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가족사진] # 딸아이의 머리카락 기증.................... [330]





[광고]

안녕하세요 허클베리입니다.


11살 딸아이는 머리카락이 깁니다.

배냇머리부터 기르면서 관리를 한 머리카락.


어느 날 소아암 관련 TV 프로그램을 보던 딸아이.

어린 환자들을 위한 모발 기부 행사를 알게 됩니다.


"아빠~ 나 머리카락 잘라서 아픈 아이들에게 줄래!"


"지맹아! 너무너무 이쁜 생각이야!!"


방학이 끝나기 전에 머리카락을 자르기로 하고..

항상 깨끗하게 감으며 좋은 컨디션을 유지했습니다.



이런 기특한 아이가 제 딸아입니다.

딸바보 아빠가 오늘은 자랑 좀 해야겠네요.^^

 

 

 

 

 

머리카락을 자르기 전날 밤..

나란히 누워서 얘기를 나누는데...


"아빠.. 드디어 내일 머리카락 자르는 날이네?"

"설레면서도 아쉽고 기분이 이상해.."


지맹이는 많은 얘기를 하다가 잠이 들었습니다.


저도 잠이 들려고 하는 순간에..

문득 마지막 긴 머리카락을 찍어놓고 싶더군요.




잘 땐 항상 머리카락을 위로 올리고 잡니다.

안 그러면 엉키기도 하고 땀이 나거든요.

20190301_014303.jpg

 

 

 

 

 

 

 

순간, 장난기가 발동한 아빠는...

묘한 웃음을 지으며 작업에 들어갑니다.

20190301_014403.jpg

 

 

 

 

 

 

 

마치 그리스신화 속 메두사 같습니다.ㅋㅋ

20190301_014450.jpg

 

 

 

 

 

 

 

똑바로 눕혀서 본격적인 작품 세계에 빠져듭니다.

20190301_011007.jpg

 

 

 

 

 

 

 

머리카락을 한 가닥으로 모으니 깔끔해 보이네요.

20190301_012452.jpg

 

 

 

 

 

 

 

물음표를 만들었더니..

"아빠~ 지금 모 하는거양?" 하는 것 같습니다.

20190301_012416.jpg

 

 

 

 

 

 

 

승리의 빅토리 'V'

20190301_011100.jpg

 

 

 

 

 

 

 

토끼 머리.

20190301_011321.jpg

 

 

 

 

 

 

얼씨구~♬

20190301_011231.jpg

 

 

 

 

 

 

 

절씨구~~♬

20190301_011124(0).jpg

 

 

 

 

 

 

 

지화자~ 좋다~♪ ㅋㅋㅋ

20190301_011349.jpg

 

 

 

 

 

 

 

"아빠~ 사랑해~"하며 하트를 날려주네요.

20190301_011157(0).jpg

 

 

 

 

 

 

 

쫙~ 폈더니 태양이 떠오르는 것 같습니다.

20190301_012109.jpg

 

 

 

 

 

 

회전하는 것 같습니다.

빠져든다.. 빠져든다..zzZ 

20190301_011741(0).jpg

 

 

 

 

 

 

 

내일은 꽃게탕을 만들어 볼까나...^^

20190301_013746.jpg

 

 

 

 

 

 

 

사랑을 가득 담은 머리카락이..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190301_012916.jpg

 

 

 

 

 

 

 

아침이 되자 지맹이 폰에서 알람이 울리네요.

"내 머리카락 안녕~"


중요한 날이니 일정 등록을 해놓은 모양입니다.

20190301_110153.jpg

 

 

 

 

 

 

 

미용실에서 모발 기부를 할 거라고 하니..

언니 오빠들이 칭찬과 응원을 해 줍니다.


머리카락을 자르기 위해 두 가닥으로 묶어 주고요..

20190301_171653(0).jpg

 

 

 

 

 

 

 

왼쪽부터 싹둑!

20190301_171947.jpg

 

 

 

 

 

 

반대쪽도 싹둑!

20190301_172001.jpg

 

 

 

 

 

 

 

자른 머리카락을 보니..

많은 추억들이 주마등처럼 지나갑니다.

20190301_172544.jpg

 

 

 

 

 

 

 

삭삭삭삭 현란한 가위질로 커트 중..

