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패밀리사이트 메뉴

최근방문 게시판

[연재] 월드 유니티 - 인피니티 워 31화





[광고]

31화 월드 링키지 93일 후 (5)

 

우리들을 전부 쓰러뜨린 타노스는 무슨 장갑을 만들더니 그걸 왼손에 끼었고, 마침 일어선 히비키를 향해 노려보더니..

너를 위한 캡처 디바이스를 완성했다.”

“?”

내 것과 마찬가지로 이 아벨 시티의 기술력은 항상 놀라움을 주는 군.”

캡처 디바이스라는 장갑을 낀 왼주먹으로 히비키의 복부를 쳤고...

!!”

히비키에게서 어떤 에너지를 뽑아 캡처 디바이스에 흡수했다.

신살(神殺)의 능력을 가진 건그닐의 에너지.. 조만간 커스토디언의 목을 조를.. 이제 가야 할 때가 된 것 같군.

제법 마음에 든 걸 손에 넣은 녀석이 가려고 할 때...

어딜 가냐?!!”

토카가 타노스의 앞에다가 산달폰을 겨누고 그를 멈춰 세웠다.

소닉의 말대로 방심은 금물이었군..! 타임 스톤을 내놓아라!”

, 너희들에겐 더 이상 볼 일이 없다. 가져가라!”

그랬더니 타노스는 순순히 토카에게 타임 스톤을 던져줬고...

나에겐 쓸모없는 돌멩이에 지나지 않는다. 내 목적은, 바로 이것이다.”

“‘이것’..? 신살이라는 것이냐?”

그렇다. 흐흐흐..!”

곧바로 자신의 에너지로 순간이동을 해서 사라졌다.

무엇 때문이지?”

그 녀석이 떠난 후에 우리들은 다시 일어섰고...

모두, 이건 다른 사람들한테는 얘기하지 말자고, 알았지?”

그런데, 무슨 일이 있던 거야?”

토니가 타노스에게 이번 일은 데스와 에그맨 네가가 그쪽을 속여서 일어난 일이라고 말했어, 레온.”

, 속았다니?”

찬찬히 얘기할게. 것보다, 히비키!”

괜찮아요, 시키 씨.. 그냥 제 포닉 게인을 원하는 만큼 가져간 것뿐이에요..”

그게 뭔지는 모르겠지만, 왠지 느낌이 좋지 않은데?”

동감이다, 토니.”

타노스가 갑작스런 볼일이 생겨서 가버리긴 했지만...

파티에 늦었어, 빨리 가자고!”

나는 마침 완성된 장치를 확인하고...

다들 힘내! 가서 멋지게 등장해줘야지!!”

...

여기에 와서 무엇을 이룰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는가? 단테가 자신의 세계의 마계에서 소울 스톤을 되찾을 때까지 우리의 주의를 분산시키는 것?”

?! 뭐야, 어떻게 아는 거야?!!

정말 우리가 그걸 모를 거라고 생각했나? 결정적인 순간에 단테가 나타나서 너희들을 구해줄 거라 믿는 건가?”

그렇다면 어쩔 거지?”

미안하지만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는다, 캡틴. 너희들의 친구는 이미, 여기에 와있다.”

!?!?

이때, 단테가 돌아온 것을 봤긴 했지만, 그의 표정이 이상하게도 평소보다 더 진지한 것에 의아했는데...

그리고 소울 스톤은 벌써 우리 것이 되었지.”

?!!

울트론 시그마의 오른손에 소울 스톤이 올려져있는 것을 보고 크게 놀랐다.

, 단테!?!!”

미안, 혹시 날 기다리고 있던 거야?”

뭐하는 거야?!!”

왜 소울 스톤을 준 거야?!!”

배신하려는 건가?!”

단테!?!”

난 상관없어. 너흰 안 그러겠지만.”

왜 그런 거야?!! 왜 소울 스톤을 울트론 시그마에게 넘겨준 거냐고?!!!

영웅들이여, 너희들의 의지는 높이 평가한다. 하지만 이제 소울 스톤을 얻었으니, 이제 그 의지를 완전히 짓밟아주겠다.”

소울 스톤을 쥔 울트론 시그마가 소울 스톤의 힘을 얻었.. 얻었... !!?

“!!”

갑자기 울트론 시그마가 자신의 뒤의 좌()로 날려지면서 쓰러졌다.

!”

? 뭐가 어떻게 돌아가는 거야?!”

잘 봐, 엑스.”

잘 보라니.. 대체 뭐야!!? 울트론 시그마의 몸이 빛나고 있잖아?!!

.. 무슨 일이지?”

에그맨 네가가 소울 스톤은 가장 고귀한 영혼에게만 힘을 부여해준다고 그랬어. 근데 너한텐 영혼이 없으니깐 소울 스톤의 힘을 감당할 수 없는 거지!”

그런 무모한 짓을..!”

상관없어, 히류. 것보다 지금 말이야, 나라면 좀 물러서겠어.”

()에 쓰러진 울트론 시그마의 몸이 점점 더 빛이 나더니...

으으으으으으으으으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울트론 시그마의 몸이 폭발했고, 그의 좌()는 폭발에 휩쓸려 무너졌다. 우리들은 울트론 시그마의 몸이 그대로 터졌다고 생각했지만...

단테.. 어딜 가는 건가? 네가 준 선물에 대한 보답은 받아가야지.”

갑자기 거기서 나타난 거대한 오른손이 단테를 붙잡고는 그쪽으로 돌아가면서 단테에게 강한 에너지를 쏟아 붇기 시작했다.

으으으으으으으으윽!!!”

단테!!”

우리는 파괴되지 않는다. 우리는 완벽하다! 우리는 울트론 오메가다!!”



댓글 | 0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2 전체공지 COD 블랙옵스4 디지털 디럭스 증정 이벤트 8[RULIWEB] 2018.10.18
11 전체공지 데스티니 가디언즈 8[RULIWEB] 2018.10.10
30560294 게임 LegenDUST 13 17:08
30560293 단편 루리웹-5737590518 12 09:23
30560292 단편 루리웹-5737590518 25 09:17
30560291 잡설 해리제독 60 2018.10.17
30560290 잡담 루리웹-8325036301 2 131 2018.10.17
30560289 연재 준파키 79 2018.10.17
30560288 연재 페르샤D 64 2018.10.17
30560287 연재 lee950626 189 2018.10.16
30560286 판타지 해리제독 203 2018.10.15
30560285 연재 트롤냥꾼 1 490 2018.10.14
30560284 연재 22만2천2백2십2원 378 2018.10.14
30560283 22만2천2백2십2원 325 2018.10.14
30560282 연재 준파키 343 2018.10.14
30560280 연재 트롤냥꾼 445 2018.10.13
30560279 연재 로자리아미용실알바생 524 2018.10.13
30560278 게임 오로킨의 자식들 408 2018.10.12
30560277 22만2천2백2십2원 395 2018.10.12
30560276 연재 준파키 383 2018.10.11
30560275 판타지 노루 야캐요 286 2018.10.11
30560274 연재 준파키 312 2018.10.11
30560273 연재 페르샤D 340 2018.10.10
30560272 판타지 해리제독 437 2018.10.09
30560271 22만2천2백2십2원 342 2018.10.09
30560270 연재 lee950626 315 2018.10.09
30560269 판타지 해리제독 465 2018.10.08
30560268 연재 준파키 1 359 2018.10.08
30560267 연재 트롤냥꾼 379 2018.10.08
30560266 연재 먹물미리내hrlmrinn 314 2018.10.07

글쓰기 10737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