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고양이] 구내염 걸린 그 길냥이 [15]





[광고]

저번에 사진 올린 그 길냥이가 이제는 상태가 놀라울 정도로 많이 회복 되었어요.

 

캔 1박스 사서 기존 사료를 물에 불린후 캔이랑 섞어서 매일 한번씩 주는데 무척 잘 먹어요.

아직 단단한 사료를  먹을 정도는 아니네요.

자연적인 호전이 쉽지가 않은데 이 정도로 호전된거도 다행이라 여겨요.

 

제가 모른척 외면했으면 아마 굶어서 죽었을 거 같아요.

아무도 살펴주는 사람 없는거 같아요.

매일매일 저를 찾아와서 먹을거 줄때까지 4시간이고 5시간이고 기다리다 얻어먹고는 돌아가거등요...

 

 



댓글 | 15
1


(4878605)

222.112.***.***

잘먹으니 다행입니다,,
18.06.14 21:21
scrolllocks
첨에 오랜만에 찾아왔을때는 기력이 없는게 다 죽어갈거 같은 느낌이 확~ 나던데 이젠 혈색이 거의 정상으로 돌아오고 예전의 민첩한 길냥이가 된 거 같아요 ^^ 자세히 살펴보면 그런 아우라가 느껴져요 ㅎ | 18.06.14 21:34 | | |
몇시간이고 기다린다는 사실이 좀 짠하네요 님께서 주시는 식사 한끼가 생명줄인듯ㅜ
18.06.14 21:37
하게하게열매
네..정확하게 보신거같아요. 생명줄이에요 말 그대로 ㅠ 무척 싹싹 핥아서 다 먹더라구요... 전용그릇도 만들어서 매일매일 퐁퐁으로 세척해서 청결하게 닦은후 부어준답니다.. 다 먹은후 회수해서 다시 씻고.. 암튼 완전 저한테만 의존하는거 보니 다른곳에선 도움 못 받는거 같아요;; | 18.06.14 21:41 | | |
(1365425)

121.146.***.***

정말 좋은 일 하시는 겁니다. 쉽지 않겠지만 끝까지 케어 부탁드려요~
18.06.14 22:04
난카이
첨에 혀 내밀던거도 이젠 안 내밀고 턱과 입주면 지저분한 상처도 거의 안보이고 많이 깨끗해 졌더라구요. 다만 사료랑 캔이랑 섞을때 빙빙 돌며 낮게 울던데 그때 목소리는 정상이 아닌거 같아요 아직.. 상태가 많이 좋아져서 저도 괜히 기분이 좋네요 ㅎㅎ 힘들겠지만 완전 정상으로 돌아갔으면 하네요.건사료도 잘 먹는 시절로. | 18.06.14 22:12 | | |
저도 비슷한 상태의 애가 있어 좀 챙겨주었더니 동네사람이 난리를 치더군요. 동네사람 잘 만나는 것도 복이에요.
18.06.14 22:59
루리웹-0120806467
여기 동네 분위기는 자신한테 직접 피해주는거 아니면 서로 관여 안하는 분위기에요 ㅎㅎ 저랑 잘 맞는거죠 머 ^^; 초근접 지근거리에서 얘를 꼼꼼히 살펴보는데 아직 많이 말라서 그동안 고생한게 느껴지네요. 불쌍하기도 하구요..뭘 다 느끼고 알고는 있는거 같던데... 초근접에서 살펴봐도 도망 안가고 저도 나를 가만히 보더라구요;; 길고양이 운명을 살아갈려니 고달프겠죠.. 얘는 무척 차분하고 조용하면서 깔끔하고 소리도 안내는 성격이기도 하구요. | 18.06.14 23:20 | | |
(1267163)

220.79.***.***

마음이 짠했지만, 글쓴이분의 마음씨에 심쿵 두번했네요... 이 분 마음씨는 돈으로 가치를 매길수가 없군요... 그나저나 고양이가 잘 따르네요
18.06.15 02:30
19호
다른 암길냥이처럼 막 새끼 양산하는 타입도 아니고...작년인가 딱 한번 새끼 두마리 낳은뒤로 쭉~ 교미도 안하고 독신으로 지내더라구요.얘는. 암튼 조용하고 정갈한게 마음에는 드는데 다만.너무 차가운 성격인거는 같아요 ^^ 사람손 절대 못 타도록 하다보니..자기가 기분 내키면 간혹 제 다리에다 쓱싹쓱싹 몸을 문지르더라구요.아주 간혹. | 18.06.15 12:08 | | |
(1323623)

