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최근방문 게시판

[인생] 아오 회사 다니기 짜증나네요 선배님들 도와주세요 [10]





[광고]

일단 전 28살 입사 5년차 흉기차 공돌이입니다. 3년전부터 집에 큰일이 생겨서 집안 도와준다고 월급에 매달 100을 거의 2년간 부모님한테 드리면서 도와주고

이제 자취생활 1년 반째인데 회사만 출근하면 스트레스 받고 신경예민하고 답답하네요 일단 회사에 다니는 불만을 말하자면 회사업무가 점점 빡세지고 너무 강도가 쎕니다

사실 제가 하는 일자체가 원래 2명이서 해야하는 일인데 중간에 담당하는 회사가 바뀌어버려서 2년내내 혼자서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제가 할수 있는 업무량은 한정되있는데 업무량은 자꾸 늘어가고 새로운 사양이 추가되기전 7개월 전부터 사람을 1명 더붙여달라+업무쪽에 좀 개선을 해달라 

관리자 및 조장한테 자세히 설명해도 제자리 걸음이네요 처음엔 스트레스를 너무 받아서 친한형이랑 애기도 하고 술도 마시면서 풀었는데 이젠 그거마저 소용이 없네요

그리고 최근에 너무 화나고 짜증나고 내가 왜 이 일을 하고 있는가 의문감이 들어서 진짜 병원에 우울증테스트를 받아보았습니다. 근데 점수가 과간이더군요

70점에 중증상태였습니다. 2주동안 치료도 받아보고 하는데 다시 돌아갈거 같은 느낌이 너무 크게 들더군요 

스트레스를 풀려고 매일 14km를 자전거타고 운동도 해보고 진지하게 애기도 해보았습니다

이제 회사사람들이랑 말도 하기싫고 점심저녁시간에도 밥먹으로가기도 싫고 그냥 혼자있고 싶습니다 그냥 일 끝나면 수고했습니다 인사도 하기싫고 바로 퇴근합니다

그냥 거두절미하고 회사 그만두고 싶습니다 당장 어디갈 회사는 없습니다 한편으로 두렵습니다 취직하기도 힘들거고 이 회사에 5년이나 있었던 시간이 아깝습니다 

제가 지금 잘못된 생각을 하고 있는걸까요? 아니면 징징되는걸까요?

정보)시급제이지만 월급은 거의 170~180대이고 보너스는 160 정도 나옵니다 2달마다 



댓글 | 10
1


BEST
현대 직원이나 기아 직원이 아닌 흉기 공돌이라는 표현이나 중간에 회사가 바뀌었다는등의 표현으로 미루어 보아, 아웃소싱 이라 부르는 형태의 고용 일것 같네요. 아마 현대차나 기아차 직원이었다면 노조에 말 하면 해결되고도 남았을 일인데 말입니다. 실상 걔들일 하고 있지만 걔들은 '우리가 고용한거 아님' 이딴 말을 할수있는 그지같은 고용형태죠. 이런거는 언제쯤 깨부셔줄런지 모르겠네요. 하여튼... 애초에 사람 뜯어먹기, 중간에 떼먹기 따위로 돈벌 놈들이나 그런 사업 하는거기 때문에 큰 기대를 하면 안됩니다. 십중팔구 사람을 사람으로 안여깁니다. 부품으로 여기죠. 직장에 대한 헌신이 무조건 나쁘다는것은 아닌데, 나 챙겨줄만한 직장에서 헌신 해야지, 그런데서 헌신하면 이용해먹기 좋은 부품 이죠.
18.05.17 02:34
BEST
이런경우, 안타깝게도 님이 원인제공을 한겁니다. 2년동안 무리가 없었나보네요. 물론 회사입장에서요. 일이 빵꾸나는게 보이고 그래야 정상화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는 회사 윗대가리는 많아요. 그래서 님이 잠깐 버텨주면 회사가 정상화 될 각인지 회사를 혼내줘야 될 각인지 빨리 잘 판단해서, 아니다 싶으면 그냥 일을 절반정도 빵꾸내버리면 됩니다. 둘이서 할일 이니까 혼자서는 반만 하면 맞잖아요? 아 물론, 눈치껏 요령껏, 절반조금 넘게 처리하면 '나도 내가 원래 해야할 몫 이상으로 노력했다' 라는 생색내기까지 가능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늦었습니다. 이제와선 어떤상황이냐하면, 2년이나 혼자서 잘 해왔는데 앞으로도 이상태 그대로 회사 돌릴수 있을거야 라고 생각할겁니다. 2년이 아니라 2달째 정도만 됬어도 님이 더는 이런식으로 못한다고 딱 잘라버리면 되는데 말이죠. 2년간 잘 돌아가던 (물론 회사입장에서) 부분에서 사람이 업무가 많네 어쩌네 하면 곱게 님한테 좋은 방향으로 받아들이거나 처리해줄 가능성이 거의 없습니다. 꾀병이다 잔꾀다 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잘 해놓고 그런다는식으로요. 대화를 시도해보면 들어주는 척만 할수는 있어요. 근데 매년 적어도 몇천만원의 지출이 되는 사람을 추가고용 해 줄거라곤 생각하기 힘든 상황이 되었죠. 윗대가리중에 귀와 마음이 오픈된 사람이 님한테 힘을 실어주거나 할 상황이 아니라면, 솔직히 그 회사에서는 해오던대로 계속 하거나 그만두거나 하는것 외에는 거의 마땅한 방법이 없을겁니다. 근데 그런사람이 있었다면 님이 지금까지 그 상황에 처해 있었을까요? 아니겠죠. 정말로 회사일을 자신의 일처럼 여기거나 헌신을 하는경우 드물지 않게 발생하는 상황인데, 불평도 사회생활에 필요한 한가지 스킬입니다. 상황에따라선 사직서나, 그냥 드러눕기 같은것도 사용해야만 할 상황도 발생 합니다.
18.05.17 02:22
BEST
마음이 한 번 멀어지면 다시 잡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다행스럽게도 지금 사회에서 28살이면 많은 나이는 아니라고 생각해요. 진지하게 미래까지 생각해보고 그만 두셔도 될 거 같습니다. 많은 급여인가 싶었는데 그런 것도 아니고 스트레스 왕창 받아가며 붙잡고 있을만한 일은 아닌거 같습니다.
18.05.17 02:15
(4683437)