20190301_172700.jpg

 

 

 

 

 

 

 

"아빠~ 내 머리카락이 이렇게 가벼웠어?"ㅋㅋㅋ

20190301_173136.jpg

 

 

 

 

 

 

 

샴푸를 하면서 "아빠~ 이거 꿈 아니지?" 합니다.

아직도 실감이 안 나겠지요.

20190301_173218.jpg

 

 

 

 

 

 

11살 평생 염색이나 파마를 한 번도 안 했습니다.

오늘은 파마를 해보고 싶다고 하네요.

20190301_173753.jpg

 

 

 

 

 

 

 

오늘을 기념하며 파마 선물을 해주기로 합니다.

20190301_180257.jpg

 

 

 

 

 

 

 

두 시간이 넘는 긴 시간이 지나고..

마무리 드라이를 합니다.

20190301_193147.jpg

 

 

 

 

 

 

 

"아빠~ 나 어때? 어울려?"


"응~ 너무너무 이뻐~ 잘 어울려^^"

20190301_194137.jpg

 

 

 

 

 

 

 

"아빠~ 나 또 길게 길러서 기부할 거야~"

20190301_194152.jpg

 

 

 

 

 

 

 

아직은 어색하지만.. 곧 익숙해지겠죠^^

20190301_194232.jpg

 

 

 

 

 

 

 

"아빠~ 머리카락을 자르니까 짜장면이 먹고 싶어~"

음.. 이거 참 신기한 현상입니다..ㅎㅎㅎ

20190301_202601.jpg

 

 

 

 

 

 

 

다음 날,



머리카락 자르고 첫 캠핑을 간다며 신났네요.

마트에서 장 보다가도 사진 찍어 달라며 쌩긋^^

20190302_144631.jpg

 

 

 

 

 

 

 

"아빠~ 내 머리카락 받는 아이 빨리 나으면 좋겠다~" 

20190302_144630-tile.jpg

 

 

 

 

 

 

 

캠핑장에서 셀카 삼매경입니다.

익숙해지려면 사진을 많이 찍으면 된다네요.

20190303_132641.jpg

 

 

 

 

 

 

 

머리카락 자른 기념으로 백화점 놀이.

핫하다는 신상 선글라스를 탐 냅니다.ㅎㅎ


"지맹.. 그거 거꾸로 쓴거야..."

20190304_193227.jpg

 

 

 

 

 

 

 

아 참, 머리카락을 보내야죠.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지퍼백에 고이 넣어줍니다.

20190305_211553.jpg

 

 

 

 

 

 

 

사랑의 모발 기부 담당자님께 쪽지도 썼네요.

20190305_211611.jpg

 

 

 

 

 

 

 

박스에 넣어서 해당 주소로 보내면 완료!

이제 모발 기부의 모든 절차가 끝났네요.

20190305_211928.jpg

 

 

 

 

 

 

머리카락을 자른 지 며칠이 지났지만..

전 아직도 적응이 안 되었나 봅니다.


집에서 하루에도 몇 번씩 깜짝깜짝 놀랩니다.

'아니 저 꼬맹인 누군데 여기 있지?' ㅋㅋㅋ






머리카락 길었을 때 사진을 넘겨 봅니다.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뒤에서 몰래 찍은 사진..

20160313_161113.jpg

 

 

 

 

 

 

 

고데기를 처음 사용해 본 어느 휴일 아침.

20160314_222253.jpg

 

 

 

 

 

 

 

인디언 소녀 스타일.

20160314_201033.jpg

 

 

 

 

 

 

 

눈을 뿌리며 'Let it go'를 외쳤던 순간...

20190216_161039(0).jpg

 

 

 

 

 

 

 

캠핑장에서 일어나면 제일 먼저 하는 일은 머리 빗겨주기..

externalFile2322.jpg

 

 

 

 

 

 

 

염색을 한 번도 안 한 자연 갈색이지만...

주위에서 염색 잘 됐다고 오해를 받는 머리카락..

20160315_141631.jpg

 

 

 

 

 

 

 

똥 머리 하고 잤더니.. 이쁜 웨이브 파마가 됐다고 신난 날.

QDH9TNY8.jpg

 

 

 

 

 

 

 

항상 이렇게 이쁜 웃음, 이쁜 마음으로 자라길...

