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자작] 총각의 집밥한상 시즌4_시즌8화 [56]





[광고]

자연밥상_BG_01.jpg


 



BGM정보 : 브금저장소 - http://bgmstore.net/view/DIIha


 


 


안녕하세요.

'서른일곱 총각의 자연밥상'....아니

'총각의 집밥한상' 으로 바뀌었습니다.

 

총각의 집밥 한상의 박청장 입니다.

생활이 바빠서 이제서야 다시 왔네요.

 

 

8화를 올리지만

바로 9화도 있다능~


 

기나긴 겨울이 끝나고 봄이 찾아 왔습니다.

봄하면 봄음식이 제일 먼저 떠오르네요.

 

어르신들이 하는 집밥을

총각이 음식을 만들고

 

옛 음식 문화를 찾아 가면 좋겠어요.

 

더 많이 노력하려고 합니다.

 


 


크기변환_DSC_0743.JPG


 

아침이 오면 해는 집을 향하고


 


 


 




 


크기변환_DSC_0746.JPG


봄 햇살이 들이 칩니다.


 


 


 




 


크기변환_DSC_0752.JPG


마당 한켠에도


 


 


 




 


크기변환_DSC_0754.JPG

 

이사오면서 심은 파는 무럭무럭


 


 


 




 


크기변환_DSC_0761.JPG


햇살이 좋네요.


 


 


 




 


크기변환_IMG_4209.JPG


 

아침부터 부지런히


닦고 움직 입니다.


 


 


 




 


크기변환_DSC_0438.JPG


 

고구마와 감을 깨끗하게 씻고


 


 


 




 


크기변환_DSC_0440.JPG


고구마는 가마솥에 쪄 낼겁니다.


 


 


 




 


크기변환_DSC_0441.JPG


가마솥에 고구마를 살포시~~


 


 


 




 


크기변환_DSC_0443.JPG


고구마가 아주 좋네요~


 


 


 




 


크기변환_DSC_0444.JPG


빗줄기가 떨어져도

가마솥 위에서 금방 수증기로 변하는


 


 


 




 


크기변환_DSC_0447.JPG


감도 깎아내고


 


 


 




 


크기변환_DSC_0450.JPG


 

비오는 소리를 들으며 가마솥앞에 자리잡고 앉아서

망중한을 때립니다.


 


 


 




 


크기변환_DSC_0474.JPG


잘 쪄낸 고구마


 


 


 




 


크기변환_DSC_0481.JPG


고구마 향기 가득 합니다.


 


 


 




 


크기변환_DSC_0487.JPG


 

이제 잘 썰어서

말립니다.


 


 


 




 


크기변환_DSC_0489.JPG


나는 고구마 하나면 됩니다 ㅎ


 


 


 




 


크기변환_DSC_0452.JPG


감은 썰어서 감말랭이를 하고


 


 


 




 


크기변환_IMG_4211.JPG


이렇게 간식을 만들었어요.

쫀뜩~하고 달콤~ 합니다.


 


 


 


 


 


 


 


 




 


크기변환_IMG_4441.JPG


지난번 나눔을 진행했고

포장을 합니다.


 


 


 




 


크기변환_IMG_4442.JPG


주소를 전부 다 받지 못해서

부분 먼저 배송을 합니다.


 


 


 




 


크기변환_IMG_44466.jpg


택배를 발송 합니다.

다들 잘 받으셨는지 궁금하네요~


 


 


 




 


크기변환_DSC_0456.JPG


손님이 오시기로 해서

음식을 준비 합니다.


 


 


 




 


크기변환_DSC_0457.JPG


간장을 졸여내야 합니다.


 


 


 




 


크기변환_DSC_0459.JPG


쯔유도 넣어주고


 


 


 




 


크기변환_DSC_0460.JPG

 

한소큼 끓여 낸뒤


 


 


 




 


크기변환_DSC_0462.JPG


계란 노른자를 준비 합니다.