203.229.***.***

BEST
공장 5년이나 했는데 170? 그것도 대기업에서 뭔 개짓거리지
18.05.17 17:53
(5034936)

222.119.***.***

BEST
정확히 맞추셨네요 최근에 노조가 생겼지만 노조쪽에도 제 상황을 건의 했지만 최소 6개월~1년 걸릴수도 있다기에 그냥 저도 포기할까 생각중입니다 정말 옛말이 맞는거 같습니다 머리가 나쁘면 몸이 고생한다고 좋은 지적 감사합니다
18.05.17 03:26
월급이 얼마인지가 중요할듯
18.05.17 02:06
BEST
마음이 한 번 멀어지면 다시 잡기는 힘들 것 같습니다. 다행스럽게도 지금 사회에서 28살이면 많은 나이는 아니라고 생각해요. 진지하게 미래까지 생각해보고 그만 두셔도 될 거 같습니다. 많은 급여인가 싶었는데 그런 것도 아니고 스트레스 왕창 받아가며 붙잡고 있을만한 일은 아닌거 같습니다.
18.05.17 02:15
현기 5년이면 경력도 빵빵해서 경력직으로 비교적 수월하게 취직하실수 있을것 같은데요....... 이직만이 답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까놓고말해 정말 업무스트레스는 퇴사 말고는 방법이 없어요. 친한 형과 술마시며 넉두리, 취미생활 하면서 해소하기, 연인과 만나기 등등..... 다 바람직한 방법이지만 본질적인 해결방법은 되지 못하죠. 그런 방법들로 해결이 안되면 이직, 퇴사만이 답입니다 아 나도 퇴사하고싶다
18.05.17 02:17
(5034936)

222.119.***.***

아름다운오해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 18.05.17 03:28 | | |
BEST
이런경우, 안타깝게도 님이 원인제공을 한겁니다. 2년동안 무리가 없었나보네요. 물론 회사입장에서요. 일이 빵꾸나는게 보이고 그래야 정상화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는 회사 윗대가리는 많아요. 그래서 님이 잠깐 버텨주면 회사가 정상화 될 각인지 회사를 혼내줘야 될 각인지 빨리 잘 판단해서, 아니다 싶으면 그냥 일을 절반정도 빵꾸내버리면 됩니다. 둘이서 할일 이니까 혼자서는 반만 하면 맞잖아요? 아 물론, 눈치껏 요령껏, 절반조금 넘게 처리하면 '나도 내가 원래 해야할 몫 이상으로 노력했다' 라는 생색내기까지 가능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늦었습니다. 이제와선 어떤상황이냐하면, 2년이나 혼자서 잘 해왔는데 앞으로도 이상태 그대로 회사 돌릴수 있을거야 라고 생각할겁니다. 2년이 아니라 2달째 정도만 됬어도 님이 더는 이런식으로 못한다고 딱 잘라버리면 되는데 말이죠. 2년간 잘 돌아가던 (물론 회사입장에서) 부분에서 사람이 업무가 많네 어쩌네 하면 곱게 님한테 좋은 방향으로 받아들이거나 처리해줄 가능성이 거의 없습니다. 꾀병이다 잔꾀다 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잘 해놓고 그런다는식으로요. 대화를 시도해보면 들어주는 척만 할수는 있어요. 근데 매년 적어도 몇천만원의 지출이 되는 사람을 추가고용 해 줄거라곤 생각하기 힘든 상황이 되었죠. 윗대가리중에 귀와 마음이 오픈된 사람이 님한테 힘을 실어주거나 할 상황이 아니라면, 솔직히 그 회사에서는 해오던대로 계속 하거나 그만두거나 하는것 외에는 거의 마땅한 방법이 없을겁니다. 근데 그런사람이 있었다면 님이 지금까지 그 상황에 처해 있었을까요? 아니겠죠. 정말로 회사일을 자신의 일처럼 여기거나 헌신을 하는경우 드물지 않게 발생하는 상황인데, 불평도 사회생활에 필요한 한가지 스킬입니다. 상황에따라선 사직서나, 그냥 드러눕기 같은것도 사용해야만 할 상황도 발생 합니다.
18.05.17 02:22
BEST
고소왕을꿈꾼다
현대 직원이나 기아 직원이 아닌 흉기 공돌이라는 표현이나 중간에 회사가 바뀌었다는등의 표현으로 미루어 보아, 아웃소싱 이라 부르는 형태의 고용 일것 같네요. 아마 현대차나 기아차 직원이었다면 노조에 말 하면 해결되고도 남았을 일인데 말입니다. 실상 걔들일 하고 있지만 걔들은 '우리가 고용한거 아님' 이딴 말을 할수있는 그지같은 고용형태죠. 이런거는 언제쯤 깨부셔줄런지 모르겠네요. 하여튼... 애초에 사람 뜯어먹기, 중간에 떼먹기 따위로 돈벌 놈들이나 그런 사업 하는거기 때문에 큰 기대를 하면 안됩니다. 십중팔구 사람을 사람으로 안여깁니다. 부품으로 여기죠. 직장에 대한 헌신이 무조건 나쁘다는것은 아닌데, 나 챙겨줄만한 직장에서 헌신 해야지, 그런데서 헌신하면 이용해먹기 좋은 부품 이죠. | 18.05.17 02:34 | | |
(5034936)