20180527_185852.jpg

 

 

 

 

 

 

 

아빠가 늘 옆에서 응원할게...^^

20190309_165751.jpg

 

 

 

 

 

 

 

 

 

밤에 잠자리에 누웠는데..

많은 생각들이 스쳐갑니다.


딸아이가 태어나서 11살이 된 지금까지.

머리카락은 제가 감기고 말리고 묶어주었습니다.


그동안 제 머리카락처럼 소중히 여겨 온 것이 사라지니..

허탈한 생각도 들고 아쉬운 마음도 생기지만..


딸아이의 이쁜 마음을 생각하니 말끔히 사라지네요.^^





맘씨 고운 내 딸... 사랑한다...^^

 

 

 

 

 

 

 

 

 

 

 

- 끝 -

 

 

 

 

 

 

 

 

 

 

 

아 참,

# 소아암센터에서 진행해 온 모발 기부행사는 2019년2월28일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이제는 가발 전문 기업인 하이모로 바로 보내면 되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Love Hair'라는 사랑의 모발 사회공헌 캠페인을 시행하고 있거든요.

기증하려는 모발은 염색, 파마를 해서는 안되며 25CM 이상이어야 합니다.

모발 기증서를 발급 받을 수도 있고, 잘 전달 되었는지 확인도 가능합니다.

 

 

 

 

 

 

 

 

 

 

 

 

 

 

 

 

- 진짜 끝 -

 

 

 

 

 

 

 

 

 



댓글 | 330


(497818)

211.189.***.***

BEST
너무 멋진 아빠와 더 멋진 딸. 정말 너무너무 멋지고 훌륭하고 사랑스럽네요. 추천합니다.
19.03.11 12:09
BEST
기부는 소문 내면서 하라고 배웠어요. 따뜻한 마음이 전해지고 전해져서 온 세상에 퍼졌으면 좋겠습니다^^
19.03.11 12:37
(5120417)

115.95.***.***

BEST
저도 해본적있는데 평소에 단발로 자르는 느낌과 많이 다르더라구요. 뿌듯하고 울컥한 느낌? 이 있었는데 이쁜 아이 마음이 전해지는것 같아 기분좋네요.
19.03.11 12:10
BEST
정말 마음씨가 고운 지맹이네요 ㅎㅎㅎㅎ 행복한 가정에서 자라서 행복을 나눌줄 아는 아이로 자란거 같아서 일면식도 없지만 기특하네요!! 잘 봤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19.03.11 12:31
BEST
지맹이는 가족과 친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사는 아이입니다. 받은 사랑만큼 베풀 수 있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19.03.11 12:38
(497818)

211.189.***.***

BEST
너무 멋진 아빠와 더 멋진 딸. 정말 너무너무 멋지고 훌륭하고 사랑스럽네요. 추천합니다.
19.03.11 12:09
세로루피
멋지고, 훌륭하고, 사랑스럽고.. 칭찬을 너무 받아서 딸과 전 오늘 저녁 안 먹어도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19.03.11 12:36 | | |
★허클베리
이런 글에도 비추 주는 분이 있군요 ㅋ 딸이나 글쓴 분이나 대단하십니다. | 19.03.16 13:24 | | |
(5120417)

115.95.***.***

BEST
저도 해본적있는데 평소에 단발로 자르는 느낌과 많이 다르더라구요. 뿌듯하고 울컥한 느낌? 이 있었는데 이쁜 아이 마음이 전해지는것 같아 기분좋네요.
19.03.11 12:10
BEST
초코엄마
기부는 소문 내면서 하라고 배웠어요. 따뜻한 마음이 전해지고 전해져서 온 세상에 퍼졌으면 좋겠습니다^^ | 19.03.11 12:37 | | |
BEST
정말 마음씨가 고운 지맹이네요 ㅎㅎㅎㅎ 행복한 가정에서 자라서 행복을 나눌줄 아는 아이로 자란거 같아서 일면식도 없지만 기특하네요!! 잘 봤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19.03.11 12:31
BEST
#다프트펑크#
지맹이는 가족과 친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사는 아이입니다. 받은 사랑만큼 베풀 수 있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19.03.11 12:38 | | |
저희 큰 딸도 8살때 혼자서 막 기르고 둘째는 염색하고 파마해도 자기는 안한다더니... 머리카락 기증하더라고요...아빠보다 어른스러운 딸을 보는것 같았습니다
19.03.11 12:33
니맘의 침략자
기특한 두 따님을 가지셨군요. 사랑을 품은 아이들이 더 이쁘고 행복해지길 기원합니다^^ | 19.03.11 12:39 | | |
앗 왠지 제목만 보고 허클베리님 글 같다고 생각했는데 맞았어요. 아름다운 모습들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19.03.11 13:24
무조건 한큐
아름답게 생각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름다운 하루 되세요^^ | 19.03.11 14:15 | | |
얼씨구 절씨구 부분에서 “상상도 못한 정체”가 떠오른...
19.03.11 13:35
타임엘레멘트
정체가 뭐죠? 궁금해요! | 19.03.11 14:16 | | |
★허클베리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이 짤방 이야기입니다 | 19.03.11 14:21 | | |
타임엘레멘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9.03.11 14:30 | | |
(3572097)

