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완성] [스압] PG 유니콘 건담 2호기 밴시노른+암드아머 [18]





[광고]

이번 리뷰는 반다이 PG 1/60 유니콘 건담 2호기 밴시 노른과 확장팩 암드아머입니다.

 

 

 

PG 유니콘 2대 만들고 벌써 질려버려서 밴시를 사다 놓고 만들기를 미루다가 이제서야 만들게 됐습니다.

 

때 늦은 조립이라 이 제품에 대해서 따로 설명드릴 필요는 없을 것 같네요.

 

그럼 바로 사진 올라갑니다~

 

 

RYU06729.jpg

 

유니콘 1호기 보다 런너가 추가 되어서 2000엔이나 비싼 22000엔에 발매가 되었습니다.

 

 

 

RYU06731.jpg

 

 

RYU06732.jpg

 

 

RYU06734.jpg

 

 

RYU06738.jpg

 

저 만의 조립 스타일 대로 우선 런너들을 전부 다듬어 놓는 작업부터 시작합니다.

 

 

 

RYU06739.jpg

 

런너에서 부품들을 전부 뜯어내고

 

 

 

RYU06740.jpg

 

아트나이프로 다듬은 다음

 

 

 

RYU06743.jpg

 

이렇게 비닐 팩에 넣어 놓습니다.

 

다른 프라모델들은 모르겠지만 반다이 건프라들은 이렇게 전부 뜯어 놓고 조립을 해도 크게 문제가 생겼던 적은 없었습니다.

 

 

 

RYU06756.jpg

 

PG하면 역시 통짜 사출 런너가~

 

에바, 스프, 더블오, 엑시아... 이렇게 4제품은 통짜 사출이 아니였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왜 사출 런너가 왔다 갔다 변경되는 지 궁금합니다.

 

 

 

RYU06757.jpg

 

3일 걸려서 부품 정리를 끝냈습니다. 제일 재미없고 지루한 시간들...

 

 

 

RYU06762.jpg

 

금색 런너들을 보면 아주 미묘하지만 4가지 색상으로 되어 있습니다.

 

암드아머 런너인 세 번째 금색 런너들은 도색을 해줘야 할 것 같습니다.

 

물결 무늬와 싸구려틱한 똥색을 도저히 봐줄 수가 없는데 왜 이렇게 제품을 내놨을까요???

 

 

 

RYU06770.jpg

 

12000엔의 창렬한 LED 유닛... 

 

 

 

RYU06772.jpg

 

내부 프레임들과 뒤섞여 조립을 해야 하는 데도 불구하고 어째서 전선이 흰색으로 발매가 되었는지...

 

조립을 다 해도 관절 사이 사이에 저 하얀 전선이 살짝 보이는 것이 너무 아쉽습니다.

 

그래도 엑시아에서는 다행히 색상이 변경 되었습니다.

 

 

 

RYU06774.jpg

 

이제부터 신나게 조립을 합니다~^^

 

런너를 미리 다듬어 놓았기 때문에 조립하는 시간이 너무 즐겁습니다. 

 

 

 

RYU06777.jpg

 

제일 귀찮아하는 무기 조립을 먼저 해놓습니다. 런너들도 비교적 큼직하기 때문에 먼저 조립하면 공간 확보에도 도움이 됩니다.

 

 

 

RYU06780.jpg

 

가뜩이나 눈이 침침해지고 있고 어두운 런너에 노란색 라인까지 칠해야 하는 파일럿 도색이 상당히 까다롭습니다.

 

이 작은 녀석 칠하는데 2시간 가까이 걸린 것 같습니다. ㅠㅠ (사진 찍어 확대해서 보니 엉망이네요...)

 

 

 

RYU06782.jpg

 

이렇게 조립하면 잘 보이지도 않는 것을 열심히도 칠했구나~ 허허허

 

다시 본격적으로 조립해나갑니다. 그래도 두 번이나 유니콘을 만들어 봤다고 후다다닥 조립이 진행됐습니다.

 

 

RYU06784.jpg

 

 

RYU06786.jpg

 

 

RYU06788.jpg

 

 

RYU06789.jpg

 

 

RYU06792.jpg

 

 

 

 

RYU06794.jpg

 

 

RYU06796.jpg

 

 

RYU06797.jpg

 

최근에 즐겨 사용하는 다X소에서 4개/1000원에 판매하는 건전지입니다. 제가 사용해보니 소문대로 가성비 끝판왕 전지 맞습니다~

 

 

 

RYU06802.jpg

 

조립 실수로 혹시나 불이 들어 오지 않을까 조마조마 한 순간이지만 다행히 불은 다 잘 들어옵니다. 그 만큼 조립 난이도가 어렵지 않다는 뜻이겠네요.

