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WOW] (스포주의) 8.1 어둠해안 얼라이언스 퀘스트라인. [44]





[광고]
원본출처 | 경험.

 

 

 

 

출처와 잡설

 

 

출처:

 

경험.

 

호드 내용은 다음 글을 봐주세요.

 

 

기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스포주의) 8.1 어둠해안 얼라이언스 퀘스트라인.

 

 

얼라이언스의 8.1 어둠해안 퀘스트는 클리어시, In Teldrassil's Shadow라는 업적이 달성되고 이 보상으로 나이트엘프 형상인 밤 전사 룩을 보상으로 줍니다. 현재 악마 사냥꾼과 죽음의 기사는 이 형상을 쓸 수 없습니다.

 

0.jpg

(*In Teldrassil's Shadow 업적의 모습.) 

 

(*8.1 어둠해안 얼라이언스 퀘스트라인 영상.)

 

 

 

인트로 - 티란데를 찾아서.

 

 

로그인을 하면 티란데의 친구라는 올빼미 도리투르가 보입니다.

 

5.jpg

(*도리투르의 모습.)

 

1.jpg

(*퀘스트 모습.)

 

스톰윈드 왕궁 옆에 있는 회의실에 갑니다. 가면 마이에브, 샨드리스, 시라 등이 안두인과 회의중입니다. 상황이 많이 심각해보입니다.

 

8.jpg

(*회의중인 모습.)

 

9.jpg

(*회의장 모습.)

 

10.jpg

(*둘의 대화.)

 

그러면 안두인이 벨렌에게 말을 걸어서 뭘 보라고 합니다.

 

12.jpg

(*안두인의 말.)

 

벨렘에게 말을 겁니다. 그러면 영상을 하나 보여주는데 아직 미완입니다. 영상은 티란데의 행보를 보여주는 것으로 보입니다.

 

11.jpg

(*벨렌의 말.)

 

13.jpg

(*이벤트 영상.)


14.jpg

(*영상 후 대화.)

 

그러면 마이에브는 조람해안으로 가서 티란데를 찾자고 합니다.

 

15.jpg

(*퀘스트 모습.)

 

그러면서 마이에브가 시라 문워드, 샨드리스 페더문을 데리고 조람 해안으로 향합니다.

 

16.jpg

(*대화.)

 

조람해안으로 가는 포탈이 없으니 알아서 갑니다.

 

가면 마이에브가 함선을 끌고 도착해있습니다.

 

20.jpg

(*마이에브의 함선.)

 

티란데의 배는 불태워져있습니다. 샨드리스의 말로는 티란데가 뒤를 밟히기 싫어서 스스로 태웠다고 합니다.

 

21.jpg

(*불에 탄 티란데의 함선.)

 

22.jpg

(*둘의 대화.)

 

23.jpg

(*배에 있는 3명.)

 

숨어있는 호드 추격자를 처치하고 티란데를 찾습니다.

 

24.jpg

 

25.jpg

(*퀘스트 모습.)

 

26.jpg

(*둘의 대화.)

 

배 부근에 가면 티란데의 활인 엘룬타라와 티란데의 애호인 아쉬알라의 고삐가 버려져 있습니다. 그리고 밤 전사에 대한 이야기가 담긴 고대 칼도레이의 고서가 있습니다.


27.jpg

 

28.jpg

(*티란데의 활인 엘룬타라의 모습.)

 

29.jpg

 

30.jpg

(*티란데의 애호인 아쉬알라의 고삐의 모습.)

 

31.jpg

 

32.jpg

(*밤전사에 대한 내용이 담긴 고대 칼도레이 고서의 모습.)

 

호드를 죽이고 이들을 모아서 마이에브에게 가져갑니다. 책을 보고 시라가 놀랍니다.

 

33.jpg

(*놀라는 시라.)

 

마이에브는 티란데가 위협에 빠졌다고 하면서 그녀를 찾자고 합니다. 시나리오가 시작됩니다.

 

34.jpg

(*퀘스트 모습.)

 

35.jpg

(*둘의 대화.)

 

36.jpg

(*시나리오 시작창.)


 


 

시나리오 - 티란데의 승천.

 

 

 

1단계 - 텔드랏실이 남긴 것.