124.49.***.***

마음 고생 많이 하셨겠네요. 제가 돌보는 길고양이도 이번에 구내염이 걸렸는데 온몸에 힘이 다 빠져서 축축 쳐지는게 이대로 죽는가 싶었습니다. 지금은 병원에서 약타다 먹여서 그나마 좀 나아졌네요. 의사선생님 말씀이 구내염도 단순한 원인으로 생겨난 구내염이면 금방 낫는다고 하셨으니 돌보시는 고양이도 하루빨리 예전 모습처럼 완전히 건강해지길 바랄게요.
18.06.15 04:27
CoolzeroG
구내염도 금방 나을수도 있군요. 저는 치료가 완치안되는걸로 알았는데.. 암튼 님 글 읽다보니 얘도 상태가 아주 호전된걸로 보아 단순 구내염으로 스스로 완치될수도 있겠다싶어요^^ 항생제는 간에 무척 해롭다고 위급상황 아니면 권장 안한다고 해서요..ㅠ | 18.06.15 12:10 | | |
(1323623)

124.49.***.***

애기팅팅이
아,항생제가 간에 또 안좋군요.받아온 약 무조건 다 먹이려고 했는데 완치되면 그만줘야겠군요. 정보 감사해요 | 18.06.15 14:49 | | |
https://www.youtube.com/watch?v=gLUe0F-WbVQ&t=533s 유튜브에 보면 구내염 걸린 길냥이 입양해 치료하신 분 의사하고 대화하는 장면이 있습니다. 참고하세요. 그리고 고양이 보호협회에서 구내염 길냥이 치료비 절반 부담하는 행사가 있더라고요. 치료하실 계획 있으면 참고 하세요.
18.06.15 08:08
루리웹-0120806467
네 참고해볼게요. 현재로서 상황이 너무 좋아지다보니 윗분 말대로 자연치유 희망이 강하긴해요. 자연적으로 나아지길 바란답니다. 그게 가장 좋은거 같아서요. | 18.06.15 12:11 | | |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1 전체공지 [WOW] 격전의 아제로스 레벨업 가이드 (110~120) 8[RULIWEB] 2018.08.14
89 전체공지 [LOL] 2018 롤챔스 코리아 8[RULIWEB] 2018.07.11
11 전체공지 [히오스] HGC 페이즈 2 8[RULIWEB] 2018.07.04
13237422 공지 공지사항입니다~(2012.05.03) (4) 知羅 11 51079 2011.11.07
30571534 고양이 독고봉봉 1 117 00:43
30571533 고양이 CoolzeroG 3 166 2018.08.16
30571532 잡담 네이처 파운드 4 765 2018.08.16
30571531 고양이 kth505-586 7 683 2018.08.16
30571530 고양이 kth505-586 6 602 2018.08.15
30571529 고양이 CoolzeroG 3 261 2018.08.15
30571528 파충류 균군 3 412 2018.08.14
30571527 고양이 독고봉봉 401 2018.08.14
30571526 고양이 난가만 5 786 2018.08.14
30571525 고양이 CoolzeroG 5 270 2018.08.14
30571524 고양이 잼난다 3 873 2018.08.13
30571523 고양이 kth505-586 16 1261 2018.08.13
30571522 고양이 어보미 10 1164 2018.08.13
30571521 고양이 데엔드로 12 924 2018.08.13
30571519 곤충 정조불량의사도 1 569 2018.08.13
30571518 고양이 kth505-586 39 6869 2018.08.13
30571517 고양이 CoolzeroG 4 361 2018.08.13
30571516 고양이 독고봉봉 382 2018.08.13
30571515 곰 탱 322 2018.08.12
30571514 타이게이(大鯨) 2 450 2018.08.12
30571513 고양이 CoolzeroG 4 353 2018.08.12
30571512 고양이 농가먹고살자! 13 1654 2018.08.12
30571511 고양이 냥냥냥멍 9 1072 2018.08.11
30571510 강아지 까방구1 8 683 2018.08.11
30571509 고양이 독고봉봉 1 520 2018.08.11
30571508 고양이 CoolzeroG 4 366 2018.08.11
30571507 거북 노루웨이 순록 3 669 2018.08.10
30571506 고양이 쌕쌕오렌지 25 3243 2018.08.10

글쓰기 35447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