 

 

 

RYU06805.jpg

 

 

RYU06806.jpg

 

 

RYU06809.jpg

 

 

RYU06811.jpg

 

 

RYU06813.jpg

 

 

RYU06816.jpg

 

 

RYU06817.jpg

 

헉~!!!!!!!

 

단선 됐습니다~!!!!!!!

 

유니콘 조립 때마다 보기에도 튼튼해 보이지 않아서 조심조심 다뤘는데 힘없이 끊어져 버려서 놀랬습니다.

 

젤타입 순간 접착제로 다시 연결 시켰지만 또 끊어질까 걱정입니다.

 

좀 더 튼튼하게 개선 되어야 할 점인 것 같습니다.

 

 

 

RYU06942.jpg

 

7~8시간 만에 가조립을 끝내고 스티커를 붙였습니다.

 

 

 

RYU06953.jpg

 

본체가 어두운 색상이라 따로 먹선 작업은 안해서 편하네요~

 

마무리로 무광 마감제를 뿌려줍니다.

 

 

 

RYU07036.jpg

 

본체는 마스킹을 해주고 마감제를 뿌려줘야죠~ 마스킹 할 곳이 많아서 생각보다 오래 걸립니다.

 

 

 

RYU07038.jpg

 

문제의 똥색 런너들은 흰색 밑색에 금색을 올려줬더니 도색되어 나온 금색런너와 나름 비슷한 색이 되었습니다.

 

 

 

RYU07039.jpg

 

헐... 금색 런너는 제일 마지막에 조립을 하다 보니 이렇게 스티커를 잘 못 붙이는 일이 생겼습니다.

 

다시 뜯어 옮겨 붙이려고 했지만 스티커가 손상이 되어버렸습니다.

 

또 다른 미개봉 밴시에서 스티커를 가져와서 다시 새로 붙이고 마감제를 올려줬습니다.

 

 

 

 

 

 

 

 

 

 

마감제까지 다 뿌려주고 다시 조립을 하면 완성입니다.

 

RYU07043.jpg

 

이상하게 사진빨을 잘 못 받습니다.

 

특히 어두운 몸체에 붙어 있는 먼지들이 플래시 때문에 눈에 확 띕니다. 실제로 보면 먼지들은 잘 보이지도 않는데 말이죠.

 

 

 

RYU07046.jpg

 

 

RYU07047.jpg

 

 

 

 

RYU07048.jpg

 

 

RYU07049.jpg

 

실드에 장착하는 거대한 암드아머는 제법 무겁지만 유니콘의 어깨가 튼튼해서 잘 버텨줍니다.

 

그 이유는 어깨에 들어가는 폴리캡이 1호기와 달리 변경되었기 때문입니다.

 

 

 

RYU07050.jpg

 

 

RYU07051.jpg

 

백팩 중앙 상단은 열어줬어야 했는데 까먹었나 봅니다. 꼭 이런 것들은 사진 다 찍고 나서 발견이 되는...

 

 

 

RYU07052.jpg

 

 

RYU07053.jpg

 

 

RYU07054.jpg

 

 

RYU07055.jpg

 

 

RYU07056.jpg

 

창렬한 LED 유닛이지만 이 순간 만큼은 잊어 버릴 정도로 멋집니다.

 

완전 소등하고 사진을 찍으니 LED색 때문에 3호기 페넥스 처럼 보기도 하네요~

 


 

RYU07059.jpg

 

 

RYU07061.jpg

 

 

RYU07062.jpg

 

 

RYU07063.jpg

 

 

RYU07064.jpg

 

관절 틈 사이 흰색 전선은 나만 불편한가???

 

 

 

RYU07065.jpg

 

 

 

 

아직 리뷰가 끝나지 않았습니다.

 

이번에는 암드아머 장착한 마리다용 유니콘을 하나 더 조립해야 하거든요. 휴~

 

마리다용 유니콘 2호기를 만들기 위해서는 4000엔 유니콘 암드아머 확장팩을 더 구입해야 합니다.

 

RYU07228.jpg

 

 

RYU07231.jpg

 

아... 이 구성이 4000엔 이라고??? 어째서죠??? ㅠㅠ

 


 

RYU07232.jpg

 

우선 본체 보다 암드아머부터 만듭니다.

 

 

 

RYU07234.jpg

 

노른은 메뉴얼대로 스티커를 붙여 완성했지만 마리다용은 습식데칼로 완성을 해보겠습니다.