115.20.***.***

★허클베리
그런데 저렇게 머리카락을 많이 만지고 이리저리 변형시킬 동안 따님께서 깨어나지 않으셨나요? 아니면 잠 깼는데 아버지 분위기 맞춰 주려고 일부러 자는 척 했나? | 19.03.16 02:09 | | |
따봉!
19.03.11 13:46
라이트트윈스
따봉은 매우 좋다는 뜻이죠. 감사합니다^^ | 19.03.11 14:17 | | |
(4908560)

122.42.***.***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따님분 좋은 아버지 두어서 행복하겠습니다 ㅎ
19.03.11 14:33
구름아이i
이런 딸을 둔 제가 더 행복한거죠^^ | 19.03.11 15:01 | | |
(644923)

210.105.***.***

따님의 마음이 이쁜것도 있지만 딸의 말을 웃어넘기지 않고 의사를 도와주는 아버지도 대단하세요
19.03.11 14:35
Peace J
장난스럽지 않고 진지한 표정으로 이야길 꺼내길래 이미 맘 속엔 결심이 섰구나.. 싶었죠^^ | 19.03.11 15:02 | | |
(246076)

221.167.***.***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19.03.11 14:58
원자력장판
박수 감사합니다!!! | 19.03.11 15:03 | | |
(405568)

123.143.***.***

머리카락 장난 사진만 예전에 봤었는데 풀버전에는 이런 사연이 있었군요
19.03.11 15:02
유우키미캉
머리카락 장난 사진은 예전부터 많이 돌아 다니더라고요 ㅎㅎ 저는 지난주에 찍었습니다^^ | 19.03.11 15:03 | | |
인생에 정답은 없다고 생각했는데 있는 것 같네요.
19.03.11 15:11
루리웹-2683643863
저마다 추구하는 인생관이 다르듯 정답은 없는 것 같아요. 누구에게 정답인 것이 다른 이에겐 오답일 수 있잖아요. 그저 본인의 선택이나 의지로 인해 삶의 방향이 달라지는 거라고 생각을 해요. | 19.03.11 15:18 | | |
(3427021)

211.224.***.***

머리카락 장난 사진 느낌이 이토준지 만화 느낌이나네요 ㄷㄷㄷ
19.03.11 15:12
union8
혹시 무서운 만화 아니에요? ㄷㄷㄷ | 19.03.11 15:19 | | |
union8
저도 순간 무서운 만화 생각났어요.. 죄송 | 19.03.16 16:13 | | |
(71873)

121.65.***.***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19.03.11 15:24
v13m
와우~ 신박한 빠봉이네요! | 19.03.11 15:42 | | |
(54993)

59.20.***.***

허클베리님의 가정교육이 그리고 인품이 어떠신지 따님만 봐도 알거같습니다. 기특하고 귀여운 따님 그리고 훌륭한 아버지이신 허클베리님 항상 행복하시고 건강하세요.. 추천~!!
19.03.11 15:24
1zeno
아닙니다. 과찬이십니다. 저희가 생각도 못한 부분을 딸아이가 결심을 하였네요. 1zeno 님도 늘 행복하시고 건강하세요^^ | 19.03.11 15:43 | | |
(86006)

61.82.***.***

따님의 마음씀씀이가 아주 예쁩니다~ 잘보고있고 앞으로 즐거운 캠핑생활 즐기십시오~
19.03.11 15:55
락덕후
앞으로도 건강하고 행복한 캠핑생활 되도록 힘 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19.03.11 16:06 | | |
(4171)