 

 

마이에브, 시라, 샨드리스와 함게 티란데를 찾기 위해 움직입니다.

 

37.jpg

(*대화.)

 

38.jpg

(*이동 모습.)

 

이동중에 밤 전사에 대한 설명이 진행됩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시라가 가지고 있는 엘룬에 대한 믿음이 흔들립니다...

 

1.jpg

(*셋의 대화.)

 

아우버다인 폐허에 상륙합니다. 시라는 북으로 가고, 플레이어와 마이에브, 샨드리스가 티란테를 찾기로 합니다.


 

 

 

2단계 - 엘룬의 시선.

 

 

마이에브는 티란데가 엘룬의 눈을 찾았다고 하며, 그녀를 찾아야 한다고 합니다.

 

2.jpg

(*둘의 대화.)

 

폐허로 들어가면 호드가 티란데에게 학살당한 흔적이 보입니다.

 

3.jpg

(*학살당한 호드.)

 

그러면 호드가 급습해옵니다.

 

4.jpg

(*급습하는 호드들.)

 

이들을 무찌르고 사냥꾼의 전당으로 갑니다.

 

5.jpg

(*대화.)

 

사냥꾼의 전당에 가면 엘룬의 눈이 놓여있던 권좌가 비어 있습니다. 근데 여기 폐허된게 몇 년전인데 과연 나엘은 그동안 이거 안챙기고 뭐 했던 걸까요?... 하여간 우리가 늦었습니다.

 

6.jpg

(*비어있는 엘룬의 권좌.)

 

8.jpg

(*마이에브의 대화.)

 

 

 

 

3단계 - 사면초가.

 

 

매복해있던 호드의 죽음추적자 사령관 벨몬트가 옵니다.

 

7.jpg

(*매복해있던 호드 병력.)

 

9.jpg

(*벨몬트의 대화.)

 

11.jpg

(*벨몬트의 모습.)

 

담즙내장이라는 누더기골렘이 옵니다. 참교육 시켜줍니다.

 

10.jpg

(*담즙내장의 모습.)

 

담즙내장이 죽으면, 역병이 우리를 뒤덮습니다. 이때 마이에브가 점멸 후 칼날 부채로 이들을 죽입니다. 벨몬트는 후퇴합니다.

 

12.jpg

(*적을 몰살시키는 마이에브.)

 

13.jpg

(*대화.)

 

 

 

 

4단계 - 도움 요청.

 

 

동쪽에서 비명소리가 들립니다.

 

14.jpg

(*대화.)

 

가보면 명예결속단이 플레이어를 막습니다. 이를 샨드리스가 전멸시킵니다.

 

15.jpg

(*명예결속단을 무찌르는 샨드리스의 모습.)

 

 


 

5단계 - 누구도 버리지 않는다.

 

 

이곳에는 나엘 포로들이 있습니다. 이들을 구출합니다.

 

16.jpg

(*대화.)

 

호드가 좀 많은데 포로를 구해주면 같이 싸우며 이들 딜이 상당하기때문에 쉽게 잡을 수 있습니다.

 

17.jpg

(*포로들의 모습.)

 

안쪽에는 티란데의 애호 아쉬알라가 잡혀 있습니다.

 

18.jpg

(*생포된 아쉬알라의 모습.)

 

아쉬알라는 겁나 쎄기 때문에 이놈만 풀어주면 알아서 호드를 전멸시킵니다.

 

 

 

 

6단계 - Closing in.

 

 

아쉬알라를 타고 티란데를 구출하려갑니다.

 

19.jpg

(*구출 병력의 모습.)

 

20.jpg

(*대화.)

 

가다보면 마이에브가 밤 전사 의식의 위험성을 말해줍니다. 

 

21.jpg

(*나엘 이동중.)


22.jpg

(*대화.)

 

 

 

 

7단계 - 정점.

 

 

바샬아란에서 티란데를 찾습니다.

 

23.jpg

(*발견 대화.)

 

그러면 티란데를 밤 전사 의식을 진행합니다.

 

25.jpg

(*대화.)

 

24.jpg

(*의식을 진행중인 티란데.)

 

이때 호드가 쳐들어옵니다. 총 세 번 막으면 됩니다. 서쪽 북쪽 동쪽 순으로 옵니다.

 

26.jpg

(*대화.)