 


 


 




 


크기변환_DSC_0484.JPG


졸여진 간장을 담아내면


 


 


 




 


크기변환_DSC_0485.JPG


계란 노른자 절임 입니다.


 


 


 




 


크기변환_DSC_0464.JPG


갈비찜을 할겁니다.


 


 


 




 


크기변환_DSC_0465.JPG


 

핏기를 빼준 생갈비


 


 


 




 


크기변환_DSC_0466.JPG


배와 키위를 자르고


 


 


 




 


크기변환_DSC_0467.JPG


슝~슝~ 갈아냅니다.


 


 


 




 


크기변환_DSC_0468.JPG


잘갈아졌네요~

요기서 한모금 마시고 싶은 욕구를 참았네요.


 


 


 




 


크기변환_DSC_0469.JPG


간장베이스에 넣고


 


 


 




 


크기변환_DSC_0470.JPG


청주가 없어 소주를 조금 넣습니다.


 


 


 




 


크기변환_DSC_0472.JPG


설거지는 그때 그때 바로바로 합니다.


 


 


 




 


크기변환_DSC_0492.JPG


이제 양념장을 준비하고


 


 


 




 


크기변환_DSC_0493.JPG


갈비에 부어 줍니다.


 


 


 




 


크기변환_DSC_0495.JPG


잘 저며 지도록 통에 넣고


 


 


 




 


크기변환_DSC_0498.JPG


밖에서 하루 숙성~~


 


 


 




 


크기변환_DSC_0500.JPG

 

쪽파를 손질 하고


 


 


 




 


크기변환_DSC_0502.JPG


대쳐 냅니다.


 


 


 




 


크기변환_DSC_0504.JPG


당근과 야채는 둥글게~~ 잘라내고


 


 


 




 


크기변환_DSC_0507.JPG


아침 일찍 오리와 닭을 삶습니다.


 


 


 




 


크기변환_DSC_0509.JPG


탄핵기념

닭년을 가마솥에 넣습니다.


 


 


 




 


크기변환_DSC_0510.JPG


황기, 겨우살이, 대추, 황기

등등 몸에 좋은 재료를 넣고


 


 


 




 


크기변환_DSC_0511.JPG


가마솥에 넣습니다.


 


 


 




 


크기변환_DSC_0514.JPG


이제 기다림의 미학


 


 


 




 


크기변환_DSC_0516.JPG


호박도 썰어내고


 


 


 




 


크기변환_DSC_0518.JPG


간단하게 전을 준비 합니다.


 


 


 




 


크기변환_DSC_0519.JPG


맛나겠다~

하나 먹고싶지만 참았....


 


 


 




 


크기변환_DSC_0522.JPG


손질한 재료


 


 


 




 


크기변환_DSC_0523.JPG


슬로우 푸드


 


 


 




 


크기변환_DSC_0524.JPG


닭은 먼저 꺼냅니다.


 


 


 




 


크기변환_DSC_0525.JPG


조금 더 삶아낼 오리


 


 


 




 


크기변환_DSC_0536.JPG


닭은 손질을 해야죠


 


 


 




 


크기변환_DSC_0538.JPG


뼈와 살이 분리되는 밤...

아니고 닭


 


 


 




 


크기변환_DSC_0539.JPG


자 그럼 말이를 해볼까요


 


 


 




 


크기변환_DSC_0540.JPG


요렇게 말아 줍니다.


 


 


 




 


크기변환_DSC_0543.JPG


하나하나 열심히 말았어요.


 


 


 




 


크기변환_DSC_0544.JPG


연두부를 구해서


 


 


 




 


크기변환_DSC_0547.JPG


 

계란노른자 절임을 살~~포시 얹어주면

노른자 절임 연두부 완성~


 


 


 




 


크기변환_DSC_0549.JPG


불을 피워야죠.


