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격전의 아제로스

평점 :
8.7 더보기 +

최근방문 게시판

[역사] 안두인과 실바의 아제라이트를 만졌을당시 심정. [8]





[광고]

 

마티아스의 si:7이 빼내온 아제라이트를 만졌을때 안두인의 마음.

 

"마치 누군가가 무거운 방어구를 붙잡아 떼어낸 것처럼 무겁게 마음을 짓눌렀던 슬픔이 사라졌다육체의 피로가 사라지고 샘솟는 활력이 그 자리를 차지했다...(중략)...이 세계의 어두운 곳 구석구석 빛의 힘을 방출하여 전쟁을 끝내버릴 수 있을 것만 같은 기분이었다...(중략)...이 느낌은 빛과 비슷했지만정신보다는 육체적인 힘에 가까웠다그래서 더욱 두려웠다.”

 

 

 

 

갤리웍스가 가져온 아제라이트를 만졌을당시 실바의 마음.

 

실바나스는 이제 어둠의 여왕이 아니었다파괴와 창조의 여신으로서그 두 가지가 얼마나 깊이 뒤엉켜 있는지 여태껏 알지 못했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실바나스는 군대를도시를하나의 문화를 키워낼 수 있었다그리고 무너뜨릴 수도 있었다스톰윈드가 그 시발점이 될 것이다그 도시는 주민들을 바쳐 그녀의 세력을 키워줄 것이다그리고 도저히 가늠할 수 없는 규모의 죽음을-.”

 

 

안두인은 아제라이트를 만질당시 그걸 이용하면 자신이 그토록 염원하던 진정한 평화를 이륙해낼거라 생각했으며

실바는 포세이큰 특유의 그리고 실바 본인의 그 삐뚤어진 욕구를 더 키워주고 더 부풀려주는등.

 

아제라이트에 가까히 노출되면 무슨 절대반지를 만지는것마냥 무엇이든 할수있는 근자감을 심어준다거합니다. 

아제라이트에 가까히 있을때만 이러고 좀 떨어져있으면 다시 평소처럼 돌아간다던대 이걸보면 무슨 사용자에게 필요이상의 과한 포부를 심어주는 물건같기도함...


 

 

 

덤으로 아제라이트는 모근이 전부 죽은 머머리도 다시 풍성충으로 만든다는데 이게 개그스럽게 묘사되긴하지만 어떻게보면 죽은것을 다시 되살리는 부활기능까지 있는거임!

 

 



