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이성] (이전 글에 이어서) 갑자기 이별 통보를 받은 원인을 알았네요 [6]




[광고]
안녕하세요

 

또 이게 마음이 울적해져서 여기다 글 쓰게 되네요.

 

이전 글 보기 해보시면 제가 예전에 별다른 이유도 모른체 이별 통보 비슷하게 받았었는데요...

 

그때 이후로 주욱 연락 없다가 오늘 밤에 갑자기 장문의 카톡이 와서 읽어봤더니

 

근위축성 측색 경화증

https://ko.wikipedia.org/wiki/%EA%B7%BC%EC%9C%84%EC%B6%95%EC%84%B1_%EC%B8%A1%EC%83%89_%EA%B2%BD%ED%99%94%EC%A6%9D

 

일명 루게릭병이라고 하네요... 허

 

예전 글에도 썼었는데 아프면 말없이 사라질거다 이러더니 진짜 아픈거였네요

 

친구가 죽어가는 과정을 보는 도중에 그런 판정을 받았었댑니다.

그래서 더욱 자기 자신의 추후 모습이랑 겹쳐 보였나봐요.

 

약해져가는 모습 보이고 싶지 않았다네요

 

허허허

 

이게 실제로 제 주변에서 나오는 병이네요?

소설이나 영화에서나 나오는거 아니었나요?

 

 

이젠 뭐가 뭔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죄송합니다.

그냥 넋두리 글이에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 6
1


(3126472)

218.232.***.***

BEST
세상에 정말 두분 다 힘드셨겠어요. 대화를 해보시고 병원도 같이 가보세요. 차도가 있는지 인연이란게 참 미묘하더라구요
18.06.15 14:12
(1258710)

114.203.***.***

BEST
제동생도 난치병가지고 있음 그것도 몇개월 전에 알았네요 백혈구가 재생이 안되는 병인데 진행이 심각해지면 골수이식받는 백혈병 그런거래요 의사가 상담하면서 결혼했어요? 여친있어요? 부터 물어보고 상담하길래 새로 만든 여친에게 머라 말해야할지 지금 사랑하는데 결혼까지 생각 하고 있는데 해어져야 할지를 고민 하더라구요 제가 한 조언은 여친에게 사실대로 말하고 여친이 그걸 감당하겠으면 너랑 같이 할테고 감당못해 떠나면 이해해주라고 한게 다네요. 님에게도 할말은 그거뿐이에요.. 님이 감당해내겠다 하면 잡으시고 아님 그녀가 원하는대로 해주세요
18.06.15 06:54
(588984)

211.36.***.***

BEST
저도 난치병 앓는 입장에서 진실이라면 상대방 심정 이해합니다. 처음에 강직성척추염 판정 받았을때 진짜 세상살기 싫었거든요.
18.06.15 11:43
(49780)

220.233.***.***

BEST
많은 사람들이 감추고 있어서 그렇지 주변에도 힘들게 살아가는 분들 많아요.. 단지 친한 친구더라도 어디 무슨 알러지가 있는지 장이 안좋은지 성병을 앓고 있지는 않은지 모르는거에요 말안하면... 루게릭병 지금 현재는 완치하는 치료법이나 약물이 없는 상태죠.. 아이스버킷챌린지 하는 이유가 사람들에게 이 병에 대해 알리고 관심을 가져달라는 의미 에서 하잖아요.. 글쓴이에게 상처줄걸 알면서도 여자친구분이 힘든 결정 하셨고 그에 따른 대답은 글쓴이 몫이겠죠. 누가 나서서 끝까지 옆에 있어라 아니다 여자친구 말대로 여기서 정리하고 괜히 고생하지 마라 왈가왈부 할 수 없다고 봐요. 제가 드릴 수 있는건 작은 위로밖에 없네요 힘내세요.
18.06.15 01:58
(49780)

