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PS4] 한국 비디오게임 대작 제작사가 없는이유 [13]





[광고]
모바일이 단기간 제작 단기간 수익 단기간 종료가 수월

 

PC 싱글과 콘솔을 접근하지 못하는 이유는 

 

해외 어마어마한 기술을 가진 제작사들이 많아 경쟁에서 밀릴것이 분명

 

그리고 가장 중요한 한가지 국내 직장인들 초과근무며 혜택, 복지등

 

거지같은 헬조선 시스템에 어떤 미친 프로그래머 제작자가 밤낮 쉬지못하며 

 

16시간 18시간을 노예처럼 일 할지.. 그것도 주변사람들 포함 환경이 그렇게 만듦

 

불만이나 불합리적인 감정을 표현못하고 아닥할 수밖에 페이는 말할것도 없고

 

위쳐3 폴란드 제작사도 욕먹었지만 그래도 직원들 능력과 실력을 갈아만든 대작이 탄생

 

한국은 노예대접에 입에 풀칠할 돈받고 미치지 않고서 엄청난 열정과 노력을 하겠습니까

 

동기부여나 사기를 올릴 수 있는건 그만큼의 보수와 복지 자신감인데 

 

너티독, 산타모니카, 베데스다 등의 제작사와 비교하는 것은 우습지만

 

한국 제작자도 그 실정을 아니까 비디오 게임시장에 손도 못담그는거

 

돈에 미친 제작자 투자자들 거기다 X같은 헬조선 근무 시스템으로

 

한국은 대작은 고사하고 허구헌날 가챠나 돌리는 쓰레기같은 온라인 게임만 파야할듯

 

그것도 아재들이나 개돼지님들의 약빨 떨어지면 온라인 게임시장도 정체기일테고

 

그 사이 성장해가는 중국한테 먹힐게 뻔하고..

 

그냥 한국 비디오게임 시장 양산형 모바일게임에 대한 불만이나 답답함을 푸념하는 글이니

 

너무 심각하게 테클이나 비난은 하지 말아주세요 

 

 

 

 

 



댓글 | 13
1


(8430)

123.199.***.***

BEST
이 업계 10년 넘게 몸담고 있는 입장에서 이야기 해보자면... 투자자의 요구 조건 탓이 제일 큽니다. 이 사람들은 로우 리스크 하이 리턴을 원하거든요.. 콘솔에 대한 레퍼런스가 없는 국내 게임 개발사가 수익을 담보하는건 불가능합니다.. 이에 따라 투자자가 투자를 하지 않죠... 성공 사례가 없으니까요. 그 다음은 환경 차이죠.. 기술력이 부족하진 않습니다. 다만 경험이 부족해서 처음에 진입할 때 시행착오를 많이 겪긴 겪을 겁니다. 개발 환경은 크게 차이 나지 않지만, 테스트 환경이 너무 크게 차이가 나서 이에 대한 비용도 각오해야 한다는 점이 진입을 망설이게 합니다. 아는 회사 대표들이 여러차례 콘솔로 시도했고 해외 투자도 받았었지만.. 결국은 중도 하차하게 되더군요.. 해외 투자 말이 나와서 덧붙이자면... 콘솔의 AAA급 게임 개발을 위해서는 수백명의 전문 인력이 필요합니다. 하지만 그만큼 큰회사는 콘솔 방향으로 투자 받지도 않고, 투자하지도 않죠(투자 규모가 크니까..) 모험을 할 회사를 선정해서 크지 않은 금액으로 해외에서 투자한 사례는 꽤 됩니다. 근데 문제는 B급 시장을 노려야 하는데... 꼭 A급으로 도전하죠.. 인력이 겨우 3~40명 밖에 안되는데 말이죠.. 어찌되었건 국내에서는 콘솔 게임을 개발하기엔 환경이 너무 척박합니다. 무엇보다 경험자가 거의 전무하고 말이죠.. 유니티나 언리얼 엔진이 유저친화적인 방향으로 개발되면서 콘솔로의 진출 가능성이 높아진건 사실이지만.. 투자가 필요하다는건 벗어날 수 없는 사실이죠.. 가능성이 있다면 스팀 쪽으로 목표를 잡고.. 이게 자리를 잡으면 PS나 XBOX 쪽으로 확장해나가는 경우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17.11.14 20:12
(1589411)

49.164.***.***

BEST
투자자들 때문이죠 투자자들이 다 돈밖에 모르는 늙은이들뿐이에요 단기수익구조만 좋아하죠 투자자들한테 닌텐도 플스 게임물어보면 알까요? 전혀모를걸요 게임근무 뭐같은건 외국도 마찬가지죠
17.11.14 19:57
(43527)

