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패밀리사이트 메뉴

최근방문 게시판

[리뷰] [후방][다이키] 슈퍼 포챠코 촬영회ver. [7]





[광고]

20181005_185258.jpg

 

 

20181005_191436.jpg

 

 

20181005_191452.jpg

 

 

20181005_191502.jpg

 

이번에 받아본건 나온지 좀 오래된 포챠코양입니다

 

여유자금 확보로 인해 매물찾다가 야상에 미개봉 매물이 쌓여있는거보고 하나 가져와봣네요

 

20181005_184746.jpg

 

 

20181005_184810.jpg

 

 

20181005_184827.jpg

 

1/5.5 라는 사이즈덕분에 클 줄 알았는데

 

의외로 실제 케릭터 신장이 작아서 그런지 피규어도 꽤나 아담합니다

 

그래도 부피라는게있어서 배송비는 꽤 나오더군요... 

 

20181005_184901.jpg

 

20181005_185258.jpg

 

이렇게 얼굴쪽만 본다면

 

그냥 이쁘장한테 전체적인 비쥬얼이 참으로...호불호가 꽤나 심한 케릭터입니다ㅎㅎ;

  

20181005_184924.jpg

 

 

20181005_184947.jpg

 

 

20181005_185050.jpg

 

20181005_185129.jpg

 

소니코가 요즘 살이 뒤룩뒤룩 찌는 추세라지만

 

그래도 리즈시절의 포챠코에 비하면 아직도 빼빼마른 체형이란걸 실감하게되는 흉부와 바디라인이네요

 

라는거와 대비되는 느낌으로 요즘 포챠코는 오히려 빠지는 추세더군요 

 

20181005_185205.jpg

 

 

20181005_185226.jpg

 

저 흉부의 무게를 버텨야되는 비키니가 불쌍해보일 지경ㅋㅋ 

 

20181005_185322.jpg

 

 

20181005_185340.jpg

 

 

20181005_185405.jpg

 

포챠코의 아이덴티티는 바로 요런 살집들이죠

 

이렇게 나오다가 나중에 살빼서 역변하는 케릭터들은 많지만

 

꾸준히 살 찐 컨셉을 유지하는 케릭터는 꽤나 보기힘든 케이스입니다

 

더군다나 요즘엔 원화가님의 취향이랑 팬덤의 투표로 인해 피부를 태워서 흑돼지 컨셉의 굿즈가 나오더군요

 

그건 그거 나름대로 또 볼만해서 문제네요

 

20181005_185425.jpg

 

그나저나 이 다리는 참으로...

 

닭봉이 생각나네요

 

저거 하나만해도 와...=_=; 

 

20181005_185451.jpg

 

 

20181005_185515.jpg

 

요기까진 정상범위인데 

 

20181005_185529.jpg

 

허벅지로 갈수록 정상의 범주를 벗어나네요;ㅅ;

 

제 눈엔 콩깍지가 씌여서 이쁩니다만..다른분들은 안구가 꽤나 힘드실듯.. 

 

20181005_185540.jpg

 

 

20181005_185620.jpg

 

 

20181005_185640.jpg

 

 

20181005_185653.jpg

 

20181005_185713.jpg

 

뭐..나온지 꽤 되고 초창기의 다이키라는 회사 퀄리티치고는 엄청나게 잘 나왓다고 할 수 있을정도의 레벨이네요

 

 

 

 

 

 

 

 

 

 

여기서부턴 비슷한 사이즈의 1/5 소니코와 비교를 해 보았습니다 

 

20181005_190155.jpg

 

 

20181005_190235.jpg

 

 

20181005_190339.jpg

 

 

20181005_190416.jpg

 

 

20181005_190520.jpg

 

 

20181005_190542.jpg

 

 

20181005_190610.jpg

 

20181005_190634.jpg

 

약 0.5라는 스케일 차이임에도 불구하고

 

무게만으로 따지면 막상막하입니다

 

더군다나 저 허벅지 굵기는 압도적이네요ㅎㅎ

 

원래 신장크기 생각하면 같이 냅두고 같은 스케일이라고해도 믿을 지경입니다

 

덕분에 뭐랑 나란히 놔야 어울릴지 알아보기는 쉽네요

 

호불호가 약간 갈리는 체형이긴합니다만 이 작가분의 3녀를 본 덕분에 아직까진 제 취향범주에 들어가서 다행입니다

 

앞으로 바라는건 5주년 태피스트리의 웨딩드레스가 제발 피규어화가 되길 바라는거뿐이네요...



댓글 | 7
1


요즘 일러보면 츠지산타 취향이 바뀐건지 니트로에서 요청이 있던건지 다시 슬림해지는 추세더군요. 하긴 요 1,2년간의 육덕은 너무 과하단 느낌이 있었어요.
18.10.12 21:59
(4008151)

180.182.***.***

VaasMontenegro
이것도 육덕을 넘어 푸짐하긴한데 3녀를 보는 순간 제 안의 기준점이 바뀐덕분에 애정을 가질수있었죠.. | 18.10.14 19:23 | | |
ㅗㅜㅑ 이건..... 중호 정도 ㅎㅎ포동 귀엽기까지 하네요
18.10.13 01:38
(4008151)

180.182.***.***

다이죠부냥
마른거보단 포동포동계가 좋죠ㅎㅎ | 18.10.14 19:24 | | |
제 뇌는 싫다고하지만, 다른 뇌는 yes를 외칩니다.
18.10.13 06:34
(4008151)

180.182.***.***

미칠듯한 뒷태
그렇게 새로운 취향이 생기는겁니다! | 18.10.14 19:24 | | |
(2002423)

125.182.***.***

얼굴보다 커.. 그치만 아름다워~
18.10.19 22:53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4326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