 


 


 




 


크기변환_DSC_0550.JPG


 

숙성 시켜놨던

갈비찜은 갈비만 전기밥솥에 한번 쪄내고


 


 


 




 


크기변환_DSC_0551.JPG


다시 야채와 한번 더 끓여 냅니다.


 


 


 




 


크기변환_DSC_0552.JPG


채소들 투하!!


 


 


 




 


크기변환_DSC_0554.JPG


영상도 촬영 했어요.

영상 촬영 하랴...

사진 촬영 하랴...

음식 하랴...


넘나 바쁜거~


좋은 고프로를 사고 싶지만 ㅠ

핸폰으로 하고 있습니다.


 


 


 




 


크기변환_DSC_0559.JPG


오리백숙 육수는 따로 빼서

녹두죽을 만듭니다.


 


 


 




 


크기변환_DSC_0561.JPG


녹두와 건강 백숙죽 입니다.


 


 


 




 


크기변환_DSC_0564.JPG


오리가 부드럽게 완성이 되었네요.


 


 


 




 


크기변환_DSC_0567.JPG


김장 김치를 꺼내고


 


 


 




 


크기변환_DSC_0570.JPG


갈비찜도 완성이 되었네요~


 


 


 




 


크기변환_DSC_0572.JPG


이쁘게 담아내고


 


 


 




 


크기변환_DSC_0577.JPG

 

상을 차립니다.


 


 


 




 


크기변환_DSC_0578.JPG


연세가 많으신 할머님께 드릴 음식이라
부드러운 음식을 위주로 구성 했어요.


 


 


 




 


크기변환_DSC_0579.JPG


 


 


전과 연두부


 


 


 




 


크기변환_DSC_0580.JPG


뼈가 부드럽게 발라지는 오리백숙


 


 


 




 


크기변환_DSC_0581.JPG


 

부드럽게 쪄낸 갈비찜


 


 


 




 


크기변환_DSC_0582.JPG


한입에 먹어도 좋은
닭전병


 


 


 




 


크기변환_DSC_0583.JPG


그리고 김장김치


 


 


 




 


크기변환_DSC_0584.JPG


맛있게 드셔주면 좋겠네요.


 


 


 




 


크기변환_DSC_0587.JPG


하아~ 힘들었어.


 


 


 




 


크기변환_IMG_4214.JPG


하얗게 불태웠어...


 


 


 




 


크기변환_DSC_0621.JPG

 

오시기 전에 드리려고


 


 


 




 


크기변환_DSC_0625.JPG


동치미를 꺼냅니다.


 


 


 




 


크기변환_DSC_0627.JPG


슬로우 푸드는

기다림은 언제나

좋습니다.


 


 


 




 


크기변환_DSC_0633.JPG


이 집의 원래 주인이셨던

할머님을 모시고 대접 했습니다.


 한가득 웃으시며 맛있게 잡수시는 모습에

너무도 좋은 시간 이었습니다.


 


 


 




 


크기변환_DSC_0636.JPG


커피에도 달달함을...


 


 


 




 


크기변환_DSC_0641.JPG


나를 위한 밥상을 해야죠.


 


 


 




 


크기변환_DSC_0642.JPG


표고를 시원~~하게 씻고


 


 


 




 


크기변환_DSC_0644.JPG


전에 만든 두부하고 남은 비지로 비지찌개를 하고


 


 


 




 


크기변환_DSC_0646.JPG


불에 올립니다.

이 사진 찍으려고 눈썹 태운건 안비밀~


 


 


 




 


크기변환_DSC_0649.JPG


채소를 준비하고


 


 


 




 


크기변환_DSC_0650.JPG


미니 가마솥


 


 


 




 


크기변환_DSC_0651.JPG

 

표고버섯밥을 합니다.


 


 


 




 


크기변환_DSC_0653.JPG


불위에 살포시


 


 


 




 


크기변환_DSC_0657.JPG


덥습니다.


