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애니] [쿵푸팬더 극장판] 특별한 비법은 없어 (9주년 기념) [16]





[광고]

※ '쿵푸팬더 극장판'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 '쿵푸팬더 극장판' 첫 방영일은 2008년 06월 05일 (한국 기준)

 

 

※ 배경음악은 키실 분만 키시면 됩니다. (쿵푸팬더 OST - Oogway Ascends)

 

 

 

 

---------------------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220.828.jpg

 

 

마스터 시푸의 맞춤식 수련을 끝낸 포.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317.082.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419.972.jpg

 

 

마침내 포가 자신의 운명을 완성할 용문서를 읽게 되는데...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517.149.jpg

 

 

스르륵...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518.164.jpg

 

 

포(용의 전사) : "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악!!!!!"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525.440.jpg

 

 

포 : "아무것도 없는데요;;;"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532.606.jpg

 

 

텅 빈 용문서를 이해할 수 없는 마스터 시푸.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558.957.jpg

 

 

포는 자신을 용의 전사라고 지목한 우그웨이 대사부를 원망하며 망연자실합니다.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611.903.jpg

 

 

마스터 시푸는 제자들에게 타이렁으로부터 마을 사람들을 대피시키라고 명령합니다.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13.093.jpg

 

 

'평화의 계곡' 마을 사람들을 피신시키는 오인방을 바라보는 포.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17.345.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19.730.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31.645.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36.972.jpg

 

 

포 : "아버지..."

 

 

핑(포의 양아버지) : "?!"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38.034.jpg

 

 

핑 : "포!!!"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40.096.jpg


 

와락.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41.504.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45.822.jpg

 

 

핑 : "(포를 포옹한 체로 앞치마를 몰래 둘러주며) 무사히 돌아와서 기쁘구나."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50.300.jpg

 

 

포 : "저도 기뻐요..."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55.132.jpg

 

 

핑 : "어서 떠나자."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757.407.jpg

 

 

핑 : "새 식당에선 국수를 만들 때 깍두기 모양으로 채소를 썰자꾸나. 더이상 채를 써는 건 싫구나."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07.981.jpg

 

 

핑 : "그리고 네 덩치에 알맞게 주방 공간도 운동장처럼 만들자꾸나."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13.074.jpg

 

 

핑 : "어때, 좋지 않니?"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14.980.jpg

 

 

포 : "..."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24.061.jpg

 

 

핑 : "포... 생각대로 일이 잘 풀리지 않아서 유감이지만 단지 네 운명이 아니었던 거야."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32.850.jpg

 

 

핑 : "포, 잊어버리렴. 네 운명이 뭔지는 너도 알잖니.

 

우린 혈관에 육수가 흐르는 국수의 달인이야."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43.300.jpg

 

 

포 : "알아요, 아버지...

 

솔직히 가끔은 제가 아버지의 아들인지 혼란스러워요."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49.089.jpg

 

 

핑 : "(가슴을 쓸어내리며) ..."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57.628.jpg

 

 

핑 : "포, 오랫동안 말도 하지 않고 숨겨온 건데 이젠 고백할 때가 된 것 같구나."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859.345.jpg

 

 

포 : "Okey..."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02.488.jpg

 

 

핑 : "가문의 비밀인 국수 비법 말인데..."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06.527.jpg

 

 

포 : "오우..."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10.070.jpg

 

 

핑 : "잘 들어라, 국수의 비법은 있잖니..."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13.477.jpg

 

 

핑 : "없단다."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15.091.jpg

 

 

포 : "하???"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19.601.jpg

 

 

핑 : "듣지 않았니? 비법은 애초에 없단다. 비밀 재료도 없고."

 

 

포 : "아니 잠깐만요. 그럼 그냥 국수였어요? 특별한 소스도 없고요?"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30.678.jpg

 

 

핑 : "그럴 필요 없단다. 특별한 것을 만들고 싶다면 그것을 특별하다고 믿으면 되는 거야."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32.846.jpg

 

 

뒤적뒤적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36.114.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38.180.jpg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0941.581.jpg

 

 

포 : "처음부터 비법 같은 건 없었던 거야..."

 

 

.

.