 

금색 데칼이 고급스러워서 멋집니다.

 

그러고 보니 왜 PG에는 습식데칼이 기본으로 안들어가 있고 메가사이즈 같은 조립 난이도가 낮은 제품에는 습식이 들어가 있는 것일까요???

 

참 알다가도 모를 반다이입니다.

 

 

 

RYU07240.jpg

 

마감제를 올려주고 암드아머는 이걸로 준비 완료입니다. (손톱부분 금맥기는 물론 마스킹을 해주고 마감제를 뿌렸습니다.)

 

 

 

RYU07236.jpg

 

마리다용으로 조립을 하면 이 부품들은 전부 필요가 없겠습니다. (정말 아깝네요...)

RYU07237.jpg

 

마리다용으로 조립을 하면 이 부품들은 전부 필요가 없겠습니다. (X2)

 

 

 

RYU07239.jpg

 

마리다용으로 조립을 하면 이 부품들은 전부 필요가 없겠습니다. (X3) 


 

 

RYU08010.jpg

 

이 지긋지긋한 파일럿 도색을 한 번 더 했습니다. 

 

 

 

 

 

 

그리고 이제 상단으로 다시 스크롤 하셔서 조립 과정을 한 번 더 보고 오세요~^^;;

 

 

 

 

 

 

그러면 마리다용 유니콘 건담 2호기 밴시 암드아머가 완성되었습니다.

 

최근 한파가 길어져서 마감제 뿌릴 타이밍을 기다리다가 한 달 정도를 날려버렸습니다.

 

RYU08443.jpg

 

 

RYU08444.jpg

 

 

RYU08445.jpg

 

 

RYU08446.jpg

 

 

RYU08447.jpg

 


RYU08449.jpg

 

 

RYU08450.jpg

 

 

RYU08451.jpg

 

 

RYU08452.jpg

 

 

RYU08453.jpg

 

 

RYU08454.jpg

 

 

RYU08455.jpg

 

 

RYU08456.jpg

  

역시 유니콘들은 발광을 해야 유니콘 답네요~

 

노른도 멋지지만 마리다용도 멋집니다~

 

 

 

RYU08457.jpg

  

 

 

 

지긋 지긋한 긴 제작 시간이 지나고

 

드디어 두 2호기를 나란히 놓을 수가 있게 되어서 뿌듯합니다.^^

 

어느 쪽이 더 마음에 드시나요???

 

저는 기체는 노른~ 파일럿은 마리다~

 

RYU08460.jpg

 

 

RYU08461.jpg

 

 

RYU08462.jpg

 

 

RYU08463.jpg

 

 

RYU08464.jpg

 

 

RYU08465.jpg

 

 

RYU08466.jpg

 

 

RYU08467.jpg

 

노른은 22000엔+12000엔 

 

마리다는 22000엔+12000엔+4000엔 (-4000엔 어치의 정크 파츠들 ㅠㅠ)

 

두 제품을 놓고 보니 34000엔 VS 38000엔의 비교라고 보기엔 마리다용이 너무 창렬해졌습니다.

 

좀 더 경제적으로 제품을 내놓을 수는 없었던 거냐 반다이~!!!!!!!!!!!

 

 

 

 

이상 때 늦은 PG 유니콘 2호기 리뷰였습니다. ^^

 

외계인 능력의 멋진 도색작은 아니지만 아래 끝까지 읽고 스크롤 내려주셔서 감사합니다~

 

 

 

 

 

PS: 이제 유니콘(최종결전), 곧 수령 받을 유니콘밴시(최종결정), 유니콘3호기... 언제 다 만들지??? 휴... 유니콘 너무 질려 버렸어요~!!!!



댓글 | 18
1


(567102)

121.160.***.***

벤시가 불 키니까 너무 이쁘네요~ 저도 엑시아 구입하고 필 받아서 다음으로 얘를 구입하려고했었는데 가격대가 만만치않아서 아직도 손만 쪽쪽 빨고 있어요 흐흐~ 역시 무광마감이 색이 안정되서 참 이쁘네요 상세리뷰 잘 봤습니다 감사합니다~~~(추천)
18.02.12 22:39
기술이
추천 감사합니다.^^ 사진 보다 실물로 보시면 더 마음에 드실 겁니다. 무광 마감이 잘 어울리는 제품입니다. 다만 백팩에 암드아머 금색 부분은 도색을 안하면 정말 싸구려틱한 느낌이 단점입니다. ^^;; | 18.02.12 22:45 | | |
(904472)