 


 


 




 


크기변환_DSC_0659.JPG


봄이도 덥구나?


 


 


 




 


크기변환_DSC_0661.JPG


시원함을 가셔 줍니다.


 


 


 




 


크기변환_DSC_0664.JPG


할머님이 주고 가신 굴비 두마리


 


 


 




 


크기변환_DSC_0666.JPG


꼬지를 꽂고


 


 


 




 


크기변환_DSC_0668.JPG


봄이야~ 안돼~~ 참아야해~


 


 


 




 


크기변환_DSC_0670.JPG


사과칩 나무 입니다.

훈연을 할거라 향이 좋겠지요?


 


 


 




 


크기변환_DSC_0676.JPG


자 준비 끝


 


 


 




 


크기변환_DSC_0678.JPG


이제 굴비를 구워 볼까요?


 


 


 




 


크기변환_DSC_0681.JPG

 

음~~ 향기 좋네요.


 


 


 




 


크기변환_DSC_0683.JPG


굴비와 로즈마리의 향


 


 


 




 


크기변환_DSC_0688.JPG

 

쿨럭쿨럭~~연기가...


 


 


 




 


크기변환_DSC_0691.JPG


봄이야~ 좀 더 참아봐.


 


 


 




 


크기변환_DSC_0694.JPG


표고도 구워 먹으면 꿀맛~


 


 


 




 


크기변환_DSC_0696.JPG


이렇게 완성~


 


 


 




 


크기변환_DSC_0698.JPG


총각의 집밥한상 입니다.


 


 


 




 


크기변환_DSC_0699.JPG


비지째게와 표고버섯밥


 


 


 




 


크기변환_DSC_0702.JPG


굴비와 구운 표고


 


 


 




 


크기변환_DSC_0703.JPG


그리고 밑반찬


 


 


 




 


크기변환_DSC_0704.JPG


소박하게 담아냅니다.


 


 


 




 


크기변환_DSC_0705.JPG


나 먹어보고 너도 줄게~


 


 


 




 


크기변환_DSC_0708.JPG


같이 돌판 삼겹살을 해 먹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q3QFYfekA8M


 이 영상은 제가 만든겁니다.

편히들 봐주세요.


 


 




 


크기변환_DSC_0724.JPG


레스토랑 음식

레시피를 하고 있습니다.


 


 


 




 


크기변환_DSC_0726.JPG


어때요? 맛있겠지요?


 


 


 




 


크기변환_IMG_4392.JPG


꽁지도 잘 지냅니다.


 


 


 




 


크기변환_IMG_4415.JPG


항상 옆에 있어주는 꽁지 입니다.


 


 


 




 


크기변환_IMG_4417.JPG


이번에 또

잡지 촬영을 했습니다.

4월호에 실린다네요.


 


항상 더 좋은 밥상을 하고 싶습니다.

더 좋은 사진과 더 좋은 글로

다시 찾아 올게요.


 읽어 주셔고 감사합니다.~


 


  

자연밥상_BG_01.jpg



댓글 | 56
댓글쓰기


(347584)

114.205.***.***

BEST
결국 나이를 빼셨군요 ^^;; 누자베스 참 좋습니다. 양띠의 정으로 추천~~!
17.03.21 00:58
BEST
음식 사진을 보며 맛있겠다 라고 생각도 들지만 그것보다 더 드는 생각은 깨긋하다고 생각이 듭니다. 사진도 잘찍으신거겠지만 음식 자체의 신선도나 색감들 그리고 결과물까지 매우 깨긋하게 느껴져요. 잘 보고 갑니다.
17.03.23 14:43
(3081313)

220.93.***.***

오늘도 잘보고갑니다 ㅎㅎ 이름바뀌여서 잠깐 당황했내요
17.03.20 21:41
(3035692)