댓글 | 8
1


BEST
아제라이트가 탈모도 없애준다니.. 전쟁날만하네;;
18.10.11 23:43
BEST
탈모의 희망... 전쟁날만 하네요
18.10.11 23:15
BEST
탈모 치료?! 근데 오스트레일륨 사례를 보면 결과는 결코 좋게 안끝날것 같습니다.
18.10.12 08:06
BEST
탈모의 희망... 전쟁날만 하네요
18.10.11 23:15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포세이큰
사로나이트가 고대신의 피가 굳은물질이라던대. 실바가 그거에 함 흐미십헐당하고나니 생각이 바뀐... | 18.10.11 23:20 | | |
BEST
아제라이트가 탈모도 없애준다니.. 전쟁날만하네;;
18.10.11 23:43
BEST
탈모 치료?! 근데 오스트레일륨 사례를 보면 결과는 결코 좋게 안끝날것 같습니다.
18.10.12 08:06
76번째 끊김
하다못해 오스트레일륨은 호주인들이 거의 독점하다싶이 가지고있어서 그게 다 떨어졌을때에는 호주인들만 피해를봤지. 아제라이트의 경우에는 전세계적인 피해가... | 18.10.12 11:04 | | |
아제라이트는 영혼의 샘의 격아버전일듯 합니다. 독점하려는 고위층도 여러 진영에서 나타날테고, 중독도 일어나고, 큰 재해도 일어나고, 외부세력의 침략도 받는 등등의 전개로 흘러가지 않을까 싶네요. 그리고 양 수장모두 타락하는 전개로 넘기려면 아제라이트에 점차 의존하면서 망할테고 그렇지 않다면 극복하겠지요. 실바나스의 저 죽음은 말할 것도 없지만 평화도 위험한 것이 극단적으로는 반대 세력을 모두 때려잡고 반발하지 못하도록 힘으로 눌러서 달성할 수 있는 것이라서요.
18.10.12 13:02
도로로질주하지아니하여도좋소
그래서그런지 안두인도 스스로 이건 되게 위험한물건이라 생각합니다. 이건 정신적인힘이라기보다는 육체적 물리적힘을 강화시켜주는 물건이며 그래서 더 무서운 물건이라고 이것이면 도데체 얼마나많은 생명을 죽을수있을지 궁금증이 들정도라고라면서 말이죠. 물론 그 "얼마나 많은 생명이 죽을수있는지." 라는 구절이후에는 "내가 뭔 개소리를하는겨;" 이러긴했다만은... | 18.10.12 13:21 | | |
도로로질주하지아니하여도좋소
요즘 용어의 혼란이 자주 오네요. "영혼의 샘"이 아니라 "영원의 샘"입니다. | 18.10.12 13:51 | | |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2 전체공지 [오버워치 레전더리 에디션] 코드 증정 이벤트 8[RULIWEB] 2018.12.14
1 전체공지 로스트 아크 8[RULIWEB] 2018.12.10
9358617 정보 (스포주의) 8.1 가이드. (10) 장미저택 28 4760 2018.12.09
9354044 정보 (스포주의) 8.1 복수의 파도 정보글 모음 v1.6. (30) 장미저택 26 31796 2018.10.01
9351437 정보 쐐기, PvP 주간보상에 대하여 - 위치와 얻을 수 있는 템렙. (4) 장미저택 15 28213 2018.09.12
9350437 정보 격아 1시즌 매주마다 PvE 유저와 PvP 유저가 할만 한 것들. (13) 장미저택 38 32391 2018.09.06
9343613 정보 격아 정보글 모음. v1.6. (32) 장미저택 126 96593 2018.08.06
9342546 역사 쿨 티라스에 대해 알아봅시다. (13) (목소리없는)보라준 19 3226 2018.08.02
9341789 역사 (노잼주의) 와저씨의 깔깔 와우유우머 노트. 2편. (12) (목소리없는)보라준 28 3211 2018.07.29
9339665 역사 워크건물과 와우 건물에 대해 알아보자. (18) (목소리없는)보라준 20 4127 2018.07.16
9358808 역사 암흑 아싸 1068 2018.12.13
9358742 역사 암흑 아싸 1414 2018.12.12
9358621 역사 투랄리온 3 2223 2018.12.09
9358593 역사 셀렌 디스 2 1644 2018.12.08
9358580 역사 생유산균산균 1093 2018.12.08
9358487 역사 plios 7 1581 2018.12.05
9358389 역사 암흑 아싸 1641 2018.12.02
9358342 역사 셀렌 디스 1816 2018.11.30
9358316 역사 20180103 9 2559 2018.11.30
9358310 역사 포세이큰 16 2766 2018.11.30
9358298 역사 plios 1 1214 2018.11.29
9358286 역사 개를풀어라 1271 2018.11.29
9358217 역사 생유산균산균 1 3198 2018.11.27
9358207 역사 암흑 아싸 1497 2018.11.27
9358203 역사 투랄리온 1 4254 2018.11.27
9358180 역사 257lee 1429 2018.11.26
9358163 역사 plios 17 5635 2018.11.26
9358145 역사 파란눈의 에스퍼 3 1651 2018.11.25
9358142 역사 투랄리온 5 2186 2018.11.25
9358140 역사 셀렌 디스 2193 2018.11.25
9358122 역사 청년인물 1 1509 2018.11.24
9358119 역사 투랄리온 4 2354 2018.11.24
9358102 역사 암흑 아싸 1884 2018.11.23
9358058 역사 루리웹-8343815973 16 6304 2018.11.22
9357995 역사 암흑 아싸 2 1616 2018.11.20
9357989 역사 LegenDUST 1 951 2018.11.20
9357969 역사 암흑 아싸 1582 2018.11.19
9357953 역사 LegenDUST 1 790 2018.11.19

글쓰기 401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