.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20.388.jpg

 

 

타이렁 : "드디어... 오우 예스... 하하. '용문서'의 절대 파워는 이제..."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27.179.jpg

 

 

타이렁 : "내 것이야!!!"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28.750.jpg

 

 

타이렁 : "???"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34.568.jpg

 

 

타이렁 : "아무것도 없잖아?!"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37.957.jpg

 

 

포 : "놀랄 것 없어. 처음엔 나도 그랬어."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43.400.jpg

 

 

포 : "비법도 비밀 재료도 없어."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48.831.jpg

 

 

포 : "중요한 건 바로 너 자신이야."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1750.292.jpg


 

 

 

 

--------------------

 

 

ps. 벌써 내년이면 10주년이군요.

 

베이징 하계 올림픽을 앞두고 한국에서 쿵푸 팬더를 가장 먼저 개봉한다는 홍보가 한창이었던 그 시기가 생각납니다.

 

 

 

ps2. 특별함은 믿기 나름.


 

 

ps3. there`s saying... yesterday is history, tomorrow is mystery, but today is a gift. that is why it is called the present.


 

 

ps4. 우그웨이 : "그건 나쁜 소식이군....

 

만일 자네가 용의 전사를 믿지 않는다면 말이야."

 

 

 

Kung.Fu.Panda.2008.1080p.BluRay.x264.AC3.DTS.Kor.Eng-FGT.mkv_013138.657.jpg




댓글 | 16
댓글쓰기


(1401355)

218.239.***.***

BEST
그런데 이게 의외로 3기의 복선이였죠 그냥 빈 문서가 아닌 거울처럼 자기 얼굴을 비치는 용의 문서 그것은 자기자신을 알아라 메세지였습니다
17.05.19 21:27
BEST
포 : “꼭 누군가가 될 필요는 없어요. 자기 자신이 되면 되는 거예요.“
17.05.19 21:38
(4727819)

121.128.***.***

BEST
벌써 9년이라니...
17.05.19 21:38
(656698)

39.117.***.***

BEST
저랬던 애가 이젠 대사부급이 돼서 글썽했습니다.
17.05.19 22:25
BEST
개인적으로 쿵푸팬더 시리즈가 영화관에서 본 영화 중에서는 가장 좋아한 시리즈에요... 2탄도 3번 영화관에서 보고 dvd로도 보고 3탄은 2번 정도 봤네요... 다만 1탄은 안타깝게도 극장에서 보지 못하고 학교에서 처음 접했던... 포가 너무 사기적으로 강한데... 4탄이 나오면 대체 이제 어떤 소재가 나올 지 궁금하네요. 포가 사실상 3탄에서 대사부 격 위치에 올랐으니...
17.05.19 22:25
(1401355)

218.239.***.***

BEST
그런데 이게 의외로 3기의 복선이였죠 그냥 빈 문서가 아닌 거울처럼 자기 얼굴을 비치는 용의 문서 그것은 자기자신을 알아라 메세지였습니다
17.05.19 21:27
BEST
freees
포 : “꼭 누군가가 될 필요는 없어요. 자기 자신이 되면 되는 거예요.“ | 17.05.19 21:38 | | |
(4727819)

121.128.***.***

BEST
벌써 9년이라니...
17.05.19 21:38
럼버밀
9년전은 정권이 바뀌던 해였습니다. 그때로부터 9년 후인 지금... 정권이 다시 바뀐 해를 맞이했습니다. 과거는 역사가 되고 미래은 알 수 없지만 지금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싶습니다. | 17.05.19 21:45 | | |
(656698)