 

 

 

8단계 - 밤 전사.

 

 

마지막으로 엘룬의 눈을 티란데에게 줍니다.

 

27.jpg

(*엘룬의 눈의 모습.)

 

28.jpg

(*엘룬의 눈으로 티란데의 의식을 돕는 모습.)

 

이를 완료하면 영상이 나오는데 아직 미완입니다. 정활상 호드의 마지막 공격을 티란데가 전멸시킨 것으로 보입니다.

 

29.jpg

(*대화.)

 

 

 

 

9단계 - 진퇴양난.

 

 

결국 티란데는 밤 전사가 되는데 성공했습니다.

 

30.jpg

(*밤 전사가 된 타란데의 모습.)

 

31.jpg

(*대화.)

 

티란데는 자기가 사울팽을 살려보내서 나엘이 망했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이제 자비는 없다고 하면 북쪽에 있는 잿빛나무 정비소로 향합니다.

 

32.jpg

(*대화.)

 

잿빗나무 정비소에는 벨몬트와 호드 병력이 있습니다. 티란데는 이들을 모두 석화시킵니다.

 

33.jpg

(*석화시키는 모습.)

 

벨몬트는 석화되어가면서 추가 병력을 부릅니다. 

 

34.jpg

(*대화.)

 

하지만 말퓨리온이 추가 병력을 전멸시킵니다.

 

35.jpg

(*대화.)

 

 

 

 

10단계 - Nowhere to Hide.

 

 

말퓨리온은 같기 공격하자하지만 티란데는 조금 있다 도와달라고 합니다.

 

36.jpg

(*대화.) 

 

 

 

 

11단계 - 여왕의 장기말.

 

 

북쪽 해안가로 갑니다. 가면 시라 문워든이 잡혀있습니다.

 

37.jpg

(*생포된 시라 문워든.)

 

시라 문워드은 결국 나타노스에 의해 죽습니다.

 

38.jpg

(*시라 문워든의 죽음.)

 

39.jpg

(*시라 문워든의 유언.)

 

발키르가 다양한 나엘들을 포세이큰으로 만드는 의식을 진행합니다.

 

40.jpg

(*의식중인 모습.)

 

티란데와 이를 막습니다.

 

42.jpg

(*나타노스와 티란데.)

 

41.jpg

(*대화.)

 

하지만 티란데와 플레이어는 곧 발키르에게 제압당합니다. 나타노스를 80%까지 깍으면 됩니다.

 

17.jpg

(*발키르에게 제압당하는 티란데와 플레이어.)

 

1.jpg

(*나타노스의 말.)

 

하지만 티란데가 눈을 멀게 합니다.

 

19.jpg

(*시야를 멀게하는 티란데.)

 

2.jpg

(*티란데의 대화.)

 

그리고 이 틈에 말퓨리온이 등장합니다.

 

18.jpg

(*말퓨리온의 급습.)

 

3.jpg

(*대화.)

 

그러면 나타노스는 메즈당해 죽기 직전까지 가지만 발키르 브리나가 개입합니다.

 

4.jpg

(*대화.)

 

브리나의 생명력을 50%까지 빼면 이벤트가 발생합니다. 시라와 델라린이 포세이큰이 되었습니다.

 

5.jpg

(*포세이큰이 된 델라린과 시라.)

 

6.jpg

(*대화.)

 

목표를 달성한 나타노스는 바로 도망갑니다. 이때 티란데가 브리냐를 죽여버립니다.

 

7.jpg

(*브리냐를 끔살내는 티란데.)

 

나타노스는 티란데를 욕합니다. 말퓨리온을 추격하자 하지만, 티란데가 물려나자 합니다.

 

8.jpg

(*대화.)

 

 

 


12단계 - 숲의 눈.

 

 

얼라이언스 병력이 도착했습니다.

 

9.jpg

(*도착한 얼라이언스 병력.)

 

이를 타고 마이에브 함선으로 철수합니다.

 

10.jpg

(*대화.) 

 

11.jpg

(*철수중인 모습.)

 

도리투르에게 말을 걸면 시나리오가 완료됩니다. 아직 영상은 미완입니다. 이렇게 얼라이언스의 스토리는 마무리됩니다.

 

12.jpg

(*도리투르의 모습.)