175.211.***.***

브금이 딱맞게 끝나네요 맛있는 음식 잘봤습니다! 할머니께서 주신 참조기 진짜 오랜만에 보네요 시장가면 맨날 부세밖에없는데...
17.03.20 21:41
(266183)

220.117.***.***

오늘도 맛깔 나고 정성스러운 사진 잘보고 갑니다 어머니는 처음에 이글을 보여드리니까 요리사 이신줄 알았다고 하셨어요 ㅎㅎ 그리고 나눔 받으시는분들 축하드립니다 ^^!
17.03.20 21:52
(4832599)

123.108.***.***

와 진짜 진정한 멀티플레이어....... 천재라는 단어밖에 생각이 안나네요
17.03.20 22:02
(3444287)

211.44.***.***

글 읽을 때마다 행복합니다.
17.03.20 22:42
그냥 대단하다 와 진짜..멋져요
17.03.21 00:37
(347584)

114.205.***.***

BEST
결국 나이를 빼셨군요 ^^;; 누자베스 참 좋습니다. 양띠의 정으로 추천~~!
17.03.21 00:58
유투브에서 영상을 먼저봤는데 이제 올라왔네요 ㅋㅋㅋ 계란 장조림에 갈비찜에... 오늘은 밥도둑 특집이군요
17.03.21 01:18
(3762055)

123.114.***.***

안되..... 너무 좋아......
17.03.21 01:45
(3296824)

175.121.***.***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
17.03.21 02:46
(3990818)

175.195.***.***

와... 언제봐도 감탄이 나오는 박청장님 게시물...
17.03.21 03:01
(517949)

223.195.***.***

출근 후 음갤 접속시 가장 먼저 찾아보는글이죠ㅎㅎ 봄나물은 언제...ㅋㅋㅋ
17.03.21 09:06
행복해 보이십니다
17.03.21 16:11
실제 가서 집구경하고 싶은데 주소좀 알수 있을까요??
17.03.22 19:53
(699874)

61.41.***.***

클라스 ㄷㄷ;
17.03.23 14:13
(4769678)

125.143.***.***

참...맛깔스러운 한상차림입니다... 정말 ....대단하십니다~~
17.03.23 14:26
BEST
음식 사진을 보며 맛있겠다 라고 생각도 들지만 그것보다 더 드는 생각은 깨긋하다고 생각이 듭니다. 사진도 잘찍으신거겠지만 음식 자체의 신선도나 색감들 그리고 결과물까지 매우 깨긋하게 느껴져요. 잘 보고 갑니다.
17.03.23 14:43
(3707695)

222.109.***.***

초대받고 싶습니다 ㄷㄷㄷ 참 멋지게 사시네요 ^^
17.03.23 14:46
(4736607)

153.133.***.***

와... 이번거 역대급이네요 ㄷㄷ
17.03.23 15:35
미치겠다...ㅋㅋㅋㅋㅋ
17.03.23 15:42
(544785)

121.163.***.***

이런 감성쟁이... (쫗은 의미로요) 글 가만히 읽다보면 총각님하고는 그냥.. 가까이 둘이 앞에 보고 앉아서 별 말 없이 술 한잔 기울이고 싶은 그런 분처럼 느껴집니다. 실제론 이런저런 대화도 나눠보고 싶지만, 크게 서로 말하지 않아도 참 편할것 같다는 생각이 종종 드네요 오늘도 잘 보고갑니다. ^^
17.03.23 15:43
(232683)

116.43.***.***

침이... ㅡㅠㅡ 항상 잘보고 있습니다. 봄이가 말 잘듣네요 ^0^
17.03.23 15:49
휴가때 하루 들리고 싶네요! +_+
17.03.23 16:03
저 그런데 전에 있던 우유(??)는 어디갔나요??
17.03.23 16:17
(4249923)