106.246.***.***

추천 드리려고 로그인 했습니다, 항상 글 너무 잘 보고 있습니다. 보고만 있어도 힐링되서 다음 글을 또 기다리게 되네요 ㅎㅎ
19.03.11 16:35
RHCP★Anthony
사실 로그인이란 게 번거로울 수도 있는 부분인데.. 저에게 그 시간을 써 주셔서 참말로 감사드립니다. 다음 이야기는 캠핑 스토리가 될 것 같네요. 행복한 저녁 되세요! | 19.03.11 16:44 | | |
따님이 전형적인 발랄미인이죠? 착한일 하는데도 자기가 착한일 하고있다는 생각이 없이 정말로 자기가 하고싶어서 하는.... 지맹아, 이 추천은 네 부친이 아니라 너에게 보내는것이다......
19.03.11 16:55
본명으로할까
발랄미인이요?ㅎㅎㅎ 왈가닥이에요. 아직은 어려서 직설적이고 자기 표현이 자유(?)로와요. 칭찬 감사합니다^^ | 19.03.11 21:34 | | |
마음씨도 미소도 너무 이쁘네요. 추천!!
19.03.11 17:18
곰도말을해
이쁘게 여겨 주셔서 감사합니다. | 19.03.12 07:54 | | |
(95408)

112.166.***.***

댓글 이미지 입니다. 이미지를 보려면 여기를 눌러주세요.
최고입니다!!!!
19.03.11 18:56
TOBE KOR
오! 이런 따봉은 처음 봅니다ㅎㅎ | 19.03.12 07:55 | | |
(4893062)

180.229.***.***

루리웹에서 이런 글을 볼 줄이야... 감동받고 갑니다.
19.03.11 19:12
붕탁신
아이들은 자체가 감동이에요^^ | 19.03.12 07:55 | | |
(1135645)

223.38.***.***

이야 멋진 아빠에 더 멋진 딸이네요! 항상 글올리실때마다 나중에 결혼하면 이렇게 살아봐야지 상상하곤 합니다.
19.03.11 19:58
카푸치노
자..이제 결혼을 서두르세요! | 19.03.12 07:56 | | |
(537147)

121.130.***.***

아... 댓글 남겨본게 진짜 얼마만인지 기억도 안나는데 댓글쓰게 만드시네요 ^^ 아버님을 닮아 아이가 너무 이쁘고 바르네요. 역시 가정교육이 중요하구나 새삼 느낍니다 너무 멋진 부녀사이 기분이 좋네요.
19.03.11 21:04
크르릉
늘 바른 아이는 아닙니다. 사고뭉치에 4차원이기도 해요ㅎㅎ | 19.03.12 07:58 | | |
(194443)

59.11.***.***

정말 멋진일입니다 . 부먹이시네요 추천드립니다.
19.03.12 09:16
THERei3.
저희는 그날 기분에 따라..^^ | 19.03.13 10:25 | | |
제 딸도 얼마전에 마지막 기부를 했었죠 처음이자 마지막 된 머리카락 기부.. 와이프랑 같이 머리자르고 오던 날 딸이 많이 울었다고 하드라고요...
19.03.12 18:44
루리웹-7442545840
따님이 애착을 많이 갖고 있었나봅니다. 따님 마음 응원합니다! | 19.03.13 10:26 | | |
(93436)

175.197.***.***

기부 앤 추천 테이크 ㅡㅡb
19.03.13 06:47
클라우스
감사합니다! | 19.03.13 10:26 | | |
아버지도 딸도 정말 멋지게 사시는 거 같아요.
19.03.13 14:25
씽크로나이징
더불어 즐겁게 살고싶습니다^^ | 19.03.14 15:21 | | |
(4961288)

112.219.***.***

중간에 머리카락 아트? 하신거 이토준지 소용돌이 생각나네요 ㅎㅎㅎ
19.03.13 16:11
Alucarddd
검색해 보겠습니다. | 19.03.14 15:21 | | |
(16873)

121.162.***.***

이 사연 아까 뉴스에도 나오더군요. 좋은 일에는 추천~
19.03.13 19:10
rudin
저도 봤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 19.03.14 15:22 | | |
(3524)