 

13.jpg

(*미완인 영상.)

 

2.jpg

(*티란데의 모습.)

 


 


 

보상 - 밤 전사 룩.

 

 

위에 나온 시나리오를 완료하여 어둠해안 스토리를 완료하면 나이트엘프 캐릭터에 밤 전사 룩을 개방할 수 있게 됩니다. 현재 죽음의 기사와 악마 사냥꾼을 이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

 

0.jpg

(*해당 업적의 모습.)

 

3.jpg

 

4.jpg

(*캐릭터 생성창에서 밤 전사 룩을 한 모습,)

 

당연히 기존 캐릭도 미용실에서 이를 적용할 수 있습니다.

 

7.jpg

(*밤 전사 룩의 모습.)

 


 



댓글 | 44
1


BEST
포세이큰은 대체 뭔가요? '엘룬이 우릴 버렸다'가 어떻게 '우리는 포세이큰이다'로 이어지는거지? 엘룬이 버렸다고 생각하게 만든 그 장본인들을 동료처럼 이야기할 정도면 이유나 원인같은게 있어야 되는데 그런 것도 딱히 없는거 같고.. 말 그대로 세뇌 의식을 통해서 만드는거 같은데 이러면 진짜 아서스랑 다른게 뭐고 고대신이랑 다른게 뭔지... 포세이큰이 처음 생겨난게 실바나스가 자유 의지를 가지게 되어서 그런거 아니었나요?
18.10.09 11:43
BEST
나엘 멘탈 상태를 보니 진짜 만약 말퓨 죽인담에 언데드로 되살리면 ㅡㅡ 대자연과 엘룬이 날 버리다니 난 이제 포세이큰 이다 이럴듯해 보이는데. 이게 말이되냐 블쟈야
18.10.09 12:13
(3514215)

114.200.***.***

BEST
이미 와우스토리는 개연성 싹다 말아먹고 아침드라마처럼 최대한 자극적이게 써서 포럼에서 화제되는식으로 간걸루 변한거아니었음?
18.10.09 12:45
(858341)

117.111.***.***

BEST
포세이큰 때문에 죽어놓고는 우리는 포세이큰이다 ㅋㅋㅋ
18.10.09 12:27
(4715828)

124.56.***.***

BEST
우린 포세이큰이다라니...
18.10.09 11:31
(2709201)

114.204.***.***

오 밤전사 룩 이네 좋다 좋아
18.10.09 11:04
아이구야.
18.10.09 11:05
(629920)

203.175.***.***

정보출처: 경험 -_-b
18.10.09 11:06
(2448738)

222.116.***.***

존나 무섭다 보면볼수록 공포영화에서 나오는거같아
18.10.09 11:10
이쁜 티란데 모델링이 흨 ㅠ 눈깔이가 왜저래 ㅠ
18.10.09 11:10
언제나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18.10.09 11:14
(754094)

1.250.***.***

끝내주는 인게임 이벤트 잘 봤습니다!!
18.10.09 11:31
(4715828)

124.56.***.***

BEST
우린 포세이큰이다라니...
18.10.09 11:31
BEST
포세이큰은 대체 뭔가요? '엘룬이 우릴 버렸다'가 어떻게 '우리는 포세이큰이다'로 이어지는거지? 엘룬이 버렸다고 생각하게 만든 그 장본인들을 동료처럼 이야기할 정도면 이유나 원인같은게 있어야 되는데 그런 것도 딱히 없는거 같고.. 말 그대로 세뇌 의식을 통해서 만드는거 같은데 이러면 진짜 아서스랑 다른게 뭐고 고대신이랑 다른게 뭔지... 포세이큰이 처음 생겨난게 실바나스가 자유 의지를 가지게 되어서 그런거 아니었나요?
18.10.09 11:43
티리온 폴드링
언데드로 플레이해본 적이 없어서 잘은 모르지만 딱히 포세이큰에 원한이 없는 언데드인데도 자기 정체성이 뭔지, 포세이큰으로 있는게 맞는건지 고민하는 캐릭터들도 있다고 들었는데 정작 원한으로 똘똘 뭉친 시라나 델라린은 그런 것도 없이 생각이 확고해 보이네요 | 18.10.09 11:45 | | |
(1258655)