220.70.***.***

낮의몽상가들
풀어놓고 지내시는데.. 며칠씩 집에 안들어오기도 한다네요 | 17.03.23 21:03 | | |
종가집 맏며느리도 이처럼은 못할겁니다. 항상 보고 있지만 존경스러워요.
17.03.23 17:05
노른자 간장절임 이거 꼭 알고싶었던 건데 혹시 자세한 레시피를 알수 있을까요..?
17.03.23 17:10
(2209289)

211.107.***.***

아, 조금 전에 밥 먹었는데... 저 표고 밥은 정말 참을 수가 없네.
17.03.23 17:19
(2411)

210.223.***.***

카페같은거 하시나요? 예약받은 손님들만해서 하셔도 좋을듯하네요..하루 한두커플정도..너무 좋네요
17.03.23 18:16
(4795706)

112.221.***.***

와.. 저많은걸 하셨다니... 분주한 모습이 상상가네요 대단해요.. 배고프다..
17.03.23 18:38
우유의 근황도 궁금합니다. 사진이 예쁘게 안 나오더라도 보고 싶네요.
17.03.23 19:09
(4711516)

58.122.***.***

봄이 볼려고 들어오는데 중간까지 없길래 화가 났었읍니다
17.03.23 20:13
(4796210)

124.54.***.***

크으으 브금.. 사무라이참프루의 ost를 담당했던 누자베스 천국에서 곡쓰고 있겠지..
17.03.23 20:26
으읔..... 봄이와 꽁지는 빠지면 안될 필수요소~!
17.03.23 20:54
집안의 도라에몽...좋네요..ㅎㅎ..저도 너무 좋아하는 캐릭터입니다..ㅋㅋㅋㅋㅋㅋ
17.03.23 20:56
쿠오오오오오오오~~~~~~~~~~~~~~~~~~~~~~~~~~~~멋쩌요 남자가 요리하면 요식남 ㅋㅋㅋ
17.03.23 20:56
(17111)

221.167.***.***

요즘...봄이와 꽁지만 보이고 우유가 안보이네요...
17.03.23 21:57
(384789)

61.98.***.***

진짜 정성이 느껴지는 밥상 눈도 즐겁도 보기만해도 군침이도네요.
17.03.23 22:11
(3614875)

121.143.***.***

제 꿈과 같은 생활이군요..
17.03.23 22:22
(24705)

119.206.***.***

머리속이 깨끗해지는 기분이 들어요
17.03.23 23:02
(275811)

125.137.***.***

퇴근길 글한번 읽고 가네요 놀러가두 되나요 ㅋㅋ
17.03.23 23:07
(4779057)

211.207.***.***

음식도 음식이지만 사진을 정말 잘 찍으시네요 색감하며 구도하며 정겨운 느낌ㅠㅠ 잘 봤습니다
17.03.23 23:34
노른자 올린 연두부 한 번 먹어봤음 소원이 없겠네요 'ㅠ'
17.03.23 23:43
(81695)

183.100.***.***

진짜 이 게시물은 힐링 게시물...
17.03.24 02:35
(47431)

221.140.***.***

나와 다른 세계에 사시는것같다.. 매일 식비 아끼려고 라면 아니면 편의점 도시락으로 떼우는 나 자신에게 미안해진다..
17.03.24 02:46
(1452026)

180.26.***.***

언제나 잘 보고 있습니다.
17.03.24 03:49
엉????? 내가 기대한 그런 사진이 아니네요 ㅎㅎㅎㅎ 사진도 멋지고 음식은 뭐....이건 뭐......요리 전문가이시네요 ㅎㅎ 따봉 따따봉~!!!
17.03.24 06:58
(710967)

210.91.***.***

장말 박청장님 포스팅 볼때마다 예사 솜씨도 아니거니와 음식을 대하고 만들고 담아내는 전부 그리고 촬영과 편집 하시는 정성과 실력 미장센이...프로십니다 그냥 프로 요리도 프로 촬영도 프로 편집도 프로 삶도프로 박프로님께 오늘도 또 배우로 갑니다 늘 건강하세요~
17.03.24 07:55
(4783012)

