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인생] 이혼 그리고 신용불량 요새 너무 우울하네요. [29]





[광고]

 

결혼 이제 9년차 입니다.

 

올해부터 별거 중이고 조만간 이혼을 하려고 합니다.

 

사람이 살면서 헤어짐에는 각자의 이유가 있지만 저의 경우는

 

와이프가 너무 밖으로 돌고 술을 좋아하다 보니 서로가 싸우는 일이 너무 많아

 

둘다 지쳐버렸습니다.

 

저와 와이프는 성격이 정 반대라 저같은 경우 퇴근후에는 집에서 아이와 노는걸 좋아하는 성격이고

 

와이프는 회사, 친구들과 함께 놀러가거나 회식을 좋아하는 성격입니다.

 

특히 주말 같은경우 저는 큰 돈을 들지 않아도 가족이랑 공원같은데 놀러가고 하는걸 좋아하지만 와이프는

 

자기는 힘들다며 그냥 애 데리고 둘이 같다오라고;;; 하면서 본인 친구가 우울하다 어쩐다 하면 나갔다 와도 되냐 하면서

 

술마시고 새벽 2시~3시에 들어오는등 노는걸 굉장히 좋아하는 성격이라 잦은 부딪힘이 있었는데 이게 곪아 터지면서

 

올말이나 내년에 이혼하기로 합의하고 별거중입니다. (이런성격인줄 알고 결혼했지만 시간이 지나니 제가 도저히 못버티겠더라구요)

 

그리고 지금껏 9년 생활하면서 모든 생활비를 와이프에게 맞겼는데 지금까지 단 100만원도 못모으고 하루살이식

 

생활하는거에 제가 미래가 도저히 보이질 않아서 이혼얘기를 먼저 한것도 있구요.

 

그리고 5년전에 제가 사업을 하다 어려워져 직원 월급 주려고 대출+현금서비스등을 받다가 결국 2017년 부터

 

개인회생을 신청해서 지금 매달 변제한지 2년정도 되고 매달 100만원정도를 앞으로 3년간 더 내야하는데 요새들어 너무 우울하네요.

 

지금은 직장에 들어가 급여를 받고 있지만 월급 받으면 매달 변제금 내고 신용이 안되서 은행권 전세 대출도 안되다 보니

 

월세 살아야 하고... 월세 + 변제금 + 거기다 제 미래를 위해 저축까지 하다보면 남는 생활비가 한달에 20~30만원 밖에 안남으니;;

 

이게 지금 머하는 짓인가 하면서 제가 바보같기도 하고 참 우울하네요.



댓글 | 29
1


BEST
슬프네요. 사실 여자들보고 말하길, 남자 잘만나야 인생 핀다고 하지만, 남자들도 여자 잘 만나야 해요 ㅠㅠ
19.07.08 13:29
(675471)

203.226.***.***

BEST
남자든 여자든 술 좋아하고 친구 좋아하고 경제관념 없는 사람과 결혼하느니 혼자 살아라!!!
19.07.08 14:21
BEST
많이 괴로우시겠네요... 적어두신 상황만 놓고 보면 이혼은 잘 선택하신 것 같아요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서도... 그냥 더 늦기 전에 리셋하는 거라고 좋게 생각하시고 힘내세요 딜단 변제 마무리하실 때까지 3년 이 악물고 버틴다 생각하시고 힘 내시면 어느 순간 좋은 길이 보이실 거라 생각합니다!!
19.07.08 13:12
(468095)

112.220.***.***

BEST
ㅇ_ㅇ? 저러고 9년을 살았다구요? 와 여태까지 어떻게 참으셨지
19.07.08 14:17
(2260)

112.220.***.***

BEST
진짜 크게 바라는거 없이 열심히 살아오신것 같은데 많이 힘드실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열심히 하셨으니 조금만더 버티시면 좋은일 있지 않을까요? 하루 하루 잘 버티시길 바랍니다~ ㅜㅜ
19.07.08 13:21
BEST
많이 괴로우시겠네요... 적어두신 상황만 놓고 보면 이혼은 잘 선택하신 것 같아요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서도... 그냥 더 늦기 전에 리셋하는 거라고 좋게 생각하시고 힘내세요 딜단 변제 마무리하실 때까지 3년 이 악물고 버틴다 생각하시고 힘 내시면 어느 순간 좋은 길이 보이실 거라 생각합니다!!
19.07.08 13:12
(3871029)