220.126.***.***

티리온 폴드링
영상을 봐야할듯 아마 죽어가면서 엘룬을 찾았는데 아무런 구원을 안해줘서 흑화했을지도 | 18.10.09 11:54 | | |
(4715828)

124.56.***.***

티리온 폴드링
자기들이 죽은 탓을 엘룬으로 돌리고 싶은 모양인데 개연성이 부족해서 뭐... 게임에서 표현하는건 한계가 있다지만 저건 좀 많이 부족해보임 | 18.10.09 11:55 | | |
Sanith
실제로 엘룬이 도와줄 수 있는지 여부는 둘째치고 아무리 엘룬이 안도와줬다고 해도 자기를 죽인 사람 밑으로 들어가겠다고 하는게 너무 이상해서요. 강도를 만나서 경찰한테 도와달라고 전화했는데 경찰이 너무 늦어서 결국 돈을 뺏겼다고 "경찰 ㅅㅂ 날 안도와줘?"하면서 내 전재산을 강도한테 주지는 않잖아요..? | 18.10.09 11:59 | | |
(2116840)

107.185.***.***

티리온 폴드링
얼라분들이나 단편 소설 안읽어보신 분들은 생소할수 있지만 결과적으론 실바나스가 불태운 텔드랏실이지만 그렇게 만든건 사울팽이 말퓨리온을 안죽엿고 말퓨리온을 사울팽이 안죽인 이유는 엘룬의 개입이 있었거든요. "엘룬이 우릴 버렸다"는 여러가지로 해석할수 있는데 엘룬이 텔드랏실의 모두보다 말퓨리온 하나의 몫숨을 더 생각했기에 그런일을 벌어질줄 알면서도 말퓨리온을 택한거거나 혹은 티란데를 저렇게 금지된 술법을 쓰도록 유도하도록 엘룬이 지금 이상황을 유도 한거거나 둘중 하나인데 죽음을 통해 죽음의 세계에서 그런걸 알게됬다면 엘룬이 우릴 버렸다-> 포세이큰한테 붙어서라도 엘룬한테 복수하겠다 해도 이상하지 않죠. 이제 8.1패치 인게임 부서의 스토리 텔링능력을 지켜봐야죠. 지금 가시전쟁서부터 인게임 스토리팀이 스토리텔링력이 딸려서 지금 스토리 개판 취급 받고 있는거니까요.. | 18.10.10 07:18 | | |
(2116840)

107.185.***.***

티리온 폴드링
티리온님의 비유로 말하자면 경찰이 늦게 도착한 이유가 실제 강도도 강도질하려는게 아니였고 경찰이 억지로 총머리에 대고 시켰고 강도 당하게 그 자리로 유도한게 경찰이란걸 알게 되면 강도랑 편먹어도 이상할게 없죠. 차이점은 엘룬이 실바나스를 직접 협박하면서 시킨건 아니지만 엘룬이 개입함으로 사울팽이 말퓨리온 못죽이게 한게 결론적으론 텔드랏실 방화로 이어졌죠. 엘룬이 자기 영향력을 높이려 텔드랏실 태우는것까지 계획했다면 말이 안되는것도 아니죠. | 18.10.10 07:22 | | |
(2116840)

107.185.***.***

KateUpton
타우렌의 전승에는 대지모신의 달을 상징하는 한눈이 무'샤 즉 엘룬, 다른 한눈이 태양을 상징하는 안'쉐거든요 태양<->달 이 가진 상징적인 뜻을 보면 나루<->공허 와 비슷하다고 볼수 있다고 생각해요. 나루에서 보통 성기사들이 힘을 얻는것 처럼 안쉐(태양신) 한테 힘을 받아 성기사가 되잖아요. 그럼 태양신한테 힘 받은 타우렌이 성기사가 되는거면 반대쪽인 무샤한테 받는 힘이면 암흑사제에 가깝겠죠. 그런데 군단에서 나루의 경우를 봐도 모든 빛의 존재가 마냥 선한게 아니듯이 엘룬이 공허의 존재라고 해도 마냥 악할꺼라곤 생각치 않지만 그래도 그런 관계를 나엘이 알게되면 배신감 느낄수도 있겠죠. | 18.10.10 07:28 | | |
(2116840)

