각이드는 양반들만 있었는데, 참 멋진 간부신거같습니다..
18.03.13 20:07
darkprison
복불복인거 같습니다. 사실 저도 지금 모시는 지휘관이랑 코드 안맞으면 저렇게 하기도 힘들었을겁니다. | 18.03.13 23:16 | | |
(3035692)

183.96.***.***

계원비스무리한 작전병이었는데 야근할때나 주말근무일때 일직간부님들이 가끔 피자와 치킨을 사주실때면 정말 감사했습니다. 어차피 병사로 군생활하는게 힘든건 다 아는거고 그렇게 먹을거라도 사주시는분들이 참 고맙더라구요 그래서 가끔 전화와서 작전실 회의 상황 분위기 물어보면 피할때를 잘 알려드렸....
18.03.13 20:58
gawa
서로 윈윈이었군요 ㅎㅎ | 18.03.13 23:18 | | |
간부가 손수 자기 병사들 저렇게 먹여살리는건 본적이 없는데 ㅋㅋㅋㅋ
18.03.13 21:05
근근디카프리
그래도 요즘엔 많이 바뀌고 있어서 자기 담당계원이나 소대원은 잘 먹이는 분위기입니다 ㅎㅎ | 18.03.13 23:20 | | |
(1425524)

121.137.***.***

와 나도 처음봤음여; 대단하십니다;
18.03.13 23:34
(3265)

175.193.***.***

멋진 중대장님이시네요! 저도 행정계비스무리한 곳에서 일했었는데...샌드위치 싸와서 나눠주셨던 중사님이 생각나네요ㅎㅎ
18.03.14 00:38
제가 느낀 군대는 위에서 아래로 차례대로 갈구면서 그런 시스템이었는데 그런 중대장 안돼시길 바랍니다. 사진은 보기 좋네요~
18.03.14 00:45
인품이 접속일에 비례 퍄퍄
18.03.14 01:58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글쓰기 146167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