221.158.***.***

시바견시밧색키
위로 감사드립니다. | 19.07.09 14:41 | | |
(2260)

112.220.***.***

BEST
진짜 크게 바라는거 없이 열심히 살아오신것 같은데 많이 힘드실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열심히 하셨으니 조금만더 버티시면 좋은일 있지 않을까요? 하루 하루 잘 버티시길 바랍니다~ ㅜㅜ
19.07.08 13:21
결혼도 한 사람이 새벽 2시~3시까지 친구들이랑 술 먹는 게 이해가 안 되네요 그 사람 인생이지만 결혼해서는 가족도 생각해야죠. 글쓴 분들도 심삿ㄱ고 해서 결정하셨겠죠....힘내시길 바랍니다.
19.07.08 13:24
BEST
슬프네요. 사실 여자들보고 말하길, 남자 잘만나야 인생 핀다고 하지만, 남자들도 여자 잘 만나야 해요 ㅠㅠ
19.07.08 13:29
결혼을 하면 안되는분하고 하셨네요. ㅠㅠ 안타깝습니다.
19.07.08 13:35
꼭 이겨내셔야합니다. 지금 어떤 위로도 위로가 안되겠지만요.
19.07.08 13:38
힘내세요.
19.07.08 13:44
(468095)

112.220.***.***

BEST
ㅇ_ㅇ? 저러고 9년을 살았다구요? 와 여태까지 어떻게 참으셨지
19.07.08 14:17
(757209)

222.100.***.***

윈드재머
아니 뭘 어떻게 참아요 서로 뭔가 맞으니까 산거지. 5년전에 망했으면 그뒤로 4년동안 더산건데 아내라고 안힘들었겟나요?? | 19.07.13 16:16 | | |
(675471)

203.226.***.***

BEST
남자든 여자든 술 좋아하고 친구 좋아하고 경제관념 없는 사람과 결혼하느니 혼자 살아라!!!
19.07.08 14:21
(1617630)

126.182.***.***

지금이라도 본인인생 찾았다 생각하시고 힘내세요
19.07.08 14:25
(445761)

106.249.***.***

사람은 변하지 않더라구요. 이혼선택은 잘한거라 생각됩니다, 힘내세요!!!
19.07.08 14:31
(516552)

110.70.***.***

너무 열심히 산거 같습니다. 주변에 맞추며 살려고 한거 같구요. 아이나 주변은 잊고 자신을 위해 생활을 바꾸세요.
19.07.08 14:37
여자 잘못 만나서 인생 망했군요 그런 성향인걸 알면서도 결혼한 글쓴이도 참
19.07.08 16:30
(1258710)

223.38.***.***

3년뒤라도 여유가 생길테니 버텨봐요 애를 위해서도 버텨야죠 악재 미리 겪는다 생각하셈
19.07.08 16:31
(9775)

104.236.***.***

저도 큰 결단을 내린적이 있던지라 맘으로 응원합니다. 아이는 누가 키우고 친권, 양육권이 어떻게되며 매달 양육비 얼마씩 누가 누구에게 준다는 약육비조서 등 잘 작성하여 일도양단 하시길 바랍니다.
19.07.08 16:41
(146677)

220.230.***.***

일단 위로의 말씀 드립니다.마음고생이 심하셨겠습니다. 애들때문이라도 이혼은 안될 말이지만,이미 돌이키시기 힘든 상태이신듯 하고 아내분이 경제관념까지 없다면 애들을 위해서도 헤어져서 나쁠건 없다고 봅니다. 마음 단단히 먹으시고, 어쨌든 자식이 우선입니다. 맘고생하면서 9년 사셨고 사업해 보실 배짱도 있으신 분이니 앞으로 뭘하셔도 잘 되실 겁니다. 글쓴분과 아이의 미래를 응원합니다.
19.07.08 17:25
(56834)