107.185.***.***

KateUpton
근데 이건 설정, 소설 부분에서 알수 있는거고 인게임에서 얼마나 이걸 잘 살려서 버무리고 설정을 써먹어서 플레이어한테 어필하냐가 문제죠. 저런 설명 하나 없이 갑자기 티란테 중간내용 다 생략되고 뜬금없이 고대신편스고 레이드몹으로 나오면 딱 어둠해안퀘 꼴 남. | 18.10.10 07:38 | | |
(567606)

211.201.***.***

포세이큰 네임드가.별로 없는걸 이런식으로 보충하네
18.10.09 11:45
벨몬트 포세이큰 초반 퀘 은빛소나무 퀘에서 나오던 애인데 재활용되니 반갑긴 하네요. 그리고 말퓨리온을 죽이려한 마이에브를 다시 받아주는 티란데의 인품이 보이는 퀘군오. 근데 호드는...... 안습
18.10.09 11:51
(1258655)

220.126.***.***

결국 실바가 맞다는거네 말퓨 죽였으면 얼라는 분열하고 나엘은 자멸하고 티란데는 복수심에 꼬라박고 죽는각
18.10.09 11:53
BEST
나엘 멘탈 상태를 보니 진짜 만약 말퓨 죽인담에 언데드로 되살리면 ㅡㅡ 대자연과 엘룬이 날 버리다니 난 이제 포세이큰 이다 이럴듯해 보이는데. 이게 말이되냐 블쟈야
18.10.09 12:13
(1434375)

118.42.***.***

대사만 보먼 말퓨 상태가 좀 이상해보이는데
18.10.09 12:25
(858341)

117.111.***.***

BEST
포세이큰 때문에 죽어놓고는 우리는 포세이큰이다 ㅋㅋㅋ
18.10.09 12:27
(4708851)

222.107.***.***

처녀가 아니라니
18.10.09 12:40
(3514215)

114.200.***.***

BEST
이미 와우스토리는 개연성 싹다 말아먹고 아침드라마처럼 최대한 자극적이게 써서 포럼에서 화제되는식으로 간걸루 변한거아니었음?
18.10.09 12:45
실제 역사에서 충신들은 너같은 역적놈을 따를수는없다 나는 죽어서도 한을 섬길것이다! -이런식으로 죽지않나??;; 델라린이나 시라는 캐릭터자체가 피영신이 되어버린느낌이네
18.10.09 13:21
시라나 포세이큰은 모르겠고 마이에브랑 티란데가 협력하는 모습을 보니 훈훈한거같으면서 참 기묘하네요
18.10.09 13:27
티란데가 이제 비호감 이미지에서 벗어날려나.... 그랬음좋겠다....
18.10.09 14:46
(3103715)

210.113.***.***

헬리아의 등불이 박살나면서 실바나스의 발키르 양산 목적이 좌절되니 이것저것 가릴 상황이 안된다고 보고 역병을 뿌려대고 산레인을 끌어들이고 스컬지 마냥 시체들 죄다 뻘떡 해서 세뇌 시킨다음 세력을 늘리겠다는 거죠. 리치왕의 지배를 받다 해방되었지만 근본이 스컬지였던 무리들이니 생존 방법도 결국 똑같아 지는듯 함
18.10.09 15:28
(2116840)

107.185.***.***

게임키드.
리치킹처럼 세뇌하려는 집단이었으면 실바나스가 고드프리한테 암살 당할일도 없었죠. 고드프리 암살이 포세이큰이 얼마나 개인의 의지(free-will)와 개인주의를 중요시하는지 볼수 있는 사건이죠. | 18.10.10 07:35 | | |
(3103715)

211.51.***.***

KateUpton
그 때랑 시기가 지났으니 나엘뻘떡도 되는데 이젠 스컬지 처럼 세뇌시켜서 부리겠죠 | 18.10.10 10:59 | | |
(2116840)

107.185.***.***

게임키드.
엘프 벌떡은 원래 됬어요. 실바나스가 그 엘프 벌떡이고요. 나엘/블엘은 브리쿨/인간 보다도 더 가까운 친척이니 나엘이 안될것도 없고요 다만 하급 발키르들도 인간들은 아무 지장없이 살리지만 실바나스 살리는거 보면 발키르들이 죽어나갈정도로 힘이 소모되는거 보면 나엘도 힘을 많이 써야되서 안써왔다는게 맞다고 봐야죠. 스톰윈드를 역병천국으로 만들면 만들었지 스컬지 처럼 세뇌 시키는건 절대로 안할듯 | 18.10.10 11:09 | | |
(3103715)

