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패밀리사이트 메뉴

[소감] 오랜만에 다녀온 용인 한국민속촌 [9]





[광고]

마지막에 다녀왔던 적이.. 아마,

2017년 12월 23일? 쯤에 배틀그라운드 컨셉으로 다녀온 것이였을거에요

 

민속촌에 배틀그라운드라니... 1부

 

 

 

민속촌에 배틀그라운드라니... 2부

 

영상 속 인원 중 한 명은, 당일에 갔더니 배그 코스프레 하고 계셨던 모르는 분...(...)

 

2018년은 이래저래 현생을 살기도 하고...

이런저런 행사로 제주도를 포함한 전국팔도를 돌아다녔던 지라..

 

민속촌을 못갔기 때문에...

 

2019년 1월 1일에 다녀오기로 생각했습니다.

 

(전날 31일에 연말 파티 있어서 누구 집에 모였는데...

화장실에서 머리 밀고 있었던건... 후..)

 

 

Dv0JiEYU0AA1m9X.jpg

 

신발은 두정갑 살 때 신었던 목화로 대체했습니다..

 

애초에 고증은 못지킨 옷이니...

 

 

 

방문할 땐 역시 앞에서 찍는거죠

 

역시 긴팔 티셔츠를 안에 입으니 목덜미가 검정게 보이네요

 

다음엔 긴팔도 패스...

 

 

 

Dv0JipHUYAAHeh4.jpg

 

DJ핑키와 말숙이

 

Dv0JjTBUUAA99bU.jpg

 

문방구 주인

 

 

 

 

 

 

 

Dv7Er84VAAAH1sa.jpg

 

그리고 관아를 점령 중인...

 

 

벨튀도 했었는데, 날씨가 추운 나머지 관심법을 까먹었네요...

 

트위치파티 때도 궁예 코스프레하고 있다가 서새봄님 보고 대사 까먹었던 거랑은 다르게... 날씨가 대사를 잊게 만드네요..

 

나머지 둘은 따뜻하게 입으라곤 했는데 진짜 따뜻하게 입고 다닐 줄은 몰랐었습니다...

 

 

 

1/5부터 '설원의 사냥꾼'이라는 새로운 캐릭터가 나온다고 하는데...

 

 

넹, 그거 맞춰서 12일에 한번 더 놀러가려고 합니다.

 

(사무실인데 춥기도 하고 사진 찍은게 저게 다...임..)

 

 

 

아, 

 

드라마 속, 궁예의 안대는 왼쪽 눈을 가리는데

 

저는 오른쪽 눈이 보이지 않기 때문에, 왼쪽 눈을 가리면 앞이 안보이기 때문에...

 

그냥 오른쪽 눈을 가렸습니다.

 

 

 

관심법을 쓸 줄 알면 왼쪽 눈을 가려도 괜찮을텐데... 후..



댓글 | 9
1


궁예라면 법봉을 들고 있어야한다구욥!!! 그래도 잘 어울려욥!!
19.01.04 23:14
워렌게이츠
감사합니당 | 19.01.07 08:51 | | |
(3869342)

58.141.***.***

용빵님 또 유투브 나오겠네 ㅋㅋㅋㅋㅋㅋ
19.01.05 11:35
(5137416)

49.170.***.***

용빵님 언제나 부지런하셔요 ㅋㅋㅋ
19.01.05 13:36
(216132)

222.238.***.***

누구인가??
19.01.05 22:34
(3673163)

116.120.***.***

여봐라~금부장은 들어라 저자의 머릿속엔 마구니가 가득하다 그철퇴로 마구니를 으깨주어라
19.01.06 00:30
궁예: 누구인가? 지금 누가 기침 소리를 내었어? (신료들이 하나같이 기침을 한 관료를 바라본다. 기침을 한 신료는 긴장한 얼굴로 식은 땀을 흘리며 마른 침을 삼킨다.) 궁예: (대답이 없자 노하여 더 큰 목소리로) 누가 기침소리를 내었는가 말이야?! 관료 1: (궁예의 분노에 겁을 잔뜩 먹고) 시, 시, 시, 시, 신, 신… 신이옵니다, 폐하. (다시 마른 기침 두 번을 한다) 궁예: (한참 뚫어져라 보다가) 참으로 딱하구나! 짐이 지금 관심법을 하고 있는데 어찌 기침을 할 수 있느냐, 이 미련한 것아! 관료 1: ㅅ… ㅅ… 소… 송구하옵니다, 폐하.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궁예: 내가 가만히 보니, 네 놈 머리 속에는 마구니(마군이)[자막]가 가득 찼구나. 여봐라, 내군은 들어라. 내군들: 예. 궁예: 저 자의 머릿속에는 마구니가 가득하다. 그 마구니를 때려 죽여라. 종간: ...…?! 유장자: (경악하여) ㅍ… 폐하……. 궁예: 염 부장은 뭘 하는가. 저 자를 쳐라! 염상: 폐… 폐… 폐하……. 궁예: (매우 노하여 벌떡 일어나며) 저 자를 죽이라고 하였느니라!!!! 저 놈은 마구니다. 저놈을 어서 쳐 죽여라. 저놈을! 금 부장은 뭘 하느냐, 저놈을 쳐 죽이라고 하였느니라!!!! 금대: 예, 폐하. (금대, 그대로 철퇴를 빼고 들어가 관료에게 다가간다. 모두들 경악하며 보고 있다.) 금대: 폐하의 명이시니라. 눈을 감아라. 관료 1: 살려 주시옵소서. 살려 주시옵소서, 폐하… 살려 주시옵소서……. 금대: (기합을 내지른다.) 이야앗!!!
19.01.06 11:16
살찐궁예
19.01.16 02:25
관심법으로보아 병사들이 디룩디룩 배가 나온것이 태평성대인것이냐? 아니면 탐관오리들이 날띠는 세상인것인것이냐?
19.01.18 13:57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글쓰기 12116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