49.161.***.***

여성분이 변화가 없다면 결혼생활을 이어갈 의미가 없네요. 모두가 고통입니다. 저도 철부지 마누라 데리고 어떻게든 살아보려 했지만 더이상 어쩔 수 없서 작년초에 헤어졌네요. 지금은 너무 홀가분합니다. 힘네세요.
19.07.08 17:40
(4911319)

175.125.***.***

합의할 때 양육권문제 잘 해결되셨으면 좋겠네요
19.07.08 18:03
성격이 차라리 안 좋은게 사는데는 더 도움이 되는 경우가 있는것 같습니다 저라면 단 한달도 못 버텼을듯
19.07.08 20:33
가정은 안 돌보고, 친구와 술을 즐기며 밤늦게 들어오는 여자...... 공포 그 자체입니다.
19.07.09 09:24
고난의 시절을 지혜롭게 잘 겪으면, 반드시 좋은 시절이 오기 마련이죠. 헤어질 때 너무 모질게 하지 말고, 유연하고 담담하게 헤어지면 좋습니다.
19.07.09 09:26
(5151039)

112.161.***.***

여자가 결혼을 하려는 이유 1순위가 [안정] 입니다. 남자에게 금전적으로 의지한다는 거에요. 그런데 님은 사업실패와 빚을 떠안았고 미래가 안보이는 상황이죠. 아내가 뭔 재미가 있겠어요. 밖으로라도 돌아야지. 솔직하게 말해봅시다. 아내가 사업 잘 되던때도 매일 새벽까지 술먹고 왔습니까. 아니죠? 사업 망하고 시작된거잖아요. 술자리에 친구들 만나 님 맨날 씹으러 가는거에요. 누굴 씹을까요. 내자식? 내 부모? 누구요. 누구. 님밖에 없어요. 여자들 남 씹으러 술자리 가는거에요. 다른이유 없어요. 무슨 일본 경제보복 이런이야기 한다고 생각하는건 아니겠죠. 아내쪽도 님을 더이상 미래가 없는 내게 도움 안되는 사람으로 보고있고. 님도 내가 힘들면 너라도 도와야되는데 그게 안되니 서로 보는게 다른겁니다. 방법 없어요. 이혼밖에. 아내 잘못도 아니고 님 잘못도 아닙니다. 처음 결혼당시 기대했던 기대치가 깨치면 결국 이렇게 되는거에요.
19.07.09 11:14
(3871029)