118.44.***.***

BEST
그냥 한국은 피시/모바일게임이 중심이죠. 인터넷 보급이 유래없이 빠르고 대중화되서 자연스레 피시게이밍이 발달했고 비디오게이밍은 사치재?처럼 인식이 된것이 피시와 비디오게임간의 시장격차가 벌어진 이유중에 하나라고 봅니다. 저도 생각해보면 어릴때 비디오게임기를 체험할 기회가 전무했던걸로 기억해요. 그나마 피시는 집집마다 1대정도는 갖고 있으니 피시를 통해 게임을 접하게되는거죠
17.11.14 19:56
BEST
그리고 정규직이 아닌 비정규직이나 계약직일테고요 제가말하는 불만은 프로그래머 아티스트같은 게임의 틀과 완성도에 기여하는사람들이 아닌 제작사와 투자자 윗대가리들을 말하는 거에요
17.11.14 19:53
(1096112)

180.92.***.***

BEST
dlc나 소액결제 활성화 되는데도 그런 사람들 입김이 크죠.
17.11.14 20:18
BEST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이클리피아
그리고 정규직이 아닌 비정규직이나 계약직일테고요 제가말하는 불만은 프로그래머 아티스트같은 게임의 틀과 완성도에 기여하는사람들이 아닌 제작사와 투자자 윗대가리들을 말하는 거에요 | 17.11.14 19:53 | | |
(43527)

118.44.***.***

BEST
그냥 한국은 피시/모바일게임이 중심이죠. 인터넷 보급이 유래없이 빠르고 대중화되서 자연스레 피시게이밍이 발달했고 비디오게이밍은 사치재?처럼 인식이 된것이 피시와 비디오게임간의 시장격차가 벌어진 이유중에 하나라고 봅니다. 저도 생각해보면 어릴때 비디오게임기를 체험할 기회가 전무했던걸로 기억해요. 그나마 피시는 집집마다 1대정도는 갖고 있으니 피시를 통해 게임을 접하게되는거죠
17.11.14 19:56
(1589411)

49.164.***.***

BEST
투자자들 때문이죠 투자자들이 다 돈밖에 모르는 늙은이들뿐이에요 단기수익구조만 좋아하죠 투자자들한테 닌텐도 플스 게임물어보면 알까요? 전혀모를걸요 게임근무 뭐같은건 외국도 마찬가지죠
17.11.14 19:57
(1096112)

180.92.***.***

BEST
햇빛보다
dlc나 소액결제 활성화 되는데도 그런 사람들 입김이 크죠. | 17.11.14 20:18 | | |
다른 회사 실력이 무섭다기보다 그냥 돈이 안되니까 관심이 없는 거죠. 콘솔엔 AAA급 게임만 있는게 아닙니다. 그리고 콘솔급 모바일 액션대작이라고 광고해대고 빨아대는 붕괴3해보니까 중국한테 먹힐 일은 없을거 같네요.
17.11.14 20:00
(4943355)

39.119.***.***

씰(씰 온라인 아닙니다.) 만들었던 가람과 바람이 그립군요..
17.11.14 20:03
(8430)

123.199.***.***

BEST
이 업계 10년 넘게 몸담고 있는 입장에서 이야기 해보자면... 투자자의 요구 조건 탓이 제일 큽니다. 이 사람들은 로우 리스크 하이 리턴을 원하거든요.. 콘솔에 대한 레퍼런스가 없는 국내 게임 개발사가 수익을 담보하는건 불가능합니다.. 이에 따라 투자자가 투자를 하지 않죠... 성공 사례가 없으니까요. 그 다음은 환경 차이죠.. 기술력이 부족하진 않습니다. 다만 경험이 부족해서 처음에 진입할 때 시행착오를 많이 겪긴 겪을 겁니다. 개발 환경은 크게 차이 나지 않지만, 테스트 환경이 너무 크게 차이가 나서 이에 대한 비용도 각오해야 한다는 점이 진입을 망설이게 합니다. 아는 회사 대표들이 여러차례 콘솔로 시도했고 해외 투자도 받았었지만.. 결국은 중도 하차하게 되더군요.. 해외 투자 말이 나와서 덧붙이자면... 콘솔의 AAA급 게임 개발을 위해서는 수백명의 전문 인력이 필요합니다. 하지만 그만큼 큰회사는 콘솔 방향으로 투자 받지도 않고, 투자하지도 않죠(투자 규모가 크니까..) 모험을 할 회사를 선정해서 크지 않은 금액으로 해외에서 투자한 사례는 꽤 됩니다. 근데 문제는 B급 시장을 노려야 하는데... 꼭 A급으로 도전하죠.. 인력이 겨우 3~40명 밖에 안되는데 말이죠.. 어찌되었건 국내에서는 콘솔 게임을 개발하기엔 환경이 너무 척박합니다. 무엇보다 경험자가 거의 전무하고 말이죠.. 유니티나 언리얼 엔진이 유저친화적인 방향으로 개발되면서 콘솔로의 진출 가능성이 높아진건 사실이지만.. 투자가 필요하다는건 벗어날 수 없는 사실이죠.. 가능성이 있다면 스팀 쪽으로 목표를 잡고.. 이게 자리를 잡으면 PS나 XBOX 쪽으로 확장해나가는 경우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17.11.14 20:12
(1096112)

