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연재] 당하기만 하는 여동생 -2 [16]





[광고]

1.jpg

 

 

1.5.jpg

 

 

2.jpg

 

 

2.5.jpg

 

 

3.1.jpg

 

 

3.2.jpg

 

 

4.5.jpg

 

 

4.jpg

5.5.jpg

 

 

5.jpg

 

 

6.5.jpg

 

 

6.jpg

 

 

7.jpg

 

 

 

 

 

 

 

 

 

 

 

 

 

 

 

 

 

 

 

 

 

 

 

 

 

 

 

 

 

 

레진 코믹스 첼린지에 올린 만화에 평점 박아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말로만 감사하기 뭐해서 추가로 6컷 그려서 레진첼린지에 올렸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 평점 10점 좀 주세요....

  

레진코믹스 당하기만하는 여동생 - https://www.lezhin.com/ko/challenge/comics/906

 

 

 

아직 아무 것도 없는 블로그

 



댓글 | 16
1


(1256609)

223.38.***.***

BEST
둘째형이 첫째누나 원피스를 상의인척 입고나갓다가 뒤지게 맞앗던 기억이 난다... 개꿀잼이엇는데...
19.07.12 18:07
(1256609)

180.231.***.***

BEST
파도파도 괴담뿐인 사람이라 생각해내는것만으로도 딮빡이...
19.07.12 22:00
(1256609)

180.231.***.***

BEST
형이 만든 퓨전요리(괴식)먹고 토한 일이라거나 먹고있는 팬케잌 달라고 햇는데 흔쾌히 주길래 뭔가 하고 먹엇더니 설탕대신 소금을 넣은 거엿다던지... 어릴적 놀이공원 가서 형 잃어버렷는데 못찾아서 신고하고 왓더니 집에서 티비보고 잇엇다거나...
19.07.12 21:57
(1256609)

180.231.***.***

BEST
마지막꺼는 좀 더 스토리가 잇지만... 글쎄요... 집에서 핸드폰 두고나왓는데 집 다시 들어가기 귀찮다고 아파트 6층높이에서 창문으로 던져달라길래 던졋다가 박살난거나 누나가 취해서 누워잇는데 팬티바람으로 돌아다니는 형 보고 생닭이 걸어다닌다고 햇던거나? 막상 생각하려니 떠오르는게 별로 없네요
19.07.12 22:34
(5186947)

182.225.***.***

작가분이 여동생에게 당한거 복수하는 거 아닌가..?
19.07.12 18:01
(549068)

180.69.***.***

쿠소만화에서 비슷한걸 본것같기도 ㅋㅋㅋ
19.07.12 18:02
(1256609)

223.38.***.***

BEST
둘째형이 첫째누나 원피스를 상의인척 입고나갓다가 뒤지게 맞앗던 기억이 난다... 개꿀잼이엇는데...
19.07.12 18:07
(5200254)

222.117.***.***

카르디피
혹시 그런 일 더 없었나요?ㅋㅋㅋ 소재로좀 쓰려고하는데 ㅋㅋㅋ | 19.07.12 18:23 | | |
(1256609)

223.38.***.***

그러세우
글쎄요.. 기억나는게 많지 않네요... 대충 생각나는거 말하면 본인이 알거같은데... | 19.07.12 19:21 | | |
(5200254)

222.117.***.***

카르디피
그 많지 않은거라도 ㅠㅠㅠ제발 ㅠㅠ | 19.07.12 19:22 | | |
(1256609)

180.231.***.***

BEST
그러세우
형이 만든 퓨전요리(괴식)먹고 토한 일이라거나 먹고있는 팬케잌 달라고 햇는데 흔쾌히 주길래 뭔가 하고 먹엇더니 설탕대신 소금을 넣은 거엿다던지... 어릴적 놀이공원 가서 형 잃어버렷는데 못찾아서 신고하고 왓더니 집에서 티비보고 잇엇다거나... | 19.07.12 21:57 | | |
(1256609)

180.231.***.***

BEST
그러세우
파도파도 괴담뿐인 사람이라 생각해내는것만으로도 딮빡이... | 19.07.12 22:00 | | |
(5200254)

222.117.***.***

카르디피
마지막꺼 써도되나요? ㅋㅋㅋ 다른사건은없나요??? | 19.07.12 22:24 | | |
(1256609)

180.231.***.***

BEST
그러세우
마지막꺼는 좀 더 스토리가 잇지만... 글쎄요... 집에서 핸드폰 두고나왓는데 집 다시 들어가기 귀찮다고 아파트 6층높이에서 창문으로 던져달라길래 던졋다가 박살난거나 누나가 취해서 누워잇는데 팬티바람으로 돌아다니는 형 보고 생닭이 걸어다닌다고 햇던거나? 막상 생각하려니 떠오르는게 별로 없네요 | 19.07.12 22:34 | | |
(5200254)

222.117.***.***

카르디피
덕분에 2화 분량 소재챙겼네요 ㅋㅋㅋ감사합니다ㅋㅋ 다른 사건있으시면 감사히..... | 19.07.12 22:39 | | |
(1256609)

180.231.***.***

그러세우
생각이 난다면..? 저는 이 만화제목대로 당하기만 한 남동생이엇어서... 생각이 난다면 나중에 이야기 해보지요 | 19.07.12 22:47 | | |
(5200254)

222.117.***.***

카르디피
감사합니다 ㅋㅋ | 19.07.12 22:50 | | |
(989183)

182.212.***.***

카르디피
현실은 영화보다 더 영화같군요. 안 좋은 방향으로 말이죠... | 19.07.13 01:49 | | |
(1093666)

223.62.***.***

여동생은 교복도 마음도 찢겨져서 너덜너덜해졌군... 오빠는 진짜 찢어죽일 놈 ㅋㅋㅋ
19.07.12 19:58
정신없다 ㅋㅋㅋㅋㅋㅋㅋㅋ
19.07.14 08:15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글쓰기 119590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