221.158.***.***

질사좋아
댓글 감사드립니다. 부부 간에 서로의 입장이 다르건 당연하겠지만 확실하게 말씀드릴 수 있는건 아내는 사업이 잘되든 안되든 항상 변함이 없었습니다. 고쳐보려고 얘기를 해도 자기는 인생에게 가장 중요한게 자기자신이라고 내가 하고 싶은거 하면서 사는게 가장 좋다고 얘기하는 사람이였구요. 저 사업 잘나갈때도 새벽에 들어오는건 기본이였고 저금자체를 안했습니다. 사업이 어렵고 개인회생 고민중이였을때 하는말이 "당신이 알아서해" 라고 했던 사람입니다. 그리고 본문에는 굳이 적질 않았지만 아내 친구들도 다 이혼한 친구들이구요. 말씀처럼 누구의 잘못이긴 보다 9년간 버텨온 제가 더이상 버틸 자신이 없어 헤어지는거 뿐입니다. 감사합니다. | 19.07.09 14:47 | | |
솔직히 말씀드려도될까요? 9년이나 같이 사셨고 지금결혼생활자체를 보니 연예할떄도 술마시는거 좋아하고 밖에 돌아다니는거 좋아하면서 도 결혼하신거면 외모를 많이 보지않았나 생각합니다... 너무 외모만 봐도 문제가 이런점에서 많이 터지더라구요 여자는 무조건 맞벌이하는 여자 만나야 된다고 생각하는게 이런점입니다. 본인이 뭘하고 목적이 있는여자를 만나야 돈아까운줄도 알고요
19.07.09 17:19
주변 사람들이 술좋아하는 여자는 거르라더군요,,,다 이유가 있나봅니다..꼭 다시 일어서시길..
19.07.10 14:26
혹시 살면서 힘드셨겠지만 애때문에 참으신건가요? 다른 힘든건 참을수있었는데 나아지는게 없다는거 희망이 없다는거 이건 정말 절망적이죠. 전 빨리 끝내긴 했는데 살아보면서 가장 중요한건 자식도 가정도 아닙니다. 자신이 행복해져야 아이도보이고 가정도 지킬수있습니다. 우선 다 내려놓으시고 다시 시작해보세요. 우울증은 좀 오래갑니다. 먼가 다른 재미를 찾으셔야하는데 경제적 여유도 없으니 봉사나 운동같은거로 취미를 찾으세요.
19.07.11 15:02
저랑 많이 비슷하시네요.. 제 와이프도 술먹는걸 좋아해서 일주일에 세번이상은 술먹고 들어오고 먹었다하면 기본 새벽1~2시 입니다.. 저도 2년을 그렇게 참아왔고 부탁도 해보았지만 사람은 변하지 않더군요.. 결혼은 했지만 항상 혼자 있는듯한 느낌이었습니다. 다행히 저는 애가 없고 직장생활을 열심히 하고있구요.. 결혼생활할때 와이프는 돈에 관심이 없어서 제가 돈관리 다했구요 다행히 2년동안 몇천정도는 모으긴했구요...저도 지금 이혼조정기간 입니다... 꾹참고 살아보려고 했지만 평생을 이렇게 살수 없을것같아 이혼하자고햇구요 와이프도 동의했습니다.. 뭐 인생이 그렇게 되네요.... 끝이 있으면 또 다른시작이 있겠죠..... 힘내십시오
19.07.16 17:01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398689 전체공지 넷기어 홍보대사를 모집합니다. 8[RULIWEB] 2019.06.01
86 전체공지 루리웹 '브라우저 알람' 설정 방법 8[RULIWEB] 2019.06.01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24) 루리 67 116430 2009.05.05
30554842 컴플렉스 루루예오 136 05:57
30554841 인생 지때어빠 320 04:59
30554840 인생 라다먼트 80 04:28
30554838 인생 맑씨 2 637 01:24
30554837 인생 나만의웜즈 1 864 00:58
30554836 취미
여친 (12)
루리웹-5224436537 752 00:41
30554834 취미 루리웹-9413575580 1239 2019.07.17
30554833 취미 루리웹-4127745953 794 2019.07.17
30554832 이성 루리웹-5338979635 1779 2019.07.17
30554831 인생 레몬대기 13 2763 2019.07.17
30554830 컴플렉스 [Nocturne] 1657 2019.07.17
30554829 학업 루리웹-1683491240 1 887 2019.07.17
30554828 인생 루리웹-5173855630 1176 2019.07.17
30554827 인생 페이넌스 1389 2019.07.17
30554826 인생 루리웹-1923046785 867 2019.07.17
30554825 인생 로봇왕 위잉치킹 1481 2019.07.17
30554823 취미 꾸이이이잉 2237 2019.07.17
30554822 신체 달빛선율 857 2019.07.17
30554821 인생 위군벽격 1227 2019.07.17
30554820 컴플렉스 레슬링빌런 1136 2019.07.17
30554819 신체 루리웹-6734648904 1849 2019.07.17
30554817 인생 루리웹-8948420804 997 2019.07.17
30554816 이성 아스니 1 3283 2019.07.17
30554814 취미 엄마선물모드리치 1580 2019.07.17
30554813 인생 고객만두 4 5629 2019.07.17
30554812 취미 Remember 586 2 4431 2019.07.17
30554810 이성 댕댕이안구파 1 1243 2019.07.16
30554809 인생 루리웹-4647547745 657 2019.07.16

글쓰기 3528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