211.51.***.***

KateUpton
하지 않았던 짓을 해온다는거 자체가 발등에 불이 떨어져서 물불가릴게 없어졌다는거죠 새로운 스컬지가 되겠다는 포석 | 18.10.10 13:27 | | |
(1413412)

39.7.***.***

오죽하면 모하임도 퇴사했겠냐
18.10.09 18:44
(3616234)

175.120.***.***

어이가 가출한 스토리인 이유 1. 군단 1차 침략 때는 어디다 모셔두고 이제 와서 '전설에 따르면 밤전사라는 게 있단다.'라고 끼워넣음. 2. 마이에브와 티란테의 관계는 마이에브가 티란테에게 악감정을 갖고 있는데, 티란테가 과거에 잡혀있으면 안 된다고 망언. 3. 티란테 발언대로 사울팽 죽였으면, 실바나스가 말퓨리온의 생존을 알 것이기에 사울팽의 생사여부와 텐드랏실 방화는 무관 4. 엄청나게 강력한 것처럼 설명한 밤전사는 나오자마자 발키리에 발림 5. 부자왕 강령술보다 더 강해보이는 발키리 강령술 이 정도로 스토리 날림이라면 그냥 만년동정이 참전하는 게 낫겠네요.
18.10.09 19:38
(2116840)

107.185.***.***

薙刀
1. 위에 적었지만 엘룬의 힘을 받은 밤전사는 공허쪽에 가까울수 있고 공허가 위험한걸 알아 금지된 술법일가능성이 큼. 군단잡자고 고대신 힘 빌리진 않을꺼잖아요. 5. 부자왕의 강령술이 발키리 강령술이에요. 다만 리치킹 버프를 못받아서 살짝 약해진 수준이지 죽음의 기사들도 만들려면 만들수 있어요. 그 죽음의 기사랑 같은 절차로 만들어진게 지금의 나타노스고요. 그런데 발키르들은 리치킹과 연결되지 않아서 새로운 힘을 보충 못받으니 방전되가는 충전지라서 아껴쓰는거지 힘,능력 자체는 같아요. 실바나스 살릴수 있는 발키르는 8.1 이후론 3명남았고 저번에 살릴때 3명 소모 해서 겨우 불러온거니 이제 하나라도 더 죽으면 실바나스는 되살아나지 못하게 되죠. | 18.10.10 07:33 | | |
(5079735)

219.250.***.***

KateUpton
1군단의 위기는 호드의 위기보다 수 배 큰 위협이잖아요. 세계와 세계가 전면전을 벌이는 형국이었는데.. 그리고 스랄 제이나와 같이 싸울 때, 안 쓴 이유가 따로 있을까요. 말퓨리온 선에서 정리될 거라 굳게 믿은 것도 아닐텐데. 저는 그저 비중을 줄려고 억지로 쥐어짜낸 느낌입니다. | 18.10.11 01:06 | | |
(5060822)

61.79.***.***

薙刀
KateUpton 이분은 블리자드에서 스토리 똥싸는거 어떻게든 대변하라고 돈 쥐어주고 여기 보낸 느낌이네요. 상당히 자기적 해석으로 스토리 옹호하는게 심각한 수준이신데? | 18.10.12 03:34 | | |
(3616234)

223.63.***.***

KateUpton
마이에브가 전설에 따르면 밤전사를 사용하고 죽은 칼도레이가 있다는데, 그 시점이 언제인지, 누구를 상대로 승리하였는지를 밝혀줘야 합니다. 그런데 나엘에게 밤전사 꺼낼 정도의 엄청난 위협은 나엘+야생신 대 군단+아즈샤라인 1차 대전쟁 정도와 나엘+호드+얼라 대 군단+스커지인 2차 대전쟁 밖에 없네요. 게다가 워크래프트의 신격 중에 가장 미스테리한 신격이 엘룬인데 밤전사를 공허라고 추정하는 건 섣부른 판단으로 보입니다. | 18.10.12 09:37 | | |
(2116840)