180.92.***.***

chiruki
지금 콘솔은 b급으로 도전하기는 어려운지라 더 힘들 것 같네요. | 17.11.14 20:23 | | |
(1096112)

180.92.***.***

[삭제된 댓글의 댓글입니다.]
archreid
지금 스팀에 얼마나 많은 인디게임이 올라오고 묻히는데 성공한 극소수의 사례를 가지고 유전자 운운은 아니라고 봅니다. 그렇게해도 성공하는 사람이 나오느냐 안나오냐의 차이는 사회 환경차이가 큰거 같네요. | 17.11.14 20:20 | | |
(4813130)

14.138.***.***

콘솔 개발도 경험이죠 온라인과는 또 달라서 기술력만 있다고 잘만들것 같진 않아요 물론 애초에 안만들겠지만요
17.11.14 20:50
닌텐도와 소니가 있는 일본이 부러울뿐입니다
17.11.15 11:26
"야 내가 그딴거 만들라고 투자한줄 알아?"
17.11.15 12:57
(3633341)

1.253.***.***

맨날 정부규제 투자 핑계대는데 걍 능력이 딸리는거임 그럼 한국이 자랑스러워하는한류 kpop도 돈만 떡칠하면 개나소나 다 만들수 있어야지 다른나라는 왜 못만드는데? 게임도 디렉터 역량이 얼마나 중요한데
17.11.15 13:43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1 전체공지 [운명] 데스티니 가디언즈 8[RULIWEB] 2018.09.01
89 전체공지 [LOL] 2018 롤챔스 코리아 8[RULIWEB] 2018.07.11
11 전체공지 [히오스] HGC 페이즈 2 8[RULIWEB] 2018.07.04
30651256 공지 게시물 신고 방침에 대해 공지합니다 (9) 나타Qoo 12 121620 2017.02.08
19586505 공지 PS 게임 이야기 게시판 공지사항 (31) sickarl 55 360650 2013.12.20
30807109 PS4 rarma 23 00:05
30807108 PS4 멘탈관리법 81 2018.09.20
30807107 PS4 pscss 31 2018.09.20
30807106 PS4 분명한명분 147 2018.09.20
30807105 PS4 산카 쿠 101 2018.09.20
30807104 PS4 산카 쿠 143 2018.09.20
30807103 PS4 날짱날쿰 1 636 2018.09.20
30807102 PS4 베르세리아2 1 190 2018.09.20
30807101 PS4 er58 264 2018.09.20
30807100 PS4 데 브라이너 209 2018.09.20
30807099 PS4 베르세리아2 303 2018.09.20
30807098 PS4 반건조오징어 389 2018.09.20
30807097 PS4 상진씨 196 2018.09.20
30807096 PS4 cig0721 212 2018.09.20
30807095 PS4 얼굴천재 아이린 255 2018.09.20
30807094 PS4 용감한코뤼 97 2018.09.20
30807093 PS4 데스티니 가디언즈 140 2018.09.20
30807092 PS4 게임광빌리 301 2018.09.20
30807091 PS4 마음만은 백수 259 2018.09.20
30807090 PS4 사이드스와퍼 145 2018.09.20
30807089 PS4 랜디R 334 2018.09.20
30807088 PS4 하이 호 268 2018.09.20
30807087 PS4 날짱날쿰 66 2018.09.20
30807086 PS4 둠 가이 110 2018.09.20
30807085 PS4 똥꼬가쓰랄이니오그리마 90 2018.09.20
30807083 PS4 김일식만세 347 2018.09.20
30807082 PS4 땅끝에서 오다 259 2018.09.20
30807081 PS4 팬텀페인 1 413 2018.09.20

글쓰기 928982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게시판 지기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