220.233.***.***

BEST
많은 사람들이 감추고 있어서 그렇지 주변에도 힘들게 살아가는 분들 많아요.. 단지 친한 친구더라도 어디 무슨 알러지가 있는지 장이 안좋은지 성병을 앓고 있지는 않은지 모르는거에요 말안하면... 루게릭병 지금 현재는 완치하는 치료법이나 약물이 없는 상태죠.. 아이스버킷챌린지 하는 이유가 사람들에게 이 병에 대해 알리고 관심을 가져달라는 의미 에서 하잖아요.. 글쓴이에게 상처줄걸 알면서도 여자친구분이 힘든 결정 하셨고 그에 따른 대답은 글쓴이 몫이겠죠. 누가 나서서 끝까지 옆에 있어라 아니다 여자친구 말대로 여기서 정리하고 괜히 고생하지 마라 왈가왈부 할 수 없다고 봐요. 제가 드릴 수 있는건 작은 위로밖에 없네요 힘내세요.
18.06.15 01:58
(1258710)

114.203.***.***

BEST
제동생도 난치병가지고 있음 그것도 몇개월 전에 알았네요 백혈구가 재생이 안되는 병인데 진행이 심각해지면 골수이식받는 백혈병 그런거래요 의사가 상담하면서 결혼했어요? 여친있어요? 부터 물어보고 상담하길래 새로 만든 여친에게 머라 말해야할지 지금 사랑하는데 결혼까지 생각 하고 있는데 해어져야 할지를 고민 하더라구요 제가 한 조언은 여친에게 사실대로 말하고 여친이 그걸 감당하겠으면 너랑 같이 할테고 감당못해 떠나면 이해해주라고 한게 다네요. 님에게도 할말은 그거뿐이에요.. 님이 감당해내겠다 하면 잡으시고 아님 그녀가 원하는대로 해주세요
18.06.15 06:54
글쎄요 진짜라면 안 됐지만 진실은 모르겠죠
18.06.15 07:54
(861243)

61.77.***.***

스티븐 호킹 박사가 루 게릭병에 걸렸지만, 젊은시절에 판정 받은거에 비해선 정말 오래 사셨죠. 루 게릭(메이져리그의 레전드 야구선수 입니다.)은 판정받고 그 유명한 은퇴식을 하고 2년만에 세상을 떠났습니다. 진짜 루 게릭병이라면 불치병이라서 고칠수가 없죠.
18.06.15 10:00
(588984)

211.36.***.***

BEST
저도 난치병 앓는 입장에서 진실이라면 상대방 심정 이해합니다. 처음에 강직성척추염 판정 받았을때 진짜 세상살기 싫었거든요.
18.06.15 11:43
(3126472)

218.232.***.***

BEST
세상에 정말 두분 다 힘드셨겠어요. 대화를 해보시고 병원도 같이 가보세요. 차도가 있는지 인연이란게 참 미묘하더라구요
18.06.15 14:12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 전체공지 로스트 아크 8[RULIWEB] 2018.12.17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20) 루리 67 90903 2009.05.05
30551165 이성 슴식 124 00:58
30551164 이성 루리웹-6294151344 326 00:16
30551163 인생 メゾン 1 236 2019.01.23
30551162 학업 하루한끼 91 2019.01.23
30551161 컴플렉스 쏘정쏘원 1 432 2019.01.23
30551159 신체 루리웹-9851294353 229 2019.01.23
30551158 인생 루리웹-4255840723 598 2019.01.23
30551157 인생 루리웹-3493160715 2 898 2019.01.23
30551156 신체 투포드 1 602 2019.01.23
30551153 인생 メゾン 436 2019.01.23
30551151 인생 眞炎幸魂 715 2019.01.23
30551150 인생 루리웹-5231930097 520 2019.01.23
30551149 신체 이중잣대그만해라 685 2019.01.23
30551148 인생 썽썽썽썽 530 2019.01.23
30551146 인생 안데스산맥 2 1412 2019.01.23
30551145 신체 내장돌출역병 1051 2019.01.22
30551143 인생 티모가좋아티모가좋아 2745 2019.01.22
30551142 인생 보라빛토파즈 1678 2019.01.22
30551141 취미 루리웹-9890311989 2241 2019.01.22
30551140 학업 dasilEsam 1211 2019.01.22
30551139 인생 분노의볼트라이너 2 2352 2019.01.22
30551136 인생 마케이누_ 2 797 2019.01.22
30551135 학업 말로흐 937 2019.01.22
30551134 친구 루리웹-9137354284 1 1146 2019.01.22
30551131 취미 소다치 577 2019.01.22
30551128 인생 길거리뻥튀기 721 2019.01.21
30551127 게임 후라이어 483 2019.01.21
30551125 인생 아쿠아밴드 747 2019.01.21

글쓰기 33665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