222.119.***.***

BEST
고소왕을꿈꾼다
정확히 맞추셨네요 최근에 노조가 생겼지만 노조쪽에도 제 상황을 건의 했지만 최소 6개월~1년 걸릴수도 있다기에 그냥 저도 포기할까 생각중입니다 정말 옛말이 맞는거 같습니다 머리가 나쁘면 몸이 고생한다고 좋은 지적 감사합니다 | 18.05.17 03:26 | | |
(8333)

211.108.***.***

고소왕을꿈꾼다
제가 하고싶었던말 그대로 써주셨군요. 빵꾸내고 일저지르면 충원됩니다. 그때 혼나고 짜증나는게 싫어서 일을계속 매꾸고 처리하면 이렇게 됩니다. 그런상황이 아니더라도 일이 가끔 빵꾸나고 해야 있는 인력이라도 안빼갑니다. | 18.05.17 21:05 | | |
(1624964)

1.214.***.***

월급도 많은거 아니고 아웃소싱에 업무량까지 많으면 있을 이유가...ㅠ 집에 돈 드려야해서 당장 때려치고 쉬기 어려우면 다니면서 다른거 알아보시는거도나쁘지않을 것 같네요
18.05.17 07:00
(4683437)

203.229.***.***

BEST
공장 5년이나 했는데 170? 그것도 대기업에서 뭔 개짓거리지
18.05.17 17:53


1


댓글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글쓰기
공지
스킨
ID 구분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1 전체공지 로스트 아크 8[RULIWEB] 2018.11.07
8628262 인생 장난 & 잡담 게시물에 대해서는 징계 조치 하겠습니다. (20) 루리 66 84226 2009.05.05
30549934 친구 라후 168 02:57
30549933 인생 마키아벨리또 231 02:42
30549932 인생 돌고도는인생 111 00:28
30549931 컴플렉스 LEE나다 750 2018.11.14
30549930 인생 지리산야옹이 565 2018.11.14
30549929 신체 Glow 434 2018.11.14
30549928 인생 루리웹-7473115500 435 2018.11.14
30549927 취미 DayOne31361 5 895 2018.11.14
30549922 컴플렉스 alffkr 2223 2018.11.14
30549920 취미 살라딘 LAH 953 2018.11.14
30549917 취미 사방이적 1066 2018.11.13
30549916 인생 달렉 1 1603 2018.11.13
30549915 취미 히로1233 2 2983 2018.11.13
30549913 취미 마서스 2282 2018.11.13
30549912 게임 루리웹-8102338689 501 2018.11.13
30549911 인생 다세포됨 1 1728 2018.11.13
30549910 게임 피넬렌 626 2018.11.13
30549907 인생 Buzz Effect 2 1141 2018.11.13
30549901 인생 Scopdog-Iss 1133 2018.11.13
30549900 인생 신은죽지않았다 1376 2018.11.13
30549899 인생 게임성 1480 2018.11.13
30549897 인생 루리웹-2877351199 1 1826 2018.11.13
30549896 인생 루리웹-6111082229 726 2018.11.13
30549894 취미 루리웹-1358818585 1238 2018.11.13
30549893 인생 루루예오 1072 2018.11.13
30549892 신체 Ram.G.Thunder 870 2018.11.13
30549891 게임 로보77 993 2018.11.12
30549890 인생 전기가찌리릿 1004 2018.11.12

글쓰기 33191개의 글이 있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X