175.194.***.***

이쁜 지맹이 공주님 많이 컸네요. 이미 착한 마음씨는 어른이 다 되었네요. 머리카락 이쁘게 또 기르고 파이팅!
19.03.14 02:21
MARIO128
하루가 다르게 자라고 있습니다. 이러다가 곧 초등학교 졸업 하겠어요 ㅠㅠ | 19.03.14 15:22 | | |
(3277429)

124.61.***.***

열씸히 기른 이유가 있었군요. ㅎ 칭찬 받을만하네요. 항상 보기 좋은 부녀모습 잘보고 갑니다. ^^
19.03.14 15:10
▶◀Dubel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19.03.14 15:23 | | |
(936951)

203.253.***.***

엇! 오른쪽 아직 안갔나요? 요즘 업무 땜에 많이 피곤했는데, 허클님 글보고 기운 팍팍 받습니다. 정말 멋지고 이쁜 따님을 둬서 정말 부럽네요 ^^b
19.03.14 16:57
caLLan
제가 기운을 드렸다니..제가 오히려 기운이 나네요ㅎㅎ | 19.03.15 16:10 | | |
(936951)

218.157.***.***

★허클베리
드뎌 오른쪽 베스트!!! 이런 좋은 글은 다 같이 많이 보면서 행복해지자고요~~ :D | 19.03.15 19:54 | | |
caLLan
caLLan님이 보내 주셨군요?! | 19.03.16 08:40 | | |
(102188)

124.216.***.***

아.... 아직 어린 아이인데 어찌 이리 밝고 구김없이 잘 자라고 있을까요. 멀리서나마 지맹이의 머리를 쓰다듬어 주고 싶네요. 허클베리님이 아이와 함께 보내는 많은 추억을 보고 있고 너무나 보기 좋습니다. 보고만 있어도 미소가 절로 나오는 따듯한 아버지와 딸입니다. 늘 행복하세요.
19.03.14 23:02
미니메이
이런 마음 오래오래 갔으면 좋겠습니다. 성인이 되어서도 나보다 남을 먼저 생각하는 딸이길..^^ | 19.03.15 16:12 | | |
정말정말 보기 좋은가족입니다^^/ 우리 이제 돌지난 딸도 지명이처럼 이쁘게 자라줬으면 좋겠네요 물론 아빠가 잘해야 겠지만....많이 배우고 갑니다 늘행복하시고 화이팅입니다
19.03.15 13:23
양산 욱쓰건담
지맹이가 할머니 닮아서 착한가봐요. 시골 할머니께서 천사시거든요. 욱쓰건담 님도 항상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 19.03.15 16:14 | | |
허클베리님 게시글들은 모두 마음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는 무언가가 있네요..항상 지금처럼 행복하세요!!
19.03.15 13:29
몽이아빠ㅎ
행복 기원 감사합니다. 몽이아빠 님 가족분들도 모두모두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19.03.15 16:14 | | |
따님이 너무이뻐서 부럽기만합니다 평안 가득하시고 행복한 날들이 가득하길 바랍니다 :D
19.03.15 13:34
금비아범
감사합니다. 금비아범님 가정에도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 19.03.15 16:15 | | |
(405722)

104.132.***.***

아이가 마음도 참 예쁘네요. 밥 안드셔도 언제나 배가 부르실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머리놀이중에서는 하트가 제일 예뻤어요.
19.03.15 13:54
WJBM
딸 얼굴만 봐도 배 부릅니다. 그래서 항상 배가 나와 있나봐요ㅎㅎ | 19.03.15 16:16 | | |
어제 뉴스에서 봤습니다. 잘 키우셨네요.
19.03.15 14:14
나이트유니콘
이런 기분이군요. 자식 칭찬 듣는 느낌이요.. 감사합니다^^ | 19.03.15 16:16 | | |
(4711966)

121.140.***.***

얼씨구에서 '그렇군...' 했는데, 절씨구에서 터졌네요 ㅋㅋㅋㅋ 정말 좋은일 하셨습니다
19.03.15 14:17
김★
얼씨구 다음에는 절씨구 아닌가요?ㅎㅎㅎ 그 다음엔 지화자 좋다~~ | 19.03.15 16:17 | | |
이래서 딸바보가 되는가 봅니다ㅋㅋ
19.03.15 14:30
마가린아이스크림
주위에선 딸바보를 넘어선 딸등신이라고..ㅎㅎㅎ | 19.03.15 16:18 | | |
밝은 미소만큼 빛나는 마음씨네요. 따듯해집니다+_+
19.03.15 14:40
데칼집착러
딸아이의 작은 사랑으로 세상이 조금 더 따뜻해졌으면 좋겠습니다. | 19.03.15 16:19 | | |
너무 멋진 부녀지간이네요! 아이 웃는게 너무 예쁩니다. 저 까지 마음이 훈훈해지네요. 가족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19.03.15 14:53
초식왕 나무무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나무무님 가족분들도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19.03.15 16:20 | | |
(4901827)