121.162.***.***

항상잘보고갑니다. 배고프네요.. 갈비찜..
17.03.24 08:31
꽁지, 봄이, 아빠 외롭지 않게 곁에 항상 있어드려 ^^
17.03.24 09:08
(668155)

1.212.***.***

힐링 되는 음식이네요
17.03.24 09:25
(4393)

115.91.***.***

언제나 잘보구 갑니다 ㅎ
17.03.24 12:45
(635110)

116.41.***.***

게시글 보면서 힐링 많이 하고 갑니다 ㅎㅎ 직업상 재택근무가 불가능하여 귀농은 못하는데, 언제가 꿈꾸고 있습니다. 우리 강아지랑 함꼐 자연좋은곳에서 느긋하게 살고 싶네요
17.03.24 13:25
찾아가서 집밥 먹고 싶습니다 ㅠ,ㅠ
17.03.24 13:32
오랜만에 누자베스 좋네요. 제목은 기억 안나는데 아프로 사무라이에 나왔었죠 아마? 사진이랑도 잘 어울리고요. 항상 계절이 느껴지는 청장님의 밥상들 즐겨 보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기다릴게요~
17.03.24 13:48
나..뎃글 잘 안다는데...이건...쩐다. !
17.03.24 14:44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23715125 공지 자신의 음식점을 홍보하는 게시물 관련 (34) smile 51 138592 2014.12.10
18768050 공지 음갤 댓글 방사능 드립시 ID 정지 (183) smile 116 130235 2013.09.30
16698478 공지 자작 또는 직접 촬영 한 음식 이미지만 올려 주세요. (29) smile 62 118250 2013.03.09
12995263 공지 여러 갤러리 중복 게시물 금지. (8) 루리 63 139968 2011.09.12
30581517 한식 공허의 전효성♡ 2 1568 14:20
30581516 기타 치질엔인사돌 5 1931 14:17
30581515 자작 웃으며겨자먹 4 859 13:24
30581514 양식 촉수괴수 2 930 13:24
30581513 한식 †Lightning† 3 509 13:02
30581512 한식 호크미사일 1 881 12:55
30581510 일식 국방타마마 10 5762 11:29
30581509 기타 나쁜짓 0 1462 03:13
30581508 한식 로시미 2 2179 01:15
30581507 일식 낭만곰이 4 1300 01:06
30581506 일식 요쏘택시 4 1646 2017.07.25
30581505 자작 네느* 2 1970 2017.07.25
30581504 자작 cihvirus 4 3765 2017.07.25
30581502 자작 호이미 14 6231 2017.07.25
30581501 일식 크린드루 5 2791 2017.07.25
30581500 한식 최후의수 4 3244 2017.07.25
30581498 일식 치킨마요 먹고싶다 5 2767 2017.07.25
30581497 한식 호랭이나가신다 2 2135 2017.07.25
30581496 패스트푸드 루리웹-2962527656 3 3727 2017.07.25
30581495 기타 루리웹-2962527656 9 6183 2017.07.25
30581494 패스트푸드 수감자번호903402 3 3379 2017.07.25
30581493 패스트푸드 LCH 7 2377 2017.07.25
30581492 디저트 수감자번호903402 1 1534 2017.07.25
30581491 자작 제누티 3 1721 2017.07.25
30581490 한식 공허의 전효성♡ 1 3031 2017.07.25
30581489 일식 공허의 전효성♡ 2 4063 2017.07.25
30581488 일식 공허의 전효성♡ 2 2230 2017.07.25
30581487 자작 추적하는늑대 3 1995 2017.07.25
30581486 일식 후카마루 25 8645 2017.07.25
30581485 한식 그럼못써 14 6009 2017.07.25

글쓰기 131063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