107.185.***.***

너구릿
님과 다른 의견 낸다고 인신공격하는건 올바르지 않다고보는데요... | 18.10.12 09:51 | | |
(2116840)

107.185.***.***

薙刀
나이트 엘프 역사 관점으로 봤을때는 엘룬의 밤전사를 사용할만한 큰 전쟁 시점이 말씀하신대로 1차 군단 침공당시 있을수도 있고(와우에서 1차 대전쟁은 오크의 아제로스1차 침공을 말함), 그 이전엔 나이트 엘프가 어둠 트롤 당시에 씌여졌고 그때 금지 당한거라면 혹은 과도기일때 칼도레이로 진화한 무리들이 구어둠트롤과의 투쟁때 씌였을수도 있고. 의외로 아무런 적없이 그냥 엘룬의 힘을 어디까지 받을수 있나 이거저거 실험하다가 죽은걸수도 있고요. 다만 적없이 쓰다가 죽은거면 좀 맥이 빠지죠. 개인적으론 나이트엘프가 고도의 비전 문명을 쌓아올리기 전에 어둠트롤에서 갓 칼도레이 됬을때 썼었던거면 좋겠어요. 어둠 트롤도 괜히 어둠트롤이 아닐꺼니까요. 아마 엘룬을 나엘보다 더 잘알고 비전보다 엘룬의 힘을 더 적극적으로 사용하는 무리가 아니었나 상상해보면 혈트롤 이상으로 멋질꺼같네요. | 18.10.12 09:57 | | |
(3616234)

223.63.***.***

KateUpton
나엘이 고대종족이라고 옛날에는 이거 있었라고 꺼내오는 게 정형화 되어버린 느낌이네요 | 18.10.12 11:07 | | |
(1241399)

126.41.***.***

냥꾼 무기로 티란데가 버린무기 쓸수있게해주면안되려나? ㅋㅋㅋ
18.10.09 20:38
데몬 프린스로 승!천!
18.10.13 19:32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2 전체공지 COD 블랙옵스4 디지털 디럭스 증정 이벤트 8[RULIWEB] 2018.10.18
11 전체공지 데스티니 가디언즈 8[RULIWEB] 2018.10.10
2157097 공지 게시물 갯수 제한은 없습니다. (109) _smile 77 45168 2018.06.05
234396 기타 국내외 언론 및 웹진 불펌 금지. (18) 루리 28 1094306 2009.07.28
2167838 WOW 전국허수아비협회 2 3901 2018.10.18
2167777 WOW 전국허수아비협회 5 5527 2018.10.18
2167743 WOW 장미저택 17 4689 2018.10.18
2167741 WOW 장미저택 2 2010 2018.10.18
2167635 WOW 전국허수아비협회 3 3336 2018.10.17
2167600 WOW 장미저택 20 5536 2018.10.17
2167521 WOW 장미저택 25 6784 2018.10.16
2167432 WOW Kim sunguk 5216 2018.10.15
2167285 WOW 장미저택 7 4395 2018.10.13
2167282 WOW 장미저택 4 3658 2018.10.13
2167175 WOW 장미저택 5 5971 2018.10.12
2167174 WOW 장미저택 3 3874 2018.10.12
2167016 WOW 장미저택 19 8972 2018.10.10
2166985 WOW 장미저택 16 6749 2018.10.10
2166970 WOW 장미저택 9 4382 2018.10.10
2166968 WOW 장미저택 3 2687 2018.10.10
2166959 WOW 장미저택 4 4669 2018.10.10
2166947 WOW 장미저택 17 6166 2018.10.10
2166938 WOW 장미저택 14 8259 2018.10.09
2166934 WOW 전국허수아비협회 2 5146 2018.10.09
2166903 WOW 전국허수아비협회 1 6229 2018.10.09
2166896 WOW 장미저택 16 7186 2018.10.09
2166872 WOW 백귀 2 4273 2018.10.09
2166871 WOW 백귀 7 5206 2018.10.09
2166687 WOW 장미저택 15 6662 2018.10.06
2166685 WOW 장미저택 5 4139 2018.10.06
2166638 WOW Ayaaa 16 14873 2018.10.05
2166619 WOW 장미저택 7 4457 2018.10.05

글쓰기 62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