223.62.***.***

우리 43개월 딸램두 머리카락 기부 할랬는데 25cm 를 자르면 숏컷이 될 거 같아 그냥 두기로 했습니다. 좀 더 길면 해야죠 ㅎㅎㅎ
19.03.15 15:01
Lycos
따님 기부를 응원합니다! | 19.03.15 16:21 | | |
(4844933)

222.235.***.***

진짜 보기 좋네요
19.03.15 15:01
졸려잘래
감사합니다^^ | 19.03.15 16:21 | | |
큰딸도 저거 했습니다. 태어나서 한번도 손 안 대고 5년 길러 보냈습니다. 머리 감길때나 말릴때 불편하기 짝이 없었는데, 막상 자르지 아쉽더군요. 어린 나이(5살)에 너의 머리가 다른 이에게 도움이 된다는 말도 잘 이해하는 것 보고 기특하기도 했구요. 지금은 다시 기르고는 있는데, 또 할지는 모르겠네요. 자기도 나름 스타일이 생긴건지 긴머리가 좋다고 하네요 ^^
19.03.15 15:07
만성피로쿠마
어린 나이에 참 기특한 따님이네요. 허클베리 삼촌이 칭찬스티커 100개 붙여주고싶어요^^ | 19.03.15 16:22 | | |
(4516055)

210.94.***.***

흐읍!! 완전 멋짐!!
19.03.15 15:10
TifaLockhart
멋지게 생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 19.03.15 16:23 | | |
(1280497)

121.166.***.***

정말 오랜만에 로그인해보네요 정말 멋진 아빠와 딸이네요 복받으실겁니다 그 어떠한걸로라도.
19.03.15 15:14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3135470 공지 ※ 내사진 게시판 공지사항 ※ (15) 루리 29 69170 2011.10.14
30569490 내사진 『EDEN』 258 04:06
30569489 내사진 난못생겼구나 11 2664 2019.03.24
30569487 친구사진 pbstudio 9 2448 2019.03.23
30569483 친구사진 ★이눅희★ 33 15179 2019.03.22
30569481 내사진 쿠드랴프카 6 2605 2019.03.21
30569480 내사진 간지나지 12 3039 2019.03.21
30569477 가족사진 ★허클베리 56 7142 2019.03.20
30569475 가족사진 아양이 5 1643 2019.03.19
30569474 애인사진 루리웹-6007299256 17 15316 2019.03.17
30569473 내사진 롯데리아1 1 2025 2019.03.17
30569472 내사진 카카오프렌즈라이언 3237 2019.03.17
30569470 내사진 귀요미정찰병 6 2884 2019.03.16
30569465 내사진 Sitadam 15 4466 2019.03.13
30569463 가족사진 ★허클베리 718 56650 2019.03.11
30569458 내사진 ★이눅희★ 13 2544 2019.03.09
30569455 기타 하선생 4 2744 2019.03.08
30569454 기타 꿀쨈* 19 13470 2019.03.08
30569453 가족사진 Devil Trigger 174 21960 2019.03.08
30569451 내사진 아저씨지만사랑이하고싶어 6 3877 2019.03.07
30569450 내사진 라쿤맨 1 2320 2019.03.07
30569449 내사진 소전유저-777 72 12051 2019.03.07
30569448 내사진 파이베리 8 3288 2019.03.06
30569447 내사진 데프테로스 4 2161 2019.03.06
30569445 가족사진 올치올치치 25 12561 2019.03.04
30569443 가족사진 짖는고양이 118 38867 2019.03.03
30569442 내사진 카를로스몬존 77 14202 2019.03.03
30569440 가족사진 투투와사이 7 2642 2019.03.02
30569439 가족사진 요시카츠 18 1936 2019.03.01

글쓰기 43176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