39.117.***.***

BEST
저랬던 애가 이젠 대사부급이 돼서 글썽했습니다.
17.05.19 22:25
카오스형
포가 우그웨이처럼 우화등선할까봐 겁납니다. | 17.05.19 22:31 | | |
BEST
개인적으로 쿵푸팬더 시리즈가 영화관에서 본 영화 중에서는 가장 좋아한 시리즈에요... 2탄도 3번 영화관에서 보고 dvd로도 보고 3탄은 2번 정도 봤네요... 다만 1탄은 안타깝게도 극장에서 보지 못하고 학교에서 처음 접했던... 포가 너무 사기적으로 강한데... 4탄이 나오면 대체 이제 어떤 소재가 나올 지 궁금하네요. 포가 사실상 3탄에서 대사부 격 위치에 올랐으니...
17.05.19 22:25
글렌 레이더스
설마 우그웨이 대사부처럼 복숭아 나무에서 우화등선하면서 마무리? | 17.05.19 22:37 | | |
카오스타카토
그럼 너무 빨리 단명한거 아닌가요? ㄷㄷ... 뭐 우그웨이 대사부 전성기 이상의 강함을 가지게 된 포니... | 17.05.19 22:39 | | |
글렌 레이더스
아니면 한국에 쿵푸를 전파하러 갔다가 김치먹고 우화등선. ㅎㅎㅎ 끔찍 | 17.05.19 22:52 | | |
카오스타카토
??? 거의 뜬금없는 내용으로 사망한다니... ㄷㄷ | 17.05.19 23:22 | | |
소문으로는 중국이 이영화에 엄청 열폭했다고....
17.05.19 22:35
루리웹-0105900765
아마도 자괴감에서 비롯된 열폭이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 17.05.19 22:47 | | |
(4790614)

1.254.***.***

"어제는 역사가 되고, 내일은 알 수 없지. 하지만 오늘은 선물이야. 그렇기에 우리는 오늘을 present라고 부르지" 9년 전 영화관에서 들은 이 대사가 매우 인상깊었죠...
17.05.20 00:51
(1254115)

118.38.***.***

개인적으로 4편이 나온다면 포X타이그리스로 완결을
17.05.20 01:27
(2458300)

222.113.***.***

다른인물들보다 양아버지 거위가 제일 대단함 혈통 뿅까는 국수파워!
17.05.20 10:58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30589686 공지 [애갤 유저 칼럼] 05 - 넷플릭스의 일본애니업계 침공이 갖는 의미 (22) 물삵 37 20235 2017.08.11
30589402 공지 [애갤 유저 칼럼] 04 - 어드벤처 타임 : 동양 철학과 엮어 말하다 (7) 뇌속플래그빠진 녀석 17 24674 2017.08.05
30587534 공지 [루리웹 애니메이션 유저 칼럼] 이벤트 추가 안내 사항 (9) 양웬리 4 67471 2017.06.26
30570109 공지 스포일러 공지사항입니다(2016.8.23) (7) 망상가 모기 11 511290 2016.08.18
28316776 공지 [필독]애니 갤러리 게시판 공지사항(15.12.27) (10) 桃喰 綺羅莉 15 599747 2015.12.27
30590086 애니 날래얀 0 81 04:31
30590085 애니 천국의 간지 0 202 03:46
30590084 애니 천국의 간지 2 356 02:48
30590083 애니 애니메 3 808 01:24
30590082 애니 루리웹-2121185533 1 447 00:59
30590081 특촬 루리웹-2121185533 0 510 00:54
30590080 애니 머라우더 0 523 00:32
30590079 애니 코발렌코 8 996 2017.08.20
30590078 애니 천국의 간지 0 1133 2017.08.20
30590077 특촬 우사밍 샤크 5 828 2017.08.20
30590076 애니 철인87호 4 1072 2017.08.20
30590075 리뷰 l913 10 1420 2017.08.20
30590074 애니 꿈이었구나 2 854 2017.08.20
30590073 애니 천국의 간지 1 1275 2017.08.20
30590072 애니 검은 망령 4 1316 2017.08.20
30590071 애니 보경나일's 2 981 2017.08.20
30590070 애니 랄 아재 13 2798 2017.08.20
30590069 애니 랄 아재 7 2585 2017.08.20
30590068 애니 여긴 패러렐월드 18 2466 2017.08.20
30590067 애니 랄 아재 3 2282 2017.08.20
30590066 애니 STULTI 18 2288 2017.08.20
30590065 특촬 류가엘 12 1714 2017.08.20
30590064 애니 미노와 긴 7 1259 2017.08.20
30590063 애니 여긴 패러렐월드 17 2097 2017.08.20
30590062 특촬 오론쇼군 6 1095 2017.08.20
30590061 특촬 발남이 12 1903 2017.08.20
30590060 애니 류가엘 19 3361 2017.08.20
30590059 애니 에레키맨 9 3443 2017.08.20
30590058 애니 미노와 긴 5 1200 2017.08.20
30590057 애니 벌집초코 2 1703 2017.08.20

글쓰기 276618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