114.205.***.***

오..그냥 데칼에 마감제도 생각보다 괜찮은것같은데요? 간만에 담백한 맛 잘 봤습니다~
18.02.12 22:39
용사니케
취미생활에 투자할 수 있는 시간 보다 신제품이 더 빨리 나오는 세상이라... 이 정도로 완성하는 것을 만족하며 취미생활 하고 있습니다. ㅎㅎ | 18.02.12 22:46 | | |
pg 유니콘 시리즈의 끝판왕이십니다. 어쩜 이리도 사진이 하나같이 깔끔하고 선명하고 밝은걸까요. 몇가지만 질문 좀... 1. 우선, 프라탑이나 장식장, 그리고 pg 부자와는 동떨어진 서민 가조파로써 니퍼와 아트나이트로 게이트 정리를 끝내시는데요. 어느정도 선에서 타협을 보는지 근접 사진정도 볼 수 있을까요. 이미 조립된 상태라 pg 벤시는 그렇다고 쳐도 혹시 2-3부위 정도 게이트 정리 후기를 좀 보여주시면 고맙겠습니다. 특히나 70-80%가 언더게이트인걸로 아는데요. 2. 그리고 사진 촬영 정보(바디,렌즈,스토로보 등)과 촬영법 정도 조언해 주실 수 있을까요? 3. 똥색 런너를 도색한 골드의 도료정보가 뭔지요? (캔스프레일것 같습니다.)
18.02.13 00:23
▶◀오다이바건
감사합니다~ 우선 답변을 최대한 간략하게 말씀드리면 1. 따로 사진을 올리지 않아도 위의 사진들 중에 밴시(완성) 정면 사진을 보시면 빔샤벨을 자세히 보시면 게이트 정리된 부분을 보실 수 있으실 겁니다. 그래도 모르시겠다면 나중에 제가 사진을 올려 볼게요~ 2. 사진 촬영이 남들과 특별히 다르진 않습니다. 삼각대를 사용하고 스트로보를 사용하여 촬영합니다. (카메라는 소니A7R2, 렌즈는 90ma 입니다.) 그리고 후보정은 라이트룸을 이용합니다. 3. IPP 슈퍼파인골드 입니다.(캔스프레이 아닙니다.) 더 궁금하신 점은 물어봐주세요~ | 18.02.13 08:53 | | |
(2754336)

211.200.***.***

성의글에는 추천입니다. 완성된 모습 정말 깔끔하네요!
18.02.13 01:27
YoonELEC
추천 감사합니다~!!!! | 18.02.13 08:54 | | |
너무 잘봤습니다. 라는 표현 외에 무엇이 필요할까요 라는 생각이 드네요. 화려함보다는 기본적인 즐거움을 추구하는 뭔가 되짚어보게 되는 리뷰... 정말 잘봤습니다. 고맙습니다.
18.02.14 00:10
아이루조아
정성스런 댓글 남겨주셔서 제가 더 고맙습니다. ^^ | 18.02.14 00:26 | | |
(40417)

58.141.***.***

마리다 밴시 만들고 남은 무장은 노른쪽에 몰빵해주면 풀아머 유니콘 비슷한 느낌이 날지도 모르겠네요.리뷰 잘 봤습니다.
18.02.14 21:24
무명군
오~ 그런 창의적인 발상은 못해봤습니다. ^^ | 18.02.15 01:10 | | |
G-X
(236064)

220.89.***.***

저 일부러 부품샵에서 실드랑 런처 하나씩 더 사서 쌍총쌍실로 만들어놨는데 ㅎㅎㅎ 물론 지금은 거치대로 물러났고 쌍으로 암드아머VN을 달아줬죠
18.02.16 03:42
G-X
저는 메뉴얼대로 조립하는 스타일인데~ 좋은 아이디어네요~^^ | 18.02.16 09:46 | | |
(1680309)

210.181.***.***

좋은 작품 잘 봤습니다~! 근데 보통 금색 도색할 때는 까만색 바탕으로 깔아주고 금색 올려주던데, 흰색으로 하셨네요? 둘의 차이점이 있는건가요~?
18.02.20 02:16
다무슈
베이스를 흰색으로 하면 좀 더 밝아지는 차이점이 있습니다. ^^ | 18.02.20 09:38 | | |
(1613825)

126.3.***.***

시행착오 부분까지 자세한 리뷰 감사합니다. 조립할 때 많은 도움이 되네요.
18.05.04 02:11
[^o^]/
올린지 조금 지난 글인데도 관심있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 18.05